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육아&교육

내 아이를 더 밝고 건강하게 키울 수 있는
정보교환과 질문의 장

제 목 : 자녀 두기를 잘 했네요.~~

| 조회수 : 4,370 | 추천수 : 0
작성일 : 2015-12-24 00:29:13
자녀 두기를 잘 했네요.~~                                                                                    

                                                                                  

복사 http://blog.naver.com/kyhi6832/220577102329

                                                                 

  안녕하세요? 올 한해도 저물어 갑니다. 그동안 우리 이웃님들 덕분에 세월이 어떻게 흐르는 지도 모르고 여기까지 왔습니다. 기쁜 성탄과 함께 얼마 남지 않은 막바지 일들 잘 마무리하시길 바래요.
자식을 애물단지라고도 하지만 아이로 인해 기쁜 일, 슬픈 일, 등을 모두 함께 겪지요. 게다가 육아라는 타이틀로 이렇게 공감할 수 있으니 자녀두기를 참 잘한 거죠. 엄마와 육아라는 세계 공통어가 있기에 이렇게 같이 호흡할 수 있지요. 사랑과 격려로 큰 힘이 되어 주셨고 앞으로도 많이 사랑해 주세요...

고맙습니다.


이웃님들 사랑으로 [끝내는 엄마vs 끝내주는 엄마]도

자랍니다.

 


자녀 있는 여성 집안일 더 많지만 행복감은 더 크다

베이비트리 2015. 12. 23
               

한국여성정책연구원 보고서
결혼을 하고도 자녀를 두지 않는 무자녀 가정이 늘고 있는 가운데, 자녀를 둔 여성이 자녀를 두지 않은 여성보다 가사노동은 더 많이 하지만 주관적인 행복은 더 크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최인희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연구위원 등이 22일 발표한 ‘무자녀 부부가족의 증가와 가족정책적 함의’ 보고서를 보면, 자녀를 둔 여성은 자녀가 없는 여성에 견줘 집안일을 하루 평균 0.8시간가량 더 하고 가족을 돌보는 데 2.3시간을 추가로 쏟는다. 대신 자녀가 없는 여성은 자녀를 둔 여성보다 직장일은 1.9시간 더 많이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남성들에게선 자녀 유무에 따른 차이가 작게 나타난다. 가사노동 시간은 자녀가 있는 남성이 0.5시간, 자녀가 없는 남성이 0.7시간으로 0.2시간가량 차이가 난다. 돌봄노동에는 자녀가 없는 남성이 0.1시간, 자녀가 있는 남성이 0.6시간을 사용한다. 자녀를 둔 여성은 집안일을 하고 가족들을 돌보는 데 하루 평균 6시간을 쏟지만 자녀를 둔 남성은 1.1시간을 할애할 뿐이다.

 

하지만 네 집단 가운데 삶에 대한 만족이 가장 큰 쪽은 자녀를 둔 여성이다. 점수가 낮을수록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간주되는 ‘삶의 질’ 만족도 조사에서 유자녀 여성들은 2.66점을 준 데 반해 유자녀 남성은 2.73점, 무자녀 여성은 2.84점, 무자녀 남성은 2.85점을 줬다. ‘시간 사용’ 만족도에서도 유자녀 여성은 2.80점으로 가장 만족도가 높았고 유자녀 남성(2.83점), 무자녀 남성(2.95점), 무자녀 여성(2.97점) 순서로 파악됐다.

 

자녀가 있는 부부는 그렇지 않은 부부보다 객관적 삶의 조건도 비교적 안정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에 따르면 자녀가 있는 부부의 자가 소유 비율은 59.3%인 데 견줘 자녀가 없는 부부는 36.3%만 자가이고 39.4%는 전세로 거주하고 월세 비율도 22.8%에 이른다.

 

엄지원 기자   umkija@hani.co.kr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Harmony
    '15.12.31 1:58 AM

    축하드립니다. ~~밖에서 뵈다 여기서 뵈니 또 새롭네요.^^
    좋은 책
    딸과
    잘 보고 있답니다.

