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대중교통으로 부산까지 평소 5시간인데 성인용기저귀할까요?

임산부 | 조회수 : 1,833
작성일 : 2011-09-08 22:22:21

멍때리다보니 비행기 예약도 못하고

남편이 혼자 운전하고 가자니 힘들것 같아서

회사 차를 타고 가는데

 

우등버스에 일찍 출발해서 덜 막힐것 같습니다.

 

문제는 제가 화장실을 자주간다는건데요. 

뭐 양이 많다기 보다 그냥 자주 그런거죠.

평소에는 그냥 지나다보면 잊고 그럴수도 있는데

차의 진동이 참으로 참을수없게 하는 무언가가 있어서...

 

장거리에 자가 운전이 아닌 교통수단은 오랜만에 타고...

임신전에도 약간 이런쪽에 예민한편이라서

주로 운전하고 다녔거든요.

 

써보신분 있으세요?

 

 

IP : 175.117.xxx.7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9.8 10:26 PM (58.237.xxx.39)

    괜찮을거같긴한데....그게 생리대의 느낌일거긴한데 정말 그상태에서 볼일을 본다는게 쉬운일같지는않네요^^;;

    화장실 자주가세요?
    우등이면 전용차로타고 쌩쌩 달리거고 중간에 두어번은 휴게소 안갈까요?

    안전을 생각하심 착용하셔도 무방할듯하긴하네요^^;;

  • 2.
    '11.9.8 10:28 PM (180.64.xxx.147)

    그걸 찬다고 거기에다 하긴 쉽지 않을거에요 . 요실금 정도나 카바가 되지...
    생각보다 휴게소 간간히 가니까 물 안드시고 가면 가실만 할겁니다

  • 3. 원글
    '11.9.8 10:36 PM (175.117.xxx.75)

    꼭 볼일을 보지 않더라도 정신적으로 좀 안정되지 않을까 하구요.
    화장실을 언제라도 갈수 있는데 귀찮아서 참는거랑
    완전 못가는거랑 다르잖아요.

    왠지 굴욕적인 행위인듯하여 아얘 안갈까 싶다가도
    남편이랑 따로 연휴를 보내기도 싫고
    늙으면 어짜피 할지도 모르는데 비인권적이라고 생각할 필요가 있나 싶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 4. 유지니맘
    '11.9.8 11:17 PM (222.99.xxx.121)

    예전에 아주 한참전이였지만 하루 써봤었네요 ^^
    병원에서 움직일수 없는 경우여서요
    처음엔 너무 싫어서 참다가 참다가
    나중엔 자연스럽게 ㅠ
    혹여 모르니 요새 얇게들 잘 나온다고 하니 차보세요
    본인만 아는건데 뭐 어때요?^^

    잘 다녀오시구요

  • 5. ㅇㅇ
    '11.9.9 2:58 AM (58.227.xxx.121)

    꼭 거기에 볼일을 본다는 의미 보다는
    혹시나 생길 수 있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서 괜찮을거 같아요.
    저도 막달 임산분데.. 진짜 화장실을 어찌나 자주 가는지.. ㅠㅠ
    몇시간씩 차안에 있게 된다면 불안할거 같네요.

  • 6. 자가운전
    '11.9.9 8:30 AM (122.36.xxx.144)

    가끔장거리 자가운전자인 저도 가끔은 그것을 절실하게 착용유혹을 받아요
    고속도로 막히고 휴계소가 자주 없는구간을 돌게될대면 정말이지 "아!! 차에 소변통이라도 있어야겠다"
    저 물론 여자입니다 문제는 나의 의지와 상관없이 호장실을 자주가야한다는것
    심리적안정을 위하여 혹시 라며 보험든다 생각하시고 착용하시면 되지않을까 싶어요
    맘 편안여행다녀오세요^^

  • 7. 지마켓
    '11.9.9 9:58 AM (211.117.xxx.85)

    지마켓에 성인용 여성용 휴대용 소변기 팔아요

  • 8. 휴대용 소변기는
    '11.9.9 8:09 PM (121.147.xxx.151)

    대중교통에서 사용하기 힘들지않나요?
    패드를 여러게 준비하시고
    밑에 비닐봉지도 하나 대고 팬티를 입으시면 좋을 듯합니다.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서요...

