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동남향보다 서남향이 나은거 같아요.

,,, | 조회수 : 13,537
작성일 : 2011-10-13 13:25:33

집살때 부동산 아줌마가 동남향을 사야 된다 뜨는 해의 기운을 받아야된다 (이거 맞는 말이예요?)

서남향은 안된다 그래서 동남향을 샀는데.

사실 집값도 동남향이 조금 비싸던데..천만원정도요..

우리나라는 겨울이 길잖아요. 10월부터 추워지기 시작해서 거진 3~4월까지.. 6개월이 추운데..

동남향은 해가 너무 금방 없어져요..

서남향은 해도 오래뜨고 따뜻한데..

아씨......ㅠ.ㅠ

IP : 121.152.xxx.21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살아보니
    '11.10.13 1:33 PM (221.138.xxx.13)

    남향> 남서향> 서향>남동향> 동향

  • 2. 그건
    '11.10.13 1:38 PM (218.237.xxx.218)

    남동향이 어느 만큼 남쪽으로 치우친 남동향이냐에 따른듯...
    제가 살았던 남서향은 말만 남서향이였는지 더워지면서 해가 거실 안쪽 끝까지 들어와서
    블라인드 다 쳐도 너무 더워 에어컨을 바로 사고야 말았었네요. 한여름엔 블라인드
    다 치고 에어컨 들어도 그 열기가... 그후로 무조건 남향만 고집하다가
    이번에 남동향 사는데 전 남동향이 남서향 보다 훨씬 좋아요.

  • 3. 서향
    '11.10.13 1:40 PM (211.117.xxx.76)

    외국엔 서향을 더 좋아한다지요?
    동향보다는 서향이 저희도 좋더군요 살아보니까요...

  • 4. ...
    '11.10.13 1:44 PM (121.166.xxx.125)

    궁금해서 그러는데 서향의 장점은 뭐가 있을까요?
    겨울철 말고요~
    저희집은 동향을 많이 살았는데 동향이 확실히 어둡긴 해요

  • 동향집은 잠깐 해들고 말아요.
    '11.10.13 2:57 PM (211.215.xxx.39)

    집수리 하는 아저씨들 말로도 서향집치고,곰팡이 생기는 집 없다더군요.
    지금 정남향인데...
    북쪽 베란다 곰팡이 피네요.
    서향집은 동쪽으로 아침해 들고,
    점심즈음부터 해질녁까지 해가 들어서 한여름 두달 빼고는 좋더군요.
    어차피 제가 더위 많이 타서 한여름은 에어컨 키고 살아서 더운것도 그닥...

  • 5. 남향좋다지만 그것도 나름.
    '11.10.13 1:55 PM (124.63.xxx.31)

    아까 들어갔다 일 있어서 나가야했는 바람에..친구놈보고 들어가라고 전화해줬습니다. ㅎ;

  • 6. 저도
    '11.10.13 1:58 PM (211.223.xxx.88)

    습해서 그럴 수도 있구요..
    세탁조 청소도 한 번 해보세요..

  • 7. 미적미적
    '11.10.13 2:05 PM (211.173.xxx.251)

    완전 서향이냐 약간 틀어진 서향이냐가 달라요
    약간 서쪽으로 틀어진 서향은 오히려 동향보다 좋긴하죠 햇살이 오래 들어오고 적당히 없어지니까 비슷하면 앞에 건물이 있는지 복합적으로 따지셔야할것 같구요 정서향은 여름에 너무 더워요
    제가 살았던 서향은 게다가 낮은층이라 나뭇잎그림자가 오래 지는데 마구 흔들려서 어지러웠거든요

  • 8. 행복한우리집
    '11.10.13 2:23 PM (182.211.xxx.100)

    정남향, 남동향, 남남서향 아파트 세 군데에서 살아보았습니다.
    제 경험으로 생활의 질은 정남향>남남서향>남동향 순입니다.
    정남향은 추운 계절에는 태양의 고도가 낮아지면서 하루종일 햇볕이 따뜻하게 거실 깊숙하게 들어옵니다.
    그러나 여름철에 태양의 고도가 높아지면서 베란다 쪽에만 짧게 들어오고
    하루종일 그늘이 져서 시원합니다.
    당연히 삶의 질이 높고 만족도가 높습니다.

    남남서향의 경우 햇볕이 드는 시간은 위에서 말한 정남향과 유사하나 밀도면에서는 좀 떨어집니다.
    조금 비낀 햇볕이라고 할까요.
    거실에 들어오는 햇볕의 각도가 틀어지는 것이 보입니다.
    빨래 마르는 속도에서 확연히 차이가 납니다.
    그러나 여전히 만족도는 높습니다.
    서향의 경우는 여름에 덥다고 하는데
    남남서의 경우는 정남향과 크게 차이를 못 느꼈습니다.

