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비트코인..1억5천정도 투자했는데 3~4일만에 6500정도 수익 났어요

| 조회수 : 20,002
작성일 : 2017-10-13 03:20:11

울남편 주식도 종목 찍는거 진짜 신기 있을정도 인데

살때 최소 어느기간 정도는 가지고 있어야지 하면서 사는데

그중간에 꼭 무슨일이 생겨 돈을 빼서 한두달정도 뺐다가 다시 사고나 해야하는 일이 생기더라구요

최근 sbi 도 연말인가 초에 최저가에 샀다가......... 놔 뒀으면 지금 8억 수익인데

그전엔 셀트리온 미국에 전기차주도 그렇고 거의 뭐 확 오르기전

최저가때 기가막히게..... 이건 복인거죠ㅠㅠ


가상화폐 비트코인도 현재 두배세배 오르기전에 저거 무조건 산다 했다가 돈도 있었고 그랬는데. 심각한 일이 생겨서 이런거 할 정신이 안 됐어요. 그러다 해결되고 정신 차리고 보니까 한달만에 두배가 오름 ㄷ ㄷ


대박이죠
IP : 61.98.xxx.1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7.10.13 3:32 AM (103.10.xxx.131)

    참 위험한 일 하시네요. 세상에 비트코인을 1억5천을 샀다구요... 언제 폭망일지 모르는데 그냥 우량주를 사시지. 돈이 많은 분인가 보네요. 부럽습니다. 그리고 과장을 하시네요. 지난달 가장 빠졌을때 싸게사서 오늘 최고가 찍은걸로 계산해도 한달에 두배는 그냥 뻥입니다.

  • 2. 비트코인은
    '17.10.13 4:19 AM (100.2.xxx.156)

    사기예요
    돈세탁을 위해 만들어진 검은 돈

  • 3. 도박하지 마셔요
    '17.10.13 4:22 AM (218.146.xxx.54)

    탐욕은 인생 망칩니다

  • 4. ㅠㅠ
    '17.10.13 4:33 AM (211.172.xxx.154)

    이분 한번 크게 당할듯...

  • 5. 이렇게
    '17.10.13 5:14 AM (172.10.xxx.229)

    쉽게 돈벌면 쉽게 나가요.
    easy come easy go !!!!

  • 6. 흠...
    '17.10.13 5:53 AM (222.120.xxx.26)

    이게 다단계같은거죠.
    계속 투자 들어오는 이들이 있어야
    기존 투자자들이 돈버는 구조잖아요.
    결국 여기에 이렇게 돈을 벌었다고 글을 쓰는 이유는
    사람들 끌어모으려는 행동이죠.

  • 7. .....
    '17.10.13 6:18 AM (175.116.xxx.169)

    요새 망한 사람들이 이 사이트 저 사이트에
    가상화폐 비트코인이나 다른것들 대박났다고 글 올려대던데
    거의 사행성으로 끌어모으기 위한 의도라고 보여요

    이런 글 조심해주세요. 완전히 낚여서 멋모르는 초보들은 솔깃하겠어요
    실상은 쪽박나고 알거지 되기 딱 십상.

  • 8. ...
    '17.10.13 6:43 AM (58.230.xxx.110)

    내 폭탄을 받아줄 사람을 찾는글...

  • 9. 근데
    '17.10.13 6:58 AM (221.148.xxx.8)

    뭐 비트코인 13년쯤에 산 사람 아는데 진짜 몇십배 벌었죠
    아마 계속 유입 될 걸요
    폭탄 받는게 아니라 돈세탁이나 뭐 그런게 필요한 사람은 늘 있는 거라

  • 10. 우와
    '17.10.13 7:12 AM (39.7.xxx.189)

    님 나중에 남편종목 미리말하면 한번 올려주세요
    믿는건 사람각자맘이니

  • 11. ...
    '17.10.13 7:19 AM (211.36.xxx.130)

    제 아는 보험설계사
    첨에는 자기돈으로 조금씩 비트코인 사서 돈 좀 벌었어요.
    공부도 무지 열심히 하더라구요.
    원래 실적이 좋은 설계사였고
    호주머니에 돈이 좀 들어오니
    고객들어게 선물도 좋은거 아깝지 않게 투자라 하면서 하더니
    나중엔 고객들도 너도나도 이 설계사와 비트코인 정보를 주고받고
    사고하더니만..
    지금은 사기죄로 감옥에 가 있습니다.

