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살림돋보기

알짜배기 살림정보가 가득!

제 목 : 은마아파트의 시커멓게 벗겨진 부끄러운 욕조의 환생 ㅇ.ㅇ! 욕실코팅했어요

| 조회수 : 42,775 | 추천수 : 1
작성일 : 2013-11-13 14:30:42

 

그동안 벼르고 벼르던 욕조 코팅을 드디어 하게되었어요 !

하고나니 내자신이 넘 뿌듯하여 자랑하고파 글 한번 올려봐용 ^^ㅎㅎ

 


아이들 교육땜에 이사온 은마아파트의 생활..

다른것보다도 벗겨져서 시커멓게 시멘트가 보이는 욕조가 가장 골치거리였지요..ㅠㅠ

남편도 애들도 이게 모냐구.. 매일 불평불만이었지만

욕실 리모델링 비용이 저는 너무 아깝고 부담이었어요. 한두푼 하는게 아니니까요!!

그렇다고 철거를 하자니 철거비용도 어마어마하대요? ㅠㅠ

그냥 무시하고 살아야하나.. 맨날 욕조만 보면 한숨이 절로 푹푹 쉬어졌지요..

청소나 깨끗이 하려구 인터넷 요기조기 보다가

바이오비엠이라는 천연성분의 욕실 청소 용액을 사서 하게되었지요.

바이오비엠 사면서 그 사이트에서 욕조코팅제를 파는걸 보게되었어요.

근데 저는 의삼많고 나름 꼼꼼한 주부이다보니 몇날 몇일을 고민했지요.

바이오비엠 써보면서 꽤 만족을 하고서는

그래..코팅제 얼마 안하는거 한번 발라보자!

망치더라도 지금보단 낫겠지.. 하는 심정으로 주문을 하게 되었지요.

 

일단. 결과는 대만족이에요 >_<

설마?하는 마음으로 한번 해본건데... 이렇게 새것처럼 될줄 알았으면 진작 하는건데..

진작에 안한게 후회가 되네요.. ㅎㅎ

 

아무튼.. 코팅제 바르는 과정을 첫째아이가 옆에서 보조도 해가며 사진도 찍어주었어요.^^

 

 

정말..창피하지만 벗겨진 욕조의 처참한 모습.........

지금 사진을 다시보니.. 이걸 왜 그동안 그냥 뒀을까.. 창피해지네요.

코팅제 바르기전에 전에사둔 바이오비엠으로 깨끗이 청소하고 물기없이 말려둔 상태랍니다.

 

 

 

주문해서 받은 욕조코팅제와 부자재. 요렇게 들어있었어요.

 

 

 

먼저 철물점에서 150방 사포와 페인트 부어서 쓰는 트레이?를 철물점에서 사왔어요.

두개에서 천오백원인가.. 얼마 안했던것 같아요.

부지런히 사온 사포를 반으로 접어 쓱싹쓱싹 욕조의 때를 벗겨주었네요.


벗겨진 가루들은 걸레로 싹 닦아내고 물로 쓸어내려.. 남아있지 않게 해줬어요.

그리고 제일 중요한!! 코팅전에 물기가 있으면 절대 안된다고 적혀있어서.

환풍기, 선풍기, 제습기, 드라이가 동원하여 완전히 말려줬어요!

그리고 집에있는 마스킹테이프를 배수구멍에 잘 붙여줬네요.

 

 

 

드디어 코팅제를 발라볼 타이밍.. 두근두근 ㅋㅋ

칠하고서 말리고 칠하고 말리고 칠하고. 이렇게 해야한다기에

용액은 주제랑 경화제가있는데 3등분해서 세번에 나눠 칠할거에요.


종이컵에 담아서 휘적휘적 잘 섞어주구요..

 

 

 

 그리고 철물점에서 사온 트레이에 부었어요.

부자재로 온 롤러와 붓은 상태가 괜찮았지만

그래도 털이 빠질지 모르니 테이프를 이용해서 먼지와 잔털을 제거해주었네요.

