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미국 사람들은 원래 대출을 많이 내면서 사나요?

대출 조회수 : 2,091
작성일 : 2012-01-02 18:41:56

어제도 글 올렸는데.. 여기서추천해 주신 미국사람이 쓴 재테크 책을 읽고 있는데요.

도통 읽으면서 이해를 할 수 없는 부분들이 많아요.

 

그 책에 보면 미국 사람들은

학자금대출, 자동차 할부금, 신용대출(신용카드 사용한거 밀린것 같음)

집담보 대출(집 구할때 대출받은것) 이렇게 4개씩은 기본적으로 있는것 같아요.

 

그냥 이런정도는 대출 받아서 평생 조금씩 갚으면서 사는걸 당연하게 생각하는 것 같은데..

이게 일반적인 한국의 모습은 아니잖아요.

 

미국에서는 대출 받고, 그걸 갚으면서 사는게 일반적인가요?

아님 그 책이 대출 많이 받아 파산 직전에 있는 사람들을 위한 책인지.. (제목도 그렇것 같은데)

 

읽을수록 대체... 사람들이 왜 이리 대책없이 살까? 이해가 안되서요.

자동차 할부금 매달 내고. 그걸 다 갚음 차를 다시 바꾸어서 또 할부금 내는걸 당연하게 생각하나요??

 

그게 사실이라면 미국은 소비하다 종치는 거고

우리나라는 학원비 갖다 바치다 쫑나는거네요.

그래도 책에 보면 아이 사교육비에 대한 내용 없는걸 보면

학원비때문에 파산하거나 직장을 구하는 경우는 없나봐요.

IP : 218.152.xxx.206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새찍
    '12.1.2 6:47 PM (122.36.xxx.160)

    시스템 자체가 할부사회라서 그런다고 해요. 차나 집도 현금 있어도 할부로 살 수 밖에 없게끔 유도를 한다고 할까 그런다고 인터넷에서 봤어요. 그래서 해고되면 당장 파산에 직면할 수 밖에 없다고요.

  • 2. 그게
    '12.1.2 7:06 PM (112.146.xxx.72)

    우리나라도 60 70년대에는 실로 아무것도 그리고 쓸수도 살수가 없었어요..
    냉장고 티비도..옛날 아나로그 다이얼 돌리는 전화기에는
    심지어 열쇠채워놓는집도 있었어요...전화요금 무서워서.
    근데 현대에 우리는 어떤가요..집집마다 통신비 한 20만원정도 나가지 않나요..
    아마도 그냥 우리네 정서나 생활환경보다는 국민 개개인 총소득 기준으로 봐야하고
    전체적인 국가 경제를 기초로 봐야할거 같네요..
    우리수준이나 씀씀이도 북한에서 보면 실로 놀라 자빠질걸요..

  • 3. ,,,
    '12.1.2 7:07 PM (110.13.xxx.156)

    그쪽은 저축 개념이 없어요 있으면 쓰고 없으면 할부 하고
    통장에 천만원 이상 저축하고 사는 서민들 없다잖아요

  • 4. 할부사회 맞아요
    '12.1.2 7:09 PM (110.14.xxx.164)

    맞아요 시작부터 목돈없이 시작하니까 ...
    우리경운 전세제도 라도 있고 부모가 도와주지요
    거긴 월세고 학비도 비싸고... 그게 계속 이어지다보니 서민은 그래요
    은행대출 카드 생기고 나서 우리도 비슷해지고있죠
    우선 쓰고보자....
    그래서 실직이나 공황이라도 닥치면 다 무너지기 쉬워요

  • 5. 미국은
    '12.1.2 7:44 PM (1.245.xxx.111)

    소비 중심사회래요..우리나라처럼 알뜰살들 저축 하는게 아니라 돈 버는 족족 써는..없음 대출하고 할부하고..사회적인 분위기가 그런식이라네요..(예전 미국학 들을때..교수가 말해줬는데)

  • 6. 어떤 집이
    '12.1.2 8:20 PM (122.32.xxx.129)

    하수구 막혀서 뚫는데 900불 들어서 대출 냈다는 소리 듣고 미국 누가 부자나라라고 했던가 의아했어요.

  • 7. 그게 시스템예요
    '12.1.2 8:46 PM (182.211.xxx.135)

    하지만 미국사회는 나이나 성별을 떠나서 직장을 갖기가 한국보다 쉽지요.
    현재는 그것도 아니지만요.
    소비를 유도하는 시스템에서 직장이 안정적이니 풍요롭게 20세기의 강대국으로 살아왔구요.
    앞으로는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중국이 강대국이 될꺼 같지는 않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75681 밑에 쿠폰으로 치킨주문했는데.. 쿠폰으로 2012/03/01 821
75680 환경을 위한 획기적인 방법 2 irom 2012/03/01 807
75679 뉴코아 아울렛 옷 매장,,판매직으로 가려면 페이가 어느정도?? 1 .. 2012/03/01 1,810
75678 트래킹화 어떤 브랜드가 좋은가요...? 2 .....?.. 2012/03/01 1,423
75677 3월 1일 목사아들돼지 김용민 PD의 조간 브리핑 1 세우실 2012/03/01 573
75676 아침부터 삼겹살을 구워 먹었어요 혼자서 ㅋㅋ 3 ㅋㅋㅋ 2012/03/01 1,611
75675 박은정 검사 잊지 맙시다.. 3 .. 2012/03/01 766
75674 식당에서 뛰는 아이 부모님 보세요 1 흠흠 2012/03/01 1,437
75673 어이구 답답 9 ekqekq.. 2012/03/01 1,531
75672 선생님 선물 1 학부모 2012/03/01 703
75671 저도 직접 보기 전엔 몰랐어요 7 제로 2012/03/01 2,027
75670 셀퓨전씨 롯데면세점에 ? 슈퍼뱅뱅 2012/03/01 1,310
75669 내일 코트 입은 그런가요? 7 .. 2012/03/01 1,983
75668 이번에 전세로 계약해서 들어왔는데요, 4 지쳐 2012/03/01 1,163
75667 3월 1일 [손석희의 시선집중] "말과 말" 세우실 2012/03/01 627
75666 미국 1040 tax file 질문 3 pianop.. 2012/03/01 567
75665 시어머니가 입원하시면 매일 병원가세요? 25 .... 2012/03/01 5,434
75664 선거운동원 할까 했더니, 선거사무소에서 괜히 사람을 오라가라.... 1 참.. 2012/03/01 884
75663 어린이 상해보험에 대해서.. 5 생해보험 2012/03/01 1,506
75662 초등아이들 개학하면 해줄 아침메뉴 공유해요 5 2012/03/01 3,413
75661 외국에서 공부해보신 분들게 질문 좀요..ㅜ 4 단팥빵 2012/03/01 1,030
75660 3/1(목) 오후2시 청계광장 4 NOFTA 2012/03/01 601
75659 늦은 밤 어두운 밤길 가게 될 때 남자분들로부터 에스코트 받으시.. 9 ^^ 2012/03/01 2,471
75658 .. 46 원래그런가요.. 2012/03/01 9,667
75657 여대 기숙사... 부모가 아무때나 가볼수는 없는가요? 8 대학 2012/03/01 2,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