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럼주

| 조회수 : 3,037 | 추천수 : 7
작성일 : 2006-03-15 12:29:26
빵 만들때 쓰는 럼주요..
어떤 술을 말하는건가요?
그냥 집에 있는 양주 넣으면 틀린가요?
빵만드려고 비싼 술을 사려니...아까워서...따로 꼭 필요한건지 궁금하네요~~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랄랄라
    '06.3.15 12:46 PM

    럼주대신 청주 넣으셔도 될거에요..

  • 2. july
    '06.3.15 1:17 PM

    인터넷 제과쇼핑몰 둘러보시면 조금씩 담아서 파는곳도 있답니다.
    전 한병 사두고 두고두고 쓰는데, 베이킹 자주 하실거면 한병 사셔두 되요.^^
    그리 많이 안비쌌던걸로 기억하는데..(그러니까 제가 한병을 냉큼 샀겠죠? ㅎㅎ)

  • 3. 초롱할매
    '06.3.15 1:25 PM

    양주 쓰셔도 되지 않나요??어디서 그렇게 읽은 기억이..꼬냑을 쓰셨다던가..ㅡㅡ;;

    저도 럼주 사고 싶은데 한병 다 사긴 좀 그래서 제과재료사이트에서 100미리짜리 조그만거 샀는데
    자주 안 만들어먹어서 그런지 아직도 넉넉하게 남았네요.
    청주 넣어도 되는줄 알았으면 안 샀을껄 그랬나봐요.
    그래도 청주와 럼주는 향미가 틀리지 않나요?

  • 4. 루시
    '06.3.15 1:37 PM

    이마트 와인파는 코너에 돈데나 럼주 한병에 사천 얼마 하는데 병 크기도 무지 크구요
    그렇게 한병 사두니 오래쓰구 가격도 저렴한거 같던데요

  • 5. 맹순이
    '06.3.15 2:28 PM

    럼은 사탕수수에서 추출한 원액을 발효시켜 만드는데 다른 위스키보다 풍미가 뛰어나서
    제빵 제과에 많이 쓰입니다
    가능하면 럼을 사용하세요

  • 6. 두번째별
    '06.3.15 5:26 PM

    집에 위스키가 있으심 그거 사용하시구요, 인터넷으로 주문하면 7000원인데 이마트 가심 4900원이예요.
    전 럼주 구입하려구 주류백화점(럼주가 3만원), 코스트코 용산이마트에 갔는데 없어서 구로이마트에 가서 구입했어요.

  • 7. 근원지
    '06.3.15 6:15 PM

    아 그렇군요~ 제가 네이버 검색해서 럼주를 찾으니 너무 거창하게 쓰여있어서...비싼건줄 알았어요..
    여러분 답변 감사합니다..^^

  • 8. 코스코
    '06.3.15 11:27 PM

    Rum 은 그래도 Bacardi 가 제일 맛있는거 같아요
    럼만 가지면 이것저것 해먹을수 있는게 많거든요~
    제가 제일 좋아하는 파냐콜라다도 만들어먹고, 럼이랑 콜라랑 썪어먹고, 음식하는데 여기저기 집어넣고
    약간 가격이 나가도 한병 사놓으시면 아주 잘쓰실꺼에요
    바카디~ 강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2863 밥꽃 마중- 번외편 꽃 먹기 1 차오르는 달 2017.04.29 99 0
42862 미니 계란후라이 6 어기가자 2017.04.28 2,832 0
42861 간단 동치미 염도 계산해서 담그면 쉬워요.- 추가 11 프리스카 2017.04.26 3,402 3
42860 익스큐즈 미~? 애니바디~? 27 소년공원 2017.04.26 7,397 5
42859 밥꽃 마중 6 유채꽃은 알아도 배추꽃은 모르는 이유 7 차오르는 달 2017.04.20 6,079 1
42858 여름 동치미 장김치로 담갔어요.- 사진 추가 10 프리스카 2017.04.17 9,437 1
42857 봄나물소식 전해드릴게요 8 주니엄마 2017.04.17 7,191 2
42856 꽃소식이 늦었어요 17 백만순이 2017.04.17 6,583 2
42855 두릅 드립 13 쑥과마눌 2017.04.17 5,910 1
42854 서방님 밥상 8 도야지똥 2017.04.15 9,506 4
42853 밥꽃 마중 5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이 피는 꽃은 무엇일까요? 10 차오르는 달 2017.04.14 5,273 2
42852 명랑 자급자족 생활-어묵편 (보너스 언냐들 근황) 9 꼰누나 2017.04.13 10,849 6
42851 4월, 가족을 위한 밥상과 우리를 위한 밥상 & 아직 부.. 26 솔이엄마 2017.04.09 14,854 5
42850 [키토식] 투움바 파스타 굴림만두 만들어봤어요. 7 방구석요정 2017.04.08 9,351 1
42849 2017년 3월장담그기 늦은 장담그기 - 추가 6 프리스카 2017.04.08 2,356 2
42848 정월장 장가르기 맛있는 된장담그기 15 프리스카 2017.04.07 3,095 0
42847 밥꽃 마중 4 대파꽃이냐 대파구이냐? 16 차오르는 달 2017.04.07 5,984 1
42846 [86차 봉사후기] 석화찜 잘 까서 먹었어요^^ 14 행복나눔미소 2017.04.07 3,621 3
42845 새로운 봄 6 테디베어 2017.04.05 7,516 1
42844 감자 크로켓 16 소년공원 2017.04.03 10,199 6
42843 엄마, 통영 그리고 기억 17 고고 2017.04.02 9,583 6
42842 안녕하세요! 첫글개시입니다~^^ 반가워요! 24 설레이는아침 2017.04.01 8,683 6
42841 출근하고 퇴근하고 먹고 치우며 14 오후에 2017.03.31 10,435 2
42840 밥꽃 마중 3 머위꽃 쌈장 12 차오르는 달 2017.03.28 6,507 3
42839 함께 한 기억 16 쑥과마눌 2017.03.25 10,178 9
42838 밥꽃 마중 2 노란꽃 세 자매 -팥꽃, 녹두꽃, 땅콩꽃 9 차오르는 달 2017.03.24 5,045 2
42837 강릉으로 이사 왔어요 ^^ 57 헝글강냉 2017.03.23 16,113 6
42836 봄인사-앙금플라워케이크 도전하며 18 artmania 2017.03.18 9,080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