 

 

 

먼저 붓에 코팅제를 묻혀서 욕조 가장자리부터 차분차분히 발라줬어요.


벗겨져 보기흉한 지긋지긋한 저 부분도 코팅제로 쓱쓱-

이게 얼마나 효과가 있을까.. 반신반의한 마음으로 천천히 차분하게 발라주고..

 

 


1차로 코팅한 욕조.. 아직은 깨끗하지 않은 모습이에요.

50분정도? 말리면 약간 끈적한 상태가 되는데 그때가 2차로 바를 타이밍!

 

 

 

트레이에 2차 코팅제를 붓고 롤러로 싹싹~

바르는게 왜이리 재밌던지ㅋㅋ 결과는 어찌되든 신나게 발랐어요.ㅎㅎ 

꼼꼼하게 잘 발라주고

위에서 옆에서 쨰려보듯 안발린 곳을 확인해서 아주~꼼꼼하게 발라줬어요!

 


2차 코팅된 욕조의 모습!

아직 벗겨진 부분의 흔적이 남아있긴하지만 1차로 발랐을때보다 훨씬 깨끗해진 모습이에요!ㅋㅋ

오호라. 이게 되겠구나 하는 희망과 자신감이 불끈!!

 

 


앗참. 1,2,3차로 바르는 중간에 붓이랑 롤러가 말라버리지않게

이렇게 봉지로 꽉 묶어두어야 붓 롤러를 재사용 할 수 있어요.

 

 

 

드디어 마지막 3차 코팅의 시작..!!

붓으로 가장자리등을 꼼꼼~하게 칠해주고..


 

 

 

롤러로 싹~~~

안발라진곳이 없는지 열심히 확인하면서 싹싹 칠해주었어요.


 

 

 

짠!!

드디어 새것처럼 환생한 우리집 욕조..... ㅠㅠ 감동의 순간이..


 

 

코팅을 마치고 기뻐하는 저의 모습이랍니다 ㅎㅎ(부끄) 

새하얘진 욕조를 보니 어찌나 좋던지 깔깔거리면서 웃었네요 ㅋㅋㅋ

 

 


철거당할뻔한? 우리집 욕조의 환생한 모습이에요. ^^


제가 했지만.. 참 잘한것 같네요 ㅋㅋ

리폼 요런거 한번도 안해본 주부인지라.. 잘해낼 수 있을까 걱정했는데.

이정도면 우리 애들도 할 수 있겠다 싶었어요 ㅎㅎ

 


욕실이 전체적으로 새하얗지는 않지만. 욕조 하나만 칠했는데도

욕실의 전체적인 느낌이 너무~ 깨끗해보이는거에요!!

이제 집에 손님 초대해도 되겠다 싶어요 ㅋㅋㅋ^^

 


그렇게 꼴보기싫던 욕조였는데.. 코팅하고서는 화장실에 자꾸만 가게되요.

뿌듯해서 보고 또 보고 ㅋㅋㅋ

남편이랑 애들한테도 칭찬받고.. 주부로써 뭔가 해낸 기분에 으쓱으쓱^^

 

 

무엇보다도 우리 딸도 내년엔 수능이라.. 안그래도 대치동 학원비땜에 빠듯한데..

도대체 얼마를 아낀거야?하는 생각에 기분이 날아갈듯해요 ^^

 

조만간 코팅제 더 주문해서 타일벽면도 새하얗게 만들어줄거에요.

욕조 칠하고 나니 자신감이 생기네요. ^^

 

2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하얀마음
    '13.11.13 3:39 PM

    와우~~~ 엄지 척 !!!!! 입니다.
    타일 코팅하시는 것도 올려주세요~~

  • 2. 나무
    '13.11.13 4:03 PM

    놀랍네요 새하얗게 변신했어요

  • 3. mmmmm
    '13.11.13 5:31 PM

    욕실코팅 광고는 참 꾸준히 올라오네요.

