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다치고 나서 미움을 떨쳤네요.

타박상 | 조회수 : 1,290
작성일 : 2011-08-30 17:56:31
사실 미움을 받는 것보다 누굴 미워하면 마음이 지옥이잖아요.
완전 남에게도 십년이상 정성을 붓고 나서도 배신 당하면 아무리 잊고 마음 추스리고 산다해도
한번씩 급습하는 기분나쁨에 확 돌아버릴 것 같을 때가 있지요.
아예 안보고 살 수 없는 관계라면 몰라도
가족의 일원이라던지 아무리 안보려고 해도 들리는 소식이 있고 대화에 오르락거리고 하다가
다시 그 사람이 떠오르면서 케케묵은 분함과 억울함 이런 것들이 올라오면 하루 이틀 잠 못자곤 하는데
딱 어제 오전에 누가 연락이 와서 제가 정말 미워하는 사람에게 연락 좀 해달라고 했는데
그 후 오늘 아침까지 부끄럽습니다만 아주 미워하는 마음의 동산을 쌓았네요.
부끄럽지요. 내색안하고 난 괜찮아 하고 잘 살았는데 그 이름 석자를 듣는 순간 스물스물 늪에 발가락부터 빠지듯이
점점 더 분노와 원망과 기가 막힘이 절정을 이루는 제가 생각해도 참 어리석은 시간을 보냈어요.

그런데 아침에 전화받으러 뛰어가다가 카페트를 잘 못 밟고는 그게 아주 크게 구겨지면서 미끌려서
대박으로 넘어졌네요. 한동안 못 일어났습니다. 핏줄이 다 튀어나오고 허리, 골반, 하여간 온 몸이 다 부러진 게 아닐까 라는 생각을 순간 할 정도의 충격인데.....

갑자기 미친 사람처럼 웃음이 막 나오는 거예요.
하나님도 당신 편이구나, 당신 좀 미워했다고 아예 패대기를 치시네.
그래 졌다 졌어. 이제 그만 !!

하는 생각이 들면서 지옥같이 무거운 마음이 거짓말처럼 싹 사라졌어요. 살짝 뇌를 다친 게 아닐까 의심스러울 정도네요 호호호
온 몸은 타박통으로 욱씬거리네요.

지금도 한바탕 웃고 있네요. 그래 너 다해라! 세상 다 너 것이다.. 라고 맘으로 외치고 있어요.
이 약발이 좀 오래가기를 한 오십년쯤 가기를 기원합니다. 
IP : 110.14.xxx.5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이고
    '11.8.30 6:14 PM (175.114.xxx.13)

    그렇게 넘어지셨는데 괜찮으신지 걱정부터 되네요.
    자유로워 보이세요
    아마 앞으로도 그 사람 미울테지만 좀 편안하게 미워하실 수 있을 거예요.
    많이 안다치셨길 바랍니다.

  • 2. 어이쿠야
    '11.8.30 6:27 PM (61.78.xxx.51)

    저도 아이폰 기다리고 있어요. 수고하시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558 오후되니 날씨 풀렸네요 1 .. 18:26:07 67
1127557 따뜻한 물 팍팍 틀면서 설걷이 하면서 눈물이나요 7 ar 18:18:10 592
1127556 제값 주고 물건사기.. 18:16:44 152
1127555 다움 댓글들이 1 이상해요 18:15:59 63
1127554 서울에 용한 신점이나 사주 보는 데 알려주세요~~ .... 18:08:35 77
1127553 북유럽 산장 인스타그램인데...식수나 화장실은 어디서 봐요? 1 유럽님들.... 18:06:10 275
1127552 부모로 인한 상처는 평생을 가는듯... 마음 다스리기가 힘드네요.. 6 넋두리 17:57:11 589
1127551 패딩입고 12ㆍ1.2.3월까지 사는건가요 13 지겨움 17:55:41 930
1127550 서울식 김치는 이런가요? 9 17:53:10 748
1127549 분당에 사시는 님들 ^^ !!! 8 피부 17:51:55 550
1127548 아버지의 출근길 2 00000 17:51:08 301
1127547 이런 경우 저를 차단한건가요? 3 holly 17:50:57 568
1127546 초등학교 입학식 엄마들차림 8 ? 17:50:50 511
1127545 패딩 좀 봐주세요~ 싼 거예요^^;; 8 하하 17:50:26 648
1127544 강남/일산지역 미술학원 미술학원 17:47:53 70
1127543 결혼 중매인 소개 절박한 사람.. 17:47:36 133
1127542 근무조건 어떤지 봐주세요 3 이런 17:45:41 199
1127541 키작은 사람 주름치마 어떤가요? 5 ㅇㅇ 17:42:56 331
1127540 학군 좋은 곳에서 학교 다니신 분들 계신가요? 3 ㅇㅇ 17:42:14 310
1127539 어린이집 강제투약 학대 ㅠㅠ 1 겨울 17:35:52 468
1127538 건배하는 문대통령 내외와 추자현 부부 14 흐뭇 17:34:24 1,698
1127537 학습상담 좀 할게요. 11 .... 17:27:32 609
1127536 무릎 다쳤을 때 어떤 검사하나요? 3 무릎 17:25:31 132
1127535 초등 3학년, 제가 공부를 너무 안시키는 걸까요? 2 풀네임 17:22:52 433
1127534 베게 2 ... 17:21:37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