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 우리집 여자들에 너무 감정이입하셔서 억장 무너져하세요

눈물짖는 고모님 | 조회수 : 1,665
작성일 : 2011-09-14 10:54:07

거기 이혜숙이 아이 버리고 시댁재산 갖고 도망갔어요.  재혼해서 열심으로 새 가족 살피며살죠.

피눈물로 손녀 키운 할머니들이 다 성장해서 엄마 찾는 손녀 보면서 속상해 하는 이야기예요.

엄마 찾는거 인정은 하지만 그 엄마의 행실, 한 번도 찾지 않은점, 지금 손녀와 얽혀있는 연적의 새엄마등등..

 

고모 며느리가 딸 하나 낳아놓고 사라져버렸어요.  지금 고3인데 전혀 연락하지 않고요.

애지중지 키웠는데 지금 손녀는 할머니말도 안듣고 자기 고집만 부리고 참아내기가 너무 힘든데

요즘 저 드라마까지 나오니까 정말 내가 뭐하러 애를 키웠나 싶다는거예요.

눈물나고 화 나서 드라마 못 보겠는데 그래도 당신일이랑 같으니까 또 보게 된다고 허무하다고 하네요.

IP : 121.160.xxx.196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479 뮤지컬 라이온 킹 볼만 한가요? 궁금 09:48:19 12
1315478 초1 남아 미술 피아노 1 ... 09:47:13 25
1315477 분당 수도국군병원으로 출근하려면 어느쪽으로 원룸을 구해야할까요 1 시골논길 09:45:14 37
1315476 제 업무중에서 상급자가 알아듣게 말하는것좀요 1 ㅇㅇ 09:43:57 57
1315475 독일 출장가는 직원을 위해 영어 통역을 구하고 싶은데요. 1 안개꽃 09:37:44 211
1315474 밥맛이 너~~ 무 없는 쌀 ㅠ 해결방법좀 ㅠ 11 .... 09:34:08 276
1315473 시터이모님때문에 고민입니다. 12 .. 09:28:56 1,019
1315472 민주당 가짜뉴스 삭제요구, 구글 '위반없다' '한건도 삭제못해'.. 5 구글파워 09:26:07 182
1315471 뷰티인사이드 서도재 비서가 정배였어요? ㅎㅎㅎ 4 정배 09:25:20 323
1315470 생리때감정기복이 너무심해요 6 감정 09:24:53 194
1315469 강남 송파 쪽에 아빠가 교무부장인 학생이 또 있다는데 어떻게 생.. 5 레몬 09:24:46 617
1315468 애고 어른이고 욕하는건 정말 천박해요 5 ... 09:24:41 215
1315467 조국저격하는 강민구판사 문자. 2 ㄴㄷ 09:21:51 262
1315466 강용석 변호사 자격 상실?…‘도도맘 관련 혐의 선고’ 운명의 3 열사님 09:21:26 580
1315465 될사람은 뭘해도 도와주네요 2 헤라 09:18:46 567
1315464 이재명 수사 강압과 기밀 유출 의혹있다 3 읍읍이 제명.. 09:18:08 208
1315463 이언주 “박정희 대통령 천재적…국민 입장에서는 행운” 6 박사모 09:12:35 279
1315462 연차 휴가 소진 후 개인적인 일 있으면 회사에 얘기하고 결근하면.. 13 어쩔 수 없.. 09:07:20 578
1315461 오메가3 유통기한 9월인데 먹어도 될까요 1 ㅡㆍㅡ 09:05:22 135
1315460 집회에도 품격이 있죠?…태극기집회 뒤 서울역 가보니 2 벌금물려! 09:04:55 393
1315459 매매한 집 욕실 리모델링 5 .. 09:00:16 588
1315458 안굳는 강력본드는 없나요? 5 땅지맘 08:59:19 141
1315457 PC방 살인자 김성수 어머니의 말.. 17 ... 08:56:53 3,589
1315456 면 셔츠에 홑겹 면 잠바 입으면 추울까요? 5 재택 08:56:37 286
1315455 조선일보 “남북 군사합의 정부 일방 비준, 위헌” 7 찌라시와매국.. 08:55:18 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