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간식메뉴 봐주세요

토욜간식 | 조회수 : 1,382
작성일 : 2011-08-31 10:09:52
큰애가 새학기 남자회장됐어요

이번주 토욜날 간식 넣어야 할거 같은데

파리바케트 촉촉한 크림치즈빵 1,000원짜리랑 음료는  카프리썬 넣구..

선생님은 화과자 세트 큰거 넣을려는데 괜찮을까요.. 한 학년이 11학급이나돼서..

동학년 선생님들 모두 챙기면 좋지만 일단은 첨이니 

이정도로 할까싶은데.. 어떤가요?

센스있는 맘님들 조언부탁해요..

첨이어요..임원된것두 첨이구 .. 직장맘에다 어린 세돌짜리 동생도 있어서

그동안 학교에 드나들지 못해서 잘 몰라요..

1교시 마치고 갖다드리면 돼나요?
IP : 116.44.xxx.7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전화
    '11.8.31 10:13 AM (119.67.xxx.222)

    아드님 회장된거 축하드려요~~
    쌤께 전화해서 간식넣는거 말씀드리고 몇시쯤 가져다드리면 되냐고 여쭤보세요~

  • 2. ..
    '11.8.31 10:16 AM (125.152.xxx.193)

    학기초에 참 보기 싫은 풍경 중 하나예요.

    간식 넣는 거..........학교에서 하지 말라고 하면 하지 말지....꼭 넣는 엄마들이 있더라구요.

    교장샘이 아주 싫어하는데도....굳이 넣은 엄마들 보면 좀 한심스러움.(우리아이학교)

  • 3. 음...
    '11.8.31 10:24 AM (122.32.xxx.10)

    잘 알아보시고 하세요. 저희 아이 학교는 학부모들이 간식을 못 넣게 되어 있거든요.
    학기초에 그래도 넣겠다면서 가져온 일부 학부모들이 도로 싸가지고 가는 것도 몇 번 봤어요.
    그냥 가지 못하고 아쉬워서 그러는지 학교 운동장 한쪽에 모여있는데, 별로 좋아보이지 않더라구요.
    저희반은 임원 엄마들끼리 상의해서 그냥 학교 지침대로 따르기로 하고 그냥 넘어갔었어요..

  • 4. 알아보고...
    '11.8.31 10:35 AM (125.186.xxx.124)

    저도 선생님께 먼저 넌지시 여쭤보시는게 좋을것 같아요.

    선생님께 여쭤보시면 언제 갖다달라고 말씀하시거나 정말로 필요없으면 거절하실거예요.

    저도 1학기 임원엄마였는데 저희도 적극적으로 나서지 않는 엄마들인지라

    거의 아무활동도 안하고 가만히 있었거든요.

    그런데 선생님께서 먼저 말씀해주셨어요.

    아이들이 토요일엔 우유도 안나와서 배고파한다구...

    그래서 간단한 간식 준비했어요.

    선생님이 뭐 바라는것처럼 보이지 않고, 솔직히 말씀해주시니까 오히려 더 좋더라구요.

  • 5. 요즘
    '11.8.31 10:36 AM (175.114.xxx.63)

    이런 거 되도록 안하는 추세인데요.
    어느 지역인지는 몰라도....

    내가 한 번하고 마는 게 거기서 끝나는 게 아니고 다른 반에 부담으로 영향이 갑니다.
    넓게 보셨으면 해요.
    부모님들이 좀 방향을 잘 잡아주셨음 합니다.

  • 6. 올리브
    '11.8.31 10:39 AM (116.37.xxx.204)

    예전에도 선생님들께서 교실분위기도 흐트러지고, 실제로 음식찌꺼기 생긴다고 싫어한다고들 하시던걸요.
    제 아이 담임들만 그랬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
    확실한 것은 몇 시에 할지, 할지, 말지도 선생님과 의논하는 것이 맞겠습니다.
    이것도 정말 다들 다르거든요. 다들 하는데 나 만 안 할수도,다들 안하는데 나만 할 수도 없어요.

