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아리조나 주립대 공대, 수준이 높은 편인가요?

... | 조회수 : 2,343
작성일 : 2013-04-05 13:12:22

제가 아는 외국분(미국) 아들이 엄청 똑똑하고

주위 사람들 한테도 천재 소리를 듣는데요.

근데 아리조나 대학교 기계 공학과 졸업했데요.(university of arizona)

근데 제가 잘은 모르지만

보통 미국에 있는 공대하면 메사추세츠 공대나 코넬이나 이런데 얘기 많이 들었거든요.

이 학교 졸업하고

지금 미국에서 연봉도 쎄고 암튼 잘 나간다고 자랑하시던데,

그렇게 천재 소리 들을 정도의 사람이 여기 나와서 잘나간다고 하면,

이 학교 공대 수준이 높은 편인가요?

IP : 222.101.xxx.84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푸들푸들해
    '13.4.5 1:26 PM (68.49.xxx.129)

    아뇨 그닥...아이비급도 아닌데다가 주립대 중에서도 그저그런..공대도 그저그런..이라고 유학생 커뮤니티에서 많이 보았습니다 절대 제의견 아닙니다 ㅎㅎ

  • 2. U OF A
    '13.4.5 1:29 PM (68.99.xxx.46)

    먼저 ,말씀하신 대학은 좋은 대학입니다.
    한국에 사시는 분들에게 약간 생소한 대학인지는 몰라도요.
    본인이 들어서 잘모르는 대학이라고 해서
    천재소리 듣는 사람이 이런 대학나와서 잘나가냐고 글까지 올리시는걸 보니....
    궁금하시면 구글서치해보세요.
    미국 좋은 대학순위 100위 찾아보시면 알수있습니다.
    사람들입에 오르내리는 대학만 좋은 대학은 아니지요.

  • 3. ㅇㄹ
    '13.4.5 1:31 PM (68.49.xxx.129)

    ?? 미국내20-30위권안에는 들어야 좋다고 쳐주져..100위권 ㅎㅎㅎㅎ

  • 4. 원글
    '13.4.5 1:40 PM (222.101.xxx.84)

    아니요, 저는 그 대학 수준이 낮다는게 아니라,
    아는 외국분 아들이 그렇게 머리가 천재라고 공부잘한다고 소문이 난 애거든요.
    그래서 그정도로 똑똑하고, 그 학교 졸업해서 연봉도 쎄고 아주 잘나간다면
    그 아이가 나온 대학교 공과대가 그정도로 좋은덴지 궁금했을 뿐이예요.
    저도 십 수년전에 학교 졸업해서 지금 수준은 잘은 모르지만,
    그래도 우리때는 한양대 공대 하면 쳐주고 그랬었잖아요.
    그래서 궁금했었어요.

  • 5. 괜찮은대학
    '13.4.5 2:06 PM (71.35.xxx.30)

    U of Arizona 투산에 있는것 괜찮은 대학이에요. 미국은 천재 소리 듣는 애들도 자기가 사는 주립대학에 잘 갑니다. 꼭 유명한 사립대학만을 고집하진 않아요. 그 정도 주립대라면 학부 커리큘럼 같은 것은 탑 수준 공대에 못지 않을 겁니다. 수준이 낮은 대학이라면 학생들의 수준이 떨어져서 커리큘럼 자체가 부족해질 수 있는데 애리조나 정도면 웬만한 수준에 도달하지 못해서 학생들을 떨어뜨리면 떨어뜨렸지 수준 자체를 낮추진 않아요.

  • 6. ..
    '13.4.5 2:16 PM (112.202.xxx.115)

    미국 아이비그리는 거의 사립대학이기 때문에 미국 중산층도 보내기 후덜덜해요.
    그래서 실력있는 학생도 자기가 사는 지역 주립 대학 많이 갑니다.
    그 대학에서 성적이 탑이면 좋은 직장으로 갈 수 있어요.
    그러니 한국처럼 명문 대학을 나와야지 좋은 직장 가는 구도랑은 좀 다르게 봐야죠.

