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물가 때문에 미칠 거 같아요.

ㅜㅜ | 조회수 : 2,531
작성일 : 2011-08-28 13:48:30

정말이지 물가 때문에 미칠 거 같아요.

3~4월에 2800원 하던 고구마 1키로가 4천원...

애호박 하나에 2천원이 넘고, 제가 너무너무 좋아하는 아오리가 4개에 6천원...

두부 한 모는 또 얼마이며, 계란은 또 얼마인지...

가뜩이나 아이들 먹을 것만 장 보고 저는 거의 옆에서 얻어먹는 수준이었는데, 이젠 정말 아이들 먹이기도 벅차네요.

남편도 아침만 먹고 점심은 사먹어야 하는데 요즘은 백반이 8천원이랍니다...ㅠㅠ

도시락을 싸주고도 싶지만, 팀 특성상 그럴 상황이 아니에요...

이 놈의 정부는 물가 잡는다더니.. 경제잡는다더니...지들 쳐먹을 생각만 하고 도대체 서민들은 죽어나도 나 몰라라...

전 뽑지 않았지만 도대체 이 재앙의 정부는 언제 끝날런지요...

이 불황이 아이들 세대에 오지 않은 걸 그나마 다행으로 여겨야 할까요...

이젠 힘들다 못해 하루하루 사는 것이 공포스럽고 두렵습니다.

정말이지 미칠 거 같아요...ㅠㅠ
IP : 112.150.xxx.18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1.8.28 1:50 PM (116.125.xxx.58)

    보통 한여름 되면 수박이나 참외값은 떨어졌잖아요.
    요즘엔 과일값도 금값이네요.
    장보고 계산하려고 하면 가격이 후덜덜입니다.
    몇개 사지도 않았는데 2~3만원이 훌쩍이에요.

  • 2. 되도록
    '11.8.28 1:58 PM (125.134.xxx.103)

    요즘 큰 마트엔 가지 않아요.
    시장에 자주 가고 최대한 저렴한 품목으로 구매합니다.
    여긴 물가비싼 바닷가 언저리 도시라 시장가도 야채구매단위가 최소 3,000원입니다.
    정말 말이 안되는 물가네요.
    월급은 제자리면 다행이고,견디고 살아가는게 신기할정도...

  • 3. 아기엄마
    '11.8.28 2:02 PM (118.217.xxx.226)

    유치원 다니는 아이 둘 키우는데 과일이 잠시만 떨어져도 저를 달달 볶아요. 그런데 과일값이 정말 금값. 오늘 오전에 장보러 가서 복숭아랑 포도 사오는데 정말 얼마나 비싼지 후덜덜이네요.
    애호박도 오이도 왜 이렇게 비싼가요. 십만원 훌쩍 넘게 장봐왔는데, 이걸로 얼마나 버틸지..

    근데 신랑은 불황이 계속될거니까 아끼래요. 내년도 내후년도 불황이라고, 아껴야한다구요. 물가가 이런데 어떻게 아끼나요ㅜㅜ

  • 4. ㅜㅜ
    '11.8.28 2:07 PM (220.78.xxx.171)

    전 혼자 사는데도 애호박 한개 사려면 손 떨려요
    오이 같은건 마트 문닫기 한 30분쯤 전에 가서 떨이 하는거 그러것만 사요
    혼자 사는 저도 이런데,..여러 식구 사시는 분들은 어떨지..
    에구.. 쥐 뽑은 사람들 때문에 저까지 피해 보네요

  • 5. ,,,
    '11.8.28 2:08 PM (211.214.xxx.243)

    옥상에 텃밭이라도 만들어 키워먹어야 하나 궁리중입니다..ㅡ.ㅡ;;

  • 6. 마니또
    '11.8.28 3:46 PM (122.37.xxx.51)

    정말 애들있는집은 어찌 사나생각해요
    커가는애들 잘 먹어야되는데 월급 제자리에 물가는 계속 뛰니
    더 벌거나 입을 줄이거나 해야되니 갑갑하고 화나죠
    저 윗분 얘기처럼 전세계가 어렵다해도 쥐가 들어와 더 망쳤어요
    끝나고 재산 다 환수해야되요

  • 7. 끔찍해
    '11.8.28 4:02 PM (118.221.xxx.92)

    방금 수퍼에 장보러 갔다 왔어요..
    꽃게를 싸게 팔길래 저녁에 꽃게탕을 해볼까 했더니
    이건뭐 꽃게보다 부재료가 훨씬 비싸서 포기했다는거 아닙니까...쩝

    울 동네 지에스 마트 입니다.
    무 3980원 /애호박 2850원 /대파 2650/ 오징어한마리 8900원 / 생물고등어한마리 8000원
    뭘 먹고 살아야 하나요??????????????????