    저도 자주 소변을 보던 때가 있던터라...
    장거리 여행시 대중교통에서 그런 준비를 한 적이 있었는데
    걱정했던 것보다 다행이 별탈(?)이 없이 여행을 마쳤었는데
    속옷 여러벌 준비하시고

    이렇게 준비를 잘 하면 혹시라도 뭔일 있어도 처리할 수 있을테니
    맘이 편해서 평소보다 오랜 시간 잘 버텨지더군요.

    그리고 만약의 상황을 대비해서
    차에 타기전에 기사님께 임산부라고 상황 설명을 해드리고
    여차할땐 기사님께서 부탁좀 드려보거나
    아니면 하도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다보니 고속버스측에
    이런 상황에 대비하는 방법이 있을 수도 있으니
    버스측에서 미리 고객상담센터 같은데 전화해서 알아보시는 것도 좋지않을까요?

    좀 부끄럽더라도 만약의 경우 안절부절하는 것보다는
    여러가지 준비를 해두는게 좋을 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472 노인분 신기에 적당한 패딩부츠 추천해주세요 ... 20:09:06 2
1130471 스카이 영문과생들 공인영어 ㅇㅇ 20:06:04 62
1130470 샤이니 종현 기사 글에 넌씨눈 덧글. 2 .... 20:05:45 364
1130469 가난한 집에서 아들 낳으려고 넷 낳은 어머니가 3 19:58:04 583
1130468 뉴스룸 오늘 지켜보겠습니다. 2 ddd 19:55:09 336
1130467 중국어 방문 과외샘은 어떻게 구하나요? 2 과외 19:53:18 107
1130466 이런성격은 동네맘들과 어울리기 힘들죠? 8 동네맘들 19:51:40 624
1130465 와인과 맥주 중 어느것이 몸에 무리가 덜 갈까요? 겨울 19:51:23 53
1130464 뉴비씨 송년회 라이브하네요 2 ㅋㅋ 19:50:02 116
1130463 정부, 내년초 연말정산시 ‘액티브 엑스 제거’ 시범 운영 2018 19:49:52 69
1130462 정시 지원 관련 상담 2 어쩌죠 19:48:25 196
1130461 학원강사 월급일할계산좀도와주세요 4 ㅇㅇ 19:46:46 159
1130460 대장내시경 수요일인데 속이 미슥거려요ㅠ ..... 19:41:08 106
1130459 방송대 사회복지학과 궁금해요 1 19:34:48 295
1130458 아무의욕이 없고 내몸하나 겨우 챙겨요 2 45세 19:31:21 692
1130457 라인댄스 질문 궁금궁금 19:23:57 156
1130456 오십넘은분들만요! 무슨 희망을 가지고살아야되나요 21 19:22:55 2,229
1130455 우벤자임 N 복용법에 대해서요. 1 겨울 19:22:21 170
1130454 송혜교 중국방문 헤어 정말 아니지 않나요 36 이건 아니잖.. 19:19:03 3,145
1130453 설득시키나요 어떻게 19:18:18 127
1130452 행사장출입명단에 없는14명의기자 3 기자폭행 19:14:17 737
1130451 샤이니 종현 사망 속보가 뜹니다. ㅠ.ㅠ 13 == 19:14:13 5,624
1130450 [속보] 샤이니 종현, 청담동서 숨진 채 발견 42 .. 19:13:41 7,891
1130449 네이비색상 반코트는 어떤 바지가 어울려요? 4 -- 19:11:11 681
1130448 왜 그렇게 결혼 하기가 싫었을까요? 15 ... 19:08:21 1,5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