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년 이상을 들었으나 아직도 무슨 말인지

마하난자 | 조회수 : 1,949
작성일 : 2011-10-03 02:55:43
이해가 가지 않는 이야기 중 두어 가지를 꼽는다면....

첫째가 
'조선것들은 패야 말을 듣는다."
는 것이고,

둘째가 
'복지는 우리의 입장에서 시기상조다." 
라는 말입니다.

요즈음 서울 시장 선거를 시작으로 정치일정이
앞당겨지다보니 이런 말들이 다시금 술자리에서
등장합니다.

'국민을 패야 한다'는 말은 일고의 가치도 없는 것으로,
김정일 신정체제에서나 가능한 말입니다.

'복지는 시기상조다.'라는 말은 그나마 근거가 있어 보이지만
그것도, 70년대부터 있었던 문구라는 점을 보면 참 그렇지요.

제 생각에는 이런 주장이 터무니없지만 주위에서는 그렇지
아니한가 봅니다. 오늘 가진 동문모임에서도 이와 같은 말들을
놓고 언쟁이 있었거든요.

그러고보면 이런 논쟁도 참 오래되었군요. 철들기 시작한 이후만 
보아도 대략 20년은 되었으니까요.


더이상 이런 소모적인 논쟁은 보고싶지 않은데 모르지요. 어떻게 될지......
IP : 183.103.xxx.18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3 8:54 AM (211.109.xxx.244)

    ㅎㅎ 알게 모르게 요즘 우리도 복지혜택을 많이 누리고 사는데...
    초등학교는 이제 다 무상급식이잖아요.
    65세 이상 어르신들 지하철 무임승차..
    저소득층,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장 지원금... 풍족하진 않지만 적은 금액이나마 지원받고 있는 걸로 알고요.
    암이나 난치병을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 치료비의 95%를 지원해주고 환자본인은 5%만 내도록하는
    의료복지 혜택을 저희도 올해 받았었어요.
    이쪽 일들은 별로 관심없고 모르는 제가 생각해도 옛날에 비해 복지는 조금씩 나아지고 있다는 생각이 들어요.
    아직 시기상조가 아니지요. 갑자기 복지예산을 늘리지는 못하니 차츰 늘려나가고 차츰 개선되도록 힘쓰는 것이지요.
    우리나라 복지예산이 국방비예산 다음으로 많다는 소리 어디선가 들은것 같아요.
    나라 복지에 힘을 쏟는다는건 삶의 질이 나아진다는 소리나 다름없는 일이니 긍지도 생긴다고 할까...
    서민들의 세금에 대한 부담도 생각 안 할 순 없겠지만
    안보이는 곳에서 정말 어렵게 사는 사람들이 많은가 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092 대학생 아이 용돈 얼마나 주나요? 맨날 돈없다.. 15:33:42 22
1224091 SAS나 노르웨이안 항공 타보신분 tjtn 15:32:17 11
1224090 저한테, 버티라고 좀 해주세요 15:31:46 69
1224089 나경원주유비 수상합니다. 3 ㅇㅇㅇ 15:31:11 59
1224088 광대주름/인디안 주름 필러 해보신분 계세요? 월하 15:28:43 20
1224087 나경원 비서, 중학생에 욕설..나경원 "제 불찰&quo.. 3 그들 15:26:54 142
1224086 SBS에서 5시 30분에 김연아 아이스쇼 방송합니다. 1 ........ 15:25:34 124
1224085 진상승객 퇴치한 김부겸장관 6 사이다 15:20:56 235
1224084 소리 분석가 배명진 교수...PD수첩 진실은? 4 ha 15:19:31 455
1224083 자칭 페미라는 남자.. 5 ㅇㅇ 15:18:41 89
1224082 슬로베니아 가보신 분 4 .. 15:17:41 164
1224081 레이온 65 린넨 35 1 ... 15:17:25 155
1224080 내 몸 하나 날씬하게 이쁜옷 입고 가꾸는것 부터 어려운 나 9 ... 15:08:51 1,145
1224079 사무살에서 화날때. 1 ........ 15:03:51 209
1224078 막말 해대던 남편동료 4 ㄴㄴㄴㄴ 15:02:07 505
1224077 친구남편의 태도.. 뭔지 궁금하네요.(펑예) 26 ㅇㅇ 15:00:27 2,021
1224076 백태와 백콩은 다른 건가요? 3 두오모 14:55:08 175
1224075 집안청소중 제일 하기 싫은곳 4 어디 14:55:03 730
1224074 아직도 잠을 못자는 일곱살 7 .. 14:54:55 237
1224073 LG와 삼성의 차이가 이런거였군요. 4 하늘과땅 14:52:34 1,109
1224072 오이지 맛있네요 5 ㄱㅅ 14:52:28 463
1224071 헐..엠팍에조선일보ㅎㅎ 12 ㅈㄷ 14:46:35 996
1224070 이건희 사망시 증여세 얼마내나요? 8 ... 14:44:53 832
1224069 휴일은 남편이 밥하는 날 맞죠?? 11 플린 14:43:56 743
1224068 남편이 저한테 취집했잖아 이랬는데 다른 남편도 이런 소리하나요?.. 25 1133 14:40:51 2,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