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축구 아시안게임 결승진출 기념으로 올려봅니다

| 조회수 : 7,679 | 추천수 : 8
작성일 : 2018-08-29 21:03:54



전 축알못이지만 옆지기가 축구선수였지요. 중간에 관두었지만...ㅋㅋ (천만다행입니다 ㅎㅎ) 시어머님의

반대가 커서 그랬다는데 축구가 저렇게 힘든 운동인 줄 모르고 시작했겠죠? 음...암튼 예체능은 힘듭니다.

무릎 통증 때문에 치맥도 못하고 저 날은 아이들이 골뱅이와 꼬막을 먹고 싶다고 해서 걍 비볐습니다. ㅋㅋ



덥지만 그래도 폭염을 버티고 오랜만에 먹은 간장게장 사진 올려봅니다. 외식이 진리죠. ㅎㅎ

베트남고추만 아니면 애들 포장해주려고 했는데 조금 매웠어요. 그래도 다음에는 사줘야겠어요.





지인이 전해준 옥수수 정말 눈물나게 맛있었어요. 뉴슈가의 힘이었을까요???





제 나이에는 너무나 익숙한 강된장과 제육볶음이죠. 강된장은 풀무원 찬스 썼는데 ㅎㅎ

그래도 먹을만 합니다. 요 아이템으로 오래오래 우려억었답니다. 간단하니까요.





오늘처럼 비가 퍼붓는 날에는 뭐다? 부침개, 수제비, 잔치국수인데 축구에 집중하고 싶어서

잔치국수로 낙점했습니다. 요럴 때 비빔국수 먹고 싶다고 일관성 있는 손님 한분 계시죠. ㅋㅋ

결국 비빔, 잔치 다 드신 분...(너야, 너!) 주무십니다. 암튼...비 피해 없으면 좋겠어요.


저 여름내내 무릎이 안 좋아서 내일 다른 종합병원에 진료받으러 갑니다. 아, 진짜 무릎이 아프니까

요리 글이고 뭐고 밥하는 것도 미치겠고...이러다 절면 어쩌나...오만 걱정을 했었어요. 아이고...ㅠㅠ

내일 결정날 것 같은데 글 자주 못 올려서 죄송하구요. 앞으로 무탈하게 살고 싶네요. 기도해주세요.


다음엔 좀 더 알찬 레시피로 보답해드릴게요. 인스타, 블로그 정비도 새로 하구요. 여러분 사랑합니다 !!!!

2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소년공원
    '18.8.29 11:18 PM

    잔치국수 대 비빔국수
    그건 짜장면과 짬뽕 만큼이나 고르기 어려운 선택이죠.
    저는 국수 만들 때는 늘 뷔페식으로 준비해서 두 가지 다 먹을 수 있게 준비해요 ㅋㅋㅋ

    무릎 아픈 거 빨리 잘 낫기를 빕니다.

  • 냠냠슨생
    '18.8.30 8:45 AM

    감사합니다. 저희도 뷔페식으로 차려볼랍니다.

  • 2. 고독은 나의 힘
    '18.8.30 1:42 AM

    앗 유명인이시다!
    이제는 어디 한군데가 아프면 덜컥 겁부터 나는데.. 많이 심난하시겠어요.
    저도 가끔 무릎이 아플때가 있는데 그럴때 자전거로 동네 한바퀴를 살살 돌면 좀 낫더라구요..
    물론 이런저런 방법 많이 시도해보셨겟지만 걱정되는 마음에 팁 남겨봅니다.

    잔치국수... 저도 정말 좋아하는데 이곳 미국에서는 간단히! 잔치국수 한 그릇 사먹을 곳이 없네요..
    잔치국수나 김밥 같은 음식들은 누가 해주거나 사먹어야 제맛인데 말이죠..

  • 냠냠슨생
    '18.8.30 8:58 AM

    잔치국수 따끈하게 대접해드리고싶네요.

