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혹시 화장실에서 설거지해보신분?해야할상황인데 어쩌죠?

속터짐 | 조회수 : 2,165
작성일 : 2011-09-15 20:33:27

싱크대 막혀서 아무리 지금 뻥뚜러랑 해봐도 안되서 일단 오늘은 화장실에서 해야할것같은데

혹시 해보신분?찝찝하지만 해야겠죠?ㅠㅠㅠㅠ

IP : 112.168.xxx.103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9.15 8:35 PM (116.37.xxx.204)

    예전에 아파트 욕조에 배추 절이던 것도 본걸요. 당연히 거기서 씻고요.
    그 분들 나름 깨끗하게 씻고 닦고 하셨겠지요.
    집이 좁으니 다른 공간이 없었고요.

  • 2. ....
    '11.9.15 8:35 PM (119.192.xxx.98)

    급하면 욕실에서 하면 되죠. 화장실이 많이 지저분한가요...

  • 3. ...
    '11.9.15 8:38 PM (121.164.xxx.3)

    저도 부엌에서 문제가 생겨 화장실에서 한적 있어요
    먼저 화장실 청소를 한번 더 한다음에
    얼른 씻어서 나옵니다

  • 4. ㅇㅇ
    '11.9.15 8:39 PM (175.124.xxx.32)

    설거지 통 두개 들고 들어 가셔서 설거지 해서 한그릇에 담고 물 받으면서 씻어서 담고... 세개가 필요하겠군요.
    찝찝할건 없겠습니다.

  • 5. ㅇㅇ
    '11.9.15 8:40 PM (203.226.xxx.205)

    전 병원에 아기입원했을때 종종 젖병씻었던 기억이..
    쟁반에 놓고 씻었어요

  • 6. ...
    '11.9.15 8:41 PM (219.241.xxx.29)

    에구~
    @@

  • 7. 건새우볶음
    '11.9.15 8:44 PM (82.145.xxx.219)

    일단 세면대 깨끗이 씻으시고
    나는 부엌 없는 방에서 자취하는 여대생이다- 열 번 되뇌이며 자기 최면을 거신 후
    설겆이를 하시면 됩니다

  • 8.
    '11.9.15 9:09 PM (112.148.xxx.124)

    싱크대 아랫쪽 열고, 하나씩 분해해보세요.
    밑에 쏟아질 물을 담을만한 큰 양푼이나 대야 받치고 풀어서 쌓인 퇴적물 다 제거하면 됩니다.
    올봄에 저도 뚜러펑 부어도 안되서 결국 분해해서 청소했거든요.
    생각보다 간단해요.

  • 9. 아뇨..
    '11.9.16 6:44 AM (121.138.xxx.31)

    하지 마세요. 저두 그렇게 해봤는데.. 그거 할짓이 못되구요. 정말 짜증 한가득이라 저는 거의 폭팔하겠더라구요. 그냥 나가서 사먹고 일회용 컵 사다 물이랑 음료수 먹고 그러세요. 그게 남는거에요. 1-2일 그렇게 화장실에서 설겆이 하며 지내다 저의 남편 밖에 나갔는데 집에 싱크가 막혔으니 집에서 간단하게 라면이나 끓여 먹자고 하더라구요. 설겆이 간단하게 할수 있다 이거죠. 집에 들어가서 그 난리통에 설겆기 할생각 하니 정말 뚜껑이 열리더라구요. 남편이랑 대판 싸우고 결론은 밖에서 먹고 들어가기로 했죠. 훨씬 맘이 편해집니다.. 지금 상태가 그정도면 비상사태니까 사먹거나 전자렌지랑 일회용 쓰는게 맞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1783 초등학생을 대치동에서 사교육 시킬 경우, 얼마나 들까요? bebemo.. 12:49:06 23
1311782 정말 학교는 공산당 집단같아요 12:46:56 56
1311781 외국에서는 문재인대통령을 역대급캐리어로 보네요 5 우리나라 12:46:19 153
1311780 절구 혹시 스텐절구나 나무절구 어떤거 쓰세요 .... 12:43:48 26
1311779 자유당 난민법 2 ... 12:40:30 50
1311778 전현무 한혜진 잘 사귀고 결혼할거 같던데 왜들그러세요? 5 ^^ 12:39:40 460
1311777 사람 보는 눈 낸시랭안목 12:38:38 87
1311776 한국 경제 성장률은 세계 선진국들 가운데 가장 높은 성장률 그렇네요 12:38:20 49
1311775 옷샀는데 옆동으로 배송됐어요. 6 12:36:19 269
1311774 물건구입할때 결정 못내리는 사람들 왜 그런거죠? 7 결정장애? .. 12:34:34 216
1311773 집안일 열심히 하시나요 1 .. 12:34:15 144
1311772 요리가 어렵다는 분들은 먹는걸 별로 즐기지 않는 분들인가요? 11 요리 12:33:15 297
1311771 귀밑턱이 하품하려고하면 빠질거같아요 1 12:31:26 56
1311770 뭔가 간절한..문프와 헤어지는 마크롱 8 ㅠㅠ 12:31:08 440
1311769 이해찬 대표 열일하시네요 2 페북 펌 12:29:34 218
1311768 노쇼 이해찬 넘사스럽다. 12 ... 12:27:10 345
1311767 햅쌀로 김밥을 쌌더니 6 돼지런 12:25:10 878
1311766 오늘 점심 뭐 드세요? 2 흐음 12:23:18 208
1311765 파출소에 순찰부탁하면요 6 혹시요 12:19:25 160
1311764 이재명이 무너지는 소리가 들리시죠~~~~ 35 ^^ 12:19:19 1,134
1311763 초등고~중등 책추천 good 12:19:15 48
1311762 김영하 작가가 알쓸신잡에서 별로였다고요. 9 느낌 12:18:03 665
1311761 완벽한교통과 비교불가의 숲세권...어디를 선호하세요? 14 피곤 12:14:14 465
1311760 변호사가 보는 '외도의 전형적인 4가지 징후' 10 변호사 12:14:03 1,317
1311759 카톡 문의드려요 1 카톡 12:13:55 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