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요리하면서 생기는 여러가지 궁금증, 여기서 해결하세요

제 목 : 질 좋은 미역을 구하고 싶은데요..

| 조회수 : 1,173 | 추천수 : 1
작성일 : 2005-02-15 09:04:24
4월에 출산을 앞둔 산모랍니다.
산후조리원도 미덥지 못하고, 친정에서도 마냥 편하게 누워있을 형편이 안되어서
집에서 산후조리를 하려는데 미역을 어디서 사면 좋을까요?
기장미역이 꽤 알려지긴했지만, 직접가서보고 사지를 못하니까,,
82cook님들의 정보를 얻고자 합니다..

모유를 먹일거라 미역국을 꽤 오래 먹어야 할것 같은데,, 잘 부탁합니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산나
    '05.2.15 10:15 AM

    공주님
    사시는 곳이 어디세요?
    제가 부산 살고 기장에 미역 생산자 아는 분이 있거든요.
    요즘 마침 햇미역 나오는 철이래요.
    질 좋은 것으로 부탁드려볼께요.

  • 2. 주근깨공주
    '05.2.15 11:56 AM

    앗,, 감사..
    번거럽지 않으실지 모르겠네요..
    제가 사는 곳은 '경북 영양'이란 곳이랍니다..

  • 3. nani
    '05.2.15 12:20 PM

    ^^;;...저 산후조리할때 샀던 미역이 생각나는군요.
    애낳기전에 남편이랑 미역을 사러 백화점에 갔는데 기장미역도 종류가 꽤 되더군요.
    애낳고 먹을꺼라했더니 제일 비싼 미역을 권해주는데 17만원이더라구요.
    남편이랑 저랑 황당해하고 있었는데 남편이 먼저 무슨 미역이 그렇게 비싸냐고 그냥 보통 미역을 사라고 하는거예요.저두 비싸다고 생각하고 안사려고 했었는데 갑자기 그말을 들으니 열받더라구요.
    그래서 최고로 비싼거 먹고 산후조리 할란다하고 샀는데.... 아......정말 맛이 없더라구요.
    뻣뻣하고 굵은 줄기에다 맛은 왜그리 씁쓸한건지...친정엄마가 무슨수를 써도 맛있게 안끓여지더군요.
    그래도 비싼거라 남길수도 없고해서 울며겨자먹기로 꾸역꾸역 먹었는데 그 이후론 미역국 절대 안먹슴다.

  • 4. 레지나
    '05.2.15 12:48 PM

    산후조리할때 정말 미역 종류별루 많이 먹어봤지요..물려서 2년넘게 미역국 안먹었다는...
    근데 제 입엔 우체국 쇼핑에서 산 기장 미역이 제일 맛있었어요 한번에 좀 많이 끓여둬두 풀어지지 않구 씹는 맛두 있구..
    epost.go.kr 가서 미역 보시면 산모용 미역들 있어요...산모용은 자르지 않은걸 쓴다네요..ㅋㅋ

  • 5. 산나
    '05.2.15 1:30 PM

    에구
    공주님
    죄송해요...
    방금 연락을 해봤더니
    소량은 배송중 파손 때문에 판매가 곤란하다고 그러네요.
    산모용 미역은 자르거나 부러뜨려 보내면 안된다시면서...

    제가 옥션서 검색을 해봤는데 도움이 되셨음...

    http://www.auction.co.kr/buy/detail_view.asp?ItemNo=A021030308

  • 6. 강아지똥
    '05.2.15 10:30 PM

    우체국상품 괜찮더라구요~
    산지에서 직접 판매,배송하니깐 믿을 수 있구요~

  • 7. 라온
    '05.2.16 9:30 AM

    저도 산후조리할 때 우체국 쇼핑에서 기장미역을 사서 먹었는데 맛이 좋았어요.
    요즘에는 갯마을농장에서 미역을 주문해서 먹어요.
    우체국 쇼핑의 기장미역은 윗 분 말씀처럼 씹는 맛이 있구요,시원해요.
    갯마을농장의 미역은 줄기가 거의 없고 부들부들하더라구요. 제 입맛에는 갯마을농장(www.nhnd.co.kr)의 미역이 더 맛있어요. 우리 애도 좋아하구요. ^^

