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리조나 주립대 공대, 수준이 높은 편인가요?

... | 조회수 : 1,599
작성일 : 2013-04-05 13:12:22

제가 아는 외국분(미국) 아들이 엄청 똑똑하고

주위 사람들 한테도 천재 소리를 듣는데요.

근데 아리조나 대학교 기계 공학과 졸업했데요.(university of arizona)

근데 제가 잘은 모르지만

보통 미국에 있는 공대하면 메사추세츠 공대나 코넬이나 이런데 얘기 많이 들었거든요.

이 학교 졸업하고

지금 미국에서 연봉도 쎄고 암튼 잘 나간다고 자랑하시던데,

그렇게 천재 소리 들을 정도의 사람이 여기 나와서 잘나간다고 하면,

이 학교 공대 수준이 높은 편인가요?

IP : 222.101.xxx.84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푸들푸들해
    '13.4.5 1:26 PM (68.49.xxx.129)

    아뇨 그닥...아이비급도 아닌데다가 주립대 중에서도 그저그런..공대도 그저그런..이라고 유학생 커뮤니티에서 많이 보았습니다 절대 제의견 아닙니다 ㅎㅎ

  • 2. U OF A
    '13.4.5 1:29 PM (68.99.xxx.46)

    먼저 ,말씀하신 대학은 좋은 대학입니다.
    한국에 사시는 분들에게 약간 생소한 대학인지는 몰라도요.
    본인이 들어서 잘모르는 대학이라고 해서
    천재소리 듣는 사람이 이런 대학나와서 잘나가냐고 글까지 올리시는걸 보니....
    궁금하시면 구글서치해보세요.
    미국 좋은 대학순위 100위 찾아보시면 알수있습니다.
    사람들입에 오르내리는 대학만 좋은 대학은 아니지요.

  • 3. ㅇㄹ
    '13.4.5 1:31 PM (68.49.xxx.129)

    ?? 미국내20-30위권안에는 들어야 좋다고 쳐주져..100위권 ㅎㅎㅎㅎ

  • 4. 원글
    '13.4.5 1:40 PM (222.101.xxx.84)

    아니요, 저는 그 대학 수준이 낮다는게 아니라,
    아는 외국분 아들이 그렇게 머리가 천재라고 공부잘한다고 소문이 난 애거든요.
    그래서 그정도로 똑똑하고, 그 학교 졸업해서 연봉도 쎄고 아주 잘나간다면
    그 아이가 나온 대학교 공과대가 그정도로 좋은덴지 궁금했을 뿐이예요.
    저도 십 수년전에 학교 졸업해서 지금 수준은 잘은 모르지만,
    그래도 우리때는 한양대 공대 하면 쳐주고 그랬었잖아요.
    그래서 궁금했었어요.

  • 5. 괜찮은대학
    '13.4.5 2:06 PM (71.35.xxx.30)

    U of Arizona 투산에 있는것 괜찮은 대학이에요. 미국은 천재 소리 듣는 애들도 자기가 사는 주립대학에 잘 갑니다. 꼭 유명한 사립대학만을 고집하진 않아요. 그 정도 주립대라면 학부 커리큘럼 같은 것은 탑 수준 공대에 못지 않을 겁니다. 수준이 낮은 대학이라면 학생들의 수준이 떨어져서 커리큘럼 자체가 부족해질 수 있는데 애리조나 정도면 웬만한 수준에 도달하지 못해서 학생들을 떨어뜨리면 떨어뜨렸지 수준 자체를 낮추진 않아요.

  • 6. ..
    '13.4.5 2:16 PM (112.202.xxx.115)

    미국 아이비그리는 거의 사립대학이기 때문에 미국 중산층도 보내기 후덜덜해요.
    그래서 실력있는 학생도 자기가 사는 지역 주립 대학 많이 갑니다.
    그 대학에서 성적이 탑이면 좋은 직장으로 갈 수 있어요.
    그러니 한국처럼 명문 대학을 나와야지 좋은 직장 가는 구도랑은 좀 다르게 봐야죠.