  • 12. ..
    '17.10.13 7:52 AM (61.101.xxx.30)

    수익 계산은 무덤 가기 전에 하는거에요. 처음엔 다 따죠

  • 13. 시샘이
    '17.10.13 7:56 AM (221.151.xxx.207)

    장난 아니네요 댓글들...ㅋ

  • 14. 한심타
    '17.10.13 8:31 AM (39.119.xxx.190)

    시샘이 장난아니라니 ㅋㅋㅋ
    다단계맞죠~ 사람들 끌어모아야 이익나는...
    투자인지 투기인지는 모를일~
    1억 5천이 3~4일만에 6500을 만들어냈다면
    반대로 -6500도 될수있죠.
    이글보고 무턱대고 들어가는 사람은 없길 바랍니다.

  • 15. 쯔읍
    '17.10.13 8:32 AM (103.10.xxx.11)

    위에 백배 오른 다는 분은 지식이 없으신지 비트코인과 가상화폐를 동일시하는거 같은데. 비트코인이 앞으로 백배가 오르면 그거 하나에 6억이란 얘기에요. 5-6년전에 몇 천원이면 사던걸 6억에 살까요? 눈에 보이지도 않는 화폐 1개가 강북아파트값인데. 비트코인은 이미 늦었어요. 그걸로 로또맞은 사람들은 이미 다 챙겨갔구요. 현재는 그냥 숨어있는 대박주 정도의 가능성으로 보는거죠. 앞으로도 열배 스무배 오르지는 않아요. 다른 다른 가상화폐보다 안정적일순 있죠. 정 관심 있으면 다른 저렴한 가상화폐에 재미로 적게 투자해서 대박을 꿈꾸는게 훨씬낫죠. 얼마전에 생긴 몇백원짜리도 있으니까요.

  • 16. 팔지도 못하는데
    '17.10.13 8:43 AM (221.144.xxx.238)

    .......

    말 그대로 가상화폐

    주식은 오를 때 바로 팔고 싶음 팔 수 있는데...

  • 17. 팔지도 못하는데
    '17.10.13 8:45 AM (221.144.xxx.238)

    아는 사람이 하는데

    바로 빼지도 못 하던데요?

  • 18. 근데
    '17.10.13 9:13 AM (203.229.xxx.37)

    13년에 산 그분 처음엔 아주 쬐금씩 오르다 - 나기도 하고 약간 이익 보고팔고. 그 후에 또 사고 팔고 해서 몇십배 로 알고 있어요.
    만나면 한동안 비트코인 얘기 하다 한동안 침울해 하다.
    최근에 중국러시아 이쪽에서 검은돈 세탁 (확실치 않은 그냥 루머이겠죠) 용도로 비트코인 쓴다는 둥, 부자들의 절세 수단으로 암거래 1등로또 처럼 비트코인이 쓰인다는 둥의 이야기가 돌았는데 그 때문일까 갸우뚱 하고는 있습니다

  • 19. 근데
    '17.10.13 9:16 AM (203.229.xxx.37)

    그리고 요새 올랐다 떨어지겠네 뭐 이러기엔 이건 전세계에서 하는 거라 한국에 아줌마들 몇 모여 비트코인 얘기 했다고 오르고 내리는 건 아니에요 ㅎㅎ


    재테크는 82에서 묻지 말란 얘기 있듯 이거 보고 비트코인 들어가진 않으면 좋겠단 의견엔 저도 동감이고
    비트코인 쳐다볼 시간있으면
    동네 부동산이나 요즘 2400 호가하는 주식 보세요
    주식도 활황입니다
    이미 또 늦었단 얘기 나오겠지만

  • 20. 이제
    '17.10.13 9:19 AM (1.229.xxx.236)

    발뺄 구인광고 하네요.여기서 돈벌었다하면 망할 사람모집하는 거예요.

