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결혼전제로 만나는 남자친구..결혼에 고민입니다.

... 조회수 : 4,170
작성일 : 2012-02-22 15:36:36

결혼전제로 시작하여 만난 남자친구..

친한대학친구의 어릴적친구인데, 소개받아서 만난지 1년됐어요.

위트있고, 똑똑하고, 가끔 욱하지만 성격도 좋구요..

담배도 안피고, 술마셔도 술주정없구..

경제적으로 감각이 있어서 집도 마련해둔 듬직한 사람입니다.

30살에 공기업 대리구요, 연봉 5천정도되구요..

다 좋은데, 남친 학력이 대학중퇴예요..

집안이 어려운것도 아닌데, 전공이 적성도 안맞고해서 자퇴했대요.

남친이 공부에 미련이 없어요.

대학도 나쁘지않았는데...

시간낭비래요. 지금 회사도 만족하구요..

조건따지는 사람들보면 속물이라고 생각했는데, 막상 그 처지가 돼니

휴......저도 속물인가봅니다.

IP : 121.162.xxx.205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2.22 3:38 PM (122.32.xxx.19)

    대학 중퇴를 속인 것도 아니고,
    직업 있고 경제력 있고 자신있게 잘 살고 있다면
    문제될 것 전혀 없을듯..

  • 2. 오드리
    '12.2.22 3:40 PM (121.152.xxx.111)

    속였다면 모를까,
    지금 사회생활하는 데 문제가 없으니까, 본인도 걱정 안하고 살겠죠~

    연봉도 괜찮고, 공기업이면 복지도 괜찮을 터.
    그만한 남자 만나기 쉽지 않을 거 같은데요..

  • 3. ??
    '12.2.22 3:40 PM (123.98.xxx.74)

    대학 중퇴가 문제가 되나요??
    속인 것도 아닌데 말이죠.

  • 4. 팜므 파탄
    '12.2.22 3:49 PM (183.97.xxx.123)

    결혼하지 마세요.
    님은 이 결혼 하시면 분명 후회하실거에요.
    님 표현대로 나쁘지 않은 대학 졸업한 남자들 보며 비교할 것이고
    내가 뭐가 모자라 대학 중.퇴.자.와 결혼했나 하실겁니다.
    대신 비난의 대상은 남자분이 아니라 님이 되실거라는거......
    이 남자분 귀히 여길 다른 여자분께 보내드리고
    님은 다른 남자분 찾아보세요.
    남자분도 님께서 그런 생각 갖고 있다면 아마 결혼할 생각 접지 않을까요?

  • 5. ...
    '12.2.22 3:49 PM (211.244.xxx.39)

    님은 속물이 아니고
    그냥 바보임

  • 6. 백수대졸자천지인데..
    '12.2.22 3:50 PM (115.143.xxx.81)

    대학중퇴로 공기업 들어가신분이 훨 낫지 않나요??
    대학중퇴에 백수도 아니고..별걱정을 다 하시네요...
    그정도 능력이면...그분이 신경쓰면 가방끈 충분히 늘일것 같은데요...
    그거 신경쓰이면 어서 헤어지세요...허허~

  • 7. 냥코
    '12.2.22 3:54 PM (221.162.xxx.250)

    저도 결혼 반대에요.

    결혼하기 전부터 대학교도 못 나왔다고 비교당하는데, 결혼하면 다른 남편이랑 얼마나 비교당하겠어요.

    남자분이 불쌍하니 그냥 놓아주세요.

  • 8. ㅡ,,
    '12.2.22 4:00 PM (110.13.xxx.156)

    원글님은 박사학위 가지고 있는분인가요?
    그거아니면 이해불가네요
    혹 원글님도 직업이 교사인가요? 그럼 이해가요

  • 9. 조건 대 조건
    '12.2.22 4:54 PM (221.161.xxx.160)

    원글님의 나이, 학벌, 직업, 경제력, 외모, 성격은?

