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맥아더 장군을 감동시킨 국군병사

티아라 | 조회수 : 1,314
작성일 : 2011-09-12 00:04:24
북한이 38선 전역에 걸쳐 기습남침을 개시한 직후인 6월29일 미 극동군 사령관 맥아더 원수가 한국 전선을 시찰하기 위해 수원 비행장에 도착하여 이승만 대통령과 감격의 재회를 나눈 뒤 곧장 시흥지구전투사령부로 향했다.
 
 이곳에서 미 고문단장의 만류를 뿌리치고 통역을 위해 사령부 참모장 대령 김종갑(초대 제8연대장)을 대동하고 중앙대학교 뒷산 '가'고지에서 방어선을 펴고 있는 제8연대(연대장 중령 서종철)를 방문했다.
 
 이곳은 흑석동과 동작동 사이로 한강이 굽어보이고 강 건너 용산과 남산이 보이는 매우 중요한 지점이었다. 맥아더 원수는 쌍안경으로 한강 전선을 한동안 관측한 다음, 산병호로 내려가 근무 중인 일등병에게 물었다.
 
 "자네는 언제까지 그 壕(호) 속에 있을 것인가?"
 
 일등병은 부동자세로 또박또박 대답했다.
 
 "옛, 저는 대한민국 군인입니다. 군인이란 명령에 따를 뿐이며, 저의 상관으로부터 철수 명령이 내려지던가 제가 죽는 순간까지 이곳을 지킬 것입니다."
 
 "장하다! 자네같은 군인을 만날 줄 몰랐다. 다른 병사들도 다 같은 생각인가?"
 
 "그렇습니다."
 
 "지금 소원은 무엇인가?"
 
 "우리는 지금 맨주먹으로 싸우고 있습니다. 무기와 탄약을 보내주십시오. 그것뿐입니다."
 
 "알겠네. 내가 여기에 온 보람이 있었군."
 
 맥아더는 일등병의 흙 묻은 손을 꼭 잡았다. 그리고 김종갑 대령에게 이렇게 말했다.
 
 "이 씩씩한 용사에게 전해주시오. 내가 동경으로 돌아가는 즉시 미국의 지원군을 보내주겠다고. 그리고 그동안 용기를 갖고 싸워주기를 바란다고 말이오."
 
 동경에 돌아간 맥아더는 이 일등병의 자세에서 확신을 갖고 1950년 6월29일 새벽 3시(워싱턴 시간) 트루먼 대통령에게 급박한 한국전의 상황을 보고하면서 미 지상군의 파병을 건의했다. 트루먼 대통령은 24시간만에 미 지상군 투입을 허가했다. 맥아더 원수는 한강변에서 만난 한국군 일등병과의 약속을 지켰던 것이다.
 
  ※ 맥아더 장군에게 굳은 전투의지를 보여주었던 영상의 일등병은 신동수 학도병(현 79세, 충주시 거주)으로 지난 2005년도에 확인되었습니다.
IP : 123.214.xxx.8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스
    '11.9.12 12:38 AM (211.175.xxx.17)

    이거 군대에서 엄청 많이 들었음 으악 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634 속옷이 이상해요 넌닝브라 14:02:19 6
1227633 국제영화제 수상작들 어디서 볼 수 있나요? 1 노래하는새 13:59:14 20
1227632 재산공개 할 때 보험 내역까지 공개하는 건 좀... 213 13:54:17 92
1227631 예쁘고 섹시한 속옷 추천해주세요 ㅋ 5 ㅇㅇ 13:53:13 136
1227630 경기말이 나와서 님들 동네 편의점은 어떤가요? 7 진단 13:52:29 247
1227629 나이가 들수록 점점 사레가 심해져요... 사레가 무섭.. 13:51:10 98
1227628 7살에 기관 안보내신분 계신가요? 1 엄마 13:50:07 93
1227627 이직 후 첫 출근 앞두고 너무 힘드네요 3 ... 13:46:29 296
1227626 방통위원장 바꾸는건 불가능한가요? ㅇㅇ 13:45:25 60
1227625 시스터액트 초등학생이 봐도 될까요? 9 영ㅇ화 13:42:06 156
1227624 [취재파일] 핵심은 블랙리스트가 아니라 '재판거래'다 2 snowme.. 13:42:01 101
1227623 오늘마감) 혜경궁 소송단 200명이 모자랍니다! 궁찾사 13:38:06 167
1227622 뿌리 염색에 좋은 염색약 4 뿌리 염색 13:37:22 348
1227621 채식라면 생각보다 맛있네요 3 힐링 13:31:22 245
1227620 어른들이 좋아하는 아이는 좋은 아이인가요? 2 파프리카 13:28:37 212
1227619 남편과 점점 멀어지네요. 6 ... 13:28:09 1,021
1227618 피곤하면 입 부르트는것은 왜 그런가요 4 13:26:08 399
1227617 BTS 빌보드 사상 최초 한국 가수가 1위를 했는데 26 . . . .. 13:25:00 1,552
1227616 대형마트에서 판매되는 동물 판매금지법 좀 6 아이구 13:22:29 139
1227615 집에서 갈비만두 만들었는데 대박 11 그냥 13:19:18 1,284
1227614 누룽지 좀 추천해주세요. 4 13:16:17 218
1227613 부드러움이 강함을 이기고, 물방울이 바위에 구멍을 뚫는 것을 두.. 5 꺾은붓 13:12:46 354
1227612 접시위에 밥공기, 수저 같이 놓으니 편하고 깨끗하네요 7 식탁위 13:11:47 834
1227611 [단독] 송혜교·박보검, '남자친구' 출연 "하반기 방.. 33 .. 13:08:28 2,476
1227610 윗입술 순소대 시술 받아보신분 계실까요? 2 잇몸 13:07:34 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