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거 임신인것 같다,,,하고 느끼신분 있으세요?

절대각선미 | 조회수 : 2,489
작성일 : 2013-01-10 13:31:11

몇 주 지나고서 느낌 오는거 말고요,,

 

부부간에 강렬한 만남(?) 이후 하루나 이틀, 길면 삼사일 이후에요..

 

첫애때는 잘 몰랐는데요..

 

이거 느낌에 쎄해요 ㅜㅜ

 

아랫배가 묵직하니,,가끔 콕콕 쑤신다고 해야하나?

 

그동안 첫애땜에 따로 자다가 오랫만에 넘 강렬했던건지 ㅜㅜ

 

그냥 제 기분에 취해서 그렇게 느껴지는 거면 좋겠어요

 

제가 공부하는것도 있고 해서,,터울을 좀 두려고 했거든요..

 

 

남편한테 이틀정도 후에 이런 느낌이라고 어떡하냐고 했더니..

 

무슨 생각하는거냐며,,낳아야지 그래요..

 

예~생겼으면 낳아야지요,,당연한 얘기고 둘째니 더 예쁠거지만...

 

 

그냥 제 느낌이겠죠?

 

진짜로 이런 기분 느끼다가 임신 되신분 있을까요?

 

확인은 어떻게 해야 빨리 할 수 있을까요?

 

아~우 공부고 뭐고 암것도 못하겠어요 ~~엉~엉 ㅜㅜ

 

 

IP : 118.221.xxx.22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3.1.10 1:37 PM (211.237.xxx.204)

    그렇게까지 가까이엔 모르겠고 ㅎㅎ
    관계 일주일 후쯤? 생리예정일 일주일전쯤에는
    알았어요..
    평소에 낮잠을 거의 안자는 편인데 나도모르게 든 낮잠에서 깨면서
    유두가 심하게 브래지어에 까슬거릴때?
    헉 임신이구나 했어요.. 첫임신이자 마지막 임신이였는데도
    알겠더라고요 ㅎㅎ

  • 2.
    '13.1.10 1:38 PM (119.71.xxx.74)

    관계때 절정이었을 때 임신인것같다 느꼈는데 첫아이 생겨 지금 18살이요

  • 3. ...
    '13.1.10 1:40 PM (1.247.xxx.41)

    확실한건 가슴이에요.
    가슴이 찌릿찌릿하고 전기가 와요. 점점 커지고요. 유두도 예민해지고요.

    아랫배 찌릿찌릿은 생리증상중에 하나라서 판단할수 없구요.

  • 4. 절대각선미
    '13.1.10 1:44 PM (118.221.xxx.224)

    생리 끝나는 날 그런거라,,,,
    아직도 생리하려면 한달 남았어요..아흑 ㅜㅜ

  • 5. ...
    '13.1.10 1:51 PM (1.244.xxx.166)

    보통은 나팔관에서 수정되어서
    아직 수정란이 자궁에 못온거 아닌가요?

    너무 일찍부터 걱정하지 마세요~~~

  • 6. 원래
    '13.1.10 1:57 PM (39.121.xxx.247)

    애는 계획대로 안되더군요..결혼 3년뒤 하나만 갖자했는데
    결혼 한달 뒤척..쌍둥이에다 잠시 루프뺸 사이..척 셋째..
    남들은 루프뺴고...반년은 지나야 임신이던데 한달도 안되 보름만에 가짐..

    태몽이 태몽이..꾸이더군요.

  • 7. 팜므 파탄
    '13.1.10 2:06 PM (183.97.xxx.104)

    첫 아이때 그랬어요.
    하룬가 이틀인가 지나서 괜히 심장이 뛰더라구요.
    조용히 앉아서 책보고 있었는데 심장이 이유없이 뛰길래 임신인가보다 했어요.
    다른 아이들은 또 그런 증상은 없었구요.
    첫 아이 때는 확실히 감이 왔어요.

