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속보...곽 측 선대본부 "박명기, 단일화 직전 10억 요구

궁금해 | 조회수 : 1,753
작성일 : 2011-09-01 16:22:28

['서울 민주진보교육감후보 단일화 과정을 말하다' 기자회견]

'2010 서울 민주진보교육감 후보 선대본부'는 1일 "박명기 서울교대 교수가 지난해 5월 18일 사당동 회동에서 10억원을 요구했다"고 말했다.

이들은 이날 오후 3시 서울 종로구 동숭동 흥사단 3층 강당에서 열린 '서울 민주진보교육감후보 단일화 과정을 말하다'라는 기자회견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5월 18일 오후 3시 사당동 한 커피숍에서 이해학 목사와 최갑수 교수가 함께 단일화 논의를 하기로 했지만 오지 않아 양 측 핵심 인사들이 계속 협상을 진행했다"며 "박 교수가 예비 후보 등록 이후 당시까지 쓴 비용으로 7억원을, 유세차 계약금과 선거공보물 종이구입비 및 선거사무소 보증금으로 3억원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어 "박 교수가 빚쟁이들 때문에 선거사무실에 들어갈 수 없다고 얘기했다"고 말했다.

단체는 또 "박 교수의 요구를 우리가 거절하고 퇴장하자 밖으로 쫓아나오며 손가락으로 7개를 그리고 '그러면 7억원이라도 보전해달라'고 요구했다"며 "이후 오후 11시30분쯤 곽노현 후보와 최갑수 상임선대본부장, 박석운 공동선대본부장에게 협상 결렬을 최종 통보했다"고 말했다.

근데 말입니다.

이 다음이 무척 궁금 합니다.

박명기가 돈을 요구했고...

곽노현측이 거절을 했는데....

어떻게 후보 단일화를 한 것이죠?

그리고...

실제로 2억원의 돈도 지급을 했고....

교육위원회 위원장 자리를 달라고 했는데...

부 위원장 자리를 줬다.


이건 박명기교수의 말이 신비성이 있어 보이는 군요.

IP : 118.35.xxx.16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근데
    '11.9.1 4:25 PM (14.56.xxx.216)

    그 분은 당선되면 그 돈을 어떻게 빼내려고 저리 빚을 지시고 그러셨을까요?
    솔직히 눈빛이 별로 맘에 안들더만...가늘게 찢어진 눈.....죄송..외모가지고 이런 말해서..

  • 2. ..
    '11.9.1 4:26 PM (118.32.xxx.7)

    스스로 나가 떨어진거지............요

  • 3. 프레임
    '11.9.1 4:30 PM (125.134.xxx.170)

    서울 사람도 아니고 곽노현 교육감에게 큰 관심 없었는데
    이 사건의 내막을 들여다 보면서 곽노현 교육감 팬이 되기 시작했어요.

    자료 나온 거 잘 들여다보면 댓가성 돈 아니었다는 거 이미 나와있어요.
    검찰이 만만할 거라고 생각하고 평소대로 엮었는데
    의외로 검찰 기획수사의 본질을 만천하에 알리는 계기가 될 수도 있을 거 같은데요.

  • 4. ..
    '11.9.1 4:32 PM (14.33.xxx.86)

    선거에서 이기던 지던 일정 득표율만 나오면 법정 선거비용은 정부에서 보전해 줍니다.
    그러니 만약 박교수의 예상 득표율이 안정권이었다면 박교수는 단일화에 합의보는바람에 거덜난거고 안정권이 아니었다면 어차피 날릴 돈이었는데 억지를 부리고 있는거지요.
    어쨋든 사람 훅 가는게 정치판입니다. 그래도 명색이 교순데 이제 고개 들고 살겠습니까.

  • 5. ..
    '11.9.1 4:33 PM (115.41.xxx.64)

    돈 요구는 거절당했지만 잠시 접어두고 자신의 단일화 거부로 인해 자신의 상황이 안 좋아 질까봐 단일화 한것 아닐까요?

