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육아&교육

내 아이를 더 밝고 건강하게 키울 수 있는
정보교환과 질문의 장

제 목 : 수학을 포기하는 아이들 - 3학년 때 '징조가 보인다'

| 조회수 : 3,879 | 추천수 : 0
작성일 : 2015-01-14 13:55:52

수학을 포기하는 아이들 - 3학년 때 ' 징조가 보인다'

포기하는 아이, 앞서가는 아이 - 마의 3학년

"엄마! 수학 포기할래요."
이런 말을 우리 아이 입에서 들었다면~ 엄마의 마음은 어떨까?
그런데 중ㆍ고등학교 학생들을 만나면 어렵지 않게 들을 수 있는 말이다. 국어나 영어에 비해 수학은 유독 `포기`라는 말이 잘 어울리는(?) 과목이다. 수능 전에 70%가 포기하니 말이다. 정말 수학은 포기하고 싶은 어려운 과목일까? 교과 과정 중 수학이 `어렵다`고 느껴지는 시기가 있다.

그 첫 번째 고비가 초등학교 3학년에 온다.
`23÷4=`이라는 문제를 보자.
여러 번의 고비가 있겠지만 많은 아이들은 `나누어 떨어지지 않는 나눗셈`을 접한 순간 `수학이 싫다`고 느낀다. 이 단계가 초등 2~3학년 단계에 해당한다. 사칙연산의 맨 마지막 단계인 나눗셈을 배우고 그 다음으로 분수 학습의 사칙연산 등으로 내용이 확장되면 초등 저학년에 익힌 덧셈과 뺄셈, 곱셈과 나눗셈을 얼마나 자유자재로 사용하느냐에 따라 아이의 실력 편차가 벌어진다.

특히 수학의 사칙연산은 "안다"로 끝나지 않는다는 게 특징이다. 속도가 느리고 정확도가 떨어지면 시험에서 결과로 나타난다. 여기서 중요한 포인트는 초등학교 고학년으로 넘어가는 시점에서 수학을 `포기`할 징조를 찾아낼 수 있다는 점이다. 이 징조를 빨리 찾아내면 아이가 수학을 포기하는 것을 막을 수 있다.

이때 학부모의 역할이 중요하다. 계산 능력의 정확성과 속도를 파악해야 한다.
이 단계에서 계산력이 부족한 아이는 `훈련의 반복`이 부족한 경우가 대부분이다. 더하기와 빼기의 연관성, 더하기가 곱하기로 연결되는 관계, 그리고 곱하기와 나누기의 연관성에도 좀 더 익숙해져야 한다. 방법은 간단하다. 학교 진도와는 별도로 계산력이 몸에 밸 수 있도록 매일 시간을 정해 하루 15분씩 '실수제로'로 꾸준히 사칙연산을 풀게 하는 것이다. "설마 우리 아이가?"라고 생각하지 말고 냉정하게 생각하자.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0년차
    '15.8.17 12:47 AM

    지금 초3 24÷3여기서 어떻게 설명해야할지 막혔습니다
    어떻게 해야하나요?

  • 2. 몬스터맘
    '17.1.3 4:14 PM

    24-3 부터 시작하세요. 수포자는 그 단계에 맞지 않은 문제를 주면서 생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6469 카톡 이모티콘 받을 수있어요~ 루삐피삐 2015.07.08 2,607 0
6468 아이들 하고 노는 방법 1 메이you 2015.07.08 2,692 0
6467 중학생 아이 MBC아카데미 미디어진로스쿨 보낼까 하는데.. 나이스 2015.07.07 2,085 0
6466 뻥튀기로 망신당한 세계교육포럼 종달새 2015.07.01 2,441 0
6465 처음으로 조카에게 한 첫선물...*.* 박맹구리 2015.06.25 2,541 0
6464 남을배려하게키우는법좀갈춰주세요...ㅜㅜ 2 나르샤 2015.06.25 2,566 0
6463 아기이불 디자인도 제각각 다양하네요 +.+ skys17 2015.06.24 1,585 0
6462 5살, 7살 공부 늦지 않았을까요? 2 복받으세요 2015.01.16 3,518 0
6461 수학을 포기하는 아이들 - 3학년 때 '징조가 보인다' 2 율무성 2015.01.14 3,879 0
6460 초등 아이들 컴퓨터 2015.01.10 1,575 0
6459 2015년, 우리 아이들이 행복해지는 원년 되기를... 종달새 2015.01.01 1,304 0
6458 초등학생이 볼 고전문학 추천바랍니다 1 환희마미 2014.12.26 3,006 0
6457 중고장난감 매장 가보신분 계신가요? 서현맘 2014.12.25 2,327 0
6456 어른보다 현실을 잘 꿰뚫은 어린이들이 만든 보고서 종달새 2014.12.20 2,008 0
6455 아이들 샴푸외 1 빵찌니 2014.12.11 2,514 0
6454 대치동 학원 5 gjrudal 2014.12.08 5,236 0
6453 다음주 유교전 가시나요? 어디가야하나요? 이동그리 2014.12.05 1,388 0
6452 분유중에 식물성dha들어간거있나요? 마마마님 2014.12.05 1,559 0
6451 초등 1학년 어디까지 공부 봐줘야할까요? 9 이주희 2014.12.04 4,098 0
6450 기말고사 기출 필요하신 분들께.. 율무성 2014.11.26 2,206 0
6449 The Word & Song Bible (Book + T.. 1 하루 2014.11.25 1,629 0
6448 슈퍼맨에 나오는 송일국 아기띠 사용해보신분? 6 이미넌나에게 2014.11.25 2,622 0
6447 서울지역 외고 실시간 경쟁률 캉쌤 2014.11.24 2,905 0
6446 관악구 부모교육 신청하세요~ 876-7333, 문자 010-8.. 참누리 2014.11.24 1,991 0
6445 신생아 미열;;; 2 사라봄 2014.11.22 2,200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