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편이 또 승진 탈락했나봐요

비전 | 조회수 : 17,304
작성일 : 2017-11-14 18:12:22
여태 연락이 없는거 보니 그런가 봐요
이번이 세번짼데 안되네요
이번에 준비하면서 많이 신경쓰고 노력했는데
마음 상했을까봐 걱정이 되네요
IP : 39.7.xxx.6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토닥토닥
    '17.11.14 6:14 PM (121.176.xxx.192)

    술 상겸 밥상 차려서
    간단하게 한 잔 하며 위로 해 주세요
    에휴...
    친정 아버지가 직업군인 이셨는 데
    진급심사에서 탈락 되시면 술을 엄청 드시고 힘들어
    하셨던 게 생각 나네요
    많이 힘드실 거예요
    오늘은 거하게 한 상 차려서 힘 실어 주세요..

  • 2. 아직
    '17.11.14 6:20 PM (109.205.xxx.1)

    이니까,, 아직 모르는 거죠...

    토닥토닥님 말씀처럼, 좋은 표정으로 한상 차려주세요,,
    가족으로부터의 위로가 가장 큰 힘이 되지요,,, 인생 깁니다..

  • 3. 아마
    '17.11.14 6:21 PM (211.34.xxx.82)

    남편분은 아내가 실망했을까봐 민망하고 그럴거에요. 서로가 서로를 위하는 그 마음을 숨기지 말고 위로해주세요.

  • 4. 그냥
    '17.11.14 6:24 PM (175.209.xxx.57)

    담담하게 가늘고 길게가 최고다 절대 속상하지 마라 하세요.
    그게 사실입니다.

  • 5. 그러게요
    '17.11.14 6:28 PM (124.54.xxx.150)

    가늘고 길게~~~~ 제가 요즘 울남편에게 바라는거네요 ㅠ 그래도 버텨주니 고맙죠...

  • 6. 토닥토닥
    '17.11.14 6:28 PM (124.53.xxx.38)

    자존심 많이상할겁니다
    들어오면 명랑하게 반겨주시고 맛난거해주시고 가늘고길게가는게 최고다 해주세요

  • 7. 인사는
    '17.11.14 6:36 PM (116.127.xxx.144)

    정치도 많이 좌우하는거...아닐까요...
    대부분은...뭐 정치잘하기 어렵고....

    다들 그리 사는거죠뭐

  • 8. 힘들죠
    '17.11.14 6:36 PM (223.38.xxx.169)

    가늘고 길게요?..최고 아니에요..버티기 쉽지 않아요
    굵고 길어야죠..
    능력없는 남편과 사니까 저도 무능력자 같아요.222
    생각을 바꾸면 될 거 같은데 저리 사람 좋아하고 부하직원 못 갈구고 모든걸 착한거 하나로 퉁치려하죠..세상은 그게 아닌데..
    원글님~~승진탈락보다 남편을 보세요..남편이 똑똑하면 승진기회는 언제든 옵니다
    걱정마세요~~
    약간 늦을뿐

  • 9. 위로가
    '17.11.14 6:41 PM (46.5.xxx.17)

    될진 모르겠어요.
    제때 승진하면 물론 좋죠.
    허나 연봉은 크게 안오르면서 책임감만 가중 되고 스트레스 엄청나죠. 그래서 요즘은 맘비우고 편하게 직장다니는분들 꽤 있다고 들었어요.남편분 위로 잘 해드리시구요.

  • 10. 승진하고
    '17.11.14 6:53 PM (110.70.xxx.129)

    능력하고 관계 있나요? 술 잘 마시고 싸바싸바 잘하는 남자들이 승진 하더만요

  • 11. ..
    '17.11.14 6:54 PM (223.62.xxx.205)

    208.54님 남편과 나를 동일시 해서는 안되고요. 남편을 남과 비교해서도 안됩니다. 님이 사회에서 상위그룹에 속하고 싶으시다면 님이 스스로 이루셔야 합니다.

  • 12.
    '17.11.14 6:54 PM (49.167.xxx.131)

    아직 결과를 모르잖아요! 기다려보세요

  • 13. 그냥 신경끄고
    '17.11.14 7:01 PM (14.42.xxx.205)

    오래 다니는게 최고. 진급? 그까이꺼 암것도 아님다.

