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진짜 겨울이 가장 긴 거 같아요.

생각해보면 | 조회수 : 3,028
작성일 : 2011-10-05 12:39:55
10월인데 벌써부터 너무 춥고. 집안은 냉골이고..
한겨울처럼 난방 안한다해도
추울때 잠깐 보일러 돌리는 거 부터 따져보면

10월
11월
12월
1월
2월
3월.

 10월하고 3월을 뺀다고 해도
4개월이나 되네요.

봄..이제 1개월도 될까 말까.
여름..6,7,8이  여름이라고 하면
가을...9월 정도고.


아...겨울이 너무 긴거 같아요.
올겨울은 또 어찌 버텨야 하나요.
IP : 112.168.xxx.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에휴
    '11.10.5 12:46 PM (211.207.xxx.176)

    맞아요..철없던 20대땐 겨울이 좋더니만..
    40중반으로가니..겨울이 싫네요..
    춥고 보일러비많이 나오고...
    저도 어제 그생각했어요..왠 겨울이 이리도 기냐고 ㅎㅎㅎ

  • 2. ..
    '11.10.5 12:48 PM (121.170.xxx.107)

    겨울이라는 계절이 점점 좋아지는데....그놈의 보일러비 때문에 ..흐규~~

  • 3. 추위
    '11.10.5 12:49 PM (175.192.xxx.191)

    요즘은 거의 4월달까지 추워요..요즘은 한겨울에 영하 15도 이렇게 떨어지다 보니까 한겨울 되면 적응
    되서 참을만 하더라구요

  • 원글
    '11.10.5 12:55 PM (112.168.xxx.63)

    그러니까요. 진짜 겨울이 너무 길어서 난방비 아주..

  • 4. 점점
    '11.10.5 1:02 PM (221.152.xxx.165)

    겨울이 길어지는것 같아요

  • 5. 그래서
    '11.10.5 1:09 PM (118.33.xxx.10)

    봄,

    여 ~~~~름



    겨~~~~울


    이라잖아요 ^^

  • 6. //
    '11.10.5 1:10 PM (220.94.xxx.243)

    jk님......찌찌뽕!!! 저도 오늘 아침 기사 읽으면서 똑같은 생각을 했더랍니다.

    누가 고사양 고가의 핸폰을 만들어 내라고 옆구리 콕콕 찔렀냐고요.......^^

  • 7. ㅇㅇㅇ
    '11.10.5 1:17 PM (121.130.xxx.78)

    겨울은 저같은 서민에겐 힘든 계절입니다.
    난방비 장난 아니죠.
    날 추워지면 옷차림에서 빈부격차도 난다지만
    가볍고 뜨신옷에 자가용 몰고 다니면 추운 줄도 모를테죠.

    여름이 좋아죠 전.
    추위 많이 타지만 더위는 안타고 땀도 안흘리고
    몸매 되니 ( ^ ^;;) 싸구려 티 한장으로도 멋이 나거든요. ㅋㅋ

  • 8. 맞아요..
    '11.10.5 1:21 PM (114.200.xxx.81)

    겨울이 너무 길어졌어요..ㅠ.ㅠ
    2년 전 부산에 살던 엄마가, 경기도에 사는 저한테 합가했어요.

    저는 서울에서 한 18년 생활하다가 더 추운 경기도로 이사한 거라 그래도 적응된 상태인데
    부산 살던 엄마는 정말 미칠려고 하시더군요. - 그런데 또 노인이라 보일러 켜는 걸 두려워하심.(돈 땜에)

    뼛속까지 바람들어온다는 게 이런 거냐고..
    부산에서 한 겨울 났던 오리털 파카, 서울에서는 11월용이고 (12월 넘어가면 추워서 그 옷으로는 안된다 하심)

  • 9. 강원도
    '11.10.5 2:37 PM (59.10.xxx.172)

    1년 살아보니 진짜 겨울이 일년의 절반이더라구요
    4월까지 오리털 파카 입고 다녔어요
    서울보다 3-4도 더 춥대요
    따뜻한 남쪽지방에 사는 분들이 부럽더라구요

