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진짜 겨울이 가장 긴 거 같아요.

생각해보면 | 조회수 : 3,018
작성일 : 2011-10-05 12:39:55
10월인데 벌써부터 너무 춥고. 집안은 냉골이고..
한겨울처럼 난방 안한다해도
추울때 잠깐 보일러 돌리는 거 부터 따져보면

10월
11월
12월
1월
2월
3월.

 10월하고 3월을 뺀다고 해도
4개월이나 되네요.

봄..이제 1개월도 될까 말까.
여름..6,7,8이  여름이라고 하면
가을...9월 정도고.


아...겨울이 너무 긴거 같아요.
올겨울은 또 어찌 버텨야 하나요.
IP : 112.168.xxx.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에휴
    '11.10.5 12:46 PM (211.207.xxx.176)

    맞아요..철없던 20대땐 겨울이 좋더니만..
    40중반으로가니..겨울이 싫네요..
    춥고 보일러비많이 나오고...
    저도 어제 그생각했어요..왠 겨울이 이리도 기냐고 ㅎㅎㅎ

  • 2. ..
    '11.10.5 12:48 PM (121.170.xxx.107)

    겨울이라는 계절이 점점 좋아지는데....그놈의 보일러비 때문에 ..흐규~~

  • 3. 추위
    '11.10.5 12:49 PM (175.192.xxx.191)

    요즘은 거의 4월달까지 추워요..요즘은 한겨울에 영하 15도 이렇게 떨어지다 보니까 한겨울 되면 적응
    되서 참을만 하더라구요

  • 원글
    '11.10.5 12:55 PM (112.168.xxx.63)

    그러니까요. 진짜 겨울이 너무 길어서 난방비 아주..

  • 4. 점점
    '11.10.5 1:02 PM (221.152.xxx.165)

    겨울이 길어지는것 같아요

  • 5. 그래서
    '11.10.5 1:09 PM (118.33.xxx.10)

    봄,

    여 ~~~~름



    겨~~~~울


    이라잖아요 ^^

  • 6. //
    '11.10.5 1:10 PM (220.94.xxx.243)

    jk님......찌찌뽕!!! 저도 오늘 아침 기사 읽으면서 똑같은 생각을 했더랍니다.

    누가 고사양 고가의 핸폰을 만들어 내라고 옆구리 콕콕 찔렀냐고요.......^^

  • 7. ㅇㅇㅇ
    '11.10.5 1:17 PM (121.130.xxx.78)

    겨울은 저같은 서민에겐 힘든 계절입니다.
    난방비 장난 아니죠.
    날 추워지면 옷차림에서 빈부격차도 난다지만
    가볍고 뜨신옷에 자가용 몰고 다니면 추운 줄도 모를테죠.

    여름이 좋아죠 전.
    추위 많이 타지만 더위는 안타고 땀도 안흘리고
    몸매 되니 ( ^ ^;;) 싸구려 티 한장으로도 멋이 나거든요. ㅋㅋ

  • 8. 맞아요..
    '11.10.5 1:21 PM (114.200.xxx.81)

    겨울이 너무 길어졌어요..ㅠ.ㅠ
    2년 전 부산에 살던 엄마가, 경기도에 사는 저한테 합가했어요.

    저는 서울에서 한 18년 생활하다가 더 추운 경기도로 이사한 거라 그래도 적응된 상태인데
    부산 살던 엄마는 정말 미칠려고 하시더군요. - 그런데 또 노인이라 보일러 켜는 걸 두려워하심.(돈 땜에)

    뼛속까지 바람들어온다는 게 이런 거냐고..
    부산에서 한 겨울 났던 오리털 파카, 서울에서는 11월용이고 (12월 넘어가면 추워서 그 옷으로는 안된다 하심)

  • 9. 강원도
    '11.10.5 2:37 PM (59.10.xxx.172)

    1년 살아보니 진짜 겨울이 일년의 절반이더라구요
    4월까지 오리털 파카 입고 다녔어요
    서울보다 3-4도 더 춥대요
    따뜻한 남쪽지방에 사는 분들이 부럽더라구요

  • 10. ..
    '11.10.5 2:44 PM (211.224.xxx.216)

