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올케의 한마디,,

케잌 조회수 : 6,509
작성일 : 2011-11-04 19:00:42

남동생이 어제 결혼 기념일이 였다고 저희 아이들 먹어라고 케잌을 들고왔어요.

남동생네는 신혼이라 아이가없어요.

근데 제가 올케한테 고맙다고 전화를 방금했는데...

"올케 너희들 먹지 뭐한다고 보냈어"

그러니 한다는 소리가 먹으면 몸에도 안좋고해서 보냈어요.

그러네요.그냥 이왕 주는 것 말 한마디라도 좋게 해주면,,,얼마나 좋아요.

베풀고도 욕얻어먹을 행동을 하네요.

IP : 119.197.xxx.6
2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4 7:03 PM (1.225.xxx.32)

    이야말로 헐~~ 입니다.

  • 2. ㅋㅋ
    '11.11.4 7:03 PM (14.52.xxx.192)

    정말 진심이었을까요?
    정말 얄밉다.
    "그럼 우린 몸에 안좋은거 먹어도 돼?"하고
    물어보지 그랬어요?

  • 3. ...
    '11.11.4 7:05 PM (211.246.xxx.195)

    정말 센스없네요.
    그래도 내식구니 밉게 보지말고
    예쁘게 봐주세요. 동생을 봐서라두요

  • 4. 케잌 몸에 정말 안좋지요!
    '11.11.4 7:08 PM (220.118.xxx.142)

    솔직해서 다행이라해야하나?
    적어도 계산이 안되어 뒷북은 칠일은 없겠네요.
    그때 그때 다 입으로 말할테니...ㅎㅎ
    아이들때나 조금 먹을 정도다 이거겠죠.

  • 5. @@
    '11.11.4 7:10 PM (112.184.xxx.38)

    정말 뭐라 할말이 ...

  • 6. ...
    '11.11.4 7:11 PM (122.42.xxx.109)

    댓글들 참..올케가 아니라 시누이가 조따위 말을 해도 내 식구려니 이쁘게 보고 뒷북칠 일 없겠다 솔직해서 다행이다 생각 참도 하시겠습니다 그려. 원글님도 남동생한테 고맙다 했으면 됐지 뭐더러 저런 올케한테 고맙다 전화를 넣으세요 보아하니 평상시에도 말 이쁘게 하는 스타일 아니겠구만. 예절은 차릴만한 사람한테만 차리세요.

  • 7. 기가
    '11.11.4 7:30 PM (119.64.xxx.70)

    막히네 별종이네

  • 그러게요
    '11.11.4 7:47 PM (210.112.xxx.153)

    별종2222222222222222222

  • 8. 우와
    '11.11.4 7:41 PM (59.7.xxx.108)

    진짜 말 이쁘게 하네요...
    가능하면 말안섞고 살으셔야겠어요

  • 9. ㅎㅎ
    '11.11.4 8:22 PM (14.63.xxx.140)

    '뭐한다고 보냈어'나 '몸에도 안좋아서'나 듣기 썩 좋은 말은 아닌데...

  • 10. 조금 다른 경우지만
    '11.11.4 9:36 PM (125.143.xxx.56)

    회사에서 아주 오래전에 같은 건물에 있었던 사무보조 여자아이,,

    어쩌다 여직원끼리 간식먹게되면 다 모일때 까지 기다렸다가 같이 먹곤 했었는데

    먹으면서 '00야 이거 맛있다 먹어봐..' 하고 챙겨주면 꼭 " 응 언니나 많이 먹어" 이렇게 말했었죠...ㅋ

    청순한 표정과 말투로 저렇게 말하곤해서 사람 헉소리나게 했었는데, 나중엔 그말 듣기 싫어서

    그애한테는 먹을거 권해지지 않았더라는.....

  • 11. 어휴...
    '11.11.4 9:43 PM (99.226.xxx.38)

    원글님..어디 제 올케랑 경연 한 번 붙여보시죠.
    여기에도 참 정떨어지는 얘기만 골라하는 올케 있다죠 ㅠㅠ
    윗님들 말씀대로,
    될수록 말을 섞지 않는게 최고.

  • 12. ㅇㅇ
    '11.11.5 12:23 AM (222.112.xxx.184)

    헐...진짜 말로 천냥빚 갚는다는데 베풀고 욕진탕 얻어먹는 캐릭터네요.

  • 13. 파이
    '11.11.5 3:20 PM (27.35.xxx.164)

    눈치가 없는건지... 모자란건지...

  • 14. ㅎㅎㅎ
    '11.11.5 3:42 PM (96.49.xxx.77)

    본인이 그렇게 말하고 뭐가 이상한지 모르고 있을 듯.

  • 15. 팜므 파탄
    '11.11.5 4:04 PM (112.161.xxx.12)

    좀 모자란 올케인가 봅니다.

  • 16. 울 올케는...
    '11.11.5 4:12 PM (121.163.xxx.128)

    우리 아이들에게 과자나 케잌 있으면 조카 (자기 아이) 먹기 전에 빨리 다 먹어 치우랍니다..