  • 7. ........
    '13.4.5 3:15 PM (109.63.xxx.42)

    정말 좋은 대학인건 맞지만 천재는 아니네요......

  • 8.
    '13.4.5 10:15 PM (68.99.xxx.46)

    점두개님 말씀이 맞습니다.
    아이비리그에 충분히 갈수있는 성적이라 하여도 등록금이 너무 비싸졌고
    꼭 아이비리그를 졸업하지 않아도 아이비리그 졸업한 학생들과 다름없이 직장잡고
    페이를 받을수 있기에 요즘은 주로 학비보조를 많이 받는 주립대학으로 많이들 갑니다.
    천재소리 듣는 학생들도 주립대학에 많이들 갑니다.^^
    요즘 미국에서 대학 보내는 추세가 그렇습니다.
    윗글에 푸들푸들해라는 아이드로 댓글다신 사람은
    본인의 의견도 아니고 여기저기 커뮤니티에서 줏어들은 다른 유학생들의 의견이 이렇네~하고
    글 올렸는데 좀 안타까운 마음이 드네요.ㅎㅎㅎ

  • 9.
    '13.4.5 10:18 PM (68.99.xxx.46)

    괜찮은 대학님 말씀도 맞는 말씀입니다
    댓글 고쳐쓰기가 안돼서 또 글 씁니다.
    원글님의 질문에 저와 두분 말씀이 충분한 대답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836399 형제 자매간 집안 잔치 계산법 22:04:02 76
836398 진지하게..김밥헤븐 주방아주머니들이요 2 진지 22:02:51 169
836397 살빠지는데 방귀가 자꾸 나오네요 2 .. 21:58:23 198
836396 마지막 이사 나의이웃 나의 이웃 21:58:19 95
836395 세상에나...동네 사진관 허얼 4 어의상실 21:57:07 426
836394 가장 좋아하는 한국인 한명을 뽑으라면요? 5 21:56:40 176
836393 직장내 미친놈이 하나 있네요. 1 답답 21:56:35 167
836392 브라질 대통령 '운명의 날'.. 탄핵안 통과 분위기~~~~ 1 위반 21:53:14 68
836391 맞바람 안되는 타워형 사시는 분들 어때요? 1 맞바람 21:51:23 187
836390 노래후렴구가 떼창하듯 아아아아아아로 끝나는 노래가 뭘까요? 3 궁금 21:50:06 198
836389 이런경우 어떻게하면 좋을까요.. 2 ... 21:47:16 167
836388 지금 날씨 맘에 드는게 습기가 제로에요 .. 21:46:49 97
836387 청귤샀는데 검색해보니 좀 찜찜하네요 6 날개 21:46:48 453
836386 꾸준히 아픈 남편 4 21:45:15 580
836385 독립문 현판 이완용이 썼다는 걸 난 왜 몰랐을까! 4 레이디 21:44:32 194
836384 "나는 부모 사랑 많이 받고 자랐다"고 생각하.. 9 사랑 21:40:00 602
836383 이 파자마 바지 어떤지요? 5 ... 21:38:27 227
836382 요즘은 연애결혼에도 여자 학벌 많이 따지는 것 같아요... 9 21:37:40 457
836381 성인 여자가 씽씽이 타고 다니면 웃길까요? 23 ... 21:35:54 627
836380 이웃 아주머니의 말 기분 별로네요. 9 /// 21:33:08 814
836379 시누이인 분들 올케 전화번호 다 알고 지내세요? 24 장민 21:28:40 1,057
836378 손석희가 부럽답니다 5 .... 21:28:35 775
836377 이런타입의 노처녀는 어찌해야 연애할수 있나요 6 21:28:21 424
836376 아니 카톡 사진 자주 바꾸는기 어때서요 7 겨울 21:25:30 754
836375 내 사랑 원피스!!!! 7 원. 피. .. 21:23:26 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