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엉차 만드는법 궁금하신분?^^

살빼자 | 조회수 : 19,367
작성일 : 2013-03-19 14:59:14
82에서 우엉차얘기 막 나오기 좀 전부터

벌써 마시고 있었어요.

지인분이 고혈압인데 효과봤다고 추천하셔서요.

살도 빠진다고 해서요 ㅎㅎㅎㅎ

좀 얻어먹어보니 둥굴레차 비슷한게 맛도

좋더군요.

파는건 모를때라 집에서 했는데 나중에보니

비싸게 팔더라구요.

근데 가끔 우리니 초록색차가 되었다는

글도 봤는데 집에서 만든건 한번도 안그랬어요.


1. 인터넷으로 우엉을 왕창 구입해요.

수퍼에서 사면 차 다 만들고나면 팍 줄어서

너무 조금이거든요. 사실때는 특상품으로 사세요.

아끼느라 파지우엉사면 다듬느라 힘들어요.

엄청나게 크고 구멍 뻥뻥인건 싸지만 약효가

덜할것같은 혼자만의 판단으로 패스.


2. 흙이많으니 큰 다라이? 에 넣고 솔로 열심히 씻어줍니다.


3. 티비를 보면서(중요!) 칼등으로 잔뿌리를 대강 훓어줘요.

상한부분도 도려냄. 껍질은 몸에좋다니 둬요.

감자칼로 깎으면 안돼요.


4. 도마에 어슷썰기로 썰어요. (떡국떡모양)
아주 얇게 안해도 돼요.
채썰면 빨리 마르지만 볶을때 다 부서지고 탑니다.

5. 바람 잘 통하는데서 말려요. 자르는 순간부터

시커매지지만 상관없어요. 어차피 볶으면 갈색!

자연건조가 좋다지만 저는 양이 많아서

건조기도 동원했어요.

6. 되도록 많이 마른 상태에서 마른팬에 볶습니다.

잘볶이지만 검은가루가(아마 껍질일듯) 많이 나와서

베란다에서 했어요. 채썬건 잘타고 부서져요.

다볶으려니 양이 너무 많아서 방아간에

갑니다. 30분후에가서 3천원을주고 찾아옵니다.

다음부터는 그냥 방아간에서 하려구요. ^^

깨볶는걸로 아주 고르게 잘 볶아주네요.

10킬로 우엉사서 했는데...

부피가 1/3도 안되게 나왔어요




물을 팔팔 끓이고 불을 아주 낮춰요. 안끓게...

사포닌이 많다니 팔팔 끓이면 안될것 같네요

우엉을 넣고 충분히 우려나면 불을꺼요.

저희집에서는 물을 우엉차로 마셔요.

몸에 좋다니 해보세요.
IP : 1.253.xxx.46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감사합니다^^
    '13.3.19 3:08 PM (39.121.xxx.55)

    저도 큰맘먹고 한번 해봐야겠어요..
    해야지~해야지~했는데 엄두가 안나서 겨울 다 지나가버렸네요.

  • 2. ㅇㅇ
    '13.3.19 3:11 PM (1.253.xxx.46)

    손과 손톱이 아주 흉해지는데 집안일하랴 씻으랴 하다보면 하루이틀안에 다 빠져요.

  • 3. 우엉차
    '13.3.19 3:17 PM (123.99.xxx.82)

    우엉차 저장합니다~~

  • 4. 감사합니다.
    '13.3.19 3:41 PM (121.88.xxx.128)

    우엉차도 집에서 만드시다니 대단하세요.

  • 5. 정성
    '13.3.19 3:47 PM (211.36.xxx.199)

    많이 필요한거군요

  • 6. 와..
    '13.3.19 4:15 PM (210.121.xxx.253)

    그런데 팔팔 끓이면 사포닌이 손상되는건가요?
    아움... 진~ 하게 끓이면 커피 비슷하게 만들어져서 그 맛에 마셨었는데 ㅠㅠ

  • 7. 감사해요~!!!
    '13.3.19 4:24 PM (123.98.xxx.224)

    정말 유용한 정보 알려주셔서 고맙습니다.^^

  • 8. 인터넷 구매처
    '13.3.19 4:28 PM (121.88.xxx.128)

    어디서 구매하셨나요?

  • 9. 옴마나
    '13.3.19 4:58 PM (112.156.xxx.19)

    저는 팔팔끓이고 그것도 모자라서 약달이듯 약불로 한참 끓여 마셨는데..ㅠㅠ

  • 10. 구입처
    '13.3.19 5:12 PM (61.77.xxx.147)

    알고싶어요

  • 11. ,,,
    '13.3.19 5:16 PM (61.109.xxx.71)

    전 마트에서 1개씩 사다 만드는데 10킬로를....원글님 대단하시네요~~.
    제가 우엉차 끓이는 방법은 처음부터 우엉 넣어서 물이 끓으면 불을 바로 꺼버려요.
    10정도 지난후에 보면 충분히 우려져 있어요. 그때 다시 물을 데우던지 그냥 먹던지 해요.

