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1000원짜리 물건사고 카드결재하는거요..

초록단추 조회수 : 2,497
작성일 : 2012-02-21 15:56:19

좀전에 어떤 손님 1000짜리 물건구매하고

카드결재에 포인트적립(카드로하는)까지 하고

웃으며 가시네요.

웃는 얼굴에 뭐랄수도 없고

이거 좀 너무 하는거 아닌가요...쩝!

IP : 175.207.xxx.100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2.21 4:12 PM (222.105.xxx.77)

    1000원은 좀 너무 하네요~~
    잔돈이 없으셨나봐요..

  • 2. 지나다가
    '12.2.21 4:33 PM (211.246.xxx.11)

    요즘 세상살이 힘들어져서인지 정말 소액결재 많더군요...(저희도 자영업자)
    근데 보면 젊은사람들이 아예 거의 현금없이 카드(직불카드 포함)만 들고 다니는 경우를
    많이 보았어요...(카드 포인트 적립,연말정산세금혜택등등의혜택도 이유임)
    바쁠땐 번거로워도 요즘은 그러려니 합니다..

  • 3. 로즈
    '12.2.21 4:33 PM (112.172.xxx.233)

    저두 동네에서 힘들게 장사하는곳에서는 어지간하면 카드 사용 자제하는데 대형마트는 무조건 카드사용합니다.

  • 4. ..
    '12.2.21 4:58 PM (210.109.xxx.240)

    혼자 밥먹거나 동네 빵집같은데나 택시는 현금을 결제해주고요
    좀 큰마트나 편의점, 빠리바게트같이 점원두고 크게 하는데는 카드가 편한 경우 카드 써요.
    상황 봐가면서.. 파리바게트가 1000원 넘어야 skt할인 되는데 할인 받아요.
    알바두고 하는데는 편하게 카드 쓰고 나머지는 현금 써요.
    이마트같은데서 카드쓰는데 눈치볼 필요 없지만
    주인장이 나와서 계산하는 초록마을 같은데는 만원이하면 혐금결제해주고 그러죠.
    카드 공제도 아예 안되서 저한테 이득도 없거든요.

  • 5. ..
    '12.2.21 4:58 PM (175.113.xxx.38) - 삭제된댓글

    아는분이 외국브랜드 핫도그점을 해요.. 오픈했다고 놀러갔다가 들은거는 요새 젊은사람들이 5천원이하도
    카드를 많이 쓰나봐요..근데 다른것은 괜찮은데 카드영수증으로 딸려나오는 기다란 빤닥종이가요..
    수입이라서 비싼가부더라구요..그냥 카드는 괜찮은데 3천원사고 현금영수증 하면 정말 영수증이 한뼘이상
    나온대요.. 그럴때 정말 힘들다 하더군요.. 그런 고충이 있는지 첨 알았네요.. 우리야 대충 보고 버리는 종이
    인데..

  • 6. ...
    '12.2.21 4:58 PM (123.246.xxx.138)

    저도 왠만하면 현금사용을 안해서요.
    시장같은곳 아니고, 카드 되는 곳이면 5000원 이하도 거의 카드결제 하는 편이예요.

    현금사용하면, 내가 나중에 어디다 사용했는지 기억이 나지않기도 하구요.
    기록을 남겨 둔다는 의미가 좀 커요. 소득이 워낙 낮기때문에, 연말정산등과는 거의 관련이 없었구요.
    현금은 비상용으로 5만원이하를 넣어다니기는 하는데, 왠만한 경우 아니고는 거의 사용 안하는 편이예요.

  • 7. 잔돈처리
    '12.2.21 5:04 PM (211.54.xxx.56) - 삭제된댓글

    저도 동전 들고다니는게 싫어서 카드를 주로 쓰는데요
    제 주변은 연말정산 문제도 있지만 소액결제를 카드로 하는덴 잔돈처리 때문인 경우가 많더군요.
    소득공제가 없어진다고 해도 카드결제가 크게 줄어들지는 않을 것 같아요.

    현금영수증은 그 기다란 영수증이 비싸기까지 했다니.
    소액결제하고 영수증은 사실 안 받아도 되는데. 요즘은 문자로 찌링찌링 오니까.
    뭔가 영수증 생략제도가 널리 퍼지면 좋겠네요.

  • 8. 저는
    '12.2.21 5:05 PM (203.142.xxx.231)

    재래시장같은데는 왠만하면 현금쓰고. 김밥천국 이런데도 현금쓰고.
    파리바게트나 뭐 그런곳은 몇천원도 카드 씁니다. 대신 최근에는 체크카드를 주로 쓰긴하지만.
    대형마트는 당연히 카드쓰고요

  • 9. 카드완전조아~
    '12.2.21 5:06 PM (203.142.xxx.231)

    편의점때는 천원이건 얼마건 카드 쓰구요...주인장이 모라 안합니다.
    현금쓸때가 거의없어요...
    지갑에 현금 찾으면 정말 오래가요~

  • 10. 카드수수료
    '12.2.21 5:12 PM (121.186.xxx.147)

    소규모 자영업자는 카드 수수료때문에 죽어나요
    현금하면 탈세한다 뭐라 하시는데
    요즘은 다 현금 영수증하거든요
    저도 그까짓 카드 수수료했는데
    한달동안 카드 수술료 떼면 내가 뭐 했나 싶을때 많아요

  • 11. ......
    '12.2.21 5:13 PM (121.169.xxx.129) - 삭제된댓글

    800원도 카드 내미는 사람 봤어요. ㅠ.ㅠ

  • 12. 원글님은 양반!
    '12.2.21 5:13 PM (210.96.xxx.241)

    이니스프* 매장 가서 눈썹칼 하나 사려는데 지갑에 돈이 없더라구요. 돈 찾는 걸 깜빡하고 가게 먼저 들렀지 모에요. 죄송하다고 다시 오겠다고 하니..
    여사장 완전 떵씹은 싸~한 표정으로
    "아니 지갑에 돈 2000원도 안가지고 다녀요?"