  • 21. 어이없네
    '17.10.13 9:25 AM (218.55.xxx.126)

    코인 입문 하라고 부추기는 이런글... 속보여요, 왜 82까지 들어와서 설치는지..

  • 22. 도박 글 올리지 마세요
    '17.10.13 11:33 AM (218.146.xxx.54)

    주식 비트코인 도박입니다. 주변 피해 본 사람 많아요

  • 23. ㄹㄹㄹ
    '17.10.13 11:33 AM (59.23.xxx.10)

    지금 비트코인 엄청 오르긴 했네요 ...ㅎㄷㄷ
    혹시나 이글 읽고 지금 사실려는 분들 사지 마세요 .
    괜히 고점에 샀다가 물릴수 있어요 .
    가상코인은 계속 하는 사람도 어려워요 .
    예측이 어렵거든요 .주식보다 더 어려워요 ...
    지인이 지금 벌었다고 부러워하지 마세요
    또 잃을날도 옵니다 .벌고잃고 ㅋㅋㅋ

  • 24. 와우!
    '17.10.13 12:17 PM (135.23.xxx.107)

    여기서 이렇게 말하는 사이에 몇시간 만에 비트코인 400 불 이상 올랐네요.

  • 25. ....
    '17.10.13 2:52 PM (211.104.xxx.1)

    내 폭탄을 받아줄 사람을 찾는글... 2222

    설마 이런 글에 현혹되어 알아보시는 분은 없겠죠. ?!

  • 26. 그냥
    '17.10.13 2:57 PM (117.111.xxx.112)

    비트코인 광고임 ㅋ

  • 27. ,,
    '17.10.13 3:09 PM (1.238.xxx.165)

    이거 누가 비트코인 막 광고해놓고 자기네들은 본전 찾고 빠질려고 광고를 그렇게나 해 댄다고 하네요

  • 28. ...
    '17.10.13 3:10 PM (121.132.xxx.12)

    고2 울 아들이 중3때 경제관련 책을 읽고 비트코인을 자기 용돈 모은걸로 사겠다고 했는데.. 쓸데없는 짓 하지말라고 했는데...(그 때 그 책 같이 읽고 토론한 친구중에는 5비트코인 산 친구도 있어요)

    지금은 솔직히 귀담아 들을 껄 살짝 후회합니다.ㅎㅎ
    어제도 자유시간에 책을 읽었는데.. 어제도 사고싶다고.. 지금은 좀 늦었지만 수익실현은 가능하다며 저를 설득하더라구요. 오늘 또 엄청 올랐던데...

    안된다고는 했지만 3년전에 귀담아 들을껄 했답니다. 그냥 그랬다구요.

  • 29. 지금
    '17.10.13 3:27 PM (175.121.xxx.145)

    오늘 최고가 9월중순 가격의 배올랐네요 그리고 팔지도 못하지는 않죠 사고 팔고 현금 빼고 다 하죠 왜 못판다는 말이 있을까요 주식은 현금 찾을려면 3일째 찾지만 코인은 바로 현금찾을수 있기는 하죠 등락이 심해서 조심해야 한다는거

  • 30. 귀 얇은 분들..
    '17.10.13 8:40 PM (116.40.xxx.2)

    이 글을



    믿으세요?
    곧이 곧대로?

