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우울해서요..

.. | 조회수 : 1,438
작성일 : 2011-09-17 17:23:59

살면서 월급 걱정 하고 살줄 몰랐어요..ㅠ

남편 대기업 다니다 나와서 조그만 회사 다닌지 10년쯤 되는데..

해가 갈수록 나빠 지는것 같아요..

그동안 너무 남편만 믿었나봐요..아이들 돌본다는 핑계로..

저도 40이 훌쩍 넘고..뭐 하나 제대로 할줄 아는것도 없으니..

마트가서 당장 일하는것도 쉽지 않고..아직은 남의 이목도 신경 쓰이고..(아마 주위 사람들 저 이런상황인줄 모를꺼예요..ㅠ)

남편 힘들때 도와 줘야 되는건 알고 있지만..

남편의 성급했던 결정이 아직도 원망 스럽고..

제가 경제적 능력이 없으니 남편한텐 뭐라 못하겠고..

월급 잘 안나오는분들..그러려니 하고 항상 마음의 준비를 하고 사시나요?..

 

요즘 남편 얼굴만 보면 가슴이 두근 거리고..

뭐라 말은 못하겠고..

가슴이 터질것 같네요..ㅠㅠ

IP : 123.212.xxx.2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19
    '11.9.17 6:21 PM (121.163.xxx.20)

    기무라타쿠야 드라마는 프라이드가 진리구요, 일단 프라이드를 보시면 헤어나올수 없을거에요.
    그담, 옛날 드라마부터 저절로 찾아 보시게 될겁니다.
    롱베케이션, 러브제너레이션, 뷰티플라이프,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화려한 일족, 히어로...

  • 2. ..
    '11.9.17 6:32 PM (123.212.xxx.21)

    힘주시는 댓글 너무 감사드려요...
    힘든 상황을 엄마한테만 말씀드렸었는데..더이상 걱정 끼쳐드리는것도 죄송하고..
    여동생에게도 언니란 자존심이 잇어 말 못하겠고..
    시댁엔 말씀 드려봤자..넌 왜 나가서 일안하고 투정만 부리나 ..그렇게 생각하시는것 같고..
    답답해서 글 남겼는데...
    답글 달아주시니 감사하네요..

    그렇잖아도..다시 전공을 살려볼까 그러고 있는데..너무 오래되서..ㅠㅠ
    근데..119님 금융 모니터는 어떻게 하는건가요?..
    제가 알수 있는 싸이트라도 알려 주실수 없는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719 알바가 드글드글 들끓네요.....@@@ 와 진짜 17:04:19 10
1128718 은행에서 적금이나 예금만들면 그 때 응대한 직원의 실적이 되는건.. 17:03:47 16
1128717 공안 조사 몰래 촬영하다가 걸림.gif 2 기레기 17:01:35 139
1128716 시어버님 생신선물 가디건 브랜드 추천해주세요~ 1 ㅇㅇ 17:01:12 21
1128715 소식하기 소식하기 16:59:06 66
1128714 5살 남아랑 갈만한 여행지 추천부탁드려요 여행 16:57:29 23
1128713 옛날에는 성폭행 당하면 결혼해야했다는데 정말 그랬나요 3 ... 16:54:50 229
1128712 언론의 막무가내 오보 4 ㅇㅇㅇ 16:54:09 123
1128711 문대통령님 "중국은대국 한국은 작은나라" 13 역시 16:49:32 445
1128710 김장하는데 매실액기스 얼마나 넣음될까요, 3 질문 16:49:05 64
1128709 몸살감기에 이부프로펜 괜찮죠? 3 ..... 16:46:33 94
1128708 아베에게 알현하는 홍준표 5 일본당 대표.. 16:46:14 167
1128707 기독교분들께 질문-교회 옮길때 2 교회 16:44:04 112
1128706 가스렌지 VS 인덕션 4 ... 16:43:14 231
1128705 집 사자마자 수입이 없어요... 7 인테리어 16:42:55 974
1128704 집앞 마트에서 일해본 분 있나요 1 거리 16:42:29 222
1128703 자동차 푸조 vs 그랜저 중 뭐 선택하시겠어요? 9 자동차 16:36:48 391
1128702 맞벌이 가사분담...너무 억울해요. 5 ㅇㅇ 16:36:46 395
1128701 운동 잘하는 사람 대단한것같아요~ 2 Oo 16:33:00 321
1128700 전남친이 자살하겠다고 장문의 톡을 보냈어요. 35 도와주세요 16:30:34 2,355
1128699 한국일보...적당히좀 합시다! 11 세상에이런일.. 16:29:35 427
1128698 30대인데 유방암검진 해야할까요 1 ㅇㅇ 16:26:26 170
1128697 보온밥솥에 20시간째.. 먹어도 될까요?????????? 18 ... 16:24:44 700
1128696 ktx 좌석... 6 @@ 16:22:50 298
1128695 [단독] ‘양화대교’ 작곡가 래퍼 쿠시, 마약혐의 불구속 입건 5 .. 16:19:10 1,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