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심한 지성인 분들~ 화장 얼마나 고치세요?

궁금 | 조회수 : 1,078
작성일 : 2011-08-25 14:51:49
저 진짜 심한 지성이에요.
얼굴에 개기름이 좔좔..

씻고 나서 10분만 지나도 기름기..
30분 지나면 개기름좔좔
기름 짜도 한병은 거뜬히 나올거에요.


화장하고 사무실에 출근하면 
얼굴이 번들번들 기름기..

30분 마다 화장 고치기도 귀찮고..ㅠ.ㅠ
IP : 112.168.xxx.63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8.25 3:04 PM (222.108.xxx.97)

    고쳐도 유분기때문에 화장 겉돌고 그러진 않으세요? 저도 지성이라 화자 유분으로 지워지고 팩트로 수정하면 더 뭉쳐서 이상해지고 그랬거든요. 프라이머 쓰시고 파운데이션 지성용 맞는 걸로 찾아보세요. 파운데이션 바꾼 후론 다크닝이 없어서 그런지 심하게 번들거리거나 지워지는 느낌은 없더라구요. 코주변 모공이나 번들거림, 요철은 베네피트 포어페셔널 써보니 좋던데 테스트 함 해보세요. 지금 쓰는 파운데이션은 일제라 추천을 못 해드리겠고 저도 다른 거 찾아봐야 해서 고민 중이예요. 전 슈에무라, 로라메르시에, 맥, 바비브라운, 다 화장 무너지던데요. 라네즈 새로 나온 거 테스트하느라 몇 번 써봤는데 화장이 지워지긴 하는데 안 밉게 지워진다 그ㅐ야 하나 그래서 괜찮았고 수정해도 겉도는 느낌 없어서 아주 만족은 아니지만 이걸로 바꿀까 생각하고 있어요.

  • 2. 잘살아보자
    '11.8.25 3:12 PM (14.56.xxx.172)

    왕지성은 아니고~ 나름 지성인데요..
    저도 기름종이 없이 못살아요.
    팩트 계속 덧바르면 뭉치고해서~
    그냥 한시간에 한번씩 기름종이로 버티다가
    점심시간에만 수정화장 한번 합니다 ㅋㅋ

  • 3.
    '11.8.25 3:36 PM (58.227.xxx.121)

    제가 님정도로 심한 지성이었어요.
    화장 마치고나서 바로 다시 기름종이로 찍어내고 파우더 발라줘야 할 정도..
    30분 간격으로 수정안해주면 어느샌가 화장은 다 지워져 있고
    그래서 기름종이랑 파우더 없이 외출하면 화장품 가게 들러서 싸구려 파우더라도 하나 사지 않으면 불안해서 못다니고 그랬는데요.
    마흔줄 넘어서고 2-3년쯤 지나니 적당히 유분기 도는 지성정도로 바뀌네요. 요즘은 3-4시간 정도에 한번정도 수정해도 괜찮아요.
    아, 그리고 어쩌면요.. 색조화장을 거의 매일 하다가 마흔 넘어서면서 화장 빈도를 크게 줄였는데
    어쩌면 그게 연관있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도 갑자기 드네요.
    제가 프리랜서라 그무렵에 일을 크게 줄여서 외출을 주에 1-2회 정도로 줄였는데
    집에있을땐 수분크림 정도나 바르거나 아무것도 안바르고 있을때도 있거든요.
    어쨌거나 당장은 귀찮으시겠지만 지성피부라 좋은점도 있어요. 마흔 중반인데도 아직까지 눈가에 주름 하나 없거든요~ ㅎ

  • 4. 딜라이라
    '11.8.25 10:23 PM (125.188.xxx.39)

    머드팩과 계란흰자팩 자주 하시고 프라이머 꼭 쓰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307 목도리를 너무 좋아해요 1 가을 10:16:52 43
1312306 치즈 태비 고등어... 잘 아시는 분 계시지요? 야아옹 10:14:46 39
1312305 김장 10키로 지인이 해준다면 얼마를 줘야 할까요? 1 .. 10:13:59 189
1312304 한은 기준금리 동결했네요ㅜ 6 이런 ㅜㅜ 10:12:20 272
1312303 손예진은 정말 애기때부터 끝까지 예쁘네요 4 .. 10:11:57 276
1312302 아파트 창문에 박쥐가 ...ㅠㅜ 베트맨 10:11:56 114
1312301 대치동 치과 추천좀 해주세요. .... 10:11:41 27
1312300 김장김치 사먹을건데 한**이나 자*** 중에 어디껄? 1 궁금 10:11:01 109
1312299 어제 교황청 미사 볼수있는곳 2 꼬르륵 10:10:50 66
1312298 문화센터 다녀보니 가지각색의 인간군상들을 만나네요. ㅇㅇ 10:09:11 188
1312297 버스에서 여대생이 분가루파우더를 머리에 바르던데요 9 뭐지 10:06:07 727
1312296 배 만져 주는걸 너무 좋아하는 골든이.. 1 멍멍이 10:05:22 151
1312295 사우나에서 옆사람이 등 좀 같이 밀자고 하면 어떻게 하시나요? 6 .. 10:04:38 415
1312294 노래 좀 찾아주실분~ 3 뮤직수사 09:51:34 136
1312293 가짜 뉴스 엄단 방침을 쌍수를 들어 환영한다 2 길벗1 09:50:46 85
1312292 급질)인쇄물작업시 일러스트나 포토샵 프로그램잘다루시는분ㅜㅜ 1 ㅜㅜ 09:47:58 108
1312291 이기적인 남편..초등2학년 아들이랑 갈만한 여행지 추천부탁드려요.. 4 아정말 09:47:48 302
1312290 할줌마 할머니 비하하고 욕들하지만 7 ㅇㅇ 09:47:18 525
1312289 [감동] 바티칸 교황청에서 평화을 외치다ㅠ 문재인 대통령 101.. 6 ㅇㅇㅇ 09:46:52 438
1312288 영통에서 서울대병원(본원)가는 방법좀요 4 길치 09:41:27 108
1312287 유병재 나오는 유튜브 햇반 광고...너무 웃겼어요 17 웃겨 09:40:51 752
1312286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전면 공개 88.2% 1 뿌리뽑자 09:39:38 342
1312285 여러분들은 비싼 옷을 사서 옷을 잘안사고 오래 동안 입으시나요.. 15 ..... 09:39:35 947
1312284 업무때문에 아줌마들 메일 받을 일이 많은데.. 6 123 09:37:47 715
1312283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13 d 09:36:44 1,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