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솔잎효소 만들기

| 조회수 : 7,822 | 추천수 : 98
작성일 : 2006-12-25 13:23:40
솔잎은 추운겨울에 약효가 가장 좋다

솔잎은 흔하지만 청정지역에서 자란 깨끗한 솔잎을 구해야 한다.

또한 병해충 방제 주사를 맞는지역 소나무도 피해야 한다.

쳐온 솔가지에서 일일이 솔잎을 뜯어내어 깨끗이 씻는다.


깨끗이 씻은 솔잎을 항아리에 황설탕과 켜켜이 채운다.

솔잎은 액이 거의 나오지 않기때문에 생수를 부어주어야 한다.

생수를 부어주고 잘 저어서 한지로 항아리를 봉한후 서늘하고 직사광선이

들지 않는곳에서 3~6개월간 발효시킨다. 자주 저어주면 좋다.


1차 발효과정이 끝나면 깨끗한 면보에 걸러서 다시 항아리에 넣고 숙성시킨다.

1년이상 숙성시키면 좋은 솔잎효소를 만들 수 있다.

효소를 만들때 들어가는 설탕은 미생물의 먹이가 되어 발효를 진행시키는 역할을 한다.

몸에 해로운 설탕이 미생물의 먹이로 분해되어 몸에 좋은 새로운것이 만들어지는것이다.

효소를 인공적으로 꿀을 만드는거라고 한다.

그만큼 몸에 좋고 맛도 좋은 음료를 만들어내는 과정이다.


솔잎은 쓴맛을 가지고 있지만 성질은 따뜻하며 독이 없고,

주로 심장을 관장하는 심장경락과 비(脾)경락에 작용한다.

최근의 중국과 북한의 약리 실험에서는 생체조직의 산화환원과정의 촉진작용, 수렴성 소염작용,

지혈작용 등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솔잎의 또 하나의 장점이라면 사람의 체질과 무관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동의보감』과 『본초강목』에서도 솔잎은 뇌졸중과 고혈압 등에 좋은

장수(長壽)를 위한 약으로 전하고 있다.

여름나무 (summerntree)

경북 봉화 산골에서 유기농 농사를 짓고, 유기농 콩으로 청국장을 만들어 판매합니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1723 오리에게 짐을 (개 사진) 새로운글 이미지삽입6 연못댁 2014.08.21 368 2
41722 수다와 만만하게 해먹은 음식들 이미지삽입20 시골아낙 2014.08.20 4,384 5
41721 여름생존기 이미지삽입19 조아요 2014.08.18 7,826 6
41720 아이디어 급구 이미지삽입78 연못댁 2014.08.18 10,319 10
41719 오밤중에 스파게티 해 먹은 게 자랑~ 이미지삽입8 광년이 2014.08.18 5,549 3
41718 오랜만에 왔어요 이미지삽입58 귀연벌꿀 2014.08.17 8,970 15
41717 집에서 맛나게 차려먹었던 음식들(+밖음식들) 이미지삽입18 귤우유 2014.08.15 12,904 3
41716 시원한 레모네이드 이미지삽입5 컵케익두개 2014.08.14 6,248 1
41715 수다와 만만하지만 든든하게 해먹은 음식들 이미지삽입27 시골아낙 2014.08.12 14,215 7
41714 여름밥상 - 오늘 해 먹은 밥입니다 (오륙도 사진 있어요) 이미지삽입29 꽁이 엄마 2014.08.11 12,065 4
41713 길 위의 사람들 17 백만순이 2014.08.10 7,720 18
41712 비오는날의부침개 이미지삽입8 한국화 2014.08.07 13,505 5
41711 82쿡 7월 봉사후기-또 카루소님 대신 씁니다 29 털뭉치 2014.08.06 8,320 12
41710 아이랑 내가 먹고 살기 그리고 다시 힘내요~ 이미지삽입13 천상연 2014.08.06 12,043 12
41709 텃밭외도사건후기와 그저그런 밥상시리즈 28 백만순이 2014.08.06 8,753 11
41708 먹는게 남는거라는 사명을 가지고 있네요. 이미지삽입11 튀긴레몬 2014.08.05 8,130 7
41707 삼복더위에 자연산미꾸라지로 얼큰한 추어탕 끓였습니다. 이미지삽입12 예쁜순이 2014.08.03 6,652 4
41706 내 맘대로 전주식 콩나물국밥과 오징어 볶음 이미지삽입29 꽁이 엄마 2014.08.03 11,339 7
41705 그밥에 그나물~ ㅠㅠ 이미지삽입14 게으른농부 2014.08.02 8,111 5
41704 종*집 김치와 깍두기를 동시에 16 SIMPLE LIFE 2014.08.01 11,082 3
41703 수다와 되는대로 만만하게 해먹은 음식들 이미지삽입16 시골아낙 2014.07.31 10,463 3
41702 여주피클 도전! 이미지삽입8 shampoo 2014.07.31 6,671 0
41701 더우니까 시원한 게 자꾸 먹고싶네요^^ 이미지삽입2 삐약이네 2014.07.31 6,978 1
41700 2.8 퍼센트만 있으면 된대요 39 소년공원 2014.07.31 11,101 11
41699 키톡 부활을 위해..저도 한장 (사실은 글쓰기가 첫경험이로군요... 이미지삽입8 솜씨만새댁 2014.07.30 6,001 6
41698 달콤한 과자 아마렛띠(Amaretti)만들기 13 Italycuoco 2014.07.28 8,013 3
41697 직딩이 먹고 사는 법-콩국수 이미지삽입9 작은나무 2014.07.28 8,650 4
41696 사진 있는 대로 긁어모아봤어요.. (니나83님 토마토 소스 활용.. 이미지삽입25 고독은 나의 힘 2014.07.26 14,082 1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