  • 3. Harmony
    '18.8.30 2:19 AM

    으 골뱅이 무침이 넘 맛나겠어요.
    시원한 잔치국수도...
    슨상님의
    무릎이 빨리 낫기를 기도합니다.

    위에 소년공원님
    고독이님 반가와요.~^^

  • 냠냠슨생
    '18.8.30 9:47 AM

    소박한 요리라도 좋아해주시니 감동입니다~^^♡

  • 4. 후라이주부
    '18.8.30 5:11 AM

    우리슨생님 건강해져랏! ^ ^

  • 냠냠슨생
    '18.8.30 12:15 PM

    오마~감사합니다. 복 받으세요^^♡

  • 5. 맑은물
    '18.8.30 5:24 AM

    에궁...
    이제 3회차 송출하셨는데 무릎 아프시면 우짭니까??!!
    얼른 털고 일어나셔서 님의 재미나고 맛있는 이야기 이어주세요!!ㅎ

  • 냠냠슨생
    '18.8.30 1:58 PM

    그쵸?? 계속 이어가도록 하겠습니다.

  • 6. 냠냠슨생
    '18.8.30 8:47 AM

    댓글을 이어서 못 달게 규정이 바뀌었나봐요. 좀 이따 천천히 달게요.

  • 7. 해피코코
    '18.8.30 10:30 AM

    비오는날에는 잔치국수 좋아요~^^
    슨상님. 몸이 아프면 참... 힘이드는데... 건강해지시길 기도할께요.

  • 냠냠슨생
    '18.8.30 1:54 PM

    저도 잔치국수 애정템이에요. 감사합니다.

  • 8. 고미
    '18.8.30 10:50 AM

    요즘 자주 안오시나네 하고 생각했었답니다.
    저는 팔이 아파서 치료 받으러 다니는데 금방 낫지를 않네요. 나이 탓일까요ㅠㅠ

  • 냠냠슨생
    '18.8.30 2:19 PM

    우리 얼른 통증은 떨치고 회복합시다~^^♡

  • 9. 진현
    '18.8.30 4:10 PM

    오늘 날씨에는 잔치국수가 최고죠. 츄릅~
    수리수리 마수리 무릎 나아랏!!!
    슨상님 아프지 마시옵소서.

  • 냠냠슨생
    '18.8.30 4:41 PM

    연골에 손상이 갔다니까 치료기간이 두달 정도 걸린대요. 기도 감사합니다.^^

  • 10. Xena
    '18.8.30 5:39 PM

    눈팅만 하다가 냠냠슨생님 글에 첨 댓글답니다~ 고수가 나타났다, 그 분 맞으시죠?
    축구 우승기원!!!!!!!!
    근데 아프셔서 어쩐대요?ㅠㅠ 저도 요즘 턱통증으로 잘 씹지도 못하고 고생 중입니다.
    아플 때 유일하게 좋은(?) 점은 건강의 소중함을 뼈저리게 느낀다는 것 같아요.
    무릎 어서 나으시길 기원합니다

  • 냠냠슨생
    '18.8.30 5:49 PM

    고수는 풀이구요 ㅎㅎ 통증 이기고 회복하시길 기도할게요~^^♡

  • 11. 레미엄마
    '18.8.30 11:22 PM

    아들 군대 보내고 입맛도 없고,
    굶어도 배가 안고팠는데
    잔치국수가 갑자기 먹고 싶네요.
    ㅠ 아들 보고싶다 엉엉.
    냠냠슨생님도 아프지 마세요.

  • 냠냠슨생
    '18.8.31 11:55 AM

    네. 잔치국수 한 그릇 말아드리고 싶네요.
    저도 건강관리 잘하고 자주 오겠습니다.^^

  • 12. 놀샘
    '18.8.31 1:34 AM

    하.
    옥수수엔 뉴슈가죠.^^

    치료 잘 받으시구요.
    두 달이라지만 금새 지나가요.

