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날치알밥 4인분 한꺼번에 하기,,알밥소스

| 조회수 : 10,875 | 추천수 : 52
작성일 : 2009-03-07 13:28:49

소스에 비벼먹는 알밥, 소스한번 만들어 보세요. 진짜 맛있어요..독특한 맛이 나는 소스...

집들이때 대용량으로 많이 할수도 있구요...돌솥대신,,스텐팬에다 데우면 돌솥과 같은 효과예요..

한번 해보세요..사진은 별로같은데...독특한 나만의 알밥이 될꺼예요...


재료 : 밥 4공기, 날치알 1C, 노란치자단무지 다진것 3T, 김치다진것 4T, 짱아찌 다진것 3T, 김2장,
         레몬즙2T(날치알 비린내제거용), 무우순 1팩
         후라이팬에 두를 참기름약간

소스 : 간장 4T, 올리브유4T, 맛술2t, 당근, 양파, 사과간것 각각 2t, 레몬즙4T,


***레몬즙은 날치알에 직접 뿌려주세요..비린내 제거용,,
***소스에 들어가는 당근, 양파, 사과는 강판에 직접 갈아주시면 더 맛나요.


요가짱 (ggozeze)

행복하세요~~ 휘슬러,필그린, 전기렌지,아로마훈제기,로닉카터기등 제품상담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완이
    '09.3.7 2:43 PM

    짭잘한 단무지~ 짱아찌~
    뱃속에서 꼬로록 소리가 절로....ㅜ,ㅜ
    덕분에 지금 부엌 냉장고 뒤지러 갑니다! 후다닥~

  • 2. 소박한 밥상
    '09.3.7 7:50 PM

    맛있겟어요 !!!
    얌전히 작은 그릇에 옮겨 담지 마시고
    커다란 그릇에 그대로 돌격 !!!!!!!!! 이 바람직 ^ ^

  • 3. 아리
    '09.3.7 11:14 PM

    만드는 순서가 어떻게 되나요? 알밥을 무지 좋아하는데 집에서도 만들어 먹고 싶긴한데 아직 시도를 못하고 있어요. 자세하게 부탁드립니다

  • 4. 맨날낼부터다요트
    '09.3.8 12:51 AM

    감사합니다.
    유용히 쓰겠습니다!

  • 5. 하바네라
    '09.3.8 12:56 AM

    왓, 그렇지않아도 낼 알밥 해먹으려고 오늘 날치알과 단무지 등등 사왔는데. 초보주부 신나서 갑니다~ 감사 감사 ^-^

  • 6. 레몬트리
    '09.3.8 1:00 AM

    정말 저희집 컴이 병이 든건지..여기 게시판 사진이 안보이는게 너무 많네요..정말 궁금한데..
    이 글 뿐만 아니라 많은 게시물의 사진이 안 보여요..저 같은 증상 있으신분..또는 해결책 있으신분 조언 부탁드려요~

  • 7. ⓧPianiste
    '09.3.8 1:35 AM

    꿀꺽.
    알밥 디게 좋아하는데 +_+;;
    코슷코에서 사온 날치알이 비린내가 너무 심하게 나서
    버리지도 못하고 새로 사지도 못하고 어흑흑흑 ㅠㅠ

    이번에 이사갈때 정리하고 새로 사서 해먹어볼게요~ ㅋ

    그리고 위에 레몬트리님,

    "도구 -> 인터넷 옵션 -> 고급 -> "URL을 항상 UTF-8로 보냄"에 체크 해제"
    요렇게 하시면 해결 되실거같은데요.

  • 8. ⓧPianiste
    '09.3.8 1:36 AM

    만약 이렇게해서 해결되시는거면,
    한글 화일명으로 된 그림들을 못보신거거든요. ㅎㅎㅎ

  • 9. 레몬트리
    '09.3.8 2:11 AM

    ⓧPianiste님 정말 감사해요~ 알려주신대로 했더니..알밥이 보이네요..^^그동안 못본것들 좀 다시 봐야겠어요...병은 알리라고 하더니..그 말이 맞네요..복 받으실 거에요~
    그리고 날치알 오렌지 쥬스에 담갔다가 물을 빼보시면 어떨까요? 날치알비린내는 레몬즙이나 오렌지쥬스로 해결한다고 본 것 같아서요~~알고 계실지도 모른다에..혼자 100원 걸어봅니당~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2642 육미의 절정~ 요조마의 쫀득쫀뜩 소꼬리찜 31 요조마 2016.09.23 6,896 12
42641 혼자놀기 6 오후에 2016.09.21 6,490 1
42640 솔이네 설렁설렁 추석연휴 보낸 이야기 7 솔이엄마 2016.09.21 8,968 4
42639 뜨겁게 빵 만드는 나날들... 28 아키라 2016.09.20 8,351 3
42638 힘들고 지칠 때 뭐 드세요? 10 오후에 2016.09.20 5,814 4
42637 맛있는 들깨수제비 만들기 27 프리스카 2016.09.19 7,226 6
42636 조금 긴 답장 26 백만순이 2016.09.19 7,365 8
42635 휴일의 일상마무리 6 고릴라 2016.09.18 7,612 3
42634 디비쪼기 12 hangbok 2016.09.10 10,057 2
42633 오랜만에 김밥 14 에스더 2016.09.09 14,979 3
42632 딸의 생일상을 차려봅니다. 그리고 설도 앞에 삼고초려 합니다. .. 16 터크맨 2016.09.09 12,862 4
42631 늙은 호박전 두가지 10 오후에 2016.09.09 7,989 4
42630 오랜만에 직딩아저씨 도시락입니다... ^^;; - >')).. 28 부관훼리 2016.09.09 14,125 9
42629 79차 우리의 여름은 토종닭 황기백숙으로 아름답다- 다이어트에 .. 8 행복나눔미소 2016.09.08 3,097 8
42628 청각냉국 21 테디베어 2016.09.06 5,054 3
42627 노각과 실패한 막장 5 이호례 2016.09.02 7,447 5
42626 78차 숯불갈비와 냉면은 사랑이예요! - 부제:달인은 울지 않는.. 8 행복나눔미소 2016.08.31 8,388 7
42625 남자의 브런치는 진화합니다.(feat. 아내의 감자스프) .. 10 터크맨 2016.08.31 11,970 3
42624 매운떡볶이 14 오후에 2016.08.30 12,996 7
42623 퀘벡의 무더운 여름이 끝나가네요 16 ilovemath 2016.08.30 10,582 4
42622 랍스터 디너 9 에스더 2016.08.27 10,273 2
42621 남푠밥상 11 바스티앙 2016.08.27 12,168 3
42620 오후에~ 님에 이어서 올 여름 생존보고 4 소연 2016.08.26 8,488 4
42619 이 더위에 어떻게 지내시는지요? 16 오후에 2016.08.24 11,588 4
42618 책에는 마음의 糧食(양식)을, 제 접시에는 글로벌한 洋食(양식).. 19 터크맨 2016.08.20 11,969 4
42617 가지 브루쉐타 Grilled Eggplant Bruschetta.. 16 에스더 2016.08.18 12,056 3
42616 8월~무화과는 사랑입니다. 14 테디베어 2016.08.16 13,183 6
42615 고기와 샐러드가 많은 저녁... 써비스 ^^;; - >'.. 14 부관훼리 2016.08.15 18,580 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