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리조나 주립대 공대, 수준이 높은 편인가요?

... | 조회수 : 2,851
작성일 : 2013-04-05 13:12:22

제가 아는 외국분(미국) 아들이 엄청 똑똑하고

주위 사람들 한테도 천재 소리를 듣는데요.

근데 아리조나 대학교 기계 공학과 졸업했데요.(university of arizona)

근데 제가 잘은 모르지만

보통 미국에 있는 공대하면 메사추세츠 공대나 코넬이나 이런데 얘기 많이 들었거든요.

이 학교 졸업하고

지금 미국에서 연봉도 쎄고 암튼 잘 나간다고 자랑하시던데,

그렇게 천재 소리 들을 정도의 사람이 여기 나와서 잘나간다고 하면,

이 학교 공대 수준이 높은 편인가요?

IP : 222.101.xxx.8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푸들푸들해
    '13.4.5 1:26 PM (68.49.xxx.129)

    아뇨 그닥...아이비급도 아닌데다가 주립대 중에서도 그저그런..공대도 그저그런..이라고 유학생 커뮤니티에서 많이 보았습니다 절대 제의견 아닙니다 ㅎㅎ

  • 2. U OF A
    '13.4.5 1:29 PM (68.99.xxx.46)

    먼저 ,말씀하신 대학은 좋은 대학입니다.
    한국에 사시는 분들에게 약간 생소한 대학인지는 몰라도요.
    본인이 들어서 잘모르는 대학이라고 해서
    천재소리 듣는 사람이 이런 대학나와서 잘나가냐고 글까지 올리시는걸 보니....
    궁금하시면 구글서치해보세요.
    미국 좋은 대학순위 100위 찾아보시면 알수있습니다.
    사람들입에 오르내리는 대학만 좋은 대학은 아니지요.

  • 3. ㅇㄹ
    '13.4.5 1:31 PM (68.49.xxx.129)

    ?? 미국내20-30위권안에는 들어야 좋다고 쳐주져..100위권 ㅎㅎㅎㅎ

  • 4. 원글
    '13.4.5 1:40 PM (222.101.xxx.84)

    아니요, 저는 그 대학 수준이 낮다는게 아니라,
    아는 외국분 아들이 그렇게 머리가 천재라고 공부잘한다고 소문이 난 애거든요.
    그래서 그정도로 똑똑하고, 그 학교 졸업해서 연봉도 쎄고 아주 잘나간다면
    그 아이가 나온 대학교 공과대가 그정도로 좋은덴지 궁금했을 뿐이예요.
    저도 십 수년전에 학교 졸업해서 지금 수준은 잘은 모르지만,
    그래도 우리때는 한양대 공대 하면 쳐주고 그랬었잖아요.
    그래서 궁금했었어요.

  • 5. 괜찮은대학
    '13.4.5 2:06 PM (71.35.xxx.30)

    U of Arizona 투산에 있는것 괜찮은 대학이에요. 미국은 천재 소리 듣는 애들도 자기가 사는 주립대학에 잘 갑니다. 꼭 유명한 사립대학만을 고집하진 않아요. 그 정도 주립대라면 학부 커리큘럼 같은 것은 탑 수준 공대에 못지 않을 겁니다. 수준이 낮은 대학이라면 학생들의 수준이 떨어져서 커리큘럼 자체가 부족해질 수 있는데 애리조나 정도면 웬만한 수준에 도달하지 못해서 학생들을 떨어뜨리면 떨어뜨렸지 수준 자체를 낮추진 않아요.

  • 6. ..
    '13.4.5 2:16 PM (112.202.xxx.115)

    미국 아이비그리는 거의 사립대학이기 때문에 미국 중산층도 보내기 후덜덜해요.
    그래서 실력있는 학생도 자기가 사는 지역 주립 대학 많이 갑니다.
    그 대학에서 성적이 탑이면 좋은 직장으로 갈 수 있어요.
    그러니 한국처럼 명문 대학을 나와야지 좋은 직장 가는 구도랑은 좀 다르게 봐야죠.

