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일본제품 불매가 점차 번져가네요- 화장품에서도

화장품도 | 조회수 : 2,035
작성일 : 2011-09-16 13:05:34

제가 경제여건이 넉넉치 않아 벼룩화장품을 많이 사서 쓰는데요,

거기에 루나솔이라는 섀도가 참 인기가 많아요.

젊은층은 펄이 많은 섀도를 선호하기 때문인데요,

요즘 올라오는 글들 보면,

<방사능 이전, 원전이전 생산된 제품> 이라고 설명을 해놓아요, 파시는 분들이요.

전 한국사람들 워낙 냄비기질이 충만해 금방 잊어버리고 다시 신나게 사쓰겠지 라고 한탄을 했는데

아니예요,

점차 번지는 분위기예요.

원전사고 초기만 해도 이런 글들은 없었거든요.

어쨌든 저도 슈에무라니 랑콤이니 지금까지 잘 쓰던거 다 끊었네요.

요즘은 외제화장품은 베네피트니 바비브라운 등 미국제품 쪽으로 마음이 기울어지고 있어요.

IP : 203.255.xxx.20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9.16 1:15 PM (121.88.xxx.168)

    다행이죠. 제정신 갖고 자기 피부에 방사능 오염가능성이 있는 걸 닻게 할고 싶지는 않잖아요. 저도 일본제품은 어지간하면 다 끊었어요. 모르고 안끊은 것 말고요.

  • 2. dma
    '11.9.16 1:17 PM (221.150.xxx.241)

    다 자기 욕심일 뿐인데...사실요.
    색조화장품 사모으는거 사실 섀도팔레트 한개사서 바닥보이게 쓰는거 일생에 몇개나 되나요.
    진짜 그것만 꽂혀서 너무 좋아해서 그 섀도만 써도 4-5개씩 쓰는 사람들은 못봤어요.
    있다해도 그 사람들이 10종류를 다 4-5개씩 바닥보이게 다 쓰는 것도 아니고요.
    어차피 눈에 바르면 나만 알아보지 남들이 보기엔 랑콤에리카나 아리따움카키나 그게 그거라는 슬픈현실 ㅜㅜ

    피부좋아지고 이뻐보이게 하려고 쓰는 게 화장품이지...
    그렇다고 수은을 바르고 청산가리를 붓지는 않잖아요
    시간이 지나고 가시적인 피해가 더 드러나면 확실히 줄어들겠죠
    루나솔 탑쌓기 하는 사람들도 새로 사지는 않는 사람들이 늘어나겠죠.
    여전히 젊은 사람들 중에서는 나는 안들려 이쁘니까 살거야 이러는 애들 있지만.

  • 3. 미국도
    '11.9.16 1:18 PM (175.117.xxx.11)

    방사능 시뮬보면 태평양 건너 미국쪽으로 가장 많이 갔는데...오죽하면 오바마가 연설 중 실언인지 진심인지 jap이라고 했을까요.

  • 4. 원재료방사능이전수입
    '11.9.16 1:37 PM (112.148.xxx.151)

    이라고 표시해놓은 제품들 믿을수 엄써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1456 예금증서에 대해 아시는분 궁금 21:59:41 9
1311455 에어프라이어랑 오븐이 뭐가 다른가요? 흠흠 21:58:47 18
1311454 이불 빨래방에 맡길까 말까 해서요.. ..... 21:58:42 20
1311453 YTN 이정렬변호사 VS 이똥형 2 이정렬변호사.. 21:54:52 134
1311452 그릇 요즘 뭐가 예쁜가요? 가격 상관없이요 5 .... 21:53:15 207
1311451 왜 싱경질이 나나 했더니 다이어트한다고 밥을 안 먹었네요 2 21:52:56 141
1311450 요리 강박증이 있는 것 같아요 4 ㅇㅇ 21:50:46 197
1311449 안 망하는 게 이상한 대한민국 -이명박 1 썩을 21:49:16 135
1311448 밥 그릇, 반찬 그릇 세트 어디서 사세요? 5 혼밥 21:48:25 270
1311447 끌어올림..조언좀 주세요(정비중 차가 사고로 망가졌는데..) 3 zz 21:47:32 89
1311446 핸드메이드코트 스팀 다리미로 다려도 되나요? 2 핸드메이 21:45:17 134
1311445 단독주택을 매매하려는데 가격책정을 어찌하나요? ... 21:44:06 105
1311444 오대산 선재길 주차는 어떻게 하나요? 1 ... 21:43:52 82
1311443 겨울에 신을 제일 따뜻한 신발이 어그인가요? 8 .. 21:42:07 354
1311442 절 보고 미소와 자상한 표정으로 봐라봤던 남자사람..왜였을까요?.. 9 궁금이 21:41:23 401
1311441 지인 부고알림 어떻게하나요 2 부고 21:38:38 315
1311440 명박이 해외순방하며 딸손녀 9 .. 21:37:41 689
1311439 불쌍한 행복이. 카라가 파양을 결정했네요 9 동물렌트업체.. 21:33:50 1,226
1311438 헬스하고 근육통은 쉬면 되나요 1 *** 21:32:31 136
1311437 김정숙여사님은 더 좋은 옷을 입으셔야.. 11 저는 21:31:08 736
1311436 6년 사귀고 헤어지게 생겼어요.. 8 6년 21:30:23 1,299
1311435 투턱 관상ㅡㅡㅡ 5 투턱 콤플렉.. 21:27:47 530
1311434 초등 저학년 딸이 단짝이 생겼어요. 5 둔탱이엄마 21:26:55 365
1311433 명바기 그 이태리 양복 쳐사입었었죠? 10 명바기 21:26:36 446
1311432 모두들 결혼할 때 프로포즈 받고 결혼하셨나요? 아님.. 저만... 5 프로포즈 21:26:32 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