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사라사테의 찌고이네르바이젠(Zigeunerweisen: 집시의 노래) 작품 20

바람처럼 | 조회수 : 3,880
작성일 : 2011-10-10 23:02:22

 

파블로 데 사라사테 (Pablo de Sarasate, 1844 ― 1908) 작곡

찌고이네르바이젠 작품 20 ‘Zigeunerweisen’ Op.20

 

 

사라사테가 스페인 집시들 사이에 전해지는 각종 무곡舞曲을 소재로 하여

여러 가지 기법과 표정을 더해서 바이올린 독주곡으로 1878년에 작곡했다.

‘찌고이네’ 란 집시를 가리키며 ‘바이젠’ 은 선율, 가락을 뜻한다.

이 곡은 집시들에게 전해져 오는 선율을 주제로 하고 있으며, 빠른

패시지 를 비롯하여 피치카토, 하모닉스, 도펠그리프, 글리산도 등 모든

연주법상의 기교가 총망라된 난곡難曲중의 난곡으로 당시 사라사테 자신밖에는

연주할 사람이 없었다고 한다.

 

이 곡의 바이올린 선율은 정처 없이 유랑하며 떠도는 집시들 삶의 애환,

목메어 흐느끼는 듯한 애수哀愁가 넘쳐흐르다가 잠재하고 있던 정열이 폭발

하고 만다.

그 화려한 기교와 집시풍의 선율이 듣는 이를 곧잘 매료시키는 명곡으로,

바이올린 연주자들에게 바이올린 곡 중 가장 유명한 곡으로 꼽힌다.

사라사테는 작곡가이면서 파가니니 이후, 최고의 기교파 바이올리니스트

이기도 하다.    (퍼온 글을 정리)

 

 

용어 설명 ―

패시지 passage: 독주 기악곡에서, 끊지 않고 통과하듯이 연주하는 구절의

단위로 곡의 중요한 부분을 서로 연결해 주는 악구.

피치카토 Pizzicato: 현絃을 손가락으로 퉁겨 연주하는 주법.

하모닉스 harmonics: 특수한 주법으 로 얻는 음. 줄 위에 손가락을 가볍게

대고 진동의 마디를 만들어 배음倍音을 얻는데 피리처럼 부드럽고

투명한 음색을 나타낼 수 있다.

도펠그리프 Doppelgriff: 현악기에서 2현 이상, 현의 음을 동시에 내는 주법.

글리산도 glissando: 손가락으로 넓은 음역을 빠르게 미끄러지듯 연주하는

주법.

 

제1부: 모데라토 Moderato 보통 빠르기로~   4/4박자

애조 띤 가락, 로맨틱하며 내면적인 집시의 우울함을 엷게 포함시키고 있다.......

이어 변화에 찬 기교는 온화한 가락 속에서 섬세하고 유연한 정취를 그려 준다.

 

제2부: 운 포코 피우 렌토 un poco piu lento 좀 더 느리게~   2/4박자

감미로운 감상이 넘치는 가락, 제2부는 두개의 주제로 나뉘는데 제1주제

는 온화하고 선율이 높아졌다가는 낮아지고, 끊어질 듯 이어지는 노래조調이며

제2주제는 일변해서 난폭하게 급히 나는 듯한 무곡조舞曲調이다. 그리고

그 밑바닥을 흐르는 집시 특유의 애수와 우울을 담고 있다.

 

~~~~~~~~~~~~~~~~~~~~~~~ ~♬

 

연주자 ―

 

안네 소피 무터 (Anne Sophie Mutter, 1963~   )

독일 출신의 천재적인 바이올린 연주자로 ‘바이올린의 여제女帝’로 불린다.

베를린 필하모닉의 지휘자 카라얀에 의해 재능을 인정받고 13세 때 데뷔.

 

이작 펄만 (Itzhak Perlman, 1945~   )

유대인 출신으로 신체장애를 극복한 세계적인 바이올린 연주자.

 

~~~~~~~~~~~~~~~~~~~~~~~~~~~~~~~~~~~

 

사라사테의 찌고이네르바이젠

안네 소피 무터 바이올린 협연

지휘: 제임스 레바인

비엔나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연주(연주시간: 8분 35초)

http://www.youtube.com/watch?v=qsB-A04vfAo

 

연주 동영상

이작 펄만 바이올린 협연 (연주시간: 8분 10초)

http://www.youtube.com/watch?v=wEmbFSiJzEQ&feature=related

 

이작 펄만 바이올린 협연

지휘: 로렌스 포스터

영국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연주(연주시간: 8분 35초)

http://www.youtube.com/watch?v=xir-5oAWxXE&feature=player_embedded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10 11:08 PM (112.164.xxx.31)

    어머 저 이 곡 너무 좋아해요. 어릴때 피겨만화를 봤는데 거기 두사람이 페어를 하는데 이 곡을 주제로 했었거든요. 그 장면이 너무 아름답게 표현되서 이 곡을 찾아서 들어봤는데 진짜 ...