  • 10. ...
    '12.2.22 6:16 PM (110.12.xxx.163)

    저도 이 결혼 안 하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결혼해서도 학벌에 대한 미련 못 버리실 것 같아요. 원글님에게는 아주 소중한 거니까요.

    제 친구도 학벌에 집착하는 사람이에요.
    대화 통한다고 학사 출신 남편이랑 결혼했는데, 불만이 한가득이네요.
    신혼 때는 괜찮더니 대학원 가라고 남편을 들들 볶아요. 남편 일하는 거 보면 공부할 시간도 없겠더구만.
    남자가 야망이 없다며 아주 들들 볶아요. 제 친구는 석사 출신이거든요.

  • 11. 1년 세월이 아깝다
    '12.2.22 8:52 PM (125.184.xxx.19)

    결혼전제로 시작한 만남
    남자가 학벌을 속였다면 모를까
    학벌을 중시하는 사람이면 초기에 결정을 하셨어야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4973 믿음이 강하니 복받는거 같아요,, 14 별달별 2012/04/13 2,454
94972 오늘 유투브에... 1 뉴욕타임스 2012/04/13 676
94971 그네공주-->그네할망,그네할매라 불러요 7 개명 2012/04/13 811
94970 ‘저가’ 제주항공 짐 파손 나몰라라 ‘싼게 비지떡’ 1 랄랄라 2012/04/13 957
94969 지하철 불법구인광고... 다단계도 많다네요; 랄랄라 2012/04/13 812
94968 문제는 30대였다- 다음대선에서 이기는 방법 6 파리82의여.. 2012/04/13 1,248
94967 남편과 2박3일 여행 어디로 갈까요~? 12 사과짱 2012/04/13 1,692
94966 합정역쪽 출근시 화곡동과 김포신도시 중에 어디가 빠른가요? 5 혹 좋은가요.. 2012/04/13 1,143
94965 불쌍하잖아 대통령도 한번 못해보고.... 7 ㅋㅋㅋ 2012/04/13 1,098
94964 새누리당 니들 승리했다고???? 2 50석 2012/04/13 794
94963 결혼전에 이혼 청구시 재산분할 없음과 위자료 없음을 공증받고 결.. 4 .. 2012/04/13 2,481
94962 박근혜 웃고 있지만 속으로는 엄청 쫄고 있을껄요 2 박근혜out.. 2012/04/13 1,178
94961 치질..꼭 수술해야하나요? (내치질) 도움절실 합니다 3 나에게도 이.. 2012/04/13 6,173
94960 후라이판 5단 정리대 살까 말까 고민되요. 쓰는 분 계세요? 8 정리하자 2012/04/13 1,966
94959 나꼼수에 앞으론 정청래의원을 게스트로.. 1 .. 2012/04/13 1,087
94958 무선주전자 어떤거 사용하세요 5 커피 2012/04/13 1,036
94957 양지 뭐해먹으면 될까요? 6 소고기 2012/04/13 734
94956 남편이 넘 힘들어 하네요 9 여보야 2012/04/13 2,053
94955 관리자님)수고하십니다.한가지만 건의를....... .. 2012/04/13 642
94954 ㅠㅠㅠ 대선 대비인가요??? 4 이겨울 2012/04/13 758
94953 지역감정 부추기는 인간들은 조심해야죠. 1 ㅇㅇ 2012/04/13 557
94952 망원역부근 맛있고 가격 착한집 알려주세요..(살빠지십니다ㅎㅎ) 2 친구야보고싶.. 2012/04/13 800
94951 이와중에 엄펜션 엄기영은 1 어처구니 2012/04/13 1,328
94950 MBC 김재철사장이 낙하산이라고 까는 노조넘들,, 7 별달별 2012/04/13 918
94949 선거 결과가 너랑 무슨 상관인데? 9 2012/04/13 8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