    자기 아인 과자 먹이면 죽는 줄 알거든요..

    참.. 암 생각이 없는건지....

  • 17. ..
    '11.11.5 4:53 PM (121.177.xxx.153)

    울 올케는 감장하는데..
    엄마가 깍두기도 담을까?하니..
    어머니 꿀리는대로 하세요..하더이다,
    너무 어이가 없으니 사람이 멍해지대요.,.

  • 18. ..
    '11.11.5 5:00 PM (14.55.xxx.168)

    너희들이나 먹지 뭐한다고 보냈어? 라는 소리에 빈정이 확 상했나봐요
    (이 표현도 썩 듣기 좋지는 않잖아요-우리는 필요없는데 왜 보내!!! 같은 느낌이 들어서)
    잘 먹을게, 고마워 라고 했으면 뭐라고 했을까 싶네요
    그리고 정말 너희들이라고 하신 것은 아니시지요?

  • 19. fly
    '11.11.5 5:14 PM (115.143.xxx.59)

    그럴때 문자치세요.전화보단..설마 문자에다가도 그리 적을까요?뭘 모르는 올케네요 ㅋㅋ

  • 20. ok
    '11.11.5 5:23 PM (221.148.xxx.227)

    헉, 알고그런건지 모르고그런건지..
    개념상실. 정말 철없는 올케네요
    할말을 잃음.

  • 21. ㅇㅇ
    '11.11.5 5:47 PM (211.237.xxx.51)

    ㅎㅎ 참 보내주고도 욕먹고.. 머리가 나쁜올케네요

  • 22. ..
    '11.11.5 6:05 PM (125.152.xxx.150)

    이렇게 말씀하시지 그랬어요?

    몸에 안 좋은 거 그럼 우린 먹어도 되고????? 하시지...

  • 23. ??
    '11.11.5 7:02 PM (112.72.xxx.109)

    올케 너희들 먹지 뭐한다고 보냈어

  • 이건 멍???
    '11.11.5 7:04 PM (112.72.xxx.109)

    뒤 꽁댕이 어디로 날아갔지???

    장장 몇줄을 썼는뎅~~~

    내 컴이 이상한긍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38666 루이비통 추천요망합니다! 5 뒷북? 2011/11/21 1,752
38665 애기가 뒤집기후 밤에 무한깨요 ㅠㅠ 3 다크서클무릎.. 2011/11/21 2,263
38664 영어 한문장만 해석 좀.. 3 최선을다하자.. 2011/11/21 577
38663 중학교 배정 언제쯤 3 82에 물어.. 2011/11/21 1,111
38662 종합검진을 했는데 혈액검사에서 3 무서워 2011/11/21 2,005
38661 120일 아가두고 1박2일 가능할까요? 5 아자 2011/11/21 752
38660 임신때문에요..복분자 액기스 추천 좀 해주세요 7 복분자 2011/11/21 1,349
38659 (선물드림)82쿡 언니들 도매집 상호좀 지어 주세요~~^^ 13 도매집상호 2011/11/21 1,379
38658 따갑지 않고 가격착한 니트 목폴라티 추천해주세요 2 앗따거 2011/11/21 1,341
38657 베트남 초1 쌍둥이 델꼬 3년 가야 할거 같은데 살기 어떤가요?.. 2 베트남 2011/11/21 1,429
38656 안비싸면서 화사하고 촉촉한 트윈케잌 있나요? 3 화장품.. 2011/11/21 2,342
38655 (급) 피아노 개인레슨, 학력이 중요한가요? 4 급구 2011/11/21 1,318
38654 아이들 감기약 먹이시나요?? 3 해피썬 2011/11/21 1,129
38653 요즘은 고약 안파나요??? 3 종기났어요ㅠ.. 2011/11/21 2,176
38652 비오벨트 초대장 있으신 분 2 부탁 2011/11/21 610
38651 그럼 피부관리샵은 전망이 어떨까요? 2 향기 2011/11/21 1,577
38650 많은 사람앞에 서면 3 긴장 2011/11/21 870
38649 박희태 의장에게 한마디씩~ 11 apfhd 2011/11/21 1,186
38648 머핀 만들 때 베이킹 파우더 없이 만들 수는 없나요? 4 베이킹.. 2011/11/21 6,161
38647 아들셋키우기 FM 2011/11/21 930
38646 7세 1년 영어유치원 진짜 답이 뭔가요?보내보신분들..적극 리플.. 13 아..영유 2011/11/21 10,730
38645 35세이상직장맘님들 직업이 어떻게 되시는가요? 6 새로운삶 2011/11/21 2,358
38644 김장김치 보관법 3 김장김치 2011/11/21 10,570
38643 30대 중반... 이직을 생각하기엔 너무 늦은 나이인가요? 8 나이가 웬수.. 2011/11/21 8,557
38642 윤선생교재 어떻게 처분하세요? 2 혹시요 2011/11/21 1,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