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육아&교육 최근 많이 읽은 글

육아&교육

내 아이를 더 밝고 건강하게 키울 수 있는
정보교환과 질문의 장

제 목 : 우리 아이들, GMO 쓰레기 음식을 먹고 큽니다.

| 조회수 : 3,876 | 추천수 : 0
작성일 : 2014-06-26 17:39:29

미국 사람들은 시중에서 파는 과자,햄버거, 인스턴트 식품을 정크푸드 (junk=쓰레기 food)라고 하잖아요.

근데 저는 쓰레기 수준을 넘어선다고 보는데요.그 속에든

수입산 밀가루, 옥수수,감자(특히 미국산)가 유전자 조작 음식 때문에요.

이게 위험성이 거의 광우병 소고기와 맞먹는데요.

유전자 조작 음식이 뭐냐면 ( 일명 GMO )

미국 몬산토라는 회사에서 돈을 벌기위해,  농작물의 유전자를  인위적으로 조작한겁니다.

씨를 못맺게 만들거나..다른 생물의 유전자를 합치거나 기타 등등..

왜 무섭냐면  프랑스 연구팀이 쥐 수십마리 에게 GMO음식 먹이는 실험했는데
쥐들에게 암과 , 큰 종양 덩어리가 생긴거에요. 의심 많은 분들 위해  YTN 뉴스 링크 겁니다.

"GMO 먹인 쥐, 탁구공만한 종양"  YTN 뉴스

http://www.ytn.co.kr/_ln/0104_201210051757068692   


 또,  KBS1 환경스페셜… 유전자 조작식품 위험성 경고 에서  방송 됬는데

 인도에서 유전자조작 사료 먹인 소들 수천마리가 앓다 죽었습니다.

  기타 MBC SBS 에서도 GMO 위험 방송 했는데 검색하면 많이 떠요.

 밑에 기사 보면 알겠지만 중국, 터키, 유럽 심지어 아프리카 조차 GMO를 수입 않시키는데 유독 울나라만 관대합니

다.

KBS1 환경스페셜… 유전자 조작식품 위험성 경고 (기사)

  http://media.daum.net/culture/others/newsview?newsid=20070702181016368


KBS 환경스페셜 위험한 연금술 유전자 조작 식품 캡쳐분 (방송일 : 07년 7월4일)

 사진을 올릴수 없어 링크 겁니다,

  http://gall.dcinside.com/list.php?id=science&no=221770&page=1&search_pos=-216...


 

주로 미국산 밀, 옥수수, 콩, 감자, 토마토가 GMO가 많아요.

나는 시중과자 않 사먹인다..  집에서 빵 만들어 먹인다는 분.. 들을 위해

고추장 사죠? 간장. 된장, 두부는요. 라면  콩기름. 카놀라유는 드시죠?


나는 대기업 브랜드 우리밀을 사드신다고요?

아래  CJ ·사조, ·대상 은 GMO수입 대표 대기업이에요.

옆에 쓴건 취급 브랜드고요. 자세한거 보기 싫음 굵은거만  보세요.

CJ - 뚜레주르, 제일제당,백설, 해찬들,
대상 - 청정원
사조 - 해표


"그럼  먹일게 뭐가있냐" 하시는 분들
 
떡 주세요. 국산 감자, 고구마, 땅콩, 밤, 찰옥수수 쪄주고요.
밀가루 보다 탄수화물 비율이 낮아 비만도 예방되요.
 
그리고 잘 찾아보세요. 대기업이 아닌 농,축,생협이나 우리밀 ㅇㅇㅇ ~ 암튼
그런곳 잘 찾아보면 비교적 그래도, 덜 의심되는 우리밀,과자,빵,장류  파는데가 있어요.
밑에는 기사들 퍼왔는데 시간되심 훑어보세요 

 ---------------------------------------------------------------------------------


[관련 뉴스기사들]

'중국서 퇴출' 美GMO 옥수수, CJ 등 국내 반입

http://news.einfomax.co.kr/news/articleView.html?idxno=96182

 중국이 통관을 거부한 미국산 유전자변형옥수수(GMO)를 CJ제일제당 등 국내 업체들이 구매했다.