  • 7. ........
    '13.4.5 3:15 PM (109.63.xxx.42)

    정말 좋은 대학인건 맞지만 천재는 아니네요......

  • 8.
    '13.4.5 10:15 PM (68.99.xxx.46)

    점두개님 말씀이 맞습니다.
    아이비리그에 충분히 갈수있는 성적이라 하여도 등록금이 너무 비싸졌고
    꼭 아이비리그를 졸업하지 않아도 아이비리그 졸업한 학생들과 다름없이 직장잡고
    페이를 받을수 있기에 요즘은 주로 학비보조를 많이 받는 주립대학으로 많이들 갑니다.
    천재소리 듣는 학생들도 주립대학에 많이들 갑니다.^^
    요즘 미국에서 대학 보내는 추세가 그렇습니다.
    윗글에 푸들푸들해라는 아이드로 댓글다신 사람은
    본인의 의견도 아니고 여기저기 커뮤니티에서 줏어들은 다른 유학생들의 의견이 이렇네~하고
    글 올렸는데 좀 안타까운 마음이 드네요.ㅎㅎㅎ

  • 9.
    '13.4.5 10:18 PM (68.99.xxx.46)

    괜찮은 대학님 말씀도 맞는 말씀입니다
    댓글 고쳐쓰기가 안돼서 또 글 씁니다.
    원글님의 질문에 저와 두분 말씀이 충분한 대답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37158 이것도 촉일지.. 1 .... 03:50:35 145
637157 뷰러 마스카라 무서움.. ㅇㅇ 03:41:11 121
637156 상사 독촉 싫어서 카톡 탈퇴한분 있나요?? 1 234 03:38:12 64
637155 손 풀어주는 방법? 핸드 03:33:37 28
637154 카레에 멸치는 좀 아니죠? 4 .. 03:21:00 116
637153 사람의 인연이란 참 신기하네요. 4 ... 03:14:12 407
637152 이놈의 카톡, 없어졌으면 좋겠네요. 12 48 03:00:26 678
637151 호주(멜번) 공립학교 체험 혹시 아시는분 soyoun.. 02:58:35 39
637150 콜센터 퇴사 문제 때문에 고민입니다.... 콜센터고민상.. 02:53:38 140
637149 종교문제였죠 3 갈등 02:49:38 167
637148 청춘fc 최재형피디의 비하인드스토리 인터뷰 1 ........ 02:46:42 134
637147 마지막승부 다슬이역이 원래 황인정이라고..... 심은하 02:43:48 167
637146 형사사건 조정위원회라는 곳 불참해도 될까요? 처음본순간 02:14:48 76
637145 사장이 자기도 일 안하고 싶다네요 5 02:13:45 346
637144 제가 살면서 본 인과응보의 케이스는 8 .... 02:06:53 894
637143 오피스텔 계약만료 전 나갈 수 있나요? 1 .. 02:06:36 86
637142 농사짓고 싶어요 1 농부의꿈 02:03:48 97
637141 피곤해서 초저녁 일찍 잠들었다 2 01:54:03 300
637140 곤히 자고 있는 아이만 없다면...죽고싶은 맘이 간절합니다 7 매일매일 01:27:38 1,079
637139 강아지가 기침을 너무 많이 하는데 심장사상충일까요 2 sa 01:26:50 240
637138 입주청소 하는데...살 쪽 빠지네요...ㅡ.ㅡ;; 1 01:21:49 544
637137 우리딸 이런게 장점일까요? 11 01:19:02 674
637136 학부유학의 장점과 단점 12 학부유학 01:13:32 848
637135 사주가 하나도 안맞음 1 죽고싶어 00:50:09 408
637134 형제끼리 너무 싸워대니 우울해요 5 한숨만난다 00:48:01 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