  • 31. 회한
    '17.10.13 9:01 PM (211.58.xxx.224)

    결국은 돈을 번게 문제가 됩니다
    벌지않고 조금 잃었으면 잊고 말았을텐데
    욕심과 탐욕은 인간의 본성인데 어찌 거스릅니까

  • 32. 주식은
    '17.10.13 10:10 PM (125.184.xxx.67)

    합법적 도박. 빠지면 인생 망함.
    도박 중독과 비슷.
    돈 많이 버셔서 부자 되세요

  • 33. ....
    '17.10.13 10:22 PM (103.10.xxx.195)

    지금 확인해보니 반나절만에 다시 50만원 빠졌네요.

  • 34. 그런데
    '17.10.13 11:18 PM (124.59.xxx.247)

    원글님은 남편이 찍기는 잘하는데 꼭 중간에 돈빼야 할 일 생겨서
    큰 이익은 못봤다는거 아닌가요???



    "가상화폐 비트코인도 현재 두배세배 오르기전에 저거 무조건 산다 했다가 돈도 있었고 그랬는데. 심각한 일이 생겨서 이런거 할 정신이 안 됐어요. 그러다 해결되고 정신 차리고 보니까 한달만에 두배가 오름 ㄷ ㄷ "


    이건 샀다는건지 안샀다는건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094988 편하게 살지를 못해요 4 나도 아는데.. 23:14:56 213
1094987 남편이 실직하고 몇달을 집에 있으니 미칠것 같아요 ㅜㅜ 2 .... 23:12:37 468
1094986 전쟁꿈 저도 꿨는데요..꿈해몽 찾아보니 길몽이였어요... 2 .... 23:10:34 192
1094985 낼아침 된장으로 미소국 끓여보세요^^ 2 ^^ 23:10:32 242
1094984 블라인드 채용의 위험성을 민주당에서 지적 했네요 2 맞다 23:07:42 178
1094983 그저께 플랭크 5번하고 뱃가죽이 너무 아파요 ... 23:06:46 114
1094982 남편이 동남아 골프여행 간대요 ㅠ 10 답답 23:03:55 493
1094981 30대초반 여자면 결혼 염두해두고 사람 만나죠? 2 ㅇㅇ 23:02:56 172
1094980 저희 숙모 미역국 비법 7 ... 23:01:45 1,015
1094979 좀 봐주시겠어요 2 캐리어 22:47:43 246
1094978 손석희가 또? 36 바람 22:45:13 1,576
1094977 맘에 드는옷인데 , 입고 나갈데가 없어요 14 질문 22:40:46 1,382
1094976 대전 엑스포 아파트 주민들은 잘 모르겠죠?? 2 천박 22:38:30 626
1094975 피조개를 해감 안하고 삶았더니..... 13 자취생 22:37:55 998
1094974 "가습기살균제 사건, 위에서 올리지 말라고 했다&quo.. 정신나간것 22:36:25 140
1094973 보온도시락에 유부초밥 김밥 싸주면 3 원글이 22:33:14 350
1094972 리큅 스텐으로 된 건조기 사시겠어요?(끌올) 4 건조기 22:32:30 375
1094971 코트 추천해주세요 11 코트 22:26:33 993
1094970 내생에 마지막스캔들 보는데 정준호도 잘생긴편..??? 8 .... 22:24:45 500
1094969 간병인 요양보호사 인력이 왜이리 딸릴까요 20 -=-=-=.. 22:24:38 1,973
1094968 회사를 팔고 미국이민가자는 남편 12 슈가 22:23:51 1,871
1094967 초등4학년 노래방 가는거 어떤가요? 9 생일파티 22:21:37 336
1094966 꿈꾸던 등뼈넣은 해장국? 얼갈이 된장국?을 먹었어요. 8 꿈꾸던 22:21:32 581
1094965 나이가 드니 부부는 한 팀이네요. 5 아빠이제안녕.. 22:19:57 1,834
1094964 지금 부암동 복수자들 보신는 분 ㅇㅇ 22:19:38 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