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센스 있는 아줌마들 어떻게 입으세요?

결혼식 하객 패션 | 조회수 : 3,630
작성일 : 2011-10-10 12:28:36

 30중반 전업인데요.

친한 친구 결혼식이 있어요.

저는 집에서 애 키우고 완전 아줌만데  소중한 친구 결혼식에 좀 이뿌게 입고 가고 싶네요.

진짜 옷 하나도 없어서 다 사야하는데

도대체 뭘 어떻게 사야할지 모르겠떠요 ㅠㅠㅠㅠㅠㅠㅠ

 레깅스에 긴티 운동화 워커 야상 정도 입고 동네 다녀요.

트렌치코트 좋은거 하나 사고

블라우스에 정장바지 살까요?

아띠.

신발도 없는데 죽갔구만요. 옷 정해지면 대충 신발도 하나 사구요.

똑 떨어지는 원피스 하나면 좋겠지만 저 평생가도 그 옷 다시 입을일은 없을거 같구요.

다행히 키는 160중반 마른55라 체형걱정 없이 옷은 고를 수 있을거 같아요.

음.... 이제 보니 기본형 하얀색 실크 블라우스는 있네요. 까만 딱 붙는 무릎길이 정장 치마도.

그거 두개 같이 입으면 완전 신입사원되요.-_-;

글고 겉에 입을거 없어요.....ㅠㅠ

센스있는 분들 여기 가련한 패션 테러리스트 좀 도와주세요...

예쁜 오피스룩은 뭘 입어야 하나요.

저기.... 머리부터 발끝까지 주르륵 좀 불러주시면..감사 감사 감사.

IP : 182.172.xxx.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ㅎ
    '11.10.10 12:30 PM (115.143.xxx.59)

    트렌치코트 하나사심 다 해결되겠네요...안에옷은 ..뭐...겉옷만 안벗으면..ㅎㅎ

  • 2.
    '11.10.10 12:37 PM (121.162.xxx.48)

    저 같음 원피스랑 힐 하나 사서 그 위에 야상 걸치고 갈거 같아요.
    차에서 힐로 바꿔신는다거나 하고
    사실 결혼식장 안에서는 겉옷 입을 일이 없어요. 신부는 드레스 한장 입고 있잖아요.

  • 3. ^^
    '11.10.10 12:37 PM (175.205.xxx.140)

    윗 분 말씀대로 트렌치코트 하나 장만하시고 안에 블라우스대신 무지티에 스컷입으시고
    가을 분위기가는 머플러 하나 두르심 멋지실것 같은데요.
    겉옷을 벗게 되어도 머플러가 있으면 초라해 보이지도 않고....^^

  • 4. ..
    '11.10.10 1:51 PM (211.224.xxx.216)

    저도 저 윗분말대로 보세서 많이 나오는 원피스에 레깅스 신고 야상걸치고 힐 신으면 될 것 같은데요. 요즘 보세에 한창 나오는 원피스들 드레쉬하지도 않아서 잘 입으실 수 있을것 같은데요. 예쁜 쇼핑몰 검색하셔서 사세요

  • 5. ㅇㅇ
    '11.10.10 3:05 PM (121.130.xxx.78)

    원피스 유행 안탈 기본 디자인 똑 떨어지는 거 하나 장만하세요.
    기왕이면 고급스런 원단에 바느질도 좋은 브랜드 제품 이월상품이나 세일 하는 걸로요.
    그거 또 입을 일이 없을 것 같다고요?
    삼십중반이면 이래저래 입을 일 많아요.
    결혼식이며 집안행사며 좀 격식있는 모임이나 파티 같은데 하다못해 부부동반 모임 등등
    옷이 없어서 못입지 있으면 입고 갈 곳 많습니다.

    원피스 마음에 드는 거 기본형으로 장만하면 10년도 입을 수 있어요.
    원글님 몸매도 좋으시니 원피스만 입어도 너무 이쁠 듯.
    봄 가을엔 자켓이나 스카프 가디건 등으로 변화 줘서 코디해 입으시고
    겨울엔 코트나 트렌치코트 안에 받쳐 입으시고
    무궁무진하게 변화 주며 입을 수 있어요.

  • 6. 기본
    '11.10.10 3:57 PM (121.143.xxx.126)

    드레스룸에 화장대가 없나요? 전 드레스룸 있는 아파트는 이 집이 처음이라 있는 것인줄....

  • 7. 나무
    '15.7.21 5:00 PM (124.49.xxx.142)

    저장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273 비가 오면 생각나는 음악 있나요?^^ 1 추천 21:19:36 24
1224272 와~~~~ ㄱㅆ 비서넘 녹취 들어보세요. 9 상상그이상 21:14:23 267
1224271 인륜과 종교와 정치속에서 세상이 밝아.. 21:14:02 24
1224270 아이 키우기 스트레스ㅜㅜ 2 글쓴이 21:13:16 159
1224269 방탄) Jtbc 에서 앵커브리핑 당무 21:10:26 280
1224268 아이 학원 계속 보내야 할지...그만둬야할지..고민입니다. 1 ㅂㅂ 21:06:47 283
1224267 영화때문에 22kg 찌운 샤를리즈테론...얼굴이.. 4 .. 21:05:12 869
1224266 다이어트랑 식단은 어떻게 해야 하나요? 2 비와요 21:04:50 184
1224265 잘해주는거랑 사랑과 관심을 쏟는다는게 다른가봐요? 1 ㅇㅇ 21:03:15 114
1224264 남갱필지사 위치선점능력 보소ㅋㅋㅋㅋㅋ 15 아웃겨 21:02:40 684
1224263 머리 염색약에 오일 섞어도 되나요? 1 oil 21:01:59 138
1224262 이읍읍 국민청원~~다시 올려요~~ 6 읍읍 21:00:01 128
1224261 동자승은 어릴때부터 절에서 사는건가요? 2 배고파 20:57:24 301
1224260 영어로 키를 표현할 때요... 1 키높이 20:56:04 132
1224259 연락 절대 안하다가, 만나면 꿀떨어지는 친구 6 그린 20:55:17 788
1224258 이거 시의원 출마전에는 목사였다는 말인가요? 3 너도나도 정.. 20:55:09 233
1224257 집사부일체- 양 세형 앞에서 끌고 이 승기 뒤에서 밀고 2 초파일 20:52:06 587
1224256 거물급은 확실하네요 13 근데 20:49:15 1,500
1224255 추미애가 개소식 축하영상까지 했던 정읍시장 후보 김석철 나가리 .. 4 찢재명낙선함.. 20:48:50 388
1224254 부처님오신날 엄마생각 5 아이린 20:46:17 428
1224253 좋은날이 오겠죠..40후반 8 000 20:45:39 1,244
1224252 단지증 병원 추천해주세요 ... 속상해요 20:43:38 222
1224251 일본 코로로 젤리 너무 맛있는데 공장이 후쿠시마에 있다네요 ㅡㅡ.. 4 젠쟝 20:40:38 718
1224250 불편한 글들 7 ... 20:37:55 562
1224249 펌)리서치뷰 ,여론조사 ‘이재명 47.7% vs 남경필 36.9.. 19 일베아웃 20:36:58 9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