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육아&교육

내 아이를 더 밝고 건강하게 키울 수 있는
정보교환과 질문의 장

제 목 : 엄마(부모)의 마음

| 조회수 : 2,320 | 추천수 : 0
작성일 : 2016-06-13 01:01:40

옛날(고려장이 횡행하던 시절)에,

어머니가 늙어서 일을 못하게 되자 아들은 어머니를 산에 버리기로 했습니다 .

저녁무렵 , 아들은 어머니를 지게에 업고 먼 곳을 향해 길을 떠났습니다 .

지게에서 어머니는 무언가를 아들 몰래 길에 뿌리고 있었습니다 .

아들은 어머니가 돌아오려고

뿌리는 줄 알고 더 멀리 가기로 했습니다 .

그러면서 아들은 어머니에게 왜 콩알을 길에 뿌리는 건지 물었습니다 .

결국 어머니 대답은

" 날이 어두워 네가 집으로 돌아갈 때 길을 잃을까봐 뿌리는 거다 ."

아들은 눈물 흘리고 꿇어 앉고 말았습니다 .
------------------------------------------------------

우리가 금방 태어났을 때 제일 기뻐하는 사람은  부모님이고 ,

걸음마를 시작할 때 제일 기뻐하는 사람도 부모님입니다 .

팔의 아픔을 잊고  안아주는 사람도 부모님이고 ,

싫증을 모르고 글도 계산도 하나둘씩 가르쳐주는 사람도 부모님입니다 .

시험장 밖의 부모님의 심정은 자식보다 긴장하고 ,

시험에 합격되면 부모님의 심정은 더 기쁩니다 .

세상에 부모님한테는 자식이 잘 되는 만큼 기쁜 일이 없고 ,

자식을 위해서라면 부모님은 이 세상에 두려운 것이 없습니다 .

졸업하면 자식들은 취업 때문에 분주히 보내고

취업하면 자식들은 연애 때문에 분주히 보내고

결혼하면 자식들은 가정 때문에 분주히 보내고

그렇게 자식들은 점점 부모님에게 소홀해집니다 .

한때는 부모님이 자식한테 해준 게 없다고 불만을 품고

한때는 부모님과 대화하면 아무것도 모른다고 무시하고

그렇게 소홀해서 다시는 부모님을 볼 수 없을 때 우리는 깨닫습니다 .

이 세상에 우리를 제일 사랑한 사람은 부모님밖에 없고

영원히 부모님의 사랑에 보답할 수 없다는 것을....

부모님들은 일방적인 사랑을 주십니다 .

이 세상에 부모님을 사랑하고 모든 부모님들이 건강하시고 행복하실 수 있게 ...

하지만 혹시 자식들이 진심이 아니더라도 사랑합니다 .

고맙습니다 . 한마디 한다면

정말 지금 죽어도 후회 없다하실 것입니다.

종달새 (worknhappy)

공평한 경쟁과 품격 높은 교육만이 공정한 사회를 이룬다. 부모의 힘에 의해 자녀의 장래가 결정되는 교육은 바뀌어야 하고 정책은 투명하고 일관성이 보장되고 일부 목소리 큰 여론에 ..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6521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인문학-인권 강좌가 있네요. 2 235 2016.06.14 2,314 0
6520 엄마(부모)의 마음 종달새 2016.06.13 2,320 0
6519 초4 수포자 안만들려는데... 2 10년차 2016.05.26 4,725 0
6518 우리 아들 첫니빼러 갔다왔어요ㅎㅎ 나약꼬리 2016.05.09 2,158 0
6517 책읽기 싫어하는 아이 어떻게 하시나요? 1 율무성 2016.05.03 2,742 0
6516 9살여자아이인데..ㅁ목소리가 허스키해요.. 3 나르샤 2016.03.31 2,730 0
6515 기록되지 않는 여성의 역사를 만날 수 있는 강좌 느티나무 2016.03.25 2,000 0
6514 공유합니다! 힘내세요 미혼모 여러분 조이 2016.03.24 2,474 0
6513 겁나 웃김ㅋㅋㅋㅋ 괜찮은인생 2016.03.15 3,999 0
6512 (새벽단상) 학부모 등골 휘는데 교육부는 엉터리 발표하고... 3 종달새 2016.02.29 3,241 0
6511 고학력 거품 걷히고 있다 종달새 2016.02.25 4,346 0
6510 수학을 포기하는 아이들 - 3학년 때 ' 징조가 보인다' 율무성 2016.02.24 5,324 0
6509 의자 둘중하나 선택해주세요 7 으니쫑쫑 2016.02.23 2,949 0
6508 7세아이 전래동화 전집 추천부탁드립니다. 2 carpediem7 2016.02.19 2,329 0
6507 경기도 고등학교 순위 정리 ( 대학 진학률 기준 ) 3 캉쌤 2016.02.18 10,677 0
6506 삶의 만족도 조사에 나타난 이유있는 명문대 입학 종달새 2016.02.16 2,563 0
6505 여론조사로 본 한국인 교육의식 종달새 2016.02.12 1,690 0
6504 서울 고등학교 순위 정리 ( 대학 진학률 기준 ) 5 캉쌤 2016.02.02 15,914 0
6503 이번 설 선물로 몽벨 패딩 드리려고 하는데 어때요? 콩슬이 2016.01.29 2,263 0
6502 은물이나 가베는 엄마표보단 수업을 받는기.좋겠죠? 프리샘은 어.. 1 김사랑 2016.01.18 8,025 0
6501 ebs강의 역시 좋네요:) 2 118D 2016.01.05 4,648 0
6500 (아침단상) 기막힌 청소년 정직지수 종달새 2016.01.05 1,871 0
6499 결혼 몇년 후 결혼기념일을 챙기지 않아~차라리 무뎌져야? .. 끝끝내엄마 2016.01.03 2,442 0
6498 자녀 두기를 잘 했네요.~~ 1 끝끝내엄마 2015.12.24 4,370 0
6497 육아 참 힘들죠 끝끝내엄마 2015.12.22 2,25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