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나이가 들면서 더 돈돈하세요.

조회수 : 811
작성일 : 2012-02-22 11:55:41

  저희 아버지 이야기예요.

  2살도 안된 나이에 부모님 잃고 나이차이 많이 나는 형/누나들사이에서
  눈치밥 먹으며 살다 저희엄마만나 결혼하고
  그 이후에도 그닥 넉넉치 않은 살림에 imf 겪으며 이래저래 여유있게 살아보신적이 없으세요.
  환갑이 넘으신후에 겨우 지방에 싼 아파트한채 마련하시고 이제야 약간
  친구들도 만나시고.. 아직도 일을 하셔서 본인 취미생활정도는 하실수 있게 되었어요.
  자식들도 다 분가하고 ..

  그러나 성장과정때문인지 자식들도 좀 못 믿는 눈치시고
  좀 돈돈 하시는 경향이 있으셨어요.
  근데 최근들어서는 너무 노골적이게 바라는게 많으시네요.

  그렇다고 자식들이 아무것도 안해준것도 아니예요.

  쓰자니 유치한듯하지만 ..그래도 이 정도면 나름한게 아닌가 싶어 써봅니다.
  자식은 저 포함 셋이고 다 딸이예요.

  - 일단 셋다 부모도움없이 결혼했어요.심지어 결혼하면서 돈을 준 자식도 있고
    친척어른들뒷풀이 비용까지 자식이 다 대서 정말 십원한장 돈드게 없으실정도예요.
  - 친정에 있는 가전은 작은거까지 다 자식들이 사준거예요. 고장났다고할떄마다 바꿔줬음
  - 친정에 있는 가구는 침대빼고 전부다 자식들이 해줌
  - 친정에 그릇/숟가락/냄비..전부다 해줬음 
  - 처음으로 집 구입시 천오백정도 보탬.(집도 직접 나서서 구해줌)
  - 중고차 사줬음 ( 아버지가 환갑쯤 면허따셔서 동생이 suv 중고사줌)
  - 계절바뀔때마다 아빠옷 사다나름..화장품은 둘째동생이 계속 바꿔줌

  대충 큰걸로는 이정도인데   불만스러워하실정도는 아니쟎아요.
  술드시고 전화하셔서 이래저래 엄마한테 자식들에대한 불만터트리시고 
  엄마가 저희들한테 뭐 보내시면 아까워하시며 왜 그런거보내냐고 버럭버럭 --. 
  얼마전에는 김치냉장고가 고장났다고해서 바꿔드렸더니 술드시고 이딴거 왜 바꿔주냐고 발로차심,
  저 오랜만에 직장 복귀한다고하니 갑자기 전화하셔서 용돈달라...
  설때는 전화해서서 너가 동생들 잘 설득해서 설용돈좀 올려달라고하시고 헐 ..

  아빠가 돈이 없는것도 아니고 그 연세에 든든한 직장있으시고
  엄마말로는 용돈도 넉넉히 쓰신다는데 왜그러실까요
  우리아빠지만 정말 정이 뚝뚝 떨어져요.ㅠ.,ㅠ 
  어릴때 정도 못받고 눈치밥에 남 못믿고 사셔서 그렇다고 이해해드릴려고해도
 아빠가 가끔 저럴때마다 좀 질린다는 느낌이 나요 --.

 얼마전에는 우리한테 택배보낼꺼 정리하던 엄마한테  '아무리 그런거 해줘봐야
 나 죽으면 니는 자식들한테 팽당한다,'   이러셨대요 헐 ..

 도데체 왜 그러시는지 아부지 ㅠ.,ㅠ ..

 ( 참고로 자식들이 방목형으로 자라서 그런지  순한편은 아니예요. 아버지가 저렇게 나와도
   아닌건 아닌거다라고 이야기합니다. 이런 반응이 아빠를 더 돈돈하게 하는건지 -- ) 
 

  
   
IP : 115.137.xxx.133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4876 앞에 20대는 투표하지마라고 3 히호후 2012/04/13 470
    94875 ‘황당’ 선관위 “직원들 ‘행불’ 인터뷰 할 수 없다” 6 ㅡㅡ 2012/04/13 983
    94874 여권쪽에서는 대통령 후보 더 나올사람 없을까요? 12 커피 2012/04/13 1,035
    94873 요즘 무슨 국(찌개)이 맛있나요? 8 3식 2012/04/13 2,150
    94872 초등아이 견과류 매일 먹으면 어떤점이 좋은건가요 5 문의 2012/04/13 1,602
    94871 "화성에서 온 남자, 금성에서 온 여친 ㅓㅕ 2012/04/13 625
    94870 급-ppt 파일 만드는 법좀 가르쳐 주세요 4 보라도리 2012/04/13 1,537
    94869 문제 풀어주세여. 1 초등수학 2012/04/13 417
    94868 청와대와 새누리당은 민주당이 맨붕상태인 이때를 노려 3 ... 2012/04/13 730
    94867 민주진보 진영을 지지하시는 여러분!!!!! 3 부엉이 2012/04/13 490
    94866 비록 진짜 알바라도 9 알바타령 2012/04/13 581
    94865 79명 힘냅씨다 2012/04/13 503
    94864 부정선거 의혹 해소도 없는데, 다신 투표 하고 싶지도 않네요. 9 ... 2012/04/13 551
    94863 지금까지의 부동산 부양책은 큰 의미 없던거였고 2 ... 2012/04/13 700
    94862 통진당 “유엔안보리 제재, 한반도 긴장완화 도움 안돼” 에휴 2012/04/13 363
    94861 블루베리를 가장 싸게 섭취할수 잇는 방법은 뭔가요??? 2 DD 2012/04/13 1,326
    94860 여자가 무관사주인데 결혼을 했을경우.. 16 궁금해요 2012/04/13 32,244
    94859 한국인 여대생 영국서 피살 7 BBC 2012/04/13 2,805
    94858 남자어른 입으실만한 등산용 속옷은 어디서 어떤 브랜드를 사면 좋.. 2 고민중인 며.. 2012/04/13 1,692
    94857 요새 고추 1근 얼마 고추 2012/04/13 750
    94856 강남을 사는 외로운 50대부부 가족입니다. 57 새벽바다 2012/04/13 17,074
    94855 박지원이 대통령으로 나온다는 어처구니 없는..... 9 아이고 2012/04/13 1,279
    94854 동대문 제일평화 오전에 문 안 열죠? 4 ... 2012/04/13 1,205
    94853 12월 대선 [대통령 고르는 법 ① 싸가지] 2 빤냐 2012/04/13 445
    94852 사고력 수학 같은 건가요? 수학 심화?.. 2012/04/13 4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