GMO 라면, 터키선 ‘전량 폐기’ 국내엔 ‘유통’  KBS 뉴스

http://news.kbs.co.kr/news/NewsView.do?SEARCH_NEWS_CODE=2865145

<앵커 멘트> 지난 2003년부터 터키에 수출했던 라면입니다.  생산은 국내 유명 라면업체가 맡았고 포장지에 GMO 표시는 없습니다. 지난 2012년, 터키 당국이 통관을 거부하고 라면 13톤을 전량 폐기했습니다. 터키는 GMO 원료를 전혀 허용하지 않

습니다. 반면 한국은 유전자 재조합 원료가 3% 이하면 GMO 제품이 아니라고 봅니다.

 

"CJ·사조·대상, 유전자변형농산물 수입하고도 표시 않해"
http://media.daum.net/economic/others/newsview?newsid=20130702085706580

CJ와 사조, 대상 등 국내 식품업체 3곳이 식용 유전자변형농산물,GMO를 약 400만톤이나 사들이고도 원재료가 대두,

옥수수인 제품에 GMO 표시를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CJ와 대한제분을 비롯해 총 9개사, 오리건산 밀수입.. GMO밀
http://m.media.daum.net/m/media/society/newsview/20130601033706551  

세계적으로 승인된 적이 없는 유전자조작(GMO) 밀이 발견된 미국 오리건주산(産) 밀이 국내에도 이미 유통되고 있

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안전성을 둘러싸고 우려가 커지고 있다. 31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오리건주의 밀 또

는 밀가루를 공급받은 국내 제분업체는 CJ와 대한제분을 비롯해 총 9곳, 국내에 수입된 오리건산 밀은 171만톤이다

<"카놀라유 대부분 GMO 사용"…GMO표시제 유명무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4/03/07/0200000000AKR20140307159800030.HTML?input=1179m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긍정하라
    '14.6.27 2:46 PM

    우리나라 소비가 상당히 높다고 어디선가 본 기억이 있습니다. 맛 감별이 된다면 좋겠지만 그건 거의 불가능할 테구요. 콩류를 안먹을 수도 없고 참.

  • 2. 까부잡잡
    '14.6.30 3:01 PM

    저것으로는 부족하다는 분들을 위해 인체에 대한 GMO 위해성 연구 링크겁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02&aid=0001994437&s...
    (내용 중간부분에 있음)

    2007년 = 오스트리아와 프랑스의 과학자들이 공동으로 몬산토 GMO 옥수수를 인체에 실험했을 때 간, 신장 등에 독성이 검출됐다는 발표

    2011년 러시아 = 과학자들이 재차로 GMO 식품이 여성의 자궁내막과 외연의 상관적인 질병발생율 상승 현상 발표

    2008년 = 미국과 이태리의 과학자들이 GMO가 면역계통에 미치는 악영향에 대한 의견을 재차 제출한 사건

    2009년 = 프랑스에서의 GMO가 간장과 신장에 끼치는 위해 보고

    2010년 = 2월 중국의 수많은 과학자들의 공동으로 GMO 위해성 선언

    --- 추가부분 : 김은진 (원광대 법학과) 님의 논문 자료내용--


    http://webcache.googleusercontent.com/search?q=cache:GduXyA_zLooJ:ecoop.or.kr...

    영국 의료연합 = 유전자조작식품 속의 항생제내성 표시 유전자가 인체 내 항생제 내성을 키움으로써 건강상의 위협이 되고 있기 때문에 규제가 필요 하다는 성명을 발표함

    2002.7. = 영국 뉴캐슬대학 연구팀 연구결과
    유전자조작농산물을 장의 일부를 절개한 사람 7명에게 먹인 결과 3명의 장내 박테리아에서 살충성 유전자가 검출되었음.

