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드라마 우리집 여자들에 너무 감정이입하셔서 억장 무너져하세요

눈물짖는 고모님 | 조회수 : 1,623
작성일 : 2011-09-14 10:54:07

거기 이혜숙이 아이 버리고 시댁재산 갖고 도망갔어요.  재혼해서 열심으로 새 가족 살피며살죠.

피눈물로 손녀 키운 할머니들이 다 성장해서 엄마 찾는 손녀 보면서 속상해 하는 이야기예요.

엄마 찾는거 인정은 하지만 그 엄마의 행실, 한 번도 찾지 않은점, 지금 손녀와 얽혀있는 연적의 새엄마등등..

 

고모 며느리가 딸 하나 낳아놓고 사라져버렸어요.  지금 고3인데 전혀 연락하지 않고요.

애지중지 키웠는데 지금 손녀는 할머니말도 안듣고 자기 고집만 부리고 참아내기가 너무 힘든데

요즘 저 드라마까지 나오니까 정말 내가 뭐하러 애를 키웠나 싶다는거예요.

눈물나고 화 나서 드라마 못 보겠는데 그래도 당신일이랑 같으니까 또 보게 된다고 허무하다고 하네요.

IP : 121.160.xxx.19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412 다리의 찌릿한 느낌이 신경통으로 발전하나요..? 뭘까.. 18:10:11 2
1130411 비만인데 꼭 당수치만 높은데 탄수화물? .. 18:07:44 24
1130410 온수매트 온도. T 18:06:36 23
1130409 임시정부의 살림꾼 정정화 여사의 이야기 (재미있는데감동) 1 산하칼럼 18:01:37 117
1130408 내 편이 없는 사람은 어디서 지지받고 힘을 얻나요? 3 ㅇㅇ 18:01:10 181
1130407 청와대기자단.해체 새청원..안하신분들 드러와요~ 2 현52927.. 18:00:39 69
1130406 찌든 때 교복 소매 어떻게 세탁하나요? 3 17:57:51 96
1130405 커피 마시면서 조는 여자 ㅠㅠ pp 17:54:32 215
1130404 층간소음 덜한 마루는 없을까요 인테리어 17:50:22 60
1130403 수시 예비번호 여쭈어오 8 ... 17:50:03 386
1130402 놀라운 회복력 보인 낙동강...상류 6개 보 추가 개방해야 3 고딩맘 17:49:48 317
1130401 기자들이 홀대라고 난리친 아침장면 3 사이다 17:49:38 547
1130400 일본특가잡았는데...료칸이 없네요 5 일본 17:43:26 564
1130399 오후가 되면 저도 모르게 꾸벅 졸아요.. .. 17:43:23 77
1130398 초간단 감자스프 2 감자스프 17:42:05 493
1130397 503모지리 각국정상들끼리 손잡을때 1 ... 17:41:26 275
1130396 난방텐트 쓰시는 분.... 조언 좀 부탁드려요 15 vv 17:39:18 437
1130395 외식중 승려가 다가와서 시주해달라는데ᆢ 14 불교에서 17:37:37 900
1130394 [펌글] 아들낳으려고 딸 줄줄이 낳은 가정 20 17:36:44 1,034
1130393 나 김치찌개 좀 끓인다~ 하시는 분 제발 한수 가르쳐 주세요ㅠ 21 아이고 17:32:14 1,212
1130392 올해의 사자성어 아세요? 8 무식이 유식.. 17:29:44 357
1130391 2018년이 곧 찾아와요. 2017년 가기전에 생각나는 연초 계.. 1 ㅇㅇ 17:28:20 116
1130390 문재인 홀대?--중 외교부 공식발표 14 17:20:54 1,223
1130389 기레기들 이번 중국방문에 미친듯이 훼방인게 7 친일매국노 17:19:22 345
1130388 성균관대 재학·졸업생, 황교안 동문 부끄러워 서명 돌입 6 고딩맘 17:19:15 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