  • 냠냠슨생
    '18.8.31 12:54 PM

    그래서 옥수수가 달달했나봐요. ㅋㅋ 네 치료 잘 받고 다시 올게요.^^

  • 13. 디카페
    '18.8.31 10:18 AM

    얼릉 나으세요 ㅠㅠ
    어디 아프면 신경도 곤두서고 만사가 귀찮아지죠.
    저는 다욧 중이라 눈으로 먹고 갑니다요 ^^

  • 냠냠슨생
    '18.8.31 2:53 PM

    다이어트 성공하시길 기원합니다~^^♡

  • 14. 하예조
    '18.8.31 4:23 PM

    건강하시고 쾌차후엔 맛있는거 많이 올려주세요 ^^

  • 냠냠슨생
    '18.8.31 6:15 PM

    네. 물론이지요. 저녁 맛있게 드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190 우리가족 여름 방학 음식 까부리 2018.09.19 49 0
43189 누구보다 먼저 송편 만들기! 15 백만순이 2018.09.19 2,540 4
43188 허리케인과 션샤인 20 소년공원 2018.09.17 5,658 5
43187 이게 다이어트 도시락? & 이러다 반찬가게 내는 거 아니.. 15 솔이엄마 2018.09.17 7,640 9
43186 가을밥상 1 30 해피코코 2018.09.16 6,261 6
43185 친정 아빠 생신상 17 작은등불 2018.09.12 9,857 6
43184 일상 이야기 24 테디베어 2018.09.10 10,361 8
43183 카포나타 만드는 방법 및 배보다 큰 배꼽 이야기 32 소년공원 2018.09.10 7,005 8
43182 단술(추억의 음료) 15 BLUE 2018.09.06 6,132 5
43181 103회차 봉사후기) 2018년 8월 사랑으로 빚는 함박스테이크.. 14 행복나눔미소 2018.09.06 3,711 8
43180 여름밥상 (마지막) 22 해피코코 2018.09.04 10,595 5
43179 오후에님 어디 계세요? 7 연이연이 2018.09.03 5,664 0
43178 엄마의 95번째 생신파티와 여름 사진들 19 해피코코 2018.09.02 9,471 6
43177 찬 바람이 불면, 내가 들릴 줄 아시오 77 쑥과마눌 2018.09.01 9,348 15
43176 여름밥상 3 (과일잼, 과일병조림, 피클) 35 해피코코 2018.08.31 8,389 10
43175 축구 아시안게임 결승진출 기념으로 올려봅니다 27 냠냠슨생 2018.08.29 7,679 8
43174 여름밥상 2 (손님초대) 사진들이에요 ^^ 22 해피코코 2018.08.29 9,534 8
43173 여름밥상 1로 키톡 데뷔합니다^^ 22 해피코코 2018.08.27 11,237 13
43172 그동안의 근황들.. 45 구흐멍드 2018.08.24 11,584 7
43171 예전 프랑스 처자, 아줌니로 다시 컴백! 합니다요~ ㅋㅋㅋㅋ 36 구흐멍드 2018.08.22 14,436 9
43170 가지구이 요거트 샐러드 17 환상적인e目9B 2018.08.21 8,758 4
43169 방학은 즐겁고 개학은 더 신나고 :-) 24 소년공원 2018.08.20 8,354 5
43168 마약계란과 함께한 나날들 16 솔이엄마 2018.08.20 12,758 7
43167 102회차 봉사후기) 2018년 7월 꼬기꼬기와 함께 하는 칼쏘.. 13 행복나눔미소 2018.08.06 7,870 11
43166 올해 만든 우매보시... 13 복남이네 2018.08.06 6,926 4
43165 더운 여름, 친정엄마의 74번째 생신파티 66 솔이엄마 2018.08.06 14,929 17
43164 솔이네집 7월이야기 그리고 8월 29 솔이엄마 2018.08.01 14,326 11
43163 자게에 핫한 쯔비면과 기타등등(수정했어요) 51 백만순이 2018.07.30 15,532 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