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요리하면서 생기는 여러가지 궁금증, 여기서 해결하세요

제 목 : 집에서 요그르트 만들때 맛있게 만드는 방법 알려주세요.

| 조회수 : 2,621 | 추천수 : 0
작성일 : 2006-03-29 11:16:16
엔유씨 요그르트 제조기 쓰는데요.

다른 집에 가서 먹을때는 탄탄한게 맛있던데 제가 만들면 물껑물껑해요.

기계에 써 있는데로 8시간 뒀는데요.

다른 집은 게르마늄컵이고 저는 플라스틱 컵이라서 그런가요?

뭔가 비결을 알려주세요.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kenster
    '06.3.29 11:44 AM

    컵을 깨끗이 씻어 확실히 살균하시구요, 요구르트 넣는 양을 조금 늘려보세요.
    날씨가 쌀쌀할 때엔 기계 위에 수건 한 겹 덮어 주면 더 잘 됐어요.

  • 2. 참나무
    '06.3.29 11:51 AM

    혹시 8시간 지난 후에 냉장고에 넣어두었다가 드시는가요?
    꼭 냉장보관 후 드셔야 탄탄한디...요.

  • 3. 방콕여사
    '06.3.29 12:02 PM

    혹시 아시나요.
    청국장을 끌려서 맛을 보면 왜 쓴맛이나는지요.

  • 4. 라미우스
    '06.3.29 12:49 PM

    우유랑 요구르트는 뭘 쓰세요? 제건 서울우유나 맛있는 우유 같이 좀 가격있는 우유랑 불가리스를 넣어야 탄탄하더라구요.아주 싼 우유나 기능성 우유는 어쩐지 물렁거리고 안 돼더라구요.

  • 5. 주씨
    '06.3.29 1:24 PM

    서울우유 블가리스 썼고요. 8시간 지난후에 냉장고에 넣었거든요.
    그럼 날씨때문이였나?
    기계위에 수건 덮고 한번 해 볼께요.
    답변주신 위에 분들 그냥 지나치시지 않고 답 해주셔서 감사드려요.
    답글도 부지런해야 올리겠더라구요. 항상 행복하세요!

  • 6. 샬라라
    '06.3.29 2:03 PM

    아, 그게 기계 사용 기간이 길어질 수록 요구르트가 점점 더 물러지더라구요~
    시간을 좀 더 늘려보세요
    저는 아주 확 20시간 정도 두는데 그랬더니 원하는대로 단단하고 맛있게 되더라구요 ㅎㅎㅎ
    찬 우유로 할 경우는 시간을 더 오래 하셔야 하구요..
    지금보다 시간을 좀 더 늘려보시면 괜찮아질 듯 해요

  • 7. 레지나
    '06.3.29 3:54 PM

    경험상 저두 불가리스가 제일 단단하게 됐어요
    언젠가 잡지에서 실험한 걸 봤는데 유산균 음료마다 차이가 많이 나드라구요... 비싸도 전혀 안되는 것두 있었거든요( 옥주현이 광고하는거)

    그리구 적혀있는 레시피보다 우유 양을 좀 줄이고 하시면 더 단단하게 될거예요
    과일이랑 메이플 시럽 같이 넣어주니까 아이가 잘 먹어서 저두 열심히 만들고 있답니다....

  • 8. 프로방스
    '06.3.29 5:03 PM

    저두 집에서 요구르트 만들어먹는데요, 저는 여러개의 컵으로 된 용기가 아니라 그냥 커다란
    용기 하나를 사용하는 모델인데 서울우유 제일 싼넘에다 불가리스 붓고 나서 플라스틱스푼으로
    잘 섞어지게 고루고루 저어줍니다. 그리고 8시간 후에 다되면 한 김 식히고나서
    냉장고에 넣어 차게 식히면 단단하게 된답니다.
    이번엔 특히 아주 잘되서 아주 찐한 요구르트를 맛있게 먹고 있어요,
    저는 다른거 첨가안하고 그냥 먹는데, 울 식구들은 맛없다 하지만

    담백한 맛에 길들여지니 요플+ 종류는 너무 달아서 못먹게더라구요.

  • 9. 로빈
    '06.3.30 10:11 AM

    저는 엔유씨 나오자마자 사서 몇년째 쓰고있는데 고장이 한번 나긴했지만 아직 잘 안된다는거 모르겠구요. 제경우엔 컵의 거의 9부 정도로 우유를 많이넣고 좋은우유도 쓰지만 마트 갈때는 제일싼거 써도 똑같구요 불가리스는 1개로 우유 1리터짜리 2개에 나눠넣는데 불가리스를 1리터에 1개 넣던때보다 더 잘되거든요. 저는 처음부터 뚜껑 안덮고 8시간 뒀다가 다되면 쟁반에 올려 베란다에서 차게식혀 냉장고에 넣을때만 뚜껑을 덮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7460 연어알 보관은... 1 늘푸른 2015.02.27 61 0
47459 사골을 따로 끓이는 이유가 뭔가요? 헤스 2015.02.25 165 0
47458 매생이 1 아줌마 2015.02.25 212 0
47457 외국음식이나 면류 한그릇 음식류는 오래두고 먹을 방법이 없나여?.. 1 먹는게행복81 2015.02.24 123 0
47456 물김치 남은 국물에 무나 배추를 다시 담가도 되나요? 1 철부지 2015.02.19 400 0
47455 낫또가 시큼한게 정상인가요 3 블루포그 2015.02.19 259 0
47454 불린해삼 냉동한 거 꼬들한 맛이 없어요 아이스라떼 2015.02.17 145 0
47453 돼지 뒷다리살.. 확실히 다른 부위보다 맛이 덜하네요.. 3 커피캣 2015.02.15 1,412 0
47452 콩나물 비채 2015.02.12 416 0
47451 건조기 없이 후리가케 만들기 힘드네요..ㅠㅠ 1 셀마맘 2015.02.11 464 0
47450 [수정] 간장의 종류와 구매 요령에 대해 질문드려요 5 167 2015.02.11 360 0
47449 비린내가 나지않게 전복장 만드는 방법 부탁요 제주사랑 2015.02.09 360 0
47448 목이버섯 신냄새 1 아지천사 2015.02.09 273 0
47447 한살림 조선된장 8 playalone 2015.02.08 778 0
47446 오래묵힌 조기 구제할방법 없을까요? 2 필로소피아 2015.02.07 793 0
47445 육개장 끓였는데 고사리, 토란대 안데쳤을 때 어떻게 하나요? 매지션 2015.02.05 396 0
47444 된장 냄새가 지독합니다. 2 동치미짱 2015.02.04 667 0
47443 차이티를 만들고 싶어요! 3 시나몬스틱 2015.01.30 592 0
47442 간장을 담구었는데요. 3 징검다리 2015.01.26 824 0
47441 쌀뜨물 북어국 2 복뎅이아가 2015.01.25 754 0
47440 건조코코넛이 많은데, 이거 활용방법이 없을까요? 4 4월의라라 2015.01.21 592 0
47439 송이버섯요리는 1 82cook21 2015.01.21 1,276 0
47438 홍콩식 죽, 콘지, congee 레시피 좀 알려주세요~ zooboo 2015.01.18 488 0
47437 신라호텔 팔선의 파프리카 소고기 볶음? 2 프블 2015.01.17 2,718 0
47436 기침 민간요법으로 쓸 무즙이 넘 매워요 2 아이스라떼 2015.01.16 527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