  • 8. 원래생각하는대로반응해요
    '13.1.10 2:45 PM (121.100.xxx.136)

    가슴 콕콕 찌릿하게 젖도는 느낌들고 배도 콕콕, 냄새에 민감,,생전 눈냄새에 둔감했는데 눈냄새가 비리게 느끼는등... 임신인줄 알았는데 아니더라구요.ㅋㅋㅋ 꿈이 맞는거 같아요. 첫애는 정자랑 난자 세포가 만나는 순간이 꿈으로 재현되던데,,둘째 가지려고 노력하는데 꿈은 누가 쳐들어오는데 막 걸어잠그고 도망다니는꿈, 결국 둘째임신 고대하는데 계속 안되데요.

  • 9. 절대각선미
    '13.1.10 2:57 PM (118.221.xxx.224)

    아~며칠만에 느낌 온 분도 있으시군요..
    확인은 다음 생리일 즈음해서 해야 할텐데..
    앞으로 한달이나 기다려야 하고요,,
    첫째 젖 끊은지 이제 2주 되었다고 그날 너무 과음했나봐요
    제발,,제발 그냥 제 느낌만 그러길 바래봅니다 ㅜㅜ

  • 10. ....
    '13.1.10 2:59 PM (222.121.xxx.183)

    그런 느낌에 임신인 경우도 있고 아닌 경우도 있고..
    아닌 경우는 잊고 말지만 임신인 경우는 내 느낌이 맞았어 이렇게 느껴지죠..
    저는 아닌 경우를 많이 겪어서 이젠 안 믿어요^^

  • 11. ㅇㅇㅇ
    '13.1.10 4:18 PM (125.152.xxx.8)

    저도 닷새만에 알았어요 --
    미리 설레발치기 싫어서 생리 예정일까지 꼬박 기다렸다 찍어봤더니
    빙고

  • 12.
    '13.1.10 7:31 PM (211.216.xxx.183)

    두 아이 다 언제 생겼는지... 느낌이 딱 오던데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286 이재명의 최순실인가???, 백비서.백비서.백비서. 부선시장 00:22:46 52
1223285 성년의 날 메세지 폭주때문일까요? 1 ㆍㆍㆍ 00:19:20 110
1223284 강아지)바닥에 미끄럼방지 코팅하신분~ .. 00:18:20 41
1223283 tvn 출연 연예인들은 계속 사고치고 하차하네요 .. 00:16:03 314
1223282 집값 큰 하락 시기가 3번 있었다고 들었는데 2013년은 ... 00:14:43 247
1223281 음료수 리필이 사라진 이유 3 ㅡㅡ^ 00:12:32 660
1223280 다으뵈이다 영상 원해요 3 다스뵈이다 00:11:21 86
1223279 제가 과했나요? 2 dma.. 00:08:54 282
1223278 갑자기 카톡 전송이 안돼는데..지금 다들 되세요? 19 뭐지 00:07:53 615
1223277 세계의 아침밥 1 ㅋㅋㅋㅋ 00:06:56 365
1223276 맵시나고 입으면 편한 속옷 추천해주세요~ 5 결정 00:06:55 193
1223275 목소리작은 초등 남자아이 뭐가 도움될까요? 3 아들맘 00:04:04 84
1223274 남편에게 화를 내지않는 방법 있을까요 1 ..... 00:03:27 148
1223273 자한당 출신 대통령들은 한결같이 반역자들 3 아마 00:02:00 111
1223272 식습관을 바꿨더니 살이 꾸준히 빠지네요 8 .. 2018/05/20 3,037
1223271 칠순여행으루요 3 중국 2018/05/20 431
1223270 맞벌이 엄마들이 자꾸 아이 맡기려고 해요. 32 ... 2018/05/20 2,958
1223269 반전세.. 6 12355 2018/05/20 477
1223268 유니클로 브라를 샀는데요... 6 흐미 2018/05/20 1,369
1223267 전화못받았을경우, 회의중입니다~라고 가는 메세지 어떻게 하는건가.. 2 .. 2018/05/20 426
1223266 양구에 맛집소개해주세요~ 양구사랑 2018/05/20 92
1223265 전업의 마음.월요일이 기다려져요. 12 ..... 2018/05/20 1,201
1223264 학원강사들은 주로 어떤 이유로 이직하나요 11 ... 2018/05/20 662
1223263 하야트 호텔만큼 경치 좋은 호텔뷔페 있나요? 2 111 2018/05/20 518
1223262 귀에서 매미소리 정신병 걸릴듯 5 멈춰라~~ 2018/05/20 789