  • 6. 블루
    '11.9.1 4:40 PM (222.251.xxx.253)

    시민단체에서 단일화 요구를 했고 그걸 받아 들인거죠..
    당선 시키고 곽교육감의 인정에 매달릴 생각이었나보죠.
    그대로 후보 사퇴 안하고 가면 득표율도 안되어서 고스람히 선거비용을 날리는거죠.
    박명기...그렇다고 권력에 영혼을 파니???/ 어휴 덜된사람 같으니라고

  • 7. 그 때
    '11.9.1 4:59 PM (112.153.xxx.36)

    박교수 지지율이 점점 하강하고 있었다고 하던데요.
    계속 하다간 빚만 더 늘어가는데 그래서 단일화하는게 더 낫다고 생각했겠죠.

  • 8. ***
    '11.9.1 5:19 PM (203.249.xxx.25)

    .......................

  • 9. ㄴㅁ
    '11.9.1 5:56 PM (115.126.xxx.146)

    박명기란 인간이 더 궁금하네...
    어떻게 저런인간이 진보쪽후보로
    나오게 된 건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575 문프 힘내세요~오늘 안으로 20만 갈 수 있겠죠? 1 아마 17:02:27 43
1226574 공기청정기 인터넷으로 사도 될까요? 1 ..... 17:01:33 24
1226573 '양예원 카톡' 보도에 수사관계자 "2차가해".. snowme.. 16:58:50 128
1226572 통일을 우리끼리 협의를 못하는 이유가 뭔가요? 1 Jj 16:56:47 77
1226571 가족보다 남들에게 너그럽게 잘하는 사람들..어떻게 고쳐요?? 5 ........ 16:56:43 144
1226570 투표할때 시의원 구의원은 '1-나' 2 ㅇㅇㅇ 16:53:20 135
1226569 구미시장 선거 한국노총 민주당 장세용 후보지지 1 ... 16:48:17 60
1226568 직업이나 사람만나는 것도 인연이라는데 5 ㅇㅇㅇ 16:47:22 286
1226567 물컵 씻는 거 귀찮은데 어떻게 하세요? 8 .. 16:46:11 526
1226566 엠팍은 어그로들만 남은거 같네요 9 .. 16:45:59 209
1226565 자는동안 너무 슬퍼서 숨이 막힐듯 깨요 4 너무 16:42:55 484
1226564 잠실 엘스 전세 5억대로 내려갔네요 2 끝없이 내린.. 16:41:51 944
1226563 넘 아파서 아무것도 할 수 없어요. 3 사랑해 우리.. 16:40:56 384
1226562 더민주는 경기는 놔두고 대구경북으로 모조리가라!! 2 ㄴㄷ 16:36:54 256
1226561 우리는 문재인보유국 6 기레기아웃 16:36:48 246
1226560 자한당은 욕설파일보다 철거민동영상등...정책비판으로 갔어야 했어.. 10 전략미스 16:34:35 210
1226559 부산 경남 유권자들이 역사를 만듭니다. 6 눈팅코팅 16:32:43 186
1226558 사회복지사 실습과목 1 직장인 16:32:37 140
1226557 여자를 부리는데 익숙한 남자들이 있는거 같아요. 6 ㅎㅎㅎ 16:32:01 553
1226556 오늘 한국사능력검정 시험 봤어요 1 .. 16:30:57 307
1226555 비긴어게인 예고편 박정현이 노래 제목 알려주세요 3 ? 16:28:38 360
1226554 영어 잘하는 남자, 중국어 잘하는 남자 10 ... 16:25:29 393
1226553 비긴어게인 박정현 최고네요 12 oo 16:22:42 1,185
1226552 강아지 풀어놓고 놀수있는곳 어디있나요 6 ㅇㅇ 16:20:44 327
1226551 ‘레밍 발언·물난리 외유’로 논란됐던 충북도의원들은 지금 3 snowme.. 16:17:52 4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