    사라장이 연주한것도 있는데 누가 연주해도 이 곡은 좋은거 같아요.

    덕분에 좋은 음악도 듣고 너무 고마와요.

  • 2. 칼있으마
    '11.10.10 11:22 PM (124.56.xxx.59)

    허거덕덕덕..
    제가 오늘 아침에 식사 준비를 하면서.. 갑자기 사라사테의 찌고이네바이젠 테잎 (오래전에 샀던거라..)이 어디 있지? 생각하며 사라사테가 했던 말.. 난 하루에 14시간씩 00년을 연습했는데.. 나를 천재라 부른다.. 라고 했던 걸 생각하며 열심히 살자.. 다짐했었는데요.. 어쩜어쩜..

  • 3. ..
    '11.10.10 11:24 PM (58.145.xxx.53)

    전에 바람처럼님 께서 등려군 노래 올려주싱적 있었는데 한번 더 부탁드릴께요
    여명인가?? try to remember 그것도 참 좋았어요

    감사합니다.^^

  • 바람처럼
    '11.10.11 12:01 AM (14.39.xxx.97)

    http://www.youtube.com/watch?v=1Z2CN0JjZJ0

    이 음악을 말씀하시는지요.

  • 4. 웃음조각*^^*
    '11.10.10 11:37 PM (125.252.xxx.108)

    이작 펄만의 생음악 연주를 듣다가 문득 그의 표정을 봤는데.. 너무 행복하고 즐기는 표정으로 바이올린을 켜네요^^

    바이올린을 켜는 그의 입꼬리를 따라 저도 씨익 웃게됩니다^^

  • 바람처럼
    '11.10.10 11:53 PM (14.39.xxx.97)

    예, 웃음조각*^^* 님도 저하고 같은 시각으로 보셨군요.
    신체장애자의 삶이 남다른데, 재미 있는 얼굴 표정과 바이올린과 일체가 되어
    즐기면서 연주하는 표정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만일, 이작 펄만이 한국에서 태어났더라면 어떤 삶을 살고 있을까요?
    이런 사고방식도 결코 바람직하지는 않겠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870 출산하고 뒷정리하고 의료진 다 나갈때까지 시간이 ㅇㅇ 15:42:41 14
1126869 대선3등은 근데 왜 대선 행보하는걸까요.?? 6 ... 15:33:22 140
1126868 제 통장에 잠깐 입금했다가 출금 3 노파심에 15:33:20 355
1126867 '이부진·임우재 이혼소송' 항소심 내년 3월 연기 2 오래도 가네.. 15:31:21 279
1126866 가방 색상 다른걸로. 1 15:30:10 52
1126865 돈없는것에 대한 서러움 3 .... 15:29:42 520
1126864 상대방이 계산적이라면 저도 계산적이어야 할까요? 1 ... 15:29:31 112
1126863 내신 비중 달리해서 등급계산 좀 1 수학꽝 15:26:29 105
1126862 곧 개업하는데요 요즘도 개업떡 주변 상인들에게 돌리나요? 2 sandy 15:25:39 173
1126861 작년 연대문과 논술이 어느정도였을까요? 1 작년 15:25:03 113
1126860 큐레이터가 되려면 5 ~~ 15:23:10 173
1126859 82분들도 이정도 능력은 다들 있으신가요? 6 15:19:09 494
1126858 오븐에서 '그릴'과 '베이크' 차이가 뭔가요? 2 질문있어요 15:16:55 345
1126857 8개월 아기 우주복이 편한가요? 그냥 상하떨어진 내복이 편한가요.. 4 선물 15:16:39 129
1126856 mbc최승호사장님에게 18 @@ 15:14:11 455
1126855 와, 위례신도시가 이렇게 오를만한 호재가 있나요? 19 아이라이너 15:10:49 1,038
1126854 더운여름에 장애아학급 에어컨 안틀어준 학교 2 .. 15:09:18 148
1126853 수능1등급 9 라일락 15:06:41 812
1126852 파리바게트 제빵기사들은 왜 정직원 고용을 반대하나요? 4 파리바게트 15:06:12 474
1126851 2000년도에 핸드폰 15:04:25 89
1126850 정부하는 짓 참 웃기다 19 ^^ 15:03:23 995
1126849 난방 온도 설정 3 .. 15:00:43 443
1126848 개별 인테리어 순서 좀 알려주세요 (바닥, 주방, 중문) 4 14:59:43 256
1126847 자는곳빼놓고 물건 올려놓는 사람 심리 10 ... 14:58:32 793
1126846 82에서 보고 산 비누거품망 8 신세계 14:54:26 9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