    그리고 남동향... 정말 해가 빨리 뜨고 12시가 조금 넘어가면
    집안 조도가 어두워집니다.
    조명을 켜지 않아도 될 정도지만 남향에서 느끼는 환한 느낌과는 분명히 다릅니다.

    우리나라에서 남동향을 선호한 이유는 과거 농경문화에서 기인한 것이 아닐까 추측해 보게 됩니다.
    한시가 아쉽고 바쁜 농사철, 특히 여름 같은 경우에는
    날이 뜨거워지기 전에 하루를 빨리 시작하기에는 남동향이 좋았을 것입니다.
    (남향이 제일 좋지만 그렇게 집을 앉힐 수 없는 상황에서는 서향보다 동향을 선호하게 된 이유로 보입니다.)
    아침에 알람처럼 해가 촤악 들어오게 되면 정말이지 잘래야 잘 수가 없습니다.
    눈이 부실 정도입니다.
    시끄러운 건 무시하고 잘 수 있어도
    감은 눈 위로 쏟아져내리는 햇빛은 도망갈 수가 없더라구요.

    하지만 남동향은 정오가 되면서부터 실내는 어둑해져가는데
    밖은 환합니다. 동향은 더하겠지요.
    빨래는 늦게 돌리면 마르지도 않습니다.

    그래서 저 혼자 내린 결론은 (아침 일찍 하루를 시작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볼 때)
    오늘날의 라이프스타일로 보자면
    정남향>남남서향>남동향 순입니다.

    정남향 사는 사람들은 정말로 자연의 혜택을 십분 누리고 사는 것 입니다.

  • 9. 행복한우리집
    '11.10.13 2:40 PM (182.211.xxx.100)

    남동향과 남서향에서 선택하게 될 경우에는
    그동안의 정서에 반하는 남서향이 낫다는 결론이에요.

  • 10. 저도 남서향이
    '11.10.13 2:43 PM (203.233.xxx.130)

    낫다고 생각해요.. 남향도 좋지만,살다보니 지금 사는 남서향도 너무 좋아요
    정동향 살때 해가 너무 빨리 들어와서 난감.. 정말 아침에 빨리 일어나야 하거든요..

  • 11. 저도 남서향이 낫다고
    '11.10.13 2:53 PM (211.110.xxx.245)

    생각해요... 남향이 좋긴 젤 좋구요...
    근데, 요즘 짓는 아파트들은 정남향 거의 없거든요.
    보통 어떻게든 남향을 끼고 짓느라 남동향이나, 남서향이 대부분이죠...
    근데, 남동향은 정말 오전에 잠깐 해가 들어오더라구요...
    게다가 저층이면 정말 거의 종일 형광등 켜놓고 샇아야 하던데요...
    부지런한 가족이라면 동향, 남동향이 괜찮을수도 있는데
    전 정남향이 아닐바에는 남서향이 더 좋아요.
    저희집은 타워형이라 동, 남, 서를 다 받고 있는 집인데요... 서쪽 베란다에 빨래해서 널어놓으면
    햇빛을 잘받아서 빨래도 넘 잘 마르고... 환해서 좋구요....

  • 12. ㅡㅡ
    '11.10.13 2:56 PM (122.34.xxx.199)

    남동향살다 남서향(정확히 남향과 서향의 중간각도)에서 사는데요. 남서향좋아요~
    아침에 해 좀 덜들어도 어차피 알람이 깨우고; 늦잠자기도 좋고 ㅋ 지금도 해가 깊숙히 들어와 빨래가 바싹 마르는중이에요. 겨울에도 해지기전까지 해많이 들어오고요.
    그런데 애없는 맞벌이 (혹은 많이 커서 학교일찍나가 해지고 들어오는 집) 는 남동향괜찮은거 같아요. 출근때 해 많이 뜨는거보고, 주말외엔 어차피 식구들이해지고들어오니까요. 빨래만 잘 바를정도 일조량이 확보됨 괜찮은듯요^^

  • 13. 00
    '11.10.13 3:12 PM (128.134.xxx.253)

    지금 집이 남서향이에요. 왠지 남동이 더 좋을거 같았는데, 살아보니, 오후까지 해 들어오고 밝아서 식물키우기도 좋고, 남서가 더 좋은거 같더라구요.

