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럼주

| 조회수 : 2,702 | 추천수 : 7
작성일 : 2006-03-15 12:29:26
빵 만들때 쓰는 럼주요..
어떤 술을 말하는건가요?
그냥 집에 있는 양주 넣으면 틀린가요?
빵만드려고 비싼 술을 사려니...아까워서...따로 꼭 필요한건지 궁금하네요~~
근원지 (rmadnjs)

요리에 관심이 많아서요.. 저도 맛있는 요리법 올려보도록 할꼐요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랄랄라
    '06.3.15 12:46 PM

    럼주대신 청주 넣으셔도 될거에요..

  • 2. july
    '06.3.15 1:17 PM

    인터넷 제과쇼핑몰 둘러보시면 조금씩 담아서 파는곳도 있답니다.
    전 한병 사두고 두고두고 쓰는데, 베이킹 자주 하실거면 한병 사셔두 되요.^^
    그리 많이 안비쌌던걸로 기억하는데..(그러니까 제가 한병을 냉큼 샀겠죠? ㅎㅎ)

  • 3. 초롱할매
    '06.3.15 1:25 PM

    양주 쓰셔도 되지 않나요??어디서 그렇게 읽은 기억이..꼬냑을 쓰셨다던가..ㅡㅡ;;

    저도 럼주 사고 싶은데 한병 다 사긴 좀 그래서 제과재료사이트에서 100미리짜리 조그만거 샀는데
    자주 안 만들어먹어서 그런지 아직도 넉넉하게 남았네요.
    청주 넣어도 되는줄 알았으면 안 샀을껄 그랬나봐요.
    그래도 청주와 럼주는 향미가 틀리지 않나요?

  • 4. 루시
    '06.3.15 1:37 PM

    이마트 와인파는 코너에 돈데나 럼주 한병에 사천 얼마 하는데 병 크기도 무지 크구요
    그렇게 한병 사두니 오래쓰구 가격도 저렴한거 같던데요

  • 5. 맹순이
    '06.3.15 2:28 PM

    럼은 사탕수수에서 추출한 원액을 발효시켜 만드는데 다른 위스키보다 풍미가 뛰어나서
    제빵 제과에 많이 쓰입니다
    가능하면 럼을 사용하세요

  • 6. 두번째별
    '06.3.15 5:26 PM

    집에 위스키가 있으심 그거 사용하시구요, 인터넷으로 주문하면 7000원인데 이마트 가심 4900원이예요.
    전 럼주 구입하려구 주류백화점(럼주가 3만원), 코스트코 용산이마트에 갔는데 없어서 구로이마트에 가서 구입했어요.

  • 7. 근원지
    '06.3.15 6:15 PM

    아 그렇군요~ 제가 네이버 검색해서 럼주를 찾으니 너무 거창하게 쓰여있어서...비싼건줄 알았어요..
    여러분 답변 감사합니다..^^

  • 8. 코스코
    '06.3.15 11:27 PM

    Rum 은 그래도 Bacardi 가 제일 맛있는거 같아요
    럼만 가지면 이것저것 해먹을수 있는게 많거든요~
    제가 제일 좋아하는 파냐콜라다도 만들어먹고, 럼이랑 콜라랑 썪어먹고, 음식하는데 여기저기 집어넣고
    약간 가격이 나가도 한병 사놓으시면 아주 잘쓰실꺼에요
    바카디~ 강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1734 수다와 소박한 찬장 속 양념들과 만만하게 해먹은 음식들 이미지삽입15 시골아낙 2014.08.27 3,793 5
41733 시금장 아세요? 그리고 빙수원정대 이미지삽입22 천상연 2014.08.26 6,875 7
41732 초간단 명란젓비빔밥 & 우거지된장국 이미지삽입8 밀라니스타 2014.08.24 8,546 4
41731 묵은 집밥 - 비빔국수, 제육낚지볶음, 고등어시래기조림, 홍합탕.. 이미지삽입131 somodern 2014.08.22 19,756 26
41730 결혼하고 나서 해먹은 음식들^^ (스압) 이미지삽입22 비비드키친 2014.08.21 12,338 7
41729 오리에게 짐을 (개 사진) 이미지삽입40 연못댁 2014.08.21 10,819 15
41728 수다와 만만하게 해먹은 음식들 이미지삽입51 시골아낙 2014.08.20 9,862 8
41727 여름생존기 이미지삽입25 조아요 2014.08.18 10,697 6
41726 아이디어 급구 이미지삽입94 연못댁 2014.08.18 14,444 14
41725 오밤중에 스파게티 해 먹은 게 자랑~ 이미지삽입8 광년이 2014.08.18 7,298 3
41724 오랜만에 왔어요 이미지삽입69 귀연벌꿀 2014.08.17 11,782 18
41723 집에서 맛나게 차려먹었던 음식들(+밖음식들) 이미지삽입18 귤우유 2014.08.15 15,111 3
41722 시원한 레모네이드 이미지삽입6 컵케익두개 2014.08.14 7,233 2
41721 수다와 만만하지만 든든하게 해먹은 음식들 이미지삽입27 시골아낙 2014.08.12 15,444 8
41720 여름밥상 - 오늘 해 먹은 밥입니다 (오륙도 사진 있어요) 이미지삽입33 꽁이 엄마 2014.08.11 13,464 4
41719 길 위의 사람들 17 백만순이 2014.08.10 8,432 19
41718 비오는날의부침개 이미지삽입8 한국화 2014.08.07 14,188 5
41717 82쿡 7월 봉사후기-또 카루소님 대신 씁니다 29 털뭉치 2014.08.06 8,574 12
41716 아이랑 내가 먹고 살기 그리고 다시 힘내요~ 이미지삽입16 천상연 2014.08.06 12,612 12
41715 텃밭외도사건후기와 그저그런 밥상시리즈 28 백만순이 2014.08.06 9,133 11
41714 먹는게 남는거라는 사명을 가지고 있네요. 이미지삽입11 튀긴레몬 2014.08.05 8,442 7
41713 삼복더위에 자연산미꾸라지로 얼큰한 추어탕 끓였습니다. 이미지삽입12 예쁜순이 2014.08.03 6,870 4
41712 내 맘대로 전주식 콩나물국밥과 오징어 볶음 이미지삽입31 꽁이 엄마 2014.08.03 11,826 7
41711 그밥에 그나물~ ㅠㅠ 이미지삽입14 게으른농부 2014.08.02 8,389 5
41710 종*집 김치와 깍두기를 동시에 16 SIMPLE LIFE 2014.08.01 11,472 3
41709 수다와 되는대로 만만하게 해먹은 음식들 이미지삽입16 시골아낙 2014.07.31 10,895 4
41708 여주피클 도전! 이미지삽입8 shampoo 2014.07.31 7,029 1
41707 더우니까 시원한 게 자꾸 먹고싶네요^^ 이미지삽입2 삐약이네 2014.07.31 7,184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