  • 4. cookinggirl
    '13.11.13 5:36 PM

    애쓰셨네요. 전 때낀 타일이 눈에 더 들어오네요. 락스 스프레이해서 불린후 세제 뭍혀 박박 좀 딲아 보세요.지워질거예요.
    곰팡이와 묶은때도 락스 청소하면 싹 없어져 깨끗해 진답니다.

  • 5. 리사
    '13.11.13 7:50 PM

    광고인가요 . 내용 너무 좋고 도움되는데

  • 6. 자유부인
    '13.11.13 9:05 PM

    바이오비엠 광고하시는거에요?

  • 7. 스프라우츠
    '13.11.14 5:47 AM

    대단하시네요...욕조를 다시 교체하신듯 보여요.

  • 8. 콩콩이
    '13.11.14 9:33 AM

    와우 멋진데요 설사 광고라도 해도 이런방법으로 욕조살릴 방법이 있다니 놀랍습니

  • 9. 마야부인
    '13.11.14 2:10 PM

    광고라해도 유용하기에 눈여겨 봤어요
    좋은 제품 광고해야지요 ㅎ
    암튼 잘봤어요

  • 10. 아이둘
    '13.11.14 5:11 PM

    기뻐하시는 모습이 너무 리얼해요.^^

  • 11. 카푸치노
    '13.11.15 1:55 PM

    타일코팅 기대됩니다.
    저희도 은마로 갈까 고민하다 개포동에 눌러 앉았는데, 욕실만 수리 못하고 입주했네요.
    아직은 괜찮은데, 언젠가는 타일코팅을 해야하지 않을까 싶어요.
    욕조 너무 이쁘네요. 얼른 타일도 완성하셔서 보여주세요~~
    그리고 세면대도 욕조처럼 코팅해도 될거 같아요.

  • 12. 리본티망
    '13.11.15 10:18 PM

    오호 이런것도 집에서 셀프로 되네요. 감동

  • 13. 안잘레나
    '13.11.17 12:18 AM

    욕실코팅좋아요

  • 14. 뚱지와이프
    '13.11.17 12:34 AM

    벤자민무어에 욕실 타일 위에 바르는 페인트 있어요

  • 82flqld
    '13.11.17 11:26 AM

    전여기 카페가 유용했어요.
    http://cafe.naver.com/remonterrace/11681088
    욕조코팅제와 페인트는 다르다던데요.
    친환경 욕실코팅제는 www.codibath.com에 있던데요.
    여기같아...

  • 뚱지와이프
    '13.11.17 11:16 PM

    타일 벽면이요....

  • 82flqld
    '13.11.18 10:42 AM

    www.eco37.com에 가면 여기 욕실코팅제로 타일벽면 전체한거 수두룩하더라고요..

  • 15. 별님
    '13.11.17 7:59 AM

    댓글달려고 로그인했어요~^^
    대박입니다.
    오래된아파트라 정말 대책이 안서는곳이 욕조인데
    어쩜 저리 깨끗하게하셨는지..
    하신거 보고 저도 해보고싶을정도네요..
    손님 초대해도 되겠어요 ..라는말 이해하고도 남아요~^^

  • 16. 그냥걸
    '13.11.18 10:28 AM

    오래된 아파트라 욕실 줄눈이 하나씩 빠져서...
    공사를 해야하는데 돈에 대한 압박에 시간만 보내고 있어요...
    님, 정말 대단하시네요! 부럽습니다!!^^

  • 17. 돌돌엄마
    '13.11.19 10:30 AM

    이거 안 벗겨지나요? 뜨거운 물 받으면 유해물질 안 나올지...
    아들래미가 많이 커서 아기욕조 졸업해야하는데
    오래된 전세집이라 욕조가 너무 지저분해서요~~

  • 3375fbfb
    '13.11.19 11:35 PM

    하도 친환경 인체 무독성이라 하길래 작업해봤는데 안 벗겨지네요.
    우린 어린아이가 없지만 독나오는건 사절이여요.

  • 18. 알수가없어
    '13.11.20 6:28 AM

    욕실코팅도 어려운게 아니네요

  • 19. 건튼맘
    '13.11.20 10:00 PM

    광고 같긴하지만...좋은 정보네요.
    근데 타일 줄눈 작업하는 방법도 알려주셨음 좋겠네요.