    2000.5 = 독일 예나대학 연구팀에서 유전자조작 유채의 꽃가루를 먹은 벌의 장 속에서 유전자조작된 DNA가 검출됨으로써, GMO 속의 유전자가 이를 섭취한 동물과 사람에게 전이될 가능성을 과학적으로 입증

  • 3. 애플
    '14.8.10 2:52 AM

    식당에서 쓰는 콩국수 대부분 수입이겠죠.
    GMO표시 정확한 기재 소비자들이 요구해야 하겠고
    전량폐기시켜야 맞겠죠. 수입도 금지시키구요.
    이 나라 국민이 봉이군요.ㅠ

  • 4. 올리브
    '14.11.12 10:47 AM

    일단 gmo 표시를 의무화해야 하는데
    이나라는 거의 미국의 속국이라 불가능하겠죠
    특히 다수당이 새눌당이라.

    뭐 방법이 없을 것 같네요
    알면 알수록 스트레스만 쌓이구
    솔직히 gmo다 광우병이다 방사능이다
    다 따지면 정말이지 먹을 건 거의 없습니다

    fta다 뭐다 해서 쌀이니 뭐니 우리 농산물 점차 다 사라질 것 같고

    먹을 것에 장난치는 미국사람들 정말
    혐오합니다. 돈이라면 정말 못하는 짓이 없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6386 올해 미대 재수생입니다.. 1 천사볼 2014.07.01 2,686 0
6385 우리 아이들, GMO 쓰레기 음식을 먹고 큽니다. 4 까부잡잡 2014.06.26 3,876 0
6384 동생보는 첫째?ㅠㅠ조언좀여ㅠㅠ 3 윤미경 2014.06.26 2,365 0
6383 곰팡이 투성이의 판자집에 거주하는 아이.. 긴유니 2014.06.20 2,209 0
6382 여름 방학 동안 영어 책 읽기 charmsam 2014.06.16 2,616 0
6381 분노조절이 안되는 엄마와 허용형 아빠 4 동글밤 2014.06.10 4,302 0
6380 인터넷 저축보험과 일반 저축보험 다른게 있나요? 2 우아한세계 2014.06.09 1,674 0
6379 홈스쿨링으로 영어하고 있는데 잉글리C 1주년 이벤트 하네요 알파팀 2014.06.05 2,032 0
6378 "학원" 이란 곳의 실상,, 학원 이런곳 이에.. 2 까부잡잡 2014.06.03 3,950 0
6377 초등1학년 학습지나 문제집 추천좀 해주세요^^ 택이처 2014.05.22 2,864 0
6376 의지만 가지고 해결 안되는 수학문제 도움을 요청하는 고2 아.. 지미 2014.05.12 2,226 0
6375 학원 선택 .. . 도와주세요. 1 기억의한계 2014.05.07 2,073 0
6374 유치부 영어미술 과외하고픈데 1 처음본순간 2014.04.30 2,688 0
6373 우리 아이 용돈, 언제부터 줘야 할까? 3 무무인 2014.04.11 4,145 0
6372 단원평가 시기입니다. 문제 필요하시면 도움이 되십니다. 율무성 2014.03.31 4,963 0
6371 자녀들은 빈정대는 칭찬에 햇갈린다 3 종달새 2014.03.30 4,184 0
6370 물티슈 어떤 제품 사용하시나요???? 2 무엇이든물어00 2014.03.28 2,740 0
6369 엄마표영어 관심 있는 분들 여기 체험단 신청해보시면 좋을 것 같.. 1 차사랑 2014.03.28 3,410 0
6368 안동 여행 다녀왔는데 탄탄 역사속으로 역사전집과 연계되네요. 1 꿈나래 2014.03.24 3,000 1
6367 심리치료실 가지 말고 엄마의 습관을 바꿔라 9 무무인 2014.03.16 8,364 0
6366 변리사가 되고 싶은 조카에게 조언자를 만나보게 하고 싶습니다. .. 6 적사파워 2014.03.13 4,378 0
6365 성적이 꾸준하게 오르는 아이는 - 다르다. 율무성 2014.03.12 5,020 0
6364 수원 닥터정 최고 1 수진네 2014.03.08 3,807 0
6363 초등입학식준비 1 하늘사랑 2014.02.26 2,981 0
6362 수능엔 토플 텝스중 어떤게 더도움되나요? 3 깜박쟁이 2014.02.25 4,437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