  • 끝끝내엄마
    '15.12.31 4:37 PM

    Harmony님 여기서 뵈니 정말 반가워요.
    응원해 주셔 힘이 납니다.
    많은 분들의 사랑과 관심 속에 [끝내는 엄마vs 끝내주는 엄마]가 한겨레 신문에서도 주목하는 책이 됐고(12/30 기사 났어요)
    오늘은 육아 잡지 Babee와 인터뷰를 마쳤네.(2016, 2월호 게제 예정).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

    한아이의 태생에서부터 성인자녀가 되기까지의 성장발자국을 있는 그대로
    그려낸 생생리얼스토리입니다.
    아이기르기 두려우신 분, 내 아이를 잘 키우고 있나 의심하시는 분, 잘 키우고 싶으신 분들께 권해
    드립니다.
    공감과 용기, 희망을 같이 나누시길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6521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인문학-인권 강좌가 있네요. 2 235 2016.06.14 2,314 0
6520 엄마(부모)의 마음 종달새 2016.06.13 2,321 0
6519 초4 수포자 안만들려는데... 2 10년차 2016.05.26 4,725 0
6518 우리 아들 첫니빼러 갔다왔어요ㅎㅎ 나약꼬리 2016.05.09 2,158 0
6517 책읽기 싫어하는 아이 어떻게 하시나요? 1 율무성 2016.05.03 2,742 0
6516 9살여자아이인데..ㅁ목소리가 허스키해요.. 3 나르샤 2016.03.31 2,730 0
6515 기록되지 않는 여성의 역사를 만날 수 있는 강좌 느티나무 2016.03.25 2,000 0
6514 공유합니다! 힘내세요 미혼모 여러분 조이 2016.03.24 2,474 0
6513 겁나 웃김ㅋㅋㅋㅋ 괜찮은인생 2016.03.15 3,999 0
6512 (새벽단상) 학부모 등골 휘는데 교육부는 엉터리 발표하고... 3 종달새 2016.02.29 3,241 0
6511 고학력 거품 걷히고 있다 종달새 2016.02.25 4,346 0
6510 수학을 포기하는 아이들 - 3학년 때 ' 징조가 보인다' 율무성 2016.02.24 5,324 0
6509 의자 둘중하나 선택해주세요 7 으니쫑쫑 2016.02.23 2,949 0
6508 7세아이 전래동화 전집 추천부탁드립니다. 2 carpediem7 2016.02.19 2,329 0
6507 경기도 고등학교 순위 정리 ( 대학 진학률 기준 ) 3 캉쌤 2016.02.18 10,677 0
6506 삶의 만족도 조사에 나타난 이유있는 명문대 입학 종달새 2016.02.16 2,563 0
6505 여론조사로 본 한국인 교육의식 종달새 2016.02.12 1,690 0
6504 서울 고등학교 순위 정리 ( 대학 진학률 기준 ) 5 캉쌤 2016.02.02 15,914 0
6503 이번 설 선물로 몽벨 패딩 드리려고 하는데 어때요? 콩슬이 2016.01.29 2,263 0
6502 은물이나 가베는 엄마표보단 수업을 받는기.좋겠죠? 프리샘은 어.. 1 김사랑 2016.01.18 8,025 0
6501 ebs강의 역시 좋네요:) 2 118D 2016.01.05 4,648 0
6500 (아침단상) 기막힌 청소년 정직지수 종달새 2016.01.05 1,871 0
6499 결혼 몇년 후 결혼기념일을 챙기지 않아~차라리 무뎌져야? .. 끝끝내엄마 2016.01.03 2,442 0
6498 자녀 두기를 잘 했네요.~~ 1 끝끝내엄마 2015.12.24 4,370 0
6497 육아 참 힘들죠 끝끝내엄마 2015.12.22 2,25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