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인생의 쓴맛 ~

,,, | 조회수 : 980
작성일 : 2011-08-26 16:17:29
82쿡 회원님들은 지금까지 살아오시면서.. 어느시기에 어떤일로.. 인생에서 쓴맛을 보았다고 느끼셨나요 그리고 그일로인해 자신이 많이 인간적으로 성숙해 지셨다고 느끼시나요?
IP : 1.225.xxx.8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투덜
    '11.8.26 4:29 PM (211.208.xxx.201)

    저는 금융계쪽이였는데
    처음 입사했을 때 여선배들의 입김이 장난이 아니였어요.
    정말 회사를 그만 둬야하나...고민도 많이 하고
    참고 이해하고...
    지금 생각하니 그 때의 그 경험들을 바탕으로 지금은 잘
    챙기고 성격좋다고 인생 잘 살았다는 소리 듣어요.
    저도 그렇게 생각하구요.

    또 한가지는 부모님 돌아가신 경험이요.
    뒤에 든든한 빽?이 없어지니 다 제가 알아서 처리해야하고
    생각하는 것도 많이 성숙해졌다고나할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462 잠시 후 봉하가야 되는데... 1 비가오네요... 08:42:30 89
1224461 몰입 댓글달아주신분.... 1 몰입 08:40:28 93
1224460 맞선으로 만나면 늦어도 1년 내에 결혼해야 하나요? 3 ... 08:39:49 132
1224459 청계천.인사동 주변 잘아시는분 계실까요? 1 제주사람 08:39:36 29
1224458 24개월된 조카 선물로 아이패드 어떨까요? 8 파랑노랑 08:36:05 234
1224457 일베 이재명 아웃이 눈앞에 보입니다 - 좀 더 힘을 냅시다 9 혜경궁집회 08:26:33 425
1224456 수더분한 남자가 좋다는걸 이제야 알았네요 7 ^^ 08:26:10 615
1224455 파마를 했는데 머리 한번 감고 다 풀렸다면 어떻게 하시나요? 4 08:20:45 420
1224454 저렴하고 좋은 운동화 있을까요? 5 강빛 08:19:17 321
1224453 요즘 오이 짱 맛있네요 1 제이니 08:16:41 224
1224452 도자기컵에 금(착색) 생기는것... 1 .. 08:16:34 107
1224451 북적북적 연휴가 끝나고 허전한 집 3 ㆍㆍㆍ 08:12:48 506
1224450 소음신고는 어디에 해야하나요 1 ㅅㅇ 08:05:03 280
1224449 양아치 중의 상양아치 범죄 집단. 1 ㅋㅋ 08:00:31 277
1224448 어제피디수첩 배명진교수는.. 11 ㄴㄷ 07:53:02 1,788
1224447 우리집 중 2 6 ㅎㅎ 07:50:33 845
1224446 왜 도람뿌라고 부르게 된건가요? 8 밀크 07:50:04 910
1224445 총리님이 답답한 지지자심정을 아시는건가요? 혜경궁 07:48:38 250
1224444 어라운드뷰로 달아보신분 블랙박스 07:45:26 101
1224443 기일 새벽에 역겹게 또 노무현팔이를 한다 (이병철 페북) 16 찢재명축낙선.. 07:36:35 997
1224442 중학생 아이가 아침마다 배가아프다고,,,, 4 07:29:18 548
1224441 주5일 오전 가사도우미는 어디까지 일 하시나요. 직접고용? 어.. 4 ... 07:20:06 822
1224440 이읍읍 수준 보소 35 이읍읍 제명.. 07:15:19 1,802
1224439 재수생 7 나도 재수생.. 07:12:25 612
1224438 배추김치 담글때 양념을 좀 숙성시키지 않고 사용하는 경우는..?.. 6 ,,,, 07:08:54 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