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이 안좋은 아빠...를 읽고 <모두가 행복할 수 있습니다.>

정행자 | 조회수 : 1,416
작성일 : 2011-09-18 23:23:22
모두가 행복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나만 혹은 그 사람만 행복할 수는 없습니다.
화내면서 즐거운 사람은 없습니다.

행복하고 싶지만 행복할 수 없는 우리 모두에게
불쌍한 마음을 내도록 해 보세요.

저도 원글님처럼 화가 많고 큰소리가 많이나는 집안에서 자랐습니다.
혹시 도움이 되실까하고 책에 나오는 내용을 올립니다.

우선 마음을 쉬시고,
휴식도 하고, 바람도 쐐시고, 스스로에게 시간을 주세요.
그리고 차분해 질때 읽어보세요.

인터넷에 올라와 있습니다.
가슴이 답답하신 분들 모두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입니다.

       입보리행론 제6장 인욕품 忍辱品

  

6.1. 몇 천 겁을 쌓아 온 보시와

부처님께 올린 공양 등

어떠한 선행 그 모든 것도

단 한 번의 분노瞋心로 무너진다.


6.2 분노보다 더한 죄악은 없고

인욕忍辱보다 더 어려운 고행은 없다.

이에 진지하게 인욕을

여러 가지 방법으로 수습修習해야 한다.


6.3 화내는 마음의 고통을 지니면

마음은 고요한 편안함을 경험할 수 없으며

기쁨과 안락을 얻지 못하여

잠이 오지 않고 불안하게 된다.


6.4 모든 재물과 존경으로

그 은혜에 의지하는

그들 역시 진심瞋心을 가진

그 주인에게 대들며 죽이려고 한다.


6.5 그의 친구나 친척도 실망하며

보시로 거두어 보지만 믿지 않는다.

간단히 말해 진심瞋心을 일으켜서

행복하게 사는 사람은 하나도 없다.


6.6 분노의 원수가

모든 고통을 만든다.

누군가 집중하여 분노를 부수어 버린다면

이생과 내생에는 행복을 얻으리라.


6.7 하기 싫은 일을 해야 하며,

하고자 하는 것에 장애가 생기면 분노가 일어난다.

불안함을 먹이로 삼아

분노가 늘어나서 나를 멸한다.


6.8 그러므로 나는 먼저 분노라는 적

이 원수의 근원을 부수어 버려야 한다.

이처럼 나를 해롭게 하는 것은

이 원수 외에 다른 것은 없다.


6.9 무언가가 나에게 닥칠지라도

기쁨의 마음은 흔들리지 말아야 한다.

기쁜 마음으로 하지 않으면 원하는 바를 성취하지 못하고

모든 선행은 시들게 된다.


6.10 만약 고칠 수 있다면

이에 좋아하지 않을 게 무엇이 있겠는가?

만약 고칠 수 없다면

이에 좋아하지 않는 것이 무슨 도움이 되겠는가?


6.11 나와 나의 친구에게는

고통과 멸시와 악어惡語

불쾌한 것을 원치 않는데

나의 적에게는 이와 반대다.


6.12 행복의 원인은 아주 드물고

고통의 원인은 아주 많다.

고통 없이는 출리심出離心이 생기지 않는다.

그러므로 마음 그대여, 굳건히 지녀라!


6.13 고행을 믿는 까르나빠(Karnapa)는

불타고 잘리고 [난행의]고통을

의미 없이 [잘도]참는데

해탈을 바라는 나는 무엇을 두려워하는가?


6.14 익숙해지면 쉽지 않은

대상은 어디에도 없다.

그러므로 작은 해로움에 익숙해져

큰 해로움을 참도록 하라


- 후략 -


IP : 211.54.xxx.9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523 하루종일 땅콩 200g만 먹으면 다이어트 21:12:26 41
1225522 일베제명 두산기업 의혹도 있네요 주둥이팟캐 .. 21:12:25 23
1225521 급문의))할아버지제사날 작은어머니가 돌아가셨어요ㅜㅜ 1 제사 21:09:20 183
1225520 블렌더(믹서기)와 푸드프로세서 많이 다른가요? 어부바 21:07:43 32
1225519 40대 미혼 3 .... 21:07:31 209
1225518 방탄 라이브때 항상 립씽이냐 논란이 이는 거 아는데요 3 ㅇㅇ 21:04:43 216
1225517 중고 여학생들 샤워 머리 감고 말리기 몇 분이나 걸리나요 1 매일 21:04:18 113
1225516 이중턱과 목주름... 충격이 크네요 1 ㅜㅜ 21:02:35 461
1225515 한우채끝 버터에 구우니 넘 맛나네요 1 아미산 21:01:10 180
1225514 줌인 줌 삼색 고양이 ... 21:00:38 154
1225513 박해미 첫번째남편 3 배우 20:57:35 909
1225512 문체부감사에서 김보름선수는 억울한것으로 결론 났군요. 1 아무개 20:57:16 360
1225511 택배 매일 받으시는 분 계세요..? ... 20:56:13 108
1225510 영국인들의 조상은 누구인가요? 2 보물 20:55:50 223
1225509 인스타그램 사람 실제로 보니 5 실망 20:52:21 906
1225508 출산하신 분들중에 피부 좋으신분은 없는거 같아요 5 ㅎㅎ 20:51:14 332
1225507 이재명시장네집이 공부 머리는 있나보네요 4 ... 20:47:19 891
1225506 영드 더크라운 음악 아시는 분... 1 하루 20:45:25 61
1225505 저희집 미나리 처리방안 같이 고민 좀... 14 ... 20:45:13 491
1225504 튀김요리..눈이 매워요 2 qweras.. 20:43:36 137
1225503 전세집 도배를 어찌해야 할까요 13 ... 20:42:35 397
1225502 고딩3 성적표 어떤가요 1 어떤게좋을지.. 20:39:43 320
1225501 뷔페 4명 5만원 넘게 쓰고 허무하네요 11 정말 20:38:59 1,969
1225500 방탄 석진이 너무 웃기지 않나요 3 ㅋㅋ 20:37:50 382
1225499 자일당을 응원 하다니 3 살다살다 20:33:16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