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대문에 걸려 있는 스파게티

굿 | 조회수 : 2,130
작성일 : 2011-10-10 16:36:01

키친토크 글 읽을 때는 유혹을 못 느꼈는데

82에 새로 들어올 때마다 뜨는 사진에...  그만....  넘어갔어요.

오늘 다이어트 날이어서.... 과일만 먹으려고 했는데..... ㅠㅠ 

 

저는 압력밥솥 대신 뚜껑 있는 스텡 후라이팬에 했는데요,

토마토 소스가 모자라서 캐첩도 약간 첨가, 후추, 오일, 파마산치즈가루.... 

야채 대신 신 김치를 씻은 다음 꼭 짜서 넣었어요.    

압력밥솥이 아니라서 그런지 물이 생각보다 많이 들어갔고

질감이 수퍼 시식용 스파게티와 거의 흡사해요.

지네들끼리 약간 들러붙으면서... 찐득하니 감칠맛 도는?

김치 덕분에 매콤하기도 하고. 

 

설거지할 그릇이 후라이팬과 접시 밖에 없다는 점이 무척 마음에 들고

제가 워낙 물기 없는 스파게티를 좋아해서 그점도 마음에 듭니다.

아,,, 중간에 두어번 저어줬어요.

후라이팬이라서 눌어붙는 것 같아서요.

아쉬운 점은 첨부터 토마토 소스를 넣고 끊이니까 

소스 자체의 풍미랄까 그런 것이 감해지는 느낌이에요.

담번에 다시 한다면

다른 거 다 넣고 끓이다가 소스를 나중에 넣어도 좋을 듯 해요. 

 

저수분 스파게티 해드셔 보신 분들 있으세요?

IP : 211.44.xxx.17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1.10.10 4:44 PM (211.234.xxx.55)

    어우. 저도 저도 해먹어볼래요~~
    원글님이 너무 실감나게 설명해주셔서
    지금 완전 배고파요 ㅜㅜ

  • 굿
    '11.10.10 5:31 PM (211.44.xxx.175)

    해드셨나요? ^^
    시간만 조금 더 걸릴 뿐 라면 끓이기 만큼이나 간단하죠. ^^

  • 2. ..
    '11.10.10 5:01 PM (114.203.xxx.18)

    후라이팬에 해먹어도 되는군요~
    뚜껑은 계속 덮어놓나요?
    불은 어느정도에 놓고 하셨어요??

  • 원글
    '11.10.10 5:29 PM (211.44.xxx.175)

    첨부터 뚜껑 덮고 물 조금 넣고 약불에서 서서히 끓인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중간에 모자라면 물 더 넣어도 되구요,
    저는 다 익었을 때쯤 뚜껑 열고 남은 물기가 없어지도록 볶았어요.
    치즈가루도 팍팍 뿌리고......
    해보시면 어렵지 않아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375 주는 거 없는 시집 2 .. 18:51:56 114
1126374 큰 집 제사에 안갔어요.... 18:50:28 114
1126373 미친놈에겐 몽둥이가 약인데... 1 독하게 18:44:39 175
1126372 좋아하는남자 주변친구들이 하나같이 맘에안들어요 5 ㅇㅇ 18:40:02 231
1126371 복직 105일 만에 YTN 다시 투쟁..최남수·적폐 퇴출 3 고딩맘 18:37:40 170
1126370 상상대로 이루어진적 있으세요? ㅇㅇ 18:33:49 131
1126369 6세 아이. 새벽비행 저가항공타고 베트남. 괜찮을까요~~? 6 .... 18:33:27 314
1126368 남편버리고 혼자 해외서 아프리카? 같은데서 5 이혼상태 18:31:09 424
1126367 이럴때 마음을 어떻게 다스리나요? 2 .. 18:30:11 278
1126366 군것질 줄여볼거라고 프로틴바 샀다가...ㅋㅋ 4 스튜핏 18:28:25 458
1126365 김영란법 개정안 통과됐네요 18:26:33 275
1126364 목숨걸고 싸운 광복군 여군반장 이월봉을 아십니까 oo 18:21:02 73
1126363 아버지..조직검사했더니 결과가 안좋다고 다시 검사하자고 하는데요.. 1 dd 18:20:55 521
1126362 조카들 크리스마스선물 4 18:20:45 210
1126361 정우성 뉴스룸 출연~^^ 4 happy 18:14:06 761
1126360 82에 유난히 가족 잔혹사 많네요.. 18 ,, 18:13:07 1,112
1126359 원미경 리즈때 진짜 어마어마했네요 27 우와 18:12:47 1,713
1126358 여지껏 마음다스리는데 젤 좋았던게 뭐였나요? 12 참을 인 18:11:55 658
1126357 시어머니가 재산있으면 며느리가 딸보다 잘해요 17 ㅎㅎ 18:04:35 1,338
1126356 대추차 체에 걸렀는데 원래 이렇게 안 달아요? 4 똑땅 18:03:26 224
1126355 요즘 교육과정이 많이 어려워졌나요? 5 궁금 17:59:11 447
1126354 돈많은데 돈안쓰는 사람... 돈앞에서 벌벌 떠는 12 ... 17:55:01 1,351
1126353 유엔 미국대사.. 왜 보면 자꾸 거부감이 들죠? 5 근데 17:53:47 301
1126352 저탄수 다이어트하면 목마른가요? 8 ... 17:52:33 463
1126351 앙상한 몸으로 쓰레기통 뒤지는 ‘북극곰’의 일상' 4 ..... 17:52:24 4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