  • 12. ㅇㅇ
    '13.3.19 5:41 PM (1.253.xxx.46)

    저는 그냥 지마켓에서 후기보고 샀어요. 가까운데 농수산시장 있긴한데 무겁고 왔다갔다 힘들어서요. 10킬로하니 라면박스정도되요. ㅋㅋ 다음에는 오킬로만 하려구요. 형부 드리려고 좀 많이 하느라구요. 홍삼 다릴때도 사포닌 파괴안되게 구십몇도?에서 다리잖아요. 우엉도 사포닌이 많으니 팔팔끓이는건 아닌것같아요. 녹차같은것도 한김나가고 잎을 넣으니까요. 우엉차는 불을 다 끄고 넣으니 좀 덜 우러나서 일단 팔팔끓이고 불낮춰서 뭉근히 살짝만 있다가 끄니까 잘우러나고 맛도 좋은것 같네요 ^^;

  • 13. ㅇㅇ
    '13.3.19 5:45 PM (1.253.xxx.46)

    물 팔팔끓이고 다음에 우엉넣고 아주 약한불로 다리다가 끄는게 젤 나은것같아요. 생우엉 10킬로 라면박스크기정도 하면... 우엉차는 팍 줄어서 조금만 되요. 그래도 파는거보담 낫죠. 깨끗하고...

  • 14. ..
    '13.3.19 11:06 PM (112.147.xxx.24)

    저도 우엉차 구입 해야 겠어요

  • 15. 우엉에
    '13.3.19 11:22 PM (220.85.xxx.236)

    사포닌이 많은게 아니고
    인삼의 사포닌과 같은 효능을 내는 물질(기억이 안남ㅠ.ㅠ)이 많은거예요.
    그리고 사포닌이나 우엉의 성분이나 다 일종의
    다당체(탄수화물 결합물) 이기에, 열에 파괴되는
    건 아니라는..
    열에 파괴된다면 썰어 말려서 거의 연기 나기 직전까지 볶아야 되는데, 끓는 물에 우리가 전부터
    이미 파괴됐을걸요.
    볶을때 팬의 온도가 끓는 물보다 훨 높구만..
    우엉차를 젤 처음에 알린 '1일1식' 의 저자가
    우엉차 건강법이란 책에서
    우엉의 좋은 성분은 열에 의해 활성화가 된다고
    했으니, 끓여드시던 분들은 그대로 드시면 되요.

    원글님 말대로 홍삼의 사포닌은 열에 약하다고는
    알고 있는데,
    그건 인삼을 구증구포 처리하는 과정에서 변형돼
    그런게 아닌가 싶네요.
    암튼 우엉은 홍삼이 아니라는거!!

  • 16. 우엉차
    '13.3.20 9:57 AM (14.32.xxx.70)

    도전해볼래요.. 감사합니다.

  • 17. 또 호기심 발동
    '13.4.7 9:58 PM (1.227.xxx.153)

    요즘 82 보고 따라쟁이 됐어요 하다가 그만 둔거도 많고 꾸준히 하는 것도 있어요, 우엉차 원글님 처럼 많이 할 자신은 없고 조금만 사다가 해봐야겠어요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505691 선거 간단 소감. 아정말 05:45:04 99
505690 서울은 비가 오네요 3 무더위 05:22:56 205
505689 카스 친구 끊는거 너무 심한가요.. 5 카스 04:45:39 295
505688 얼마전 해본 갈비 2 아 갈비.... 03:46:16 196
505687 또 다시 제습기 논란의 계절이 왔군요. 8 저도남편 03:27:36 459
505686 어두운 터널같은 삶... 끝이 있을까요? 7 끝없는길 03:26:56 520
505685 예전에 서울랜드에서 있었던 일인데요 9 예전에 03:05:49 462
505684 나경원의 웃는 얼굴 7 ........ 02:59:03 420
505683 나경원이 노회찬을 이기는 나라네요 23 하하 02:57:19 851
505682 열대야인가? 왜이리 덥죠? 2 잠안와 02:56:59 299
505681 정몽준인 얼마나 억울할까요. 3 02:55:26 461
505680 안젤리카 본죠바니의 씨르휠 1 음악 02:54:09 42
505679 콩은 얼마나 삶나요? 02:44:43 50
505678 축하 꽃바구니 받고-먼저 결혼해서 화난거냐/임신하고-입주도우미좀.. 6 ........ 02:43:20 283
505677 자산관리 받고 왔는데 왜이리 힘들죠? 1 자산 02:29:32 410
505676 한번씩 제마음에 소용돌이가 치는거같아요. 4 .. 01:51:21 534
505675 자위하다 확인사살 당한 경험이 있는데요 15 ... 01:50:46 2,117
505674 권은희 당선인의 각오 8 ... 01:37:33 689
505673 [잊지못하니까] 뒤척이다 일어나... 3 청명하늘 01:37:16 150
505672 잊혀지길 바라겠지만, 뜻대로 안될거다 8 로니62 01:21:06 363
505671 선정고등학교 JTBC 예능프로그램에 나오네요 7 심플라이프 01:20:21 517
505670 제습기나 식기세척기나.. 7 안그래도짜증.. 01:16:46 345
505669 모카포트 1 커피 01:12:00 200
505668 가정용 아파트 가스렌지 어디 제품이 좋아요? 3 금호마을 01:08:42 133
505667 카드홀더를 주문했는데요 ^^ 01:06:59 77
505666 유시민 "세월호는 진도 앞바다에 침몰한게 아니다&quo.. 6 AJ23 01:03:56 1,434
505665 BBC, 세월호 물 차오르는데 계속 ‘가만히 있으라’ 1 light7.. 01:02:17 277
505664 3달전에 위궤양 진단 받았는데 또 내시경해도 될까요? 검진 01:00:15 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