  • 8. 주근깨공주
    '05.2.17 8:51 PM

    바쁘신데 답변 주셔서 다들 감사합니다.
    예전에 엄마가 기장에 여행가셨다가 사온 미역을 먹어봤는데, 부러뜨려먹기가 쉬워서 정말 좋았거든요.
    맛도 좋구요.. 그래서 더 기장미역을 찾은건데..

    그런데, 산모용 미역은 왜 안 자른걸 쓰나요? 이것도 어떤 주술적(??)인 건가요?
    갑자기 막 궁금해지네요.. ㅎㅎㅎ

    첫애를 낳았을때 엄마가 수협에 가셔서 비싼 산모용 미역을 사오셨는데,,
    진짜 '이거 왜 이래?"할 정도로 맛이 별로 였거든요..
    기왕 먹을거 맛있는걸로 먹으려고 했는데...

    우체국상품을 찾아보든지,,, 기장미역에 대해 더 알아보고 구입해야겠습니다..

    답변주신 여러분들 감사해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7482 자반고등어 씻어야되나요? 야미야미 2015.04.17 74 0
47481 부산에서 맛있는 어묵은? 2 유브갓메일 2015.04.15 360 0
47480 고추장 담글때 2 행복바램이 2015.04.11 385 0
47479 큰일 ㅠ 도와주세요 된장담그기관련 2 구름배 2015.04.09 325 0
47478 고추장 지금 담가도 될까요? 1 세잎클로버 2015.04.08 386 0
47477 에스더님 당근케익 레시피 아시는분 계신가요? 3 2015.04.07 681 0
47476 완두콩앙금을 만들었는데 콩맛이 나요.. 르몽드 2015.04.06 179 0
47475 오늘뭐먹지 49회 간장병이요 1 온쑴v 2015.03.31 928 0
47474 마카롱이 쿠키가되는이유 1 홀라 2015.03.29 694 0
47473 콜라비로 깍뚜기 담글때.. 쩌리소리 2015.03.27 852 0
47472 시장에서 도미를 한 바구니샀어요ㅠ 2 요큐르트 2015.03.26 608 0
47471 냉동갈비탕남는국물 2 7 2015.03.23 397 0
47470 요리 재주가 없는데, 김치 담그는 법 좀 2 초췌한영혼 2015.03.23 563 0
47469 양파 식초의 용도가 궁금합니다. 소나무 2015.03.21 520 0
47468 냉동실에 오래된 메주가루로 고추장 담아도 되나요? 2 매란정 2015.03.19 618 0
47467 냉동즉석볶음밥이요 집에서 만드는법좀 알려주세요 1 쪙녕 2015.03.18 455 0
47466 음식추천좀 해 주세요. 경이엄마 2015.03.17 311 0
47465 하귤이라는 걸 사게 되었는데... 3 배꽁지 2015.03.16 541 0
47464 떡갈비김밥 맛있게 하는 방법이요 1 꿀벌나무 2015.03.14 627 0
47463 전통간장 염도가 30도인데 이게 30도가 맞는지? 1 블루포그 2015.03.12 511 0
47462 묵은 고추장 2 kateyoon 2015.03.12 952 0
47461 (급)죽밥활용 방법 좀 알려주세요 1 아이스라떼 2015.03.11 416 0
47460 양배추 쥬스....? 3 숲과산야초 2015.03.04 1,195 0
47459 상한 조개도 익으면 벌어지나요 2 슈바르츠코프 2015.03.03 772 0
47458 연어알 보관은... 2 늘푸른 2015.02.27 471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