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제주강정...여대생을 해군이 몰려들어 질질끌고 가면서 살점 뜯겨

쪼이 | 조회수 : 3,004
작성일 : 2011-10-03 09:33:23
현장에 계신 평화활동가 @dopeheadzo님 트윗입니다.(최근순)



< 강정마을 상황> 해군에게 내동댕이쳐지며 실신한 학생은 응급차로 실려간 이후 다행히 정신을 되찾고 다시 경찰서로 끌려갔습니다. 한진중공업 노조원을 비롯한 십수명의 연행자들은 유치장이 있는 제주동부경찰서로 압송됐습니다. #gangjung #hanjin

RT@dopeheadzo 지금 제주 강정마을은 경찰과 해군 등 공권력의 폭력이 난무하고 있습니다. 박정희나 전두환이 대통령에 앉아 있나요? 골목골목엔 육지에서 내려온 시위 진압 전문 기동경찰이 쫙 깔리고, 항의하는 시민은 무조건 폭력 연행하려는 것 같습니다. #gangjung

RT 오늘 제주 강정마을에서 해군이 민간인에게 저지른 폭력은 커다란 범법행위입니다. 철조망에 허벅지가 걸려 있는 대학생을 해군이 몰려들어 질질 끌고 가면서 살점이 뜯겨나가는 모습을 목격했습니다. 정말 충격입니다. 군이 민간인을 폭행해도 됩니까? #gangjung

대학생 12명이 연행된 이후 계엄령 같은 살벌한 분위기를 만들다 강정마을 중덕삼거리에서 퇴각하던 경찰이 한진중공업 노조원을 방패로 찍었습니다. 항의하던 노동자 네 명이 다시 서귀포서로 연행됐습니다. 공권력의 남용이 너무 심각합니다. #gangjung

< 강정마을 속보> 중덕삼거리에 현재 약 20명 가량의 주민과 평화활동가들이 경찰에 고립돼 있습니다. 방금 경찰에서 검거 명령이 떨어졌습니다. 평화롭게 저녁을 먹던 와중에 갑자기 대학생들이 펜스를 넘었던 것인데, 왜 나머지 사람들이 연행되야 합니까?

< 강정마을 상황> 10월 2일 중덕삼거리 펜스를 넘어들어간 대학생들에게 특히 집중적인 폭력을 행사한 사람은 이전에도 주민과 활동가들에게 폭행, 폭언을 자주 했던 ㅂ소령, ㅎ대령이랍니다. 여학생의 목을 조르고 땅에 넘어뜨려 실신시켜서 결국 구급차 출동!

< 강정마을 속보> 중덕삼거리에서 저녁을 먹고 있는 가운데 대학생 13명이 구럼비 바위를 보러 가겠다고 갑자기 펜스를 넘었고, 해군이 몰려와 이들을 연행하려 하면서 ㅎ대령과 ㅂ소령이 특히 대학생들에게 폭력을 주로 행사했다고 합니다. #gangjung



http://a4.sphotos.ak.fbcdn.net/hphotos-ak-ash4/306932_221335571259018_1000014...
▲구럼비에 둘러진 펜스 사진.

/부끄럽지만..이것이 픽션이 아니라 진짜 현장의 목소리라는 게 무섭습니다.
외국의 cnn, 알자지라방송에서는 보도되는 내용--- 국내 공중파방송국의 소름끼치는 침묵은
518광주를 떠올리게 합니다.
용산에서는 특공대가 민간인을, 제주에서는 군인이 민간인, 그것도 학생을..
2011년 한국은 공안국가입니까...
IP : 183.101.xxx.8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3 9:47 AM (14.55.xxx.168)

    문정현 신부님, 강정마을에 계시는 분들, 죄송합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 2. 이거 프린트해서
    '11.10.3 10:13 AM (112.169.xxx.148)

    동네 주변에 붙여야되나? 국내 공중파방송 침묵할 수 있다니...저도 소름끼치네요.

  • 3. 나모
    '11.10.3 11:19 AM (58.143.xxx.89)

    나름 생각하며 사는 인간이고 싶은데 요즘은 그마저도 의욕을 잃게 만드는 사건사고가 넘쳐납니다.
    우라질레이션이에요~라고 케이블방송의 성우가 말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08 부대개방 행사 때 메거리 챙겨야해요? 1 .. 00:14:22 27
1225007 며칠 전 한밤 중에 미역국 냄새가 났었는데 1 ㅇㅇ 00:13:35 95
1225006 최민희와 전원책이 우리입장과 반대되고 있네요. 2 강적들 00:13:00 60
1225005 수면제 끊기 성공하신 분 계세요? .. 00:11:46 29
1225004 실제로 본 가장 뚱뚱한 신부는 몇킬로정도쯤 나갈거 같았나요? 5 .. 00:06:32 274
1225003 카스테라 만들때 꼭 나무틀에만 구워야 하나요? 3 카스테라 00:02:29 107
1225002 고택 추천해주세요. 2 고택 00:01:26 171
1225001 나는 우리동네가 좋다 1 흐흐 00:00:46 156
1225000 한국어->영어로 번역 사이트 추천 부탁드려요~ ... 00:00:23 32
1224999 중딩남아 초딩고학년여아 결혼식 복장 조언부탁드립니다. 4 복장고민 2018/05/23 78
1224998 유아인 시 작품들... 8 tree1 2018/05/23 255
1224997 치아바타는 어디에서 사나요? 1 안미 2018/05/23 250
1224996 담달부터 연봉 천만원이 올라요 9 122018.. 2018/05/23 988
1224995 맘에 드는 남자가 생기면 일단 빨리 자고 싶은게 24 ㅇㅇ 2018/05/23 1,853
1224994 3자가 보기에 부부사이 안 좋은거 티나나요?? 9 2018/05/23 883
1224993 전생이라는 게 있나 봐요... 그렇지 않고서야... 27 gg 2018/05/23 1,728
1224992 선배 집사님들 질문 드립니다~~ ㅠㅠ 4 ㅠㅠ 2018/05/23 244
1224991 LG의 경영자들 병역 현황 2 demand.. 2018/05/23 528
1224990 역시 좋아하는 건 못 이겨요 2 으음 2018/05/23 431
1224989 층간소음때문에 미칠것같아요 2 ... 2018/05/23 479
1224988 옆집사람이 아기를 가졌어요 7 괴롭지만 참.. 2018/05/23 1,671
1224987 여러분,지갑 여실 시간입니다. 9 부선갈매기 2018/05/23 1,640
1224986 친구 조카애 얘기듣고 너무 웃겨서요. 16 ... 2018/05/23 2,741
1224985 “양예원 가해자 A실장, 2008년에도 동일 사건으로 고소당해”.. 6 ㅇㅇ 2018/05/23 1,401
1224984 밖으로 도는 아이 남편이 자퇴시키라는데요ㅠ 15 2018/05/23 1,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