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내일 점심무렵부터 저녁까지 아짐 혼자 조용히 서울시내에서 쉴만한 곳 있을까요?

검은나비 | 조회수 : 3,051
작성일 : 2011-10-14 13:59:41

요새 몸이 너무 안좋네요.

회사 다니랴 주말엔 학원 종일반을 2년째 다니랴...

어지럼증이 생겨서 병원엘 갔더니 체력고갈로 오는 증상이라네요.

거기다 감기.몸살까지 겹쳐서 일주일째 병원을 다녀도 호전이 되질 않아요.

집에는 시부모님이 계셔서 편히 쉬긴 힘들고 저도 일이 눈에 보이면 가만 있질 못하는 성격이라...

 

내일은 학원 간다고 나와서 병원 들러 링거 한 대 맞고

어디가서 자고...먹고...만 하다 저녁 늦게 들어가고 싶은데....

그럴만한 장소가 서울 시내에 있을까요?

 

특급호텔은 부담스럽고 괜찮은 모텔은 어떨까 생각해 봤는데 쑥스럽고....

찜질방은 정신없어 더 기운빠질거 같고요....

 

마땅한 장소가 없을런지요.....

 

 

 

 

IP : 125.7.xxx.2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14 2:02 PM (211.55.xxx.129)

    이비스 같은 비즈니스 호텔은 어떨까요? 호텔 365 같은 사이트 가시면 가격 저렴하게 예약할 수있으니 그런방 예약하셔서 가서 맛난거랑 사들고 들어가서 푹 쉬고 오세요~

  • 원글이
    '11.10.14 2:06 PM (125.7.xxx.25)

    이비스 괜찮네요.... 고맙습니다 ^^

  • 2. ...
    '11.10.14 2:05 PM (14.47.xxx.204)

    너무 딱하시네요. ㅠㅠ
    몸이 저리 안좋은데 집에서 편히 쉬실수도 없고... 시어른들 이틀정도 여행 가시라든지 해서 댁에서 편히 쉬시면 안될까요? 모텔이라니요 ㅠㅠ 남편분 도대체 뭐하십니까!!!

  • 원글이
    '11.10.14 2:14 PM (125.7.xxx.25)

    시어른과는 위아랫층 따로 살아요.
    절 막 부려먹는(?) 그런 분들은 아니세요 ^^;;
    아프다고 누워있으면 걱정을 지나치게 하셔서 오히려 부담스럽답니다.
    밥도 아무때나 먹고 싶을때 먹고 싶은데 끼니때면 밥먹으라고 올라오시고...
    그냥 조용히 쉬고 싶어서 그래요.

  • 3. **
    '11.10.14 2:29 PM (125.143.xxx.117)

    저도 외국에서 오는 손님때문에 호텔 예약을 급하게 하다보니 이번주말 호텔은 잡기가 힘드네요.ㅠ.ㅠ.
    거기다 호텔예약사이트를 이용하지 않으면 숙박비도 너무 비싸구요...ㅠ.ㅠ.
    호텔사이트는 최소한 2일전부터 예약을 받아서 내일걸 오늘 예약하시긴 힘드실듯 해요.
    그러게요. 비지니스호텔에서 조용히 쉬다오는것도 정말 좋더라구요.
    아무것도 안하고 먹고 자기만하고...저도 너무 지치면 가끔 하루씩 그렇게 지내다오곤 합니다.

  • 4. ㅇㅇㅇ
    '11.10.14 3:22 PM (121.130.xxx.78)

    괜찮은 스파 예약해서 다녀오시는 건 어떨까요?
    여성전용 사우나도 괜찮은데 있다던데 때 좀 밀고 오시든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312 종합소득세 이게 정상인가요? 허허허 15:36:05 0
1225311 한글 글씨 예쁘게 쓰고 싶어요 금손을 꿈꾸.. 15:33:51 12
1225310 폴킴 노래 좋아하세요? 나누고 싶지않은 느낌 .. 15:30:58 27
1225309 강이지털도 기름이 끼나요 1 .... 15:29:07 40
1225308 다이어트중에 가끔 미쥬라쿠키 먹어도될지 1 ~~ 15:26:20 53
1225307 만보기 추천해주세요. 만보기 15:26:12 33
1225306 남자 직원들과 일하는 거 너무 힘들어요 6 힘들다 15:24:08 298
1225305 그 여자 비서관 중딩이랑 대화하는거 충격이네요. 15 ㅁㅁㅁ 15:21:57 582
1225304 20대초가 입을 수 있는 44사이즈 메이커 부탁드려요~ 5 ... 15:21:08 113
1225303 편두통이 어깨, 팔, 엉치다리까지 아플수있나요? 1 산그늘 15:21:03 48
1225302 출산 휴가. 생리 휴가를 무급으로 하는게 좋을 것 같아요. 9 당당하려면 15:17:48 191
1225301 버버리 트렌치는 너무 돈지랄일까요?ㅠㅠ 13 나나 15:15:00 758
1225300 영어 질문 드립니다 .. 15:14:24 72
1225299 빵이 떡이 되는 이유는 뭘까요? .. 15:12:43 107
1225298 저도 30대 중반 주부인데 먹는 거 어때요? 9 궁금 15:09:56 449
1225297 냉동 닭, 빨리 해동시키는 법좀 알려주세요!!! 7 ... 15:06:15 179
1225296 강아지, 냥이 키우시는 분~~ 1 winter.. 15:05:15 146
1225295 방울토마토 껍질때문에 못먹겠어요 2 에라잇 15:02:54 337
1225294 외부자들보다가..남경필의 선거전략.. 33 정알못 15:01:45 693
1225293 조현아 불쌍하네요. 23 ... 14:59:44 2,742
1225292 직장인 점심은 다 사 먹나요? 19 뱅뱅 사 14:57:50 696
1225291 요즘 울강아지 다이어트 중인데 4 ㅋㅋㅋ 14:53:24 226
1225290 버닝 봤어요 5 .. 14:49:54 648
1225289 GS 편의점 매x넘 5월에 드셔보신 분 계세요? 3 좋아 14:46:08 502
1225288 정장의 기준이 궁금해요. 먼지 14:42:53 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