  • 8. 성인여자들이 제일 좋죠
    '11.8.28 5:14 PM (211.48.xxx.123)

    같은생각...유시민님도 그랬고.. 가끔 정치적 목적을 위해
    개인 한명쯤 아웃되거나 희생되어도 괜찮다고 생각하는분들이 많은거같아 씁쓸해요.
    털어서 먼지안나는 사람 있었나요?여긴 참 포기가 빨라요~버리기도 잘하고

  • 9. 저희집
    '11.8.28 9:56 PM (211.173.xxx.175)

    알뜰장터,,
    무 5000원 배추 7천원주고 사다 김치 한포기 담아먹네여,,
    이게 물가인지,,정말,,
    후덜덜 될수있으면 시장만 갈렵니다,일주일,에 한두변

  • 10. intelligence
    '11.8.28 11:07 PM (110.10.xxx.164)

    저도 요즘 야채과일값 보고 놀란 1인....
    토마토도 비싸더라구요 ㅜㅜㅜ
    특히 애호박이랑 파프리카... 거의3배 오른것같아요

  • 11. 아침해
    '11.8.29 11:59 AM (175.117.xxx.62)

    마트 반품코너에서 주로 장봅니다.
    이게 젤 싼거 같긴한데 품목도 적고 신선치않다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472 노인분 신기에 적당한 패딩부츠 추천해주세요 ... 20:09:06 6
1130471 스카이 영문과생들 공인영어 ㅇㅇ 20:06:04 74
1130470 샤이니 종현 기사 글에 넌씨눈 덧글. 2 .... 20:05:45 428
1130469 가난한 집에서 아들 낳으려고 넷 낳은 어머니가 3 19:58:04 611
1130468 뉴스룸 오늘 지켜보겠습니다. 2 ddd 19:55:09 348
1130467 중국어 방문 과외샘은 어떻게 구하나요? 2 과외 19:53:18 110
1130466 이런성격은 동네맘들과 어울리기 힘들죠? 9 동네맘들 19:51:40 642
1130465 와인과 맥주 중 어느것이 몸에 무리가 덜 갈까요? 겨울 19:51:23 54
1130464 뉴비씨 송년회 라이브하네요 2 ㅋㅋ 19:50:02 116
1130463 정부, 내년초 연말정산시 ‘액티브 엑스 제거’ 시범 운영 2018 19:49:52 70
1130462 정시 지원 관련 상담 2 어쩌죠 19:48:25 202
1130461 학원강사 월급일할계산좀도와주세요 4 ㅇㅇ 19:46:46 162
1130460 대장내시경 수요일인데 속이 미슥거려요ㅠ ..... 19:41:08 106
1130459 방송대 사회복지학과 궁금해요 1 19:34:48 295
1130458 아무의욕이 없고 내몸하나 겨우 챙겨요 2 45세 19:31:21 697
1130457 라인댄스 질문 궁금궁금 19:23:57 156
1130456 오십넘은분들만요! 무슨 희망을 가지고살아야되나요 21 19:22:55 2,250
1130455 우벤자임 N 복용법에 대해서요. 1 겨울 19:22:21 171
1130454 송혜교 중국방문 헤어 정말 아니지 않나요 36 이건 아니잖.. 19:19:03 3,162
1130453 설득시키나요 어떻게 19:18:18 128
1130452 행사장출입명단에 없는14명의기자 3 기자폭행 19:14:17 740
1130451 샤이니 종현 사망 속보가 뜹니다. ㅠ.ㅠ 13 == 19:14:13 5,663
1130450 [속보] 샤이니 종현, 청담동서 숨진 채 발견 42 .. 19:13:41 7,944
1130449 네이비색상 반코트는 어떤 바지가 어울려요? 4 -- 19:11:11 682
1130448 왜 그렇게 결혼 하기가 싫었을까요? 15 ... 19:08:21 1,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