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최근 많이 읽은 글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백향과수제청 .. 패션푸르츠 수제청.. 맛나네요.. ^^

| 조회수 : 9,376 | 추천수 : 2
작성일 : 2017-05-13 13:38:05

얼마전에
백향과를 인터넷으로 주문 할 수 있다는 걸 알게 되서요..
주문하고
간단히 만들어봤어요...
맛이 들기를 잠깐 기다리다가
오늘은
한가로운 휴일이라
시원하게 만들어서 한잔 했네요....




나비 한마리 ...   ㅎㅎ




 오늘은  tea를  베이스로 해서
만들었는데요... 
요거 괜찮네요..




따끈하게 우려내서 얼음넣고
백향과 수제청 듬뿍 넣고
맛나고 고급지게 먹어봅니다... 












아이비랑 설정샷도 한번 찰칵~~  ^^

***

패션푸르츠 껍질 벗겨서
과육만 완벽히 꺼내구요..







유기농설탕 넣고
잘 녹여서
병입해서 완성합니다~~





여름내내 맛나게 시원하게 즐길거 같아요...
또 주문 들어갑니다~~  ^^


  http://blog.naver.com/sheek0123/221004796461










파티그린 (sheek0123)

82를 통해 많이 도움 받고 있는 주부입니다.. 요즘은 소소히 블로그에 글올리는 일로 즐거움을 회복하고 있는 중이랍니다.. ^^ http://blog.naver.com..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테디베어
    '17.5.14 3:52 PM

    여름에 시원하니~ 맛있겠네요

  • 파티그린
    '17.5.15 9:28 AM

    네~~
    너무 달기만 한게 아니라서 더 좋네요^^
    여름에 정신 바짝 들게 맛나요.. ㅎㅎ

  • 2. 살구색제라늄
    '17.5.14 4:32 PM

    맛도 맛이겠지만
    비주얼이 예술이에요
    수제청 차 한 잔 대접 받으면 멋진 카페에 온 듯 행복할 거 같아요^^

  • 파티그린
    '17.5.15 9:30 AM

    그러게요..
    비주얼 예술로 하려면 손이 좀 가겠지만..
    그래도 스스로를 대접하는 그런 기분으로 가끔 요렇게 ..
    한번 만들어보세요~~^^

  • 3. 소년공원
    '17.5.15 3:40 AM

    이 맛없는 과일을 어떻게 먹나 했더니만, 이렇게 음료로 만들면 좋겠네요 정말.

  • 파티그린
    '17.5.15 9:31 AM

    저는 부페에서도 잘먹던거라서..ㅎㅎ
    확~~ 침샘 돋는.. ㅎㅎ
    청으로 만드니까 새콤 달콤 너무 좋네요.. 과하지않고요~~

  • 4. 그린그린
    '17.5.15 11:45 AM

    침샘이 확~ ㅎㅎ 패션후르츠의 새콤함에 달달함을 더해 시원하게 만들어 먹으면 정말 맛있겠네요
    멋져요^^

  • 파티그린
    '17.5.15 4:04 PM


    한번 만들어보세요~~

  • 5. 내사랑로징냐
    '17.5.15 5:35 PM

    사진이 안보이네요?

  • 파티그린
    '17.5.15 6:10 PM

    아..
    죄송해요..
    다시 올렸어요..
    제가 아침에 잠깐 수정하다가 뭐가 잘못 됐었나봅니다..^^

  • 6. 콩콩
    '17.5.15 10:02 PM

    이거 다른 과일 가미해서 뜨겁게 마셔도 매우 맛있어요.
    사과 하나만 다지거나 편으로 썰어 같이 절여도 맛이 급상승.

    저도 처음엔 향만 좋고 너무 시어서 별로 손이 안 갔는데, 맛들이니 정말 매력적인 과일이에요.

    요즘엔 한국에서도 흔한가 봅니다.

  • 파티그린
    '17.5.15 10:58 PM

    저도 블루베리랑 같이 믹스청도 만들어뒀는데.. 개봉해봐야겠네요..
    사과랑도 안들어봐일겠네요.. 감사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047 겨울방학 끝나니 봄방학 그리고 설날 13 솔이엄마 2018.02.17 10,289 8
43046 겨울이 가기전에 .... 25 시간여행 2018.02.12 10,889 3
43045 96차 봉사후기) 2018 1월 사골떡국으로 튼튼하게!!| 14 행복나눔미소 2018.02.07 5,796 10
43044 수수부꾸미 만들기 18 소금빛 2018.01.26 10,480 4
43043 수수호떡 만들기 13 소금빛 2018.01.25 7,134 5
43042 1월이 다 가네요~ 23 초록 2018.01.24 9,638 5
43041 겨울방학 네식구 밥 해먹기 & 이웃과 같이 먹기 39 솔이엄마 2018.01.24 15,923 8
43040 인내의 빵 19 몽자 2018.01.22 9,981 2
43039 95차 봉사후기) 2017년 12월 카루소식 감자탕 6 행복나눔미소 2018.01.10 8,022 5
43038 밥꽃 마중 오크라꽃 39 차오르는 달 2018.01.04 9,157 2
43037 오이선 레서피 추가했어요: 여러분의 상상력이 필요한 송년모임 음.. 31 소년공원 2018.01.03 18,294 7
43036 (오랜만에 와서 죄송~ㅎㅎ)탄수화물 폭탄!(스압 또 죄송!) 41 벚꽃11 2018.01.02 16,564 4
43035 밥꽃 마중 열두번째--깨꽃 6 차오르는 달 2018.01.01 5,782 2
43034 꼬막의 추억 37 쑥과마눌 2017.12.31 10,697 5
43033 대게를 실수없이 쪄먹는법 (울진과 영덕앞바다 대게만) 12 어부현종 2017.12.28 11,357 6
43032 연말 이웃들과 저녁한끼/손님초대 10 myzenith 2017.12.28 12,128 3
43031 메리 크리스마스~ 35 소년공원 2017.12.25 13,311 8
43030 후배네와의 송년디너 20 에스더 2017.12.24 15,688 4
43029 조청 11 이호례 2017.12.23 7,596 7
43028 아들 저녁 수육대박 10 arbor 2017.12.21 13,729 5
43027 올해도 힘차게 마무리 합시다 25 테디베어 2017.12.15 13,951 7
43026 추운 겨울엔 따끈따끈한 굴국밥 어떠세요? 62 만년초보1 2017.12.10 16,008 12
43025 94차 봉사후기) 2017년 11월 돈가스는 바삭? 촉촉? 5 행복나눔미소 2017.12.05 8,433 12
43024 늦은 추수감사절 디너 22 에스더 2017.11.26 15,201 4
43023 불 하나 덜 쓰고 계란 삶기 14 heartist 2017.11.26 14,025 3
43022 살아가기........ 28 초록 2017.11.24 14,938 9
43021 저녁-내용 추가 21 환상적인e目9B 2017.11.20 16,403 5
43020 프레디맘 사고 치고 다니다...( 사진 올렸어요) 34 프레디맘 2017.11.13 22,042 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