  • 20. 펠리칸
    '13.11.20 11:13 PM

    눈에 쏙들어오는 내용 한번해봐야...

  • 21. 아로니아
    '13.11.21 7:53 AM

    저는 돌?코팅이라서 절대 안벗겨진다는 것으로 했는데도 3개월쯤돼니 벗겨져서 더 지저분해요.

  • 22. 미미
    '13.11.22 8:23 PM

    코팅은 코팅일뿐^^;;

  • 23. 강물따라
    '13.11.22 11:39 PM

    부러워요~~ 계타셨네용.

    몇십년 오래된 서초동 군인관사 입주해야 되는데..
    충격적인 화장실을 보고선 넘 경악스러웠는데...
    셀프인테리어할 자신이 생겼네요.

    82쿡에도 감사드려요..
    좋은정보 참고할께요.. 이기분 군인관사에 살아본 사람은 아실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17147 조립가구로 만든 나만의 아일랜드 식탁 124 최귀순 2013.12.07 28,350 5
17146 냉동실 완결판, 이제 더이상 냉동실 정리하지 않습니다.^^ 32 최귀순 2013.12.06 43,030 9
17145 주방에 천연수세미, 넘좋은데요? 10 농부가된맘 2013.12.06 12,572 2
17144 살림돋보기 11월, 냄비세트를 받으실 분입니다. 5 82cook 2013.12.03 6,393 0
17143 올리고당의 숨겨진 진실 7 martha29 2013.11.27 29,643 2
17142 혼자사는 비루한 노처녀의 득템..II 14 yunary 2013.11.27 25,096 1
17141 도라지 껍질 쉽게 벗기는 방법 63 보리네 2013.11.20 63,062 14
17140 통나무도마 관리 5 쭈나랑 2013.11.17 14,688 0
17139 천일염 보관하는방법 45 보리네 2013.11.17 38,069 10
17138 은마아파트의 시커멓게 벗겨진 부끄러운 욕조의 환생 ㅇ.ㅇ! 욕실.. 28 3375fbfb 2013.11.13 42,775 1
17137 마늘 까는법이라네요 26 베짱이하우스 2013.11.12 16,509 0
17136 이사온집 주방정리 완료 115 내이름은룰라 2013.11.12 40,560 10
17135 은귀거리, 장신구 세척하는 방법 18 청소왕 2013.11.11 10,470 1
17134 곰팡이 제거 팁 15 무수리 2013.11.07 20,648 1
17133 소금물에 삮히는 (지고추) 27 한마리새 2013.11.06 14,959 3
17132 10월, 냄비세트를 받으실 분입니다. 13 82cook 2013.11.05 5,958 0
17131 변기나 씽크대 하수구 막혔을 때 있으면 유용한 소통기 16 독수리오남매 2013.11.04 24,679 0
17130 아이들용 포크- 동물모양 4 프레디맘 2013.10.30 8,436 1
17129 날이 많이 추워지기전에 친환경 핫팩만들기 어떠세요? 30 농부가된맘 2013.10.24 20,161 1
17128 냉동고 안에 아이스팩 하나 넣어두고 활용... 18 쑥송편 2013.10.23 18,571 6
17127 외풍차단 Vs 뽁뽁이 붙이기? 19 낌상 2013.10.23 29,997 0
17126 페트병으로 습기제거하기 16 농부가된맘 2013.10.20 19,559 2
17125 우유거품기 사용후기 와 라지에이터 질문. 2 윤주 2013.10.19 7,879 0
17124 베란다 벽곰팡이 제거 13 혜떠니 2013.10.17 20,691 0
17123 월 평균 1가계 통신비 15만9천원, 절약 방법은? 5 짜잉 2013.10.16 10,112 1
17122 재활용팁 3 5 데이지 2013.10.14 11,780 0
17121 커피포트안의 찌든때, 물때제거 17 농부가된맘 2013.10.13 25,910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