  • 10. ..
    '11.10.5 2:44 PM (211.224.xxx.216)

    11월부터 4월까지 집중난방하니 겨울이 6개월이에요. 우리나라는 냉대지방이잖아요. 우리나라로서는 차라리 몇년전까지의 이상기후로 계속 겨울에도 따뜻할때가 좋았어요. 12월초까지도 별로 안추웠었잖아요

  • 11. 이해안됨
    '11.10.5 2:54 PM (211.208.xxx.22)

    요새 파카는 모자도 없고 무진장 얇게 나오더라구요
    아마도 차타고 다니시는 분들 위주로 나오는것 같아요

    그 분들은 모자 거추장 스럽겠죠
    운전할때 불편할테니까...

    근데 저처럼 뚜벅이족은 한겨울 모자없으면 진짜 불편해요
    별거 아닌듯 해도 모자 있고 없고 추위 예기치 않는 눈에
    정말 필수거든요..

    근데 요새 왠만한 겨울파카는 죄다 저런식으로 나오네요..
    얇고 모자없고....짧고 ㅠ.ㅠ

    작년 겨울부터 가격대비 빵빵한 오리털 파카 찾고 있는데
    눈에 띄는게 없네요..
    올겨울 저 같은 사람을 어찌 견디어야 할지...
    올겨울 벌써부터 걱정되네요..

  • 12. 나무
    '11.10.5 4:06 PM (125.130.xxx.167)

    저 4월에도 난방 틀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314 40에 모쏠인데 심각한 문제일까요?? ㅇㅇ 02:55:30 29
1223313 사람이 너무 싫어요 도와주세요 2 .. 02:39:20 242
1223312 자식이 잘되길 간절하게 바라는,,, 9 소원 02:27:36 324
1223311 집이 없어서 좋은점? 2 R 02:27:34 160
1223310 미역국 먹고 수능봐도 될까요?.. 2 ... 02:24:58 138
1223309 데드풀2 보고 왔어요.. 1 영화감상 02:09:02 241
1223308 저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정말 14 ... 02:08:33 698
1223307 미간 주름 없애는 테이프 방법 알려주신분께 감사드려요 !!! 15 미국사는이 02:07:06 640
1223306 선택고민 세탁기 02:04:30 83
1223305 서세원, 서정희 딸 서동주 로스쿨 졸업했네요 12 .. 01:57:24 1,283
1223304 남편이 제 치부를 알게 되었어요 10 흠ᆢ 01:55:33 1,376
1223303 경공모 회원들은 왜 아무얘기도 안하고 있는거죠? 9 답답해요 01:55:13 282
1223302 남편 때문에 잠이 안옵니다 4 미친ㄴ 01:51:25 690
1223301 MB와 쿠르드 깡통유전 2 스트레이트1.. 01:43:16 165
1223300 행복하다는 기분은 구체적으로 어떤건가요? 16 뭘까 01:36:07 546
1223299 방탄 새 앨범 수록곡 전체가 7 이야... 01:33:47 375
1223298 아이 맡기려고 다가오는 사람들의 패턴... 7 아이 01:32:19 754
1223297 송인배 대선前 드루킹 4번 만나…김경수도 宋통해 드루킹 알아 17 ........ 01:30:10 589
1223296 동탄 사시는 분 4 블루 01:15:53 490
1223295 골목길의 이재민 ㅎㅎ 3 ㅎ_ㅎ 01:03:16 704
1223294 햐~ 진짜 이혼하고프네요 4 .. 01:00:57 1,428
1223293 불교의 수행법에 관심이 많으신 분 5 강물 00:47:02 595
1223292 유통기한 지난 카야잼 괜찮을까요? 4 잼잼 00:34:46 460
1223291 저기....올드팝 제목좀 알려주세요 6 00:29:15 406
1223290 이재명의 최순실인가???, 백비서.백비서.백비서. 20 부선시장 00:22:46 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