  • 14. 카푸치노
    '17.11.14 7:14 PM (122.252.xxx.21)

    저희 남편도 12월 승진심사 앞두고 있어요
    몇년째 떨어지고 올해는 스트레스가 최고치에요
    안쓰럽습니다
    남편 위로해주시고 내겐 당신이 최고다 계속 말씀해주세요

  • 15. 사실
    '17.11.14 7:14 PM (219.248.xxx.165)

    일정 직급이상이면 능력 비슷비슷한데 누가 더 손바닥 잘비비고 딸랑이 잘 흔드느냐로 결정되는 경우 대부분이죠.
    전 오히려 남편한테 인생 길어야 백년이다
    억지로 비굴해가면서까지 올라갈 생각말자고 얘기해요

  • 16. 아부도 능력
    '17.11.14 7:42 PM (223.38.xxx.201)

    입니다..

  • 17. ..
    '17.11.14 7:42 PM (223.62.xxx.222)

    저희 상무님은 오늘 짐싸서 집에 가셨어요.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래요.

  • 18. ㅇㅇ
    '17.11.14 7:46 PM (125.177.xxx.52)

    빨리 올라가는만큼 빨리 나가더군요.
    가늘고 길게 가는 게 나아요.

  • 19. 문제는
    '17.11.14 7:48 PM (135.23.xxx.107)

    가늘고 길게 가는게 힘들다는거겠죠.
    말로만 쉽지..

  • 20. 콤보세트12
    '17.11.14 7:54 PM (14.33.xxx.194)

    남일이 아니네요!
    지난 주부터 떨리는 마음으로 퇴근하는 남편 눈치만 보고있네요. 그래 괜찮다괜찮다 하면서도 막상 짐들고 들어오면 뭐라 위로해 주나 고민입니다! 그동안 수고했어 당신의 인생 2막을 응원 할께 사업 투자는 빼고

  • 21. 그래도
    '17.11.14 7:57 PM (1.225.xxx.34)

    능력도 없이 아부만 잘 한다고 승진을 잘 하는게 아니구요
    같은 능력이면 이왕이면 윗사람들하고 평소에 친분이 있는 사람들이 유리한 거죠.

  • 22. ㅇㅇ
    '17.11.14 8:29 PM (121.134.xxx.249)

    ㄴ 솔직히 1.225님이 정답이죠. 아부 잘해야 승진된다는건 비겁한 변명이죠

  • 23.
    '17.11.14 8:38 PM (182.224.xxx.39)

    너무 실망하지마세요- 너무 빠른 승진도 별로임다 저희남편은 좀 빠르다 싶더니 권고사직당했어요.ㅠ

  • 24. 떨어졌어요
    '17.11.14 8:42 PM (175.120.xxx.181)

    방금 연락왔네요
    미안하다 그러네요
    그래서 괜찮다 길게 오래 가자 그러니까
    사랑한다네요. 많이 힘들었나봐요

  • 25. 잘될거야
    '17.11.14 9:31 PM (175.112.xxx.192)

    에휴 눈물이 핑도네요 승진이 맘같진 않으셨어도 더 오래오래 길게 회사에 남으실거에요 화이팅입니다

  • 26. 미생
    '17.11.14 9:31 PM (116.37.xxx.49)

    부군께서 가장 힘드실테니 위로를 해 주시되, 그 기간이 좀 지나면 현실을 명확히 봐야 할 것 같습니다.

    다들 가늘고 길게... 라고 이야기하시는데, 요즘같은 시대엔 맞지 않습니다.
    승진 세 번 누락은 조직이 주는 메세지입니다. 무슨 뜻인지를 알아야 하는거죠.
    공기업 아니고 사기업이라면 조직에서 가늘고 길게 다니는 것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위로 올라갈수록 더하죠.
    세 번 승진 누락이라면 길게 다니는 것이 힘들 수 있습니다.

    최대한 버틸 수 있는 만큼 버티시되, 후일을 도모하는 일도 함께 시작하셔야하지 않을까 싶네요.
    아마 부군은 답을 알고 계실 겁니다. 기다려주시고, 공감해주심이 좋겠네요.

  • 27. 그래도
    '17.11.14 10:40 PM (182.222.xxx.167)

    직장다니시잖아요
    안다니는사람들도 많아요

  • 28. ...
    '17.11.14 10:52 PM (223.62.xxx.177)

    가늘고 길게 가야죠...

  • 29. ㅇㅇ
    '17.11.14 10:58 PM (108.240.xxx.100)

    빠르면 빨리나가죠.
    뭐든 좋게생각하세요.
    인생은 그냥 무대위의 역할일뿐..
    알고보면 왕이나 거지나 그냥 배우잖아요?
    같은 이치예요. 정말로.... 그걸 알아야해요.
    매일 노력하지만 잘 안되는게 함정이지만.. 그래서 살고 계속 배우고 하는거구요..