  • 올리브
    '11.8.31 10:43 AM (116.37.xxx.204)

    만약 하게 된다면 교사용으로는 호도과자 추천해 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코코호도가 제일 맛나더군요.
    포장이 나눠 먹기 좋아서요.중 고등 교무실에 엄마들이 자주 넣었어요.
    여기 지방만 그런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 7. ..
    '11.8.31 10:58 AM (14.43.xxx.193)

    학교마다 반 분위기마다 다르니 일단 학년회장엄마가 있으실거니 넌지시 학교분위기 물어보세요.
    저희 학교는 학교도 원하지 않고 학부모회에서도 간식을 금지하기로 했지만 원하시는 선생님이 계신 학년은
    융통성있게 넣기도 하거든요.
    그러니 일단 잘알아보세요.
    간식 허용되는 학년에 보니까 간단한 주먹밥이랑 요구르트 넣은 반 있던데 요것도 좋은 것 같더라구요.
    점심 대용이 되니까 좋았구요.
    저희 동네는 수제로 포장해주시는데가 있어서 여기서 했다고 하시더라구요.
    선생님들 간식은 떡도 괜찮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568 동치미의 단맛은 어떻게 내나요? ㅁㅁㅁㅁㅁ 00:36:03 5
1126567 트윈워시 건조할때? rmfose.. 00:33:07 9
1126566 중2 수학 진도를 00:28:36 62
1126565 영화 클래식 보고있어요 1 ... 00:27:27 96
1126564 얼굴댕기고 주름생기는데 팩 추천해주세요 로드샵도 괜.. 00:25:24 31
1126563 남편이 술마시고 오면서 족발을 사왔어요~ 18 쟤가 왜저럴.. 00:23:53 620
1126562 이런 직원 보셨어요? 7 ... 00:23:50 291
1126561 애가 사고친것같은데 좀 도와주세요~ 2 무서워요 00:23:21 288
1126560 MBC 해직기자 복직 첫날과 이용마 기자의 말 미디어몽구 00:21:55 99
1126559 홈플이나 이마트선 선지안파나요? .. 00:21:14 31
1126558 반려견이 생리를 안해요 ㄴㄹㅇ 00:20:47 83
1126557 이거 웃겨요 ㅋㅋㅋ 문대장을 평생 따르려는 평범한 직장인의 하루.. 5 ㅇㅇ 00:20:32 299
1126556 파운데이션 바를때 손가락?퍼프?브러쉬? 5 화장고수님 00:10:55 357
1126555 어린아들이 저에게 첨으로 욕을 했어요 5 자식이웬수 00:10:38 464
1126554 tv조선 80조 가짜뉴스 어디에 신고해요? 4 richwo.. 00:08:36 208
1126553 이사선물로 공기청정기 받게 됐는데요 추천바래요 1 설레임 00:08:22 83
1126552 남편에게 '남자'가 안 느껴져요. 9 19금) 00:07:23 745
1126551 어떤분이 꿈얘길 하시기에,,, 님들 00:07:21 113
1126550 만약에 사람들이 알아본다면... 1 ... 00:03:07 141
1126549 서민정 이쁘네요 14 이쁘 00:02:34 1,055
1126548 딸아이가 신경치료 받고왔는데 아파서 잠을 못자네요 2 통나무집 00:02:17 226
1126547 진주처럼 생겼는데 더 오묘한빛나는거 이름요 10 보석이름 2017/12/11 724
1126546 저녁을 못먹었는데 지금 먹는게 나을까요? 18 허기 2017/12/11 649
1126545 고등아이 내려놓고 제 일이나 할까요? 3 2017/12/11 692
1126544 정관장 홍삼 반값에 사왔어요~~ 2 득템인가 2017/12/11 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