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최근 많이 읽은 글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Banner

제 목 : 토요일 점심 (열무국수)

| 조회수 : 11,135 | 추천수 : 5
작성일 : 2017-06-10 14:58:28


토요일 점심은 애매한 시간이라 뭘 해먹을지, 고민이 됩니다.

손 많이 가지 않는 조건이 제일 먼저입니다.



저번에 담근 열무물김치에 소면 삶았습니다.

왜 국수가 예쁘게 또아리틀어지지 않는 걸까요?



자세히 봐도 예쁘지가 않네요.



냉장고안에 있던 묵은 데쳐서 양배추채넣고 같이 무쳤습니다.

양념장이 맛있어서인지, 술술 맛있게 먹었습니다.

묵이나, 국수먹을땐, 실리콘 젓가락이 최고입니다.



오이지도 한컷 찍었습니다.

저번에 히트레시피로 담근거라서 아주 아삭아삭합니다.

보통 때보다 좀 더 두껍게 썰었더니, 더 나은것 같습니다.



금요일마다  뻥튀기 아저씨가 옵니다.

옛날 생각나서 사 봤더니, 심심할때 먹기 좋습니다.

남편은 별로 안 좋아해서. 나혼자 다 먹는다는 취약점이 있네요.



제가 화분에는 "마이너스 손"입니다.

근데 가끔씩 쳐다보는 화분에서 꽃이 피었습니다.

이름도 검색해 보았구요.

"스파티 필름" ---저 아이 이름입니다.



자세히 한장 더~~~




꽃핀 기념으로 조명도 비추면서 전체샷도 찍었습니다.












천안댁 (ccopi316)

결혼 28년차입니다. 외동아들 장가보내고, 남편과 둘이 살고 있습니다.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소년공원
    '17.6.11 4:08 AM

    우와, 집이 호텔처럼 깔끔하네요!
    저는 저 꽃 이름이 카라 인줄 알았어요.

    국수사리는 저만하면 충분히 예뻐요 :-)

  • 천안댁
    '17.6.11 8:38 AM

    깔끔한곳 찾아서 사진찍었지요. ㅠ
    TV에 나오는 사람들은 예쁘게도 국수사리 말던데, 잘 안되네요.

  • 2. dlfjs
    '17.6.11 12:57 PM

    저도 유일하게 몇년째 안죽고 꽃 피우는게 스파티필름이에요 ㅎㅎ
    자생력이 엄청난지
    열무국수 여름에 맛있죠 ~

  • 천안댁
    '17.6.11 7:59 PM

    그쵸~~~시들시들한것 같으면, 그때 물 왕창주구..
    꽃피어서 잘 보이는 곳으로 당겨 놓았어요^^
    국수 예쁘게 담는것...연습중입니다.
    예쁜 사진 기대해주세요~~~

  • 3. 오후에
    '17.6.12 12:58 PM

    방금 도시락 먹었는데...
    열무국수 먹고싶어지네요.

  • 천안댁
    '17.6.12 9:32 PM

    더울땐 시원한 국수 한그릇이 최고지요^^

  • 4. 찬미
    '17.6.13 2:25 PM

    음식도 집도 참 간결? 하니 좋네요^^
    자세히 봐도 예쁜^^ 열무김치 국수에 강정 디저트 ..원츄입니다 ㅎ

  • 천안댁
    '17.6.14 9:23 AM

    다이어트가 평생 과업이긴 하지만, 맛있는 거는 0칼로리라는 말에 위안을 받으며....

  • 5. 헝글강냉
    '17.6.13 3:07 PM

    저도 국수돌돌 안되는 사람이라 깊은 공감을 ㅎㅎㅎ
    (셰프들 하는거 보니 젓가락으로 휘감아 돌리던데 그리하면 쬐금 비스므리하게 나오기도 해요)
    화분개화도 축하드려요
    저역시 살아있는거 잘 못키운답니다 (공감만 두번째 ㅎ)

  • 천안댁
    '17.6.14 9:26 AM

    국수돌돌 안되는 사람으로 저는 살려구요.
    꽃핀것. 대견하다하면서 예뻐했더니만, 2송이 더 피었네요.
    총 4송이~~~

  • 6. 프레셔스
    '17.6.15 1:38 AM

    미국에서는 peace lily 피스 릴리 라고 불러요
    공기청정화효과가 있대요
    저도 열무김치에 말은 국수 먹고 싶어요.....

  • 천안댁
    '17.6.15 9:08 PM

    화초도 이뻐하고, 정성을 들이면 잘된다고 하더라구요.
    우리집에서 처음 꽃핀 화분입니다.
    이뻐해주고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2906 강릉에서의 6월 이야기 ^^ 11 헝글강냉 2017.06.21 4,408 3
42905 매실 매실 장아찌~ 3 까부리 2017.06.17 5,580 2
42904 쇠비름 6 이호례 2017.06.11 6,868 5
42903 토요일 점심 (열무국수) 12 천안댁 2017.06.10 11,135 5
42902 솔이네 5월 일상 & 아버지 이야기 30 솔이엄마 2017.06.10 10,326 7
42901 88차 오월은 푸르구나~ 아이들은 자란다~~♪♬ 5 행복나눔미소 2017.06.09 3,840 5
42900 밥꽃 마중 8 구리구리(?)한 밤꽃 8 차오르는 달 2017.06.07 4,833 2
42899 비가 반가워서 6 오후에 2017.06.07 5,638 1
42898 때아닌 강정 5 이호례 2017.06.05 7,623 1
42897 오늘 도시락 10 오후에 2017.06.05 10,262 2
42896 화창한 날, 도시락, 불두화 10 오후에 2017.06.02 9,378 4
42895 87차 봉사후기 부드러운 수육보쌈과 된장국 ^^ 9 행복나눔미소 2017.05.29 7,645 11
42894 짤방은 필수^^ 39 시간여행 2017.05.29 11,401 4
42893 또오랜만이에요! (스압) 18 hyunaeh 2017.05.28 10,113 2
42892 ★오이지후기★남편의 밥상 2 탄 27 천안댁 2017.05.28 13,108 2
42891 국수, 도시락... 봄에 먹은 것들 27 오후에 2017.05.25 14,232 3
42890 ★1일차★ 물안넣고 만드는 오이지(히트레시피에 있는것) 29 천안댁 2017.05.25 11,528 2
42889 아휴 내가 이런 걸 또 만들어서.. 13 프레디맘 2017.05.25 12,195 3
42888 5월의 시골살이 29 주니엄마 2017.05.22 13,202 3
42887 엉터리 급조 시집살이 완료 4편 39 소년공원 2017.05.20 13,200 8
42886 강릉 특파원입니당 ~ ^^ 32 헝글강냉 2017.05.18 12,275 6
42885 밥꽃 마중7 무꽃 피우기 11 차오르는 달 2017.05.17 4,032 2
42884 주말 일상~ 28 테디베어 2017.05.14 12,609 4
42883 백향과수제청 .. 패션푸르츠 수제청.. 맛나네요.. ^^ 12 파티그린 2017.05.13 8,441 2
42882 얼렁뚱땅 시집살이 보충수업 이야기 3편 26 소년공원 2017.05.12 11,692 9
42881 어느중학교 급식 49 커다란무 2017.05.12 17,804 4
42880 직원식 모음입니다. 14 광년이 2017.05.11 10,940 3
42879 축하케잌 18 몽자 2017.05.10 8,270 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