  • 14. 남서향추천
    '11.10.13 3:38 PM (112.186.xxx.98)

    신혼살림을 서향에서 시작했는데, 서향은 절대로 피해야한다는걸 2년동안 뼈저리게느꼈구요,
    지금집이 서쪽방향으로 살짝 튼 남서향인데, 처음에 집살때 '서'가 들어가서 보려고도하지않았었지만,
    살아보니 좋네요. 오전에 해는 조금 늦게들어오지만 오후까지 해가 오래들어와서 느지막히 빨래해도
    잘마르고, 그렇다고 한여름에 거실까지 해가 막 들어와 집을 달구는게 아니라 딱 베란다까지만들어와요.
    겨울에는 마루 깊숙히까지 해가들어오니 오전에는 밤새 난방돌린 훈기가, 오후에는 햇볓이 따사로워
    살기좋아요. 남동향은 해가 일찍 왔다가 가버리니까 남서향이 더 좋은것같아요.

  • 15. 스왙(엡비아아!
    '11.10.13 3:58 PM (175.215.xxx.73)

    전 서향에 살아봐서,, 저녁에 햇빛들어오는거 너무 싫던데요....
    여름에는 떠죽어요..ㅜㅜ

  • 16. 스왙(엡비아아!
    '11.10.13 3:59 PM (175.215.xxx.73)

    지금집은 서남향인데,, 서향보단 나아요. 정남향보단 별로지만요.. 동향사는 친구가 아침에 미치겠다더라고요. 암막커텐없이는 살수가 없다는.....

  • 17. ///
    '11.10.13 4:48 PM (211.53.xxx.68)

    저도 서향에 사는데 겨울이가까워올수록 햇볕이 많이 들어오네요.. 여름에도 베란다 조금넘는
    수준으로 볕이 들어오구요..
    볕이 들어와서 너무 좋아요.. 오후 5시 넘도록 따뜻한 햇볕이 비추구요..
    여름이 좀 덥지만 에어콘으로 조절하고 온식구들 아침에 나가서 밤이나 되야 들어오니
    에어콘 한두시간 강으로 틀어놓고 그기운으로 자구하니 아무 상관없네요..
    집에만 계신분들은 낮에 좀 괴롭겠네요.. 하지만 7,8월 한두달 그래요..

  • 18. ....
    '11.10.13 9:51 PM (121.167.xxx.135)

    저도 남동향, 남향, 남서향 살아봤지만 역시 남향이 제일 좋구요. 그다음 남서향, 남동향 순이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878 대만달러 환전 .. 20:22:37 1
1224877 간장장아찌 왜 이렇게 맛있어요? 중독성 20:15:42 153
1224876 남동생이 연락이 안되는데.... 1 ... 20:13:02 310
1224875 동네 슈퍼에 배달시킨 게 2시간 넘어서 왔는데 제가 화가 안 풀.. 6 그냥 푸념 20:12:13 320
1224874 일을 도와줬는데 보답이 너무 큰경우요 2 .. 20:11:28 319
1224873 이불빨래 하는 남편이 4 nake 20:10:02 314
1224872 신기한 이웃 5 잡담 20:06:49 493
1224871 소아단백뇨. 1 ..... 20:05:27 143
1224870 가정의학과 건물에 산후조리원 어떨까요? 1 긍금 20:05:02 84
1224869 사는 게 괴롭고 스트레스 받으면 치아를 다 뽑고싶어요 2 우울한 일상.. 20:03:14 484
1224868 버닝 벌써로 막내리나요??? 2 심야뿐이네요.. 19:59:32 341
1224867 색깔있는 면 커버도 구연산 쓰면 선명해지나요 3 .. 19:51:04 294
1224866 대학생 아이가 금니 해야 한다는데 6 8개가 썩.. 19:47:54 443
1224865 차에 장식으로 뭐 달거나 귀엽게 올려 놓은 것 있으세요? 8 장식품 19:46:20 410
1224864 강남 사시는 분들 부러운거 딱하나 있어요 19 ㅎㅎ 19:45:34 2,136
1224863 제주 독채 민박 추천부탁드립니다 1 미미 19:44:38 128
1224862 외국에 사는 사람의 문상 3 갑작스레.... 19:43:20 266
1224861 미성년자들 끼리만 유럽여행을 할수가 있나요? 1 .... 19:41:37 204
1224860 대치도쪽 SAT학원중 남OO ?? 19:39:39 175
1224859 [단독] 법무부 ''낙태죄 폐지? 성교하되 책임 안지겠다는 것'.. 4 ㅇㅇ 19:38:58 744
1224858 대한 항공 국제선 위탁수화물 금지 품목 4 ... 19:34:37 453
1224857 이모, 이모부의 존대말? 높임말을 알고 싶습니다 8 궁금합니다 19:33:12 535
1224856 다스뵈이다에 고정 출연하게 됐다는 정청래 전 의원의 트윗 12 ㅋㅋㅋㅋㅋㅋ.. 19:32:38 631
1224855 지인의 식당예절 15 ?? 19:29:21 1,619
1224854 친자매로부터 자동차 좀 싸게 양도 받았을때/ 8 봄날 19:28:31 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