    11월부터 4월까지 집중난방하니 겨울이 6개월이에요. 우리나라는 냉대지방이잖아요. 우리나라로서는 차라리 몇년전까지의 이상기후로 계속 겨울에도 따뜻할때가 좋았어요. 12월초까지도 별로 안추웠었잖아요

  • 11. 이해안됨
    '11.10.5 2:54 PM (211.208.xxx.22)

    요새 파카는 모자도 없고 무진장 얇게 나오더라구요
    아마도 차타고 다니시는 분들 위주로 나오는것 같아요

    그 분들은 모자 거추장 스럽겠죠
    운전할때 불편할테니까...

    근데 저처럼 뚜벅이족은 한겨울 모자없으면 진짜 불편해요
    별거 아닌듯 해도 모자 있고 없고 추위 예기치 않는 눈에
    정말 필수거든요..

    근데 요새 왠만한 겨울파카는 죄다 저런식으로 나오네요..
    얇고 모자없고....짧고 ㅠ.ㅠ

    작년 겨울부터 가격대비 빵빵한 오리털 파카 찾고 있는데
    눈에 띄는게 없네요..
    올겨울 저 같은 사람을 어찌 견디어야 할지...
    올겨울 벌써부터 걱정되네요..

  • 12. 나무
    '11.10.5 4:06 PM (125.130.xxx.167)

    저 4월에도 난방 틀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504 인테리어 소품 고급스러운것 사는곳 알려주세요 123 16:31:12 8
1127503 가습기 어떤거 쓰시나요? 가습기 16:29:59 9
1127502 목걸이 체인좀봐주세요^-^ 목걸이 16:29:50 25
1127501 글리신 드셔보신 분 불면증 16:29:05 11
1127500 청와대 첫 '블라인드 전형' 결과는?… 오늘 16:28:07 46
1127499 서울 강북쪽 유방 초음파 외과 추천 부탁합니다. 강북쪽 16:27:41 15
1127498 자궁내막검사 .. 16:27:35 35
1127497 의정부 화재때 20대 미혼모가 아들을 구하고 죽었는데 2 몇년전 16:25:36 261
1127496 파일을 외장하드에 내려 받으면 C 하드디스크엔 전혀 남지 않나요.. 파일 16:25:16 27
1127495 [영상]방탄소년단, 서울 홍보송 '위드 서울' MV 오늘 오후 .. 1 ㄷㄷㄷ 16:23:54 67
1127494 혹시 서민정씨 남편처럼 물건 쟁여놓는분 안계세요? 1 흐흥 16:23:44 173
1127493 남편이 박사 9년만에 교수 임용됐는데요 17 ㅇㅇ 16:21:30 733
1127492 고기 꾸준히 먹고나서 얼굴 피부가 두꺼워졌어요 1 고기 먹어야.. 16:19:35 272
1127491 겨울 되고 나서부터 수면양이 너무 늘었어요. 이거 어떻게 고칠까.. 1 동면 16:18:29 93
1127490 제빵기나 미싱 사면 많이 쓸까요? 9 ... 16:16:17 153
1127489 독자가 뽑은 올해의 소설…김영하 '오직 두 사람' 2 ㅇㅇ 16:12:50 227
1127488 공중화장실.휴지통을 없앤대요.ㅠ 9 막힐텐데 16:10:58 814
1127487 생일날 찰밥 먹는 거 경상도만의 풍습인가요? 16 어머 16:10:15 334
1127486 저도 가난한데 중경외시 나왔어요. 8 흠... 16:08:43 821
1127485 남자 내복 상의만, 기모 북실북실하게 들어간거 어디가면 있을까요.. 3 16:07:00 87
1127484 갤럭시 노트4, 노트4 S-LTE, 노트5 기종들 사용하기 어떤.. 2 스마트폰 16:01:54 138
1127483 뜨개실 어디서들 사세요? 3 Goodle.. 16:00:48 215
1127482 국민연금 잘 아시는분 계신가요? 1 g 15:58:14 268
1127481 경량다운 세탁 2 suk94s.. 15:53:49 246
1127480 끔찍했다--대한민국 국민은 진심 위대하다. 7 세상이 변한.. 15:53:30 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