  • 30. 그래도
    '17.11.15 3:02 AM (74.75.xxx.61)

    괜찮다고 말씀하신 원글님도 힘드시겠네요. 저는 남편이 명퇴당하고 정말 많이 싸우고 서로 모진 말도 많이하고 오만정이 다 떨어졌는데요. 훌륭하세요. 힘내세요.

  • 31. 저도..
    '17.11.15 5:52 AM (1.233.xxx.179)

    이 마음 이해합니다 위로만 벌써 몇번째..
    전 괜찮다 얘기해주고 그래요. 길어봤자 55이면 다 똑같이 다른거 하고 있다고.

    마음 비우고 할기차게 지내려고 매번 노력하고 있어요.ㅠㅠㅠ

  • 32. 씩씩깜찍
    '17.11.15 5:54 AM (72.143.xxx.19)

    눈물나네요. 분명 나중엔 좋은 결과를 보게 되실거예요. 뒤에서 응원해주는 부인이 있어 남편분은 외롭지 않을거에요. 언제나 행복 가득하시길 바래요 ^^

  • 33. ..
    '17.11.15 7:23 AM (113.199.xxx.68)

    저희 남편도 작년에 인사고과인지가 부서내 1등이었는데 다른사람이 올라가더군요.
    학연 지연 해서 윗사람에게 잘 하는 사람이요ㅠㅠ
    너무 속상해 해서 최선을 다 했는데도 그렇게 된다면 어쩔 수 없다고 얘기해 줬어요.
    트리플 a형이라 그냥 성실하기만 한 스타일이네요..

  • 34. 아부도
    '17.11.15 7:45 AM (115.143.xxx.123)

    능력이다라는 말이 통하는 사회 맞아요.
    성실하고 능력있지만 인간관계도 중요하더군요.
    특히 윗사람들과... 지금이 가장 견디기 힘드실거에요.
    쉬는날 여행이라도 다녀오시고 몸보신 시켜 드리세요.
    사기업이면 전쟁터죠. 서로 밟고 밟히고.
    아내의 위로가 가장 약이 됩니다. 다시 일어서야하니까요.

  • 35. ..
    '17.11.15 10:39 AM (211.219.xxx.39)

    대기업이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승진 누락 2번 되니깐 정말 억울하고 속상해서 못다니겠더라구요.
    제 부서장님은 항상 미안하다. 내년도 사업에 승진된 사람의 능력이 많이 필요한 부분이 많아서 그랬다고 위로해주셨어요. 물론 위로 안되지요.
    업무능력 없었던거 아닙니다. 단축단축해서 동기들과 따지면 한번 정도 더 물먹어도 괜챦았어요.
    그때는 인정하기 싫었지만 윗자리에서 필요한 능력이 따로 있었던 거라는 것이 이제는 좀 느껴져요.

    아부와 샤바샤바만 가지고 진급되진 않습니다.
    조직이 어떤덴데 술잘마시고 아부 잘한다고 진급을 시킵니까?
    그것도 하지만 그 사람에겐 다른 능력도 있는 거라는걸 제가 직원을 면접보는 자리에 오니 인정이 됩니다.

    그리고 회사의 분위기도 정말 바뀌었습니다.
    정말 많은 일들이 자동화가 되었고 시스템으로 지원이 됩니다.
    개인의 명석함 판단력(분명 이런 요소가 필요한 분야도 있겠지만)은 사실 크게 중요하지 않습니다.
    관계지향적이고 어느 모양에든 맞춰지는 그런 인재가 제일 필요한데 요즘 젊은 세대는 그게 많이 부족하더군요.

  • 36.
    '17.11.15 2:08 PM (122.36.xxx.122)

    중소기업이 사바사바 술잘마시고 이런 사람 좋아하지요

    공무원 조직이나.. (행시 말고)

  • 37. 에이비씨
    '17.11.15 3:07 PM (221.146.xxx.41)

    남편 마음 다칠걸 제일 먼저 걱정하는 따뜻한 부인을 뒀으니
    참 행복한남자네요~~~^^

  • 38. 손을
    '17.11.15 3:43 PM (223.62.xxx.228)

    잘 못비비는 스타일이시군요.
    어떤 직종인지는 모르겠지만
    100%시험으로 가리는 승진 아니면
    아부와 얍쌈함(ㅎㅎ)을 겸비하는것도
    승진의 지름길이긴 하더라구요.
    에~~저희 남편 회사가 그런 곳입니다.
    저희 남편 일 만 잘하니까
    손 잘비비고 일 못하는 눔 한테 밀리더군요.ㅎㅎ
    괜찮습니다!
    다 보는 주변 눈들이 있어서
    본인도 부끄러워 안합니다.
    사람이 못나서가 아니니까요.

