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비밀산타] 24일 크리스마스 카드만 완료!

| 조회수 : 2,240 | 추천수 : 7
작성일 : 2016-12-23 22:29:07

 

이제 막 카드만 다 만들었어요. ㅎㅎㅎ

카드를 만들다 보니까 욕심이 생겨서 스티커도 마구 붙이고 리본도 남발했네요.

뒷정리하고 집에 가서 카드안에 내용쓰고

아이들에게 줄 선물 포장하려고요.

 

이벤트 제안해주신 빼꼼님의 글이 자게에서 자꾸 뒤로 밀리네요.

이벤트 관련된 이야기들은 줌앤줌아웃에서 나누면 더 좋을 듯한데요. ^^

내일 어떤 일들이 생길지 마음이 벌써 설렘설렘합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늘푸르른
    '16.12.23 10:35 PM

    헐~~카드 장인?!!!

  • 2. 호수풍경
    '16.12.23 10:57 PM

    카드가 선물인데요...
    내가 삼십년만 어렸어도...ㅜ.ㅜ

  • 3. 달려라호호
    '16.12.23 11:02 PM

    엄청 예뻐요!저도 받고 싶을 만큼! 멋진 카드네요! 받을 학생은 참 좋을 듯!

  • 4. granvia
    '16.12.23 11:13 PM

    ㅎㄷㄷㄷㄷ 다 정말 예뻐요 ㅠㅠ
    솔이엄마님 카드 받는 아이들 감동받아 울면 어떡하죠??
    주책인가봐요.... 정성들여 만드신 카드 보는 것만으로
    눈물이 눈물이 ㅠㅠㅜㅜ

  • 5. 아라치
    '16.12.23 11:21 PM

    솔이 엄마 손글씨 참 예쁘네요. 저 카드 받는 아이들 모두 이 땅의 훌륭한 민주시민으로 자라 좋은 대한민국을 이끌어 갈거라 확신합니다.

  • 6. 행복나눔미소
    '16.12.24 12:21 AM

    카드 예삐고
    정성이~ 한~가득 보이네요.

    솜씨가 마니마니 부럽사옵니다
    구경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381 쵸코 7 구름 2018.06.19 563 4
24380 저의 워너비 할매 6 까만봄 2018.06.19 980 0
24379 태양 19 테디베어 2018.06.19 705 2
24378 맥스 16 원원 2018.06.18 566 2
24377 수원에서 유기견을 발견했는데요 1 웃어봐요 2018.06.18 418 0
24376 덕진 공원 주변의 가로등도 전주스럽습니다. 3 도도/道導 2018.06.18 376 3
24375 맥스 13 원원 2018.06.16 966 0
24374 샹그릴라 김장대첩 이야기 [전주 샹그릴라cc 요조마 하우스에서... 1 요조마 2018.06.15 605 0
24373 나와의 간격 쑥과마눌 2018.06.12 1,076 1
24372 오대산 & 상원사 동종 1 wrtour 2018.06.12 710 3
24371 맥스가 보고싶어요. 6 츄파춥스 2018.06.11 1,034 0
24370 날이 밝아져 오네요 13 고고 2018.06.07 1,599 2
24369 쓰레기장 대법원 1 우리는 2018.06.05 672 3
24368 부산 독서모임 아무래도 취소합니다. 4 고고 2018.06.04 1,429 0
24367 암스테르담, 달랑 한장 고고 2018.06.03 925 1
24366 복실아 안녕 14 호옹이 2018.06.03 4,611 0
24365 궂은 날 1 쑥과마눌 2018.06.01 742 0
24364 [스크랩] 친일파가 현충원에 안장 될 예정임 1 카렌튤라 2018.06.01 641 1
24363 부산, 6월 독서모임 안내 1 고고 2018.05.31 753 0
24362 지리산 바래봉 철쭉(남원시 운봉) 2 wrtour 2018.05.29 654 0
24361 [스크랩] 한민족이 흘린 피로 성장한 나라.jpg (예상하는 그.. 1 카렌튤라 2018.05.28 1,246 0
24360 보령이 10 구름 2018.05.28 1,559 1
24359 [스크랩] 북미정상회담 중간에 파토났던건 결국 일본때문이었습니다.. 카렌튤라 2018.05.28 1,153 0
24358 영도다리 고고 2018.05.27 663 0
24357 바람 저편에 서면 2 소꿉칭구.무주심 2018.05.25 958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