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갑자기 식욕땡겨서 미친듯이 먹었어요 ㅠㅠ 이제 어쩌죠

늘푸룬 조회수 : 1,597
작성일 : 2012-01-11 16:39:04
원래 소식하는 편인데 오늘 완존 먹었네요

아침에 밥 반공기 소고기무국 김치
점심에 회사에서 아웃백 도시락을 먹었는데 어찌나 양이 많던지..
올만에 이런거 먹으니 맛나서 도시락에 있는 샐러드 다먹고 스파게티 다먹고 치킨텐더 한개먹고 데운 야채다먹고 스테이크는 조금먹고
거기에 아메리카노에 호두파이 반조각, 에그타르트2개 먹었어요

화장실에서 볼일 보면서 배를 보니까 ET처럼 튀어나온거 있죠?
그리고 목까지 음식물이 차서 웩웩대고 있어요 ㅠㅠ
얼릉 내려가게 하고 싶은데 이제 어카죠?
소화제라도 먹을까요 ㅠㅠ

미련한 나 어케어케
IP : 211.234.xxx.9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생각보다
    '12.1.11 4:47 PM (121.135.xxx.116)

    많이 안드신것 같네요.
    치킨 한상자에 콜라1.5 먹는 사람은 폭식증인가요? ㅋㅋㅋㅋ

  • 2. 늘푸룬
    '12.1.11 4:51 PM (211.234.xxx.94)

    그나마 도시락안 볶음밥은 안먹었다고 자기위안하는 나 ㅠㅠ
    근데 넘 소화가 안되고 답답해여 배는 볼록해서요 ㅠㅠ

  • 3. ^^
    '12.1.11 4:52 PM (211.209.xxx.210)

    갑자기 많이 먹고싶을때,과식할때 있어요..넘 자책마시구요,,
    혹 생리할떄 되셨나요?? 전 생리즈음 과식하거든요...
    아니시면 자책마시고 일단 소화제 하나 드시고 앞으로 조금만 드세요 ^^

  • 4. ~~
    '12.1.11 4:57 PM (163.152.xxx.7)

    좀 뛰세요^^ 퇴근할때 일부구간은 걸으시구요.

  • 5. ^^;;
    '12.1.11 5:04 PM (125.184.xxx.171)

    저도 살이 넘 잘 찌는 체질이라 어쩔땐 음식이 원수 같기도 했는데 ㅎㅎ
    나이들고 보니 맛있는거 먹을땐 즐겁게 많이 먹고 후회하지 않습니다.
    늘 식욕이 그렇게 샘솟는거 아니라면 한 두번 쯤은 괜챦을 거예요.

    제 느낌엔 즐겁게 먹는 음식이 살이 훨씬 덜 찌는것 같네요^^

  • 6. 저두 그런데 최근
    '12.1.11 5:34 PM (14.52.xxx.114)

    대부분 여성분들이 그렇겠지만 다이어트에 관해서라면 정말 책으로 몇권은 나올거예요. 40평생 그리살면서 빼고- 과식- 요요- 포기 를 반복했거든요. 특히 전 변비가 있어서 , 문제는 소식은 하는데 그로인한 변비가 정말 힘들었어요. 그런데 요즘 현미찹쌀로 밥을해 먹고 ===>메밀차 !! 마시고있어요. 화장실 너무 잘가구요. 맘껏 먹는대도 배도 쏙 들어갔어요. 마트에서 볶은것 2L 사와서 차로 마시는데 넘 고소하고 맛있어요. 그런데 차가운 성질이라 설사있으신 분은 과도하게 마시면 안되고 임산부도 아토피 우려때문에 조심하라고 하더라고요. 암튼 전메밀차로 신세계봤어요. 며칠전 친구집에가서 한잔 마신후로 완전팬됐어요. 메밀차 한번우려 드셔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77916 새 속옷 어떻게 세탁하세요? 1 궁금 2012/11/16 4,123
177915 선관위가 투표용지 인쇄 날짜를 연기했다고 하네요 5 라테 2012/11/16 1,149
177914 옆에 사주가 안좋은 사람이 있으면.. 6 사주보시는분.. 2012/11/16 4,163
177913 문재인 후보 - 김정숙 부부 열린인터뷰 전체영상 다시보기 1 우리는 2012/11/16 789
177912 (궁금)34평 아파트 한달 혹은 일일 가스사용량이 어느정도인가요.. 6 가스사용량 2012/11/16 5,218
177911 결국 김종인이 토사구팽 당했네요. 2 호박덩쿨 2012/11/16 1,407
177910 안철수후보의 맘을 조금 알거같아요. 14 저는 2012/11/16 1,504
177909 현재 단일화 교착 상태를 보는 나의 시각 6 바따 2012/11/16 726
177908 한우 등심사왔는데, 국거리하기엔 좀 그렇지요?? 4 어떡해 2012/11/16 1,324
177907 저 이제 중년인가요? 21 고민 2012/11/16 3,714
177906 아이허브 좋은 보습 크림 없을까요? 7 뚱녀 2012/11/16 4,376
177905 투표용지 인쇄일을 늦춘다.. 1 .. 2012/11/16 611
177904 안캠에서 친노 퇴진 요구하려면 6 상식 2012/11/16 721
177903 고양이도 차멀미 하나요? 9 고양이 2012/11/16 1,124
177902 한국외대 차가져가도 되나요? 9 질문 2012/11/16 1,974
177901 문재인이 이런사람입니다요. 그려. 24 문인 2012/11/16 2,847
177900 뤼뷔통 호피 스카프 어떨까요 9 퐤션~ 2012/11/16 1,963
177899 이런 정치인은 처음 아닌가요? 6 나무 2012/11/16 1,028
177898 빨간색 코트는 이상한가요? 7 ----- 2012/11/16 2,009
177897 착하지만 못된친구 있나요? 19 마음이.. 2012/11/16 4,685
177896 당일 온천 갈만한곳 3 결혼기념녀 2012/11/16 2,063
177895 첫눈에 호감을 느낀 남자 직접 옆에서 겪어보니까요... 9 ??????.. 2012/11/16 6,698
177894 안철수 단일화 안하거나 등록일이후에 할겁니다 5 .. 2012/11/16 1,131
177893 사람 이름으로된 국수집 찾는데 혹시 알수 있을가여 ? 족발 같은.. 3 국수나무 2012/11/16 869
177892 어제 불만제로 나왔던 무첨가물 훈제오리 어딘지 아시는 분? 2 하드보일드원.. 2012/11/16 2,9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