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장터 노점에 대해 아시는거 있으시면 알려주세요. (떡볶이,꼬치)

... | 조회수 : 1,705
작성일 : 2011-09-29 12:19:42
제가 해보고 싶은 일 중에 하나여서.. 
관심이 가요..
많이 어려울까 싶기도 하고요..
장터에 보면 그렇게 맛있거나 깨끗하지도 않은데..
너무 잘팔려서 신기해요..
저 떡볶이나 꼬치같은거 팔아보고도 싶기도 하고요.. 
 
저희 아파트 보면 일본음식같은데.. 
문어뭐라고 하는 것 같은데.. 
동글동글 해서 파는것도 사람들이 매번 줄지어서 사먹고..
예약해요.. 먹어보니까.. 맛도 별로인데..  
원래 이런 품목들이 인기가 있는 걸까요?

밖에 보면 노점으로 떡볶이나 토스트 하시는 분들 
벌이가 어떻게 되는 지도 궁금하네요.
물론 다 다르시겠지만..
혹 아는 분이 하셨던 분 있으면 알 수 있을까요? 
또 어떤 부분이 힘든 면이 있거나 하는 것들 이야기 부탁드려요.. 
IP : 221.158.xxx.23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유지니맘
    '11.9.29 12:26 PM (112.150.xxx.18)

    보통 아파트 장날 사람들이 많이들 나오니 .
    그때 들어가시는게 좋긴 한데 .
    그 팀중에 혹 그런 종류 분식을 파는 분이 있으면 할수가 없을꺼에요 .
    (그사람들은 아파트 1년단위로 입찰 계약해서 들어오는거라네요)

    혹시 몇군데 아파트 사람들 많은곳 알아보셔서
    분식종류 있는지 확인하시고 없으시면 .관리사무실에 여쭤 보시면 되셔요
    보통 부녀회에서 관리 하는곳이 있고
    아님 그 팀들이 관리하는 곳이 있어요

    장날이 아니면 평상시에도 들어가실수는 있는데 사람들이 좀 적겠지요 .

    세대수에 따라서 하루 장 서는 비용이 3-5만원 사이 할겁니다 .

    잘 알아보시고 혼자서는 할수 없는 일이기도 할텐데 .
    기동력도 있어야 하고
    불을 쓰는 일이라 각종 기구들 장만에 기본 장비 .
    힘은 드시겠지만
    맛만 좋다면 일주일 한번 꼭 들어오는 날 기다렸다가 사먹기도 하니 .
    잘 알아보셔요 .

    벌이까지는 모르겠지만
    저희 아파트 장 들어오시는 순대 떡볶이 오뎅 . 잘 팔리더군요

  • 2. ...
    '11.9.29 12:34 PM (221.158.xxx.231)

    답변 감사합니다. 많이 도움 됐어요..

  • 3.
    '11.9.29 1:46 PM (121.130.xxx.192)

    아파트 장 서면 거기 일하시는 분들께 여기 장주가 누구인지 물어보세요. 들어온 점포중 한곳일수도 있고 아니면 연락처를 알려줄겁니다.
    일주일의 5~6일동안 여기저기 아파트를 돌아다니기 때문에 계약기간도 다 다르고 또 계약 끝나고 다른 아파트 계약해도 똑같은 팀들이 그대로 들어가지 않을때도 있거든요
    그러니 미리 연락해두면 새로 서는 장에 들어갈 수도 있어요. 대신 처음에는 5일이 다 안채워질 수도 있구요
    그런데 하루 장 서는 자리크기마다 다르지만 비용이 3~5만원이라고 치면 1달로 치면 왠만한 상가 임대료와 맞먹어요. 그러니 보증금 권리금만 없다지만 춥고 더운날씨에 차 기름값 대가며 하기엔 분식이 매출이 얼마나 되는지 모르겠지만 아주 저렴하지는 않다고 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260 예비중학생 문제집 추천 부탁드려요 예비 중학생.. 14:23:47 1
1130259 기자들이 힘들긴 힘드나봐요 .. 14:23:31 6
1130258 자녀 결혼 청첩장 받은 자리에서 사위 직업 물어보다 낭패를 당했.. .... 14:22:00 96
1130257 인상깊었던 한중 정상회담 비하인드 스토리/펌 저녁숲 14:21:02 43
1130256 남녀가 헤어질때 1 이별 14:19:52 59
1130255 척추전방전위증 진단 받으신분 중에.. 문의 14:18:56 20
1130254 양의사들은 왜 한의사를 무시할까요 1 ... 14:18:04 100
1130253 회색패딩에는 무슨색니트가 어울릴까요? 2 *** 14:17:55 52
1130252 정남향인건 어떻게 알수 있나요? 6 정남 14:14:22 225
1130251 주말 내내 좀 우울했어요 1 가을 14:14:06 128
1130250 죄인은 오랄을받아. . 무슨뜻?? 6 ..?.. 14:14:02 347
1130249 더러움주의)대변 후 샤워기와 비누로 샤워 안하면 못견디는분 계실.. 3 난다 14:13:55 211
1130248 시험 때만 되면 예민해져 설사하는 자녀 없으신가요? 3 14:12:06 73
1130247 남편이 얼굴에 뾰루지 같은게 나는데 엄청 고통스러워해요 d 14:10:59 82
1130246 요즘 불륜하다 헤어지자 하면 쳐맞나봐요 8 ㅋ ㅋ 14:09:48 758
1130245 홍제동 애들 학원및 초등학교 홍제 14:08:27 56
1130244 욕먹고 제목 고쳐 쓴 기레기 10 richwo.. 14:04:09 381
1130243 사소한 고민~ ... 14:02:05 86
1130242 예수가 한말중에 ㅇㅇ 14:00:01 107
1130241 성동구 행현초 6학년 학교폭력, 아파트 8층에서 투신자살 시도 13 짐승같은 13:59:39 1,154
1130240 전 경향신문 기자 페북 댓글/펌 14 허걱 13:59:29 410
1130239 밍크머플러 질문이요~! 4 질문 13:59:04 295
1130238 확장한 방에. 단열벽지? 방한커튼? 13:58:52 63
1130237 지역난방.. 원래 온도가 잘 안올라가나요? 2 궁금 13:58:11 222
1130236 오랫동안 배우자 간병하시는 분 어떤 마음으로 하시나요? 4 괴롭 13:57:46 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