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한국식 baked ravioli

| 조회수 : 9,069 | 추천수 : 3
작성일 : 2013-03-08 13:55:59

안녕하세요?

글을 올리려 보니 사진이 커서 안 된다고 뜨네요?

할 수 없이 블로그에 올린거 그대로 복사해 왔는데

사진이 뜨려나 모르겠어요.

전에 한번 사 먹어 봤지만 저는 라비올리가 별로 좋은지 모르겠더라구요.

만두는 원래 속이 꽉 차야 맛있는거 아닌가요? ㅎㅎ

쬐끄만한게 영 속도 들어 있는  흉내만 낸 것 같고 그렇죠? 아닌가요?

그래서 누구나 집에 냉동실에 쟁여 놨을 만두로 만들어 봤는데

아이들이 괜찮다고 했어서 용기를 내어 올려 봅니다......

 

라비올리를 먹는 방법이 여러가지 있겠지만  

그 중 제일 간단해서 메모를 해 놨던 건데...

 

일부러 라비올리를 사긴 싫어서

집에 있는 냉동만두로 꼼수를 부려 봤다.

다른 모든 재료도 조금씩 남아있던 그야말로 냉장고 정리 차원이다,

 

 

 

우선 스파게티 소스를 바닥에 좀 펴 주고

그 위에 지난 번 먹다 남은 만두를 놓는다.

 

 

 

 

만두 위에 다시 소스를 부어 주는데

좀 넉넉히 넣고 싶었지만

남아있던 소스가 반 병도 안 되는 거라서 병을 싹싹 긁었다.

 

뭐 다른거 만들기엔 너무 작은 양이 남아 있던 떡을 올려 준다.


 

 

떡 위에 뿌릴 스파게티 소스가 모자라서

스파게티 소스 병에 이탈리안 샐러드 드레싱 한두스푼 넣고 잘 ㅎㅎ 헹궈서

떡 위에 살살 뿌려 주고

크림치즈도 일회용 스틱에 있던 거 꾹꾹 짜서 좀 올려 주고

체다치즈  듬뿍 뿌려서 오븐에 구워 준다.


 

 

건망증인지 치맨지 벌써 오븐 온도는 정확히 생각이 안나네?

아마 200도 쯤이었나? 25분 정도 구웠을 거다.

이렇게 구워 놓고 애들 먹으라 하니 라쟈냐 같다고 한다.

 

 

 

내가 생각해도 참 괜찮은 아이디어였다.

나는 원래 창의력하곤 거리가 먼 사람인데

이 날은 왠일로 성공적이어서 두고두고 기분이 좋았다.

게다가 만두, 떡, 스파게티 소스 등 자투리 남아 있던 거 모두 소비해서

더 알뜰해진 기분까지 덤으로 들었다.

 

++ 진짜 치매 초기인가?

중요한 포인트를 빠트렸다.

 

치즈를 위에 뿌리는 것 까지 저녁에 다 준비해서

뚜껑   덮어서 냉장고에 넣어 두었다가

다음날 아침에 일어 나서 세수하고 출근 준비할 때

호일로 덮어서 오븐에 구워 준다.  

++  즉, 늙으신 부모님은 새벽같이 일어나서

겨우 씨리얼에 우유 말아서 먹고 일하러 나가시고 ㅋㅋㅋ

 젊은 애들은 느지막히 일어나

어머니께서 준비해 놓은 따뜻한 아침을 먹는다는 사실.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김명진
    '13.3.8 2:03 PM

    사진 잘 보여요.
    맛있겠네요.

    • kjw
      '13.3.8 4:30 PM

      네이버에서 다른 제 블로그로 퍼 갈 땐 사진이 x로 나오더니
      여기선 그냥 쉽게 되네요.
      저는 아이폰 사진 그냥 컴에 넣었다 쓰는데 여기 82에서 사진이 크다 그러면 어떻게 뭘 줄여야 되는지 몰라서요.
      앞으로도 그냥 블로그에서 옮겨 와야 될것 같아요.

  • 2. 소연
    '13.3.8 4:00 PM

    ㅎㅎ 노모가 일하러 나가는데.. 늦잠은..한끼 굶는걸로..
    냉동실비우기 아이템으로 좋을거 같아요..^^

    • kjw
      '13.3.8 4:43 PM

      다 큰 애들이 방학이라고 늦게 일어나고, 기껏 라면이나 먹고 하니
      뭐라도 하나 만들어 주고 나오면 마음이 편하고요. ㅎㅎ
      한번 해 보고 싶던건데 남편은 이런 거 싫어하니 애들이나 먹어 보라고 만들어 두고 나왔었어요.
      오늘 아침엔 비스퀵 믹스로 10분만에 비스킷 구워 줬답니다. 저희 부부는 역시 씨리얼이고요.

  • 3. rimi
    '13.3.8 4:36 PM

    네이버 에디터로 사진 줄이시면 쉽던데요.

    • kjw
      '13.3.8 5:15 PM

      에디터요? ㅋㅋ 제가 그냥 막무가내로 컴을 써서 그런 기능 있나도 몰랐군요.
      다음에 네이버 글 올릴때 사진 불러오면서 확인해 볼게요. 감사합니다.

  • 4. 매직파워
    '13.3.8 6:52 PM

    오.....신기하고 재밌는 요리예요....꼭 한번 해봐야겠어요...^^

    • kjw
      '13.3.9 9:13 AM

      이거 나중에 다른 요리 블로거들 하신 거 보니 양파도 볶고 좀 더 력셔리 버젼으로 하시더라구요.
      저는 완전 간단하게 해 봤어요.
      혹시 냉동 만두 바로 구우실 거면 아마 오븐온도랑 시간도 좀 다르게 하셔야 될거예요.

  • 5. 니나83
    '13.3.8 7:43 PM

    흔히 라비올리를 이태리식 만두라고 부르지만
    사실 라비올리와 만두는 엄연히 다른 맛이죠.
    모양만 비슷하지 사실 재료는 많이 틀려요~~!
    그리고 레스토랑에서 먹는 수제 라비올리는 시판 라비올리보다
    크기도 훨씬 크고 맛이 차이가 많이 나요. ^^

    • kjw
      '13.3.9 9:19 AM

      저는 냉동해서 파는 엄지 손톱만큼 작은 걸 사서 그랬나 별 맛을 모르겠더라구요.
      저도 레스토랑에서 수제 라비올리 먹어 보고 싶어요. ㅎㅎ
      저보고 남편이 아직도 그 나이에 뭘 그리 먹고 싶은게 많냐 하거든요.....

    • 호호맘
      '13.3.12 8:25 AM

      그렇군요~ 라비올리 먹어본 적이 없어서 그냥 비슷하겠거니 했네요.
      수제 라비올리 맛있을것 같아요 ^^
      니나님 혹시 아시면 나중에 살짜쿵 올려 주시와요 ~~

  • 6. 고요한보배
    '13.3.12 10:46 AM

    맛있어 보여요. 저도 한번 해 봐야 겠어요.
    그런데 저 만두는 냉동만두 상태로 그냥 넣으신 건가요 미리 한번 찐건가요?

    • kjw
      '13.3.12 5:37 PM

      익히지 않은 냉동만두인데 전날 저녁에 다 셋팅해서 냉장고에 넣어 놨다 아침에 구웠어요.
      아마 왕만두라면 미리 쪄서 만들어야 되지 않을까 싶어요.

  • 7. lately33
    '13.3.14 12:51 AM

    있는 재료들로 할 수 있을 것 같아서 호기심이 동하네요. 라비올리, 기억할게요 ^^

  • 8. 간장게장왕자
    '13.4.1 4:01 PM

    우와 정말맛있어보이네요 침이 꼴까닥 넘어가내여 대박입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1952 크리스마스가 곧 옵니다 두둥. 새로운글6 바나나 2014.12.22 1,212 0
41951 죽 요리의 기술 ..요조마의 동지팥죽 이야기~ 새로운글 이미지삽입5 요조마 2014.12.22 2,335 5
41950 처음 올려요~ 니나83님 새우파스타 따라하기^^ 새로운글 이미지삽입3 sopung 2014.12.22 2,406 1
41949 명란젓 두부찌개 이미지삽입3 소금빛 2014.12.20 4,512 2
41948 약식만들기 도전 이미지삽입6 라일락 2014.12.18 7,922 1
41947 수제어묵 완전 대박입니다 이미지삽입18 꽁이 엄마 2014.12.14 17,340 4
41946 무우말랭이무침 이미지삽입6 이호례 2014.12.12 9,927 2
41945 58차 모임후기...(테스트중) 이미지삽입3 카루소 2014.12.11 7,410 3
41944 집밥~(엄청 많이 먹어대서 스압주의!^^) 37 백만순이 2014.12.11 20,501 7
41943 먹어야 산다는 마음으로~ 이미지삽입36 게으른농부 2014.12.11 10,443 7
41942 소박한 겨울밥상 이미지삽입5 연이연이 2014.12.10 11,662 3
41941 배추 굴 국 이미지삽입14 소금빛 2014.12.10 9,030 2
41940 굴무침 이미지삽입5 이호례 2014.12.10 6,296 1
41939 직접 만드는 허니버터칩!(동영상) 7 장금이엄마 2014.12.10 6,666 0
41938 올해 저의 김장 레시피에요 ^^ +유자청과 생강차 이미지삽입24 헝글강냉 2014.12.09 10,958 6
41937 주일학교 간식 구경하세요~ 23 MyT 2014.12.05 14,078 10
41936 간단하게..편리하게..요조마의 후다닥 북어채조림 ..^^; 이미지삽입49 요조마 2014.12.04 16,703 14
41935 11월 이벤트에 뽑히신 분들입니다. 19 82cook 2014.12.04 8,974 2
41934 안녕하세요. 두번째 인사드립니다. 이미지삽입5 초원 2014.12.04 4,320 3
41933 완전 피곤하게 사는 사람-매 끼니 솥밥합니다 --; 이미지삽입11 아스트랄로피테쿠스 2014.12.03 11,573 3
41932 간단버젼- 가토 쇼콜라 만들었어요 ^^ 이미지삽입5 헝글강냉 2014.12.03 5,761 5
41931 처음으로 스텐팬으로 부친 달걀후라이 이야기 10 Kiwi 2014.12.03 7,680 2
41930 안녕하세요. 첫 인사드립니다. 이미지삽입8 초원 2014.12.03 5,033 4
41929 이벤트도 끝났으니, 제 김장 이야기 한 번 해볼께요 32 소년공원 2014.12.01 13,795 5
41928 (이벤트)어머니.. 미역수제비 한그릇 올립니다 18 행복이마르타 2014.11.30 7,242 8
41927 (이벤트....?) 그렇다고 제가 식인종은 아니고요...... 이미지삽입5 옹기종기 2014.11.30 4,207 4
41926 (이벤트) 나만의 힐링푸드 11 제인오스틴 2014.11.30 4,422 2
41925 힐링이 되는 음식은 힐링이 되는 사람을 떠올리니 무밥이네요.. 5 삼순이 2014.11.29 4,831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