    힘내세요!^^
    아는 사람들은 압니다!
    오늘 외식 하시지요~~~^^

  • 39. ㅎㄹ
    '17.11.15 5:59 PM (111.118.xxx.202)

    그래요.. 그렇게 사이좋게 잘 사시면 돼요..

    어차피 조직이라는 것이 피라미드 구조라서
    회사가 커지고 계열회사가 자꾸 생기는 경제 활성화 시절이
    계속 되지 않는 한 누군가는 그 당사자가 되요..

    그 당사자가 꼭 능력순도 아니고 나이순도 아니고..
    운대를 그렇게 만났다는 생각이 들어요..
    남편분은 잘하고 싶지만 담당하는 지역이 불황이라 실적이 없는데
    또 회사는 인원도 감축해야 하는 상황이라면?
    피해가는 용쓰는 재주 (학연 지연 친밀도? 등등)가
    특별하지 않는한 쏟아지는 비를 어찌 피할 수 있겠어요..


    그때 같이 곁에 있어주는 사람이 이렇게 마음 써 주면 큰 힘이 되고 또 좋은 일이 생겨요..
    아니.. 더 좋은 일이 생기는 것이 아니고.. 작은 일에도 기뻐하는 상황이 되더라구요..

    건강하고 행복하게 잘 살자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13804 강용석, 항소 끝 악플러에 일부승소..법원 "10만원씩.. 보기만 하세.. 15:13:07 9
1113803 일본여행가는데 정신과약 가져갈수 있나요 소운 15:10:44 21
1113802 경북 구미 -- 60세 여 사장 살인하고 절도까지 1 ........ 15:09:51 132
1113801 가래가 계속 끓고 안뱉으면 기침이 심합니다.어떡해야할까요? 1 ㅇㅇ 15:07:35 53
1113800 90년대 무스탕점퍼.. 기억하시나요? 9 기억 15:06:18 191
1113799 김치는 각자 스스로... 5 .. 15:05:39 174
1113798 고백부부 보다 울화가 치밀어서 5 .... 14:57:17 754
1113797 한국 인터넷 페미니즘에 뷔페끼가 있긴 있죠 3 신노스케 14:56:11 95
1113796 저희 사촌들은 판사된 사촌 흉이나 해요 1 ㅇㅇ 14:54:42 346
1113795 갱년기 시작에 홍삼 괜찮나요? 5 홍삼 14:53:03 202
1113794 고기 안들어간 배추 만두 만드법 아시는분.^^ 7 ... 14:50:01 207
1113793 분식집 갔는데 초6 아이들이 부부싸움 8 .. 14:49:11 929
1113792 유산문제 엿들었다 끼어든 얘기 10 대전맘 14:44:07 815
1113791 전남 신안서 77세 할머니 성폭행하려다 살해한 30살 남자 긴급.. 2 염전노예? .. 14:43:59 1,101
1113790 다운 점퍼 vs 무스탕 3 ... 14:41:48 211
1113789 요즘 세나개를 보고 느낀 점 4 요즘 14:39:10 453
1113788 티비보면 그저 그련 여자들도 다들 좋아하는 사람이 두명씩 얽히고.. 4 외롭네요 14:37:19 392
1113787 해물찜 아구찜 2 해물찜 14:33:58 130
1113786 지금 드시는 간식은..? 27 입이 심심 14:32:28 858
1113785 히트텍 좋은가요? 4 14:26:45 455
1113784 어깨 아픈분~테니스공 마사지 해 보세요. 시원합니다. 7 음.. 14:26:40 705
1113783 제약회사 영업직(?)도 잘생겼어요. 10 .. 14:24:44 586
1113782 (회상)결혼 첫 해 저만 김장하러 오라더군요 3 ... 14:21:36 673
1113781 저도 친척한테 한이 맺혀있어요 7 ㅇㅇ 14:20:19 686
1113780 세월호 7시간에 대해서는 검찰에서 조사 안하나요? 저기 14:15:34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