    순간 당황해서 가게를 나왔는데 나중에 생각하니 을매나 기분 나쁜지.
    확 뒤짚을까 하다가 참았네요. 그 후로 그 샵은 절~대 안가요. 에이쉬..다시 생각해도 열 받네요.
    암튼 원글님은 그 여사장 비하면 천사네요.ㅎ

  • 13. 오드리82
    '12.2.21 5:23 PM (211.40.xxx.202)

    저..도 현금은 안가지고 다녀서..

    체크카드쓰고..신용카드쓰고 그러는데.

    편해서.....그치만 가끔 배달음식먹을때는 돈찾아서 현금영수증 해달란말도

    일부러 안하고 시켜먹습니다...ㅎ

  • 14. 못돌이맘
    '12.2.21 7:01 PM (119.69.xxx.144)

    저도 장사하는데요, 뭐 어때서요?

    천원은 돈 아닌가요?

    가게하면서 카드로 긁어도 그만 포인트적립해도 상관없어요.


    가끔 보면 왜 소액 긁으면 가게에 폐라고 하는분들이 계시던데 저는 장사하는 입장이지만 그게 왜 폐끼치는건지 모르겠어요.

    카드용지는 단말기사에서 주니까 용지값나가는것도 아니고....

  • 15. 요리초보인생초보
    '12.2.21 7:10 PM (121.161.xxx.102)

    못돌이맘 님 감사드려요^^
    저도 동네 정육점 뭐 이런 데 빼고는 거의 다 적은 돈도 체크카드 써요.
    이거 점주와 소비자간의 문제가 아니라 은행이나 정부의 문제 아닌가요?
    카드 수수료율 낮추는 것도 공약에 걸면 우리나라 수많은 자영업자들에게 열렬히 지지 받을 것 같은데.
    군대 병역 기간 낮추기, 교육 제도 개혁 이런 거 식상하니 피부에 와 닿는 것 좀 넣었으면 좋겠어요.
    여기 회원분 중에 입김 넣을 수 있거나 관계자분 있으시면 건의 좀 넣어주세요.

  • 16. ㅠㅠ
    '12.2.22 1:08 AM (119.149.xxx.99)

    편의점하는데 어제 680원 카드 결재에 포인트 적립까지 했어요.
    카드수수료에 포인트적립도 우리가 반을 부담하거든요.
    그리고 거기다 카드라서 종이값까지.....
    솔직히 1000원이하는 부담이 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0425 약밥에 고구마넣어도 맛있을까요? 4 벌레먹은복숭.. 2012/04/05 972
90424 이번주 핫이슈는 역시, 김욕민씨... 아니, 김용민씨~~ 9 safi 2012/04/05 1,024
90423 고양이 나오는 꿈 5 싱숭생숭 2012/04/05 1,406
90422 조선조 연산군은 궁녀만으로 성이 차지 않자 2 샬랄라 2012/04/05 2,518
90421 일산 쪽 잘 보는 치과 어디인가요? 2 양심적이고... 2012/04/05 3,926
90420 2월 출산하고 이너넷을 거의 등지고 산 애어멈인데요.. 4 -- 2012/04/05 721
90419 투표 6일 남았어요~ 2 투표 2012/04/05 460
90418 김용민 응원댓글보세요. .. 2012/04/05 794
90417 온통 블랙가전이 대세네요. 7 효율성 2012/04/05 1,360
90416 버스카드 내릴때 안찍으면....추가요금 안내는 방법 알려주세요... 12 버스카드 2012/04/05 6,861
90415 새눌당은 정말 대단하네요~!!! 6 와우 2012/04/05 1,390
90414 4.11 투표 임시 공휴일인가요? 5 쉬고싶어 2012/04/05 1,094
90413 양념게장을 샀는데 너무 비려요...! 2 ^^* 2012/04/05 900
90412 어! 싸지 않은데…'착한가게' 맞아? 세우실 2012/04/05 541
90411 애가 어린데 미국 출장가요. 로밍비가 30만원이나 나와서,, .. 3 국제로밍전화.. 2012/04/05 1,242
90410 4.11일 비례대표..에 질문 5 선거에 관한.. 2012/04/05 455
90409 "고맙읍니다"가 70년대에 맞는 맞춤법이에요?.. 14 오잉 2012/04/05 2,780
90408 아직 어그 신으시는 분 계신가요? 3 아직 2012/04/05 639
90407 초1 여자아이 갑자기 학교가기를 싫어해요. 4 분리불안 2012/04/05 991
90406 미군. 장갑차하면 떠오르는 이름.. 효순이 미.. 2012/04/05 347
90405 이거 완전 협박이네요.. 1 。。 2012/04/05 896
90404 추정60분 호외!!! 천안함의 진실-스모킹건(smoking gu.. 3 사월의눈동자.. 2012/04/05 1,068
90403 윤달이 있는 생일은 어느걸로 해요? 3 궁금 2012/04/05 3,585
90402 여수 밤바다 ㅠ.ㅠ 3 추억은.. 2012/04/05 1,226
90401 옷매장 여자가 넣어둔 쪽지.. 159 뭐지? 2012/04/05 37,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