  • 7. ........
    '13.4.5 3:15 PM (109.63.xxx.42)

    정말 좋은 대학인건 맞지만 천재는 아니네요......

  • 8.
    '13.4.5 10:15 PM (68.99.xxx.46)

    점두개님 말씀이 맞습니다.
    아이비리그에 충분히 갈수있는 성적이라 하여도 등록금이 너무 비싸졌고
    꼭 아이비리그를 졸업하지 않아도 아이비리그 졸업한 학생들과 다름없이 직장잡고
    페이를 받을수 있기에 요즘은 주로 학비보조를 많이 받는 주립대학으로 많이들 갑니다.
    천재소리 듣는 학생들도 주립대학에 많이들 갑니다.^^
    요즘 미국에서 대학 보내는 추세가 그렇습니다.
    윗글에 푸들푸들해라는 아이드로 댓글다신 사람은
    본인의 의견도 아니고 여기저기 커뮤니티에서 줏어들은 다른 유학생들의 의견이 이렇네~하고
    글 올렸는데 좀 안타까운 마음이 드네요.ㅎㅎㅎ

  • 9.
    '13.4.5 10:18 PM (68.99.xxx.46)

    괜찮은 대학님 말씀도 맞는 말씀입니다
    댓글 고쳐쓰기가 안돼서 또 글 씁니다.
    원글님의 질문에 저와 두분 말씀이 충분한 대답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060376 문통 복지정책이 우리애들 발목을 잡을거라 봅니다. 1 p 16:06:27 50
1060375 이 나이되니 자식도 남편도 다 필요없고... 4 솔직히 16:05:35 179
1060374 SF/스릴러 영화.. 1 .. 16:05:04 26
1060373 걱정 1 호텔 룸메이.. 16:04:00 48
1060372 복직 앞둔 YTN 노종면 앵커의 뉴스진행 촬영 현장 4 고딩맘 16:02:52 121
1060371 가요 따라 부르며 수학문제 푸는 능력자 5 . 16:00:01 169
1060370 마음을 터놓고싶습니다 1 15:56:52 182
1060369 작년에 네덜란드냉동흰자 수입했었나요?? ㄴㅈ 15:53:30 49
1060368 부모는 뭐고 자식은 뭘까요.. 6 도리 15:43:41 561
1060367 강남역9번출구 푸드트럭 갔었어요.ㅎㅎ 1 ㅋㅋ 15:41:30 858
1060366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 1 tree1 15:34:40 213
1060365 저도 우아진이 범인이다애 500원 겁니다.ㅋ 9 쪽집게 15:33:48 1,122
1060364 처진 가슴의 비애.. 이 나이에... 15:33:43 335
1060363 JTBC 국당부회의 반장들의 클라스.jpg 1 정성 15:33:20 457
1060362 노후 준비가 전혀 안되어있는 부모는 어찌 대비하나요? 1 ㅇㅇ 15:28:19 644
1060361 좀전에 자기뒤에서 비난하고 다닌 사람이 청첩장 보냈다는 글 완전 동감 15:28:18 184
1060360 최근에 공군 보내신 아들 계신분들 계세요? 아들 15:27:45 177
1060359 김희선은 입매가 안 예쁘네요 34 .. 15:20:55 1,813
1060358 웬만하면 갔겠지만 1 거절 15:17:16 264
1060357 광화문에 초대형 워터슬라이드 보셨어요? 6 후덜덜 15:06:36 1,060
1060356 소고기 샤브샤브는 무슨 소스가 어울리나요? 7 ㅇㅇ 15:06:28 448
1060355 카카오스토리에서 옷을샀는데 질이 너무 떨어져요 3 호구 15:04:56 471
1060354 약학전문대 입학시험 1차를 두곳 합격하고 면접에서 둘다 떨어지기.. 1 궁금 15:04:19 719
1060353 1년만에 두세등급 4 ㅇㅇ 15:02:00 525
1060352 꿈해몽 봐주실 분.. .. 15:00:33 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