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9월17일(토)/조계사/두물머리강변가요제 후원기금마련 벼룩시장

달쪼이 | 조회수 : 1,167
작성일 : 2011-09-16 10:03:13

제목: 두물머리강변가요제 후원기금마련 벼룩시장 에 초대합니다.
일시: 2011년 9월 17일(토) 14:00~18:30
장소: 
 조계사 내 스페이스 모래

아무 때고 부담없이 오셔서 자유로이 다양한 물건, 먹거리 등을 사고 파실 수 있습니다.

*지하철로 오시는 법: 

1호선 : 종각역 2번 출구로 나오셔서 70m 쯤 걷다가 횡단보도를 건넌 후 100m쯤 더 오시면 좌측에 조계사로 들어오시는
진입로가 있습니다.  3호선 : 안국역 6번 출구로 나오셔서 50m쯤 걷다가 동덕 갤러리 앞에서 횡단보도를 건넌 후 좌측으로 50m쯤 오시면 우측에 조계사로 들어오시는 진입로가 있습니다  ----------------------------------------------------------------------------------------------------------------------------------

두물머리 강변가요제란?

일시: 2011년 10월 15일 (토) 14:00~~

장소: 경기 양평군 양서면 양수리 팔당 두물머리 유기농지~미사터 일대

간략소개:  두물머리를 지키는 농민의 목소리를, 4대강의 아픔을 널리 알리기 위한 자리
두물머리가 외치는 4대강, 死大江의 노래

'우리는 강이다.'

생명을 살리는 팔당의 유기농이 오히려 강을 더럽힌다며 쫓아내고, 준설을 위해 강물속의 생명들을 죽음으로 내몰고, 보를 지어서 강물을 가두는 것을 우리는 4대강사업이라고 부릅니다. 진실을 괴담이라고 하고, 사망사고를 개인의 실수라고 하고, 타당성조사와 환경영향평가와 공청회도 편법과 졸속으로 이행하는 것을 우리는 4대강사업이라고 부릅니다. 결국 완공이란 없으며 지속적인 재앙이 찾아오고, 닥친 재앙 앞에서 망연자실하게 될 미래를 우리는 4대강사업이라고 부릅니다. 강은 바람의 눈물입니다. 비의 숨결이지요. 수많은 삶이 강의 노래를 듣습니다. 여울을 만나고 바위를 넘고 모래톱을 지나며 투명한 외침으로 수많은 삶을 깨웁니다. 깨어난 삶은 숨죽이고 있던 지구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합니다. 우리는 두근거리는 박수를 칠 것입니다. 때로는 뜨겁고 한편으로는 몹시 평화로운 우리의 노래가 강을 다시 깨울 것입니다. 강은 곧 우리, 그리고  '두물머리가 외치는 4대강, 死大江의 노래'는 바로, 지금 여기 이 순간 당신의 노래입니다.






IP : 121.139.xxx.14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딜라이라
    '11.9.16 10:32 AM (125.188.xxx.39)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달쪼이
    '11.9.16 10:41 AM (121.139.xxx.149)

    아, 저야말로-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52 이 와중에 정세현 장관님 걱정중.. 이와중 06:46:19 0
1225751 새끼 토끼 구출 후기 2 1 06:30:25 377
1225750 결혼식날 눈물 나오신 분 06:21:20 159
1225749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2 ㅇㅇ 06:19:04 220
1225748 잠을 못잤어요.걱정되서.ㅠㅠ 10 .... 06:13:07 1,042
1225747 클린턴도 유대인 옆차기에 못했대요 06:10:35 431
1225746 곰보다 여우가 낫다는 말 2 .. 06:05:34 425
1225745 열이 안 떨어지는데 응급실 가야하나요 도와주세요 4 ㅗㅗ 05:06:45 696
1225744 폰 필름이나 케이스 끼우면 정말 액정 안깨지나요? 5 ,,, 04:52:34 457
1225743 요즘 고등학교에 풍기문란으로 벌점 받는 커플들이 많다는데.. 2 ㅣㅣ 04:44:42 594
1225742 네이버 댓글보기 최신순/호감순 최신순만 보이네요. 왜??;; 1 ;; 04:34:32 207
1225741 홈쇼핑패키지로 스위스 이탈리아 왔는데요 29 홈쇼핑 04:23:11 3,653
1225740 이 상황에서 문대통령 까는 글들 2 ㅇㄹ 04:22:42 392
1225739 이번 북미회담취소는 일본작업같은 느낌적 느낌.... 6 음... 04:07:38 1,128
1225738 질문) 자유게시판 룰 중에 IP저격금지란 게 있나요? 늑대와치타 04:04:55 128
1225737 유재일 [전쟁] 무섭네요 3 .... 04:02:16 1,535
1225736 미국은 우리를 동맹으로 보지를 않네요 9 ... 03:47:16 1,645
1225735 믿고싶다!! 2 a12510.. 03:46:34 293
1225734 이 침대 버려야 할까요 2 침대버려야 .. 03:05:21 687
1225733 미세먼지가 안좋아도 환기는 한번 하는게 나을까요 환기 03:03:02 210
1225732 서울에서 조선대랑 광주송정역 근처 가야 하는데요 3 광주 03:02:02 215
1225731 트럼프 긴급 인터뷰 내용.NEWS 15 뭔가 있네 03:01:58 3,424
1225730 김정은이 영어할 줄 아나요? 9 .. 02:42:54 2,074
1225729 이슬보고 진통 기다리는 새벽.. 7 산모 02:42:42 570
1225728 미국에서 singapore summit 기념주화 오늘부터 풀렸다.. 9 저너머 02:33:55 1,9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