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청어구이.

| 조회수 : 5,081 | 추천수 : 1
작성일 : 2013-03-07 22:53:33

오늘오후 주문진등대 구경하고 주문진항 들러서 청어 사왔네요.

5시에 먹은 막국수 한그릇에.. 
이시간 약간 출출 해서 안주겸 청어 한마리 구웠네요.




횟거리 파는 집에서 좀전에 운명하신 청어  두당 1000원씩 5천원 주고 사왔습니다.
싱싱한가요?
소금 안뿌리고 간장에 찍어야 맛나는데 거 아줌마가...



일단 안주거리로 1마리 그릴에 구웠습니다.

그릴은 불조절이 어려워서 눈을 땔 수가 없군요.
껍질 약간 탄듯...

소주엔 생선구이~~!
구이는 요리랄 것도 없죠..



주문진등대, 주문진항 구경 하세요.










                                          주 문 진   /  나해철

 

 

 

                                아아 거기 푸른 물 곁에

                                사람들이 모여 산다

                                맑고 투명한 풍광 속에

                                모두 가난하고 가난하여

                                욕되지 않다

                                살고 죽는 빈 손이

                                한줌 동해물처럼 말갛게 들여다보여

                                흰 조약돌 같다.





해지는 주문진항...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J-mom
    '13.3.7 11:07 PM

    우와.....사진이 넘 예술입니다.
    그 항구의 냄새가 그대로 전해져요......ㅎㅎ
    불빛도 넘넘 따뜻하고요....

    청어....는 걍 머리랑 다 통째 흡입~ 해야 되는건 아닌가요? ㅎㅎㅎㅎ
    네델란드 사람들이 청어를 통째 먹잖아요. 그건 작은사이즈라 그렇겠죠?

    넘넘 맛있을꺼 같아요...

    • 신둥이
      '13.3.8 12:01 AM

      예~!

      제 옷, 몸 어딘가에 냄새가 남아 있군요.

      첨에 구울때 두마리 구울까.. 생각 했는데...
      한마리도 못먹고 머리부분 남겼네요.ㅎㅎㅎㅎ

  • 2. 꼬꼬와황금돼지
    '13.3.7 11:22 PM

    주문진항 사진이 너무 이쁩니다. 청어구이 정말 맛나보이네요~~^^

    • 신둥이
      '13.3.7 11:57 PM

      아름다운 항구죠!
      저는 1년에 한두번은 가봐요.
      항구 모습이 궁금하고.. 생선 구경도 하고요.^^

  • 3. 아라리
    '13.3.7 11:47 PM

    내륙에 살다보니 바다는 늘 그립습니다. 등대도 너무 예쁘게 보이네요. 싱싱한 생선 먹어본게 언제였나....그림의 떡으로 침만 삼키다 갑니다.

    • 신둥이
      '13.3.7 11:53 PM

      그렇군요.!
      차로 5시간 달리면 끝에서 끝인 나라가...

      좀 보내드려야 하나...?

  • 4. 소연
    '13.3.8 12:38 AM

    청어 사다가 구워먹어야겠네요... 기름이 자르르 고소 고소...
    20년도 전에 주문진에서 문어를 사서 그자리에서 데쳐먹었는데..
    그 싱싱하고 쫄깃한맛은 아직도 잊지못해요...

    • 신둥이
      '13.3.8 5:58 PM

      요즘 청어철 인가봐요. 살아있는 횟거리 청어도 많더군요.
      20년전 이면 정말 오래전 이군요!
      문어는 너무 비싸요 제 형편에.^^

  • 5. lately33
    '13.3.16 2:09 PM

    청어구이 맛이 궁금합니다~ 사진 잘 봤어요

  • 6. 간장게장왕자
    '13.4.1 4:02 PM

    우와 정말맛있어보이네요 침이 꼴까닥 넘어가내여 대박입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1878 (이벤트)세상의 모든 새어머니에게.. 5 샘물 2014.11.21 2,827 2
41877 (이벤트) 우리에게 달걀은 따스함인것 같아요~~ 이미지삽입1 분당댁 2014.11.21 2,277 1
41876 표고버섯 말리기 6 반전댁 2014.11.19 3,836 1
41875 (이벤트) 남편이 만들어준 힐링 푸드 입니다. 14 까락지 2014.11.19 7,400 1
41874 [이벤트] 동태 통시미와 가자미식해 이미지삽입19 영양주부 2014.11.18 5,142 4
41873 만만하지만 든든한 밥상 - 무밥 & 굴 무밥 & .. 이미지삽입9 시골아낙 2014.11.17 7,960 2
41872 나만의 힐링푸드입니다. 이미지삽입3 이데아 2014.11.17 4,505 1
41871 {이벤트} 멀리 타향에서 생각나는.... 11 초록공주 2014.11.16 7,120 2
41870 무우쪼가리로 맥주한잔~ 이미지삽입6 게으른농부 2014.11.16 6,375 4
41869 이벤트 - 빵굽는 냄새 (굽는방법추가) 이미지삽입6 davidoff 2014.11.15 6,296 3
41868 [이벤트] 추억의 감자쌈 이야기 2 Kiwi 2014.11.15 4,920 1
41867 이벤트 - 힐링푸드 나만을 위한 비빔국수 6 동구리 2014.11.14 6,832 3
41866 요조마님의 삼치 데리야끼 따라해봤어요 이미지삽입8 내이름은룰라 2014.11.13 6,917 4
41865 [이벤트] 엄마생각나는 겉절이와 호래기무침, 꽃게무침 이미지삽입30 푸르른날 2014.11.13 8,597 5
41864 (이벤트) 나만의 힐링푸드로 키톡 첫글 이미지삽입15 내눈에캔디 2014.11.12 7,540 1
41863 집에서 김 바르는 최고의 노하우 18 MyT 2014.11.12 9,915 5
41862 (이벤트) 나만의 힐링푸드 '칼국수' 그리고 17년만의 감동의.. 46 스누피 2014.11.12 9,554 14
41861 철따라 되는대로 먹기~ 이미지삽입27 게으른농부 2014.11.12 7,819 10
41860 연어 한마리 사다가.. 15 반전댁 2014.11.12 6,225 5
41859 [이벤트] 주말날의 돼지 등뼈찌개 이미지삽입6 카르마의인 2014.11.10 8,104 5
41858 황매실로 담아 매실향 그윽한 매실주 4 MyT 2014.11.10 3,312 0
41857 안녕하세요~ 오랜만입니다^^ 이미지삽입74 나우루 2014.11.10 12,707 14
41856 비주얼 있는 삼치요리~ 요조마의 삼치데리야끼구이..^^ 이미지삽입54 요조마 2014.11.09 10,526 22
41855 이거 다이어트 될까요? 이미지삽입16 봉투 2014.11.09 6,618 1
41854 [이벤트] 행복의 맛을 담은 쌈 하나 그리고 담배 한 개비 6 고요의미덕 2014.11.07 6,988 1
41853 이벤트-내 그리운 할머니 16 자전거 2014.11.07 7,615 6
41852 가을을 담은 국화꽃 차 이미지삽입2 시골아낙 2014.11.07 5,722 3
41851 [이벤트] 우렁각시 미역